재테크

↑맨위로 ↓맨아래

   
[기타]

[뉴스] [단독] 보톡스 1위 메디톡스, 허가 전 미검증 약품 ‘불법 유통’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19-07-10 (수) 23:08 조회 : 614 추천 : 1  

출처: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239647

[단독] 보톡스 1위 메디톡스, 허가 전 미검증 약품 ‘불법 유통’

[앵커]

오늘(10일) 9시 뉴스 첫 소식은 국내 보톡스 시장의 40%를 차지하는 메디톡신과 관련한 불법 시술 의혹, 생산 시설의 오염 의혹 등을 집중 보도합니다.

먼저 불법 시술 의혹입니다.

제조업체인 메디톡스사가 의약품 메디톡스를 정식 허가받기 전에, 시중에 유통하고 불법 시술케한 사실이 KBS 취재결과 확인됐습니다.

아직 안전성을 검증받기 전인 임상시험 단계에서 시중 병원에 뿌려 보톡스 시술을 하도록 했다는 것입니다.

엄진아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리포트]

주름 개선 등에 쓰이는 주사제인 보톡스의 국내 1위 제품인 메디톡신입니다.

메디톡스사가 국산 보톡스 제품 1호로 허가 받고 2006년 생산을 시작했습니다.

당시 직원의 수첩입니다.

허가 전 아직 임상시험 중이던 2003년부터 2005년까지 기록이 빼곡합니다.

피부과, 성형외과의 이름과 약병 수량이 보입니다.

메디톡스사가 아직 개발 단계인 메디톡신을 공급한 기록입니다.

병원은 10곳, 총 114병입니다.

한 병에 네 번 시술이 가능하니 모두 450번 시술 분량입니다.

[수첩 주인/당시 직원/음성변조 : "피부과·성형외과 선생님들 모아서 전체 설명회를 하고, 직접 갖다 주는 경우도 있었고 택배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었고..."]

허가 받기 전 임상시험 단계의 약물을 유통하는 건 불법입니다.

안전성이 검증되지 않은 약물로 시술하는 것 역시 처벌 대상입니다.

[수첩 주인/당시 직원/음성변조 : "문제가 되지 않도록 내부적으로 단속하고 서류도 만들고 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불법이 실제 이뤄졌는지, 가장 많이 받았다고 수첩에 적힌 피부과를 찾았습니다.

[기자 : "임상 단계에 있던 메디톡신이 제공된 것으로 알고 있어요. 그 때 당시 이 사실이 맞는지..."]

원장은 약품을 받은 사실을 인정했습니다.

[OO피부과 직원/음성변조 : "샘플은 받았고, (메디톡스 측에서) 테스트를 해 달라고 와서 그 회사 관계자들에게만 놔줬다고 하셨거든요."]

메디톡스사의 직원이나 관계자들이 찾아오면 시술을 해줬다는 겁니다.

당시 회사 구내식당에서 일했던 이 여성도 그렇게 시술을 받았습니다.

[당시 구내식당 근로자/음성변조 : "(저는)눈 가 주름 맞고 다른 분은 이마 주름도 맞고... 뻐근하고, 일단 근육을 마비시키니까 아주 불편하더라고요."]

메디톡스사는 약효를 알아보기 위해 일부 의료진에게 적은 양의 샘플을 보낸 적이 있다고 인정했습니다.

다만, 일반 환자에게 시술하도록 하지는 않았다고 해명했습니다.

그러나 개발 중인 약품의 효과 검증은 정식 임상시험을 통해서만 진행해야 합니다.

KBS 뉴스 엄진아입니다.


 [남성스타일] 플루크 3M신슐레이트 퀼팅자켓입니다. (4) 

글쓴이 2019-07-10 (수) 23:16
[단독] 무균실 오염됐는데…알고도 서류 조작해 생산 강행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239648

[단독] 약효 미달 제품 몰래 폐기…일부는 빼돌려 수출까지
http://news.kbs.co.kr/news/view.do?ncd=4239649
   

재테크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재테크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eToLAND 11-21 4
12211 [주식]  (19,11,17)헬릭스미스..세력형님 매집중??  (2) 트럼페터 01:04 1 238
12210 [보험]  보험업계 거짓말 1. 종신보험 - 국세청에서 추천하는 상속세 절감비법(뻥이야!)  (2) 가게주인 11-16 1 420
12209 [주식]  차트분석은 시간낭비  (3) 타이밍 11-16 1 363
12208 [주식]  (임시)헬릭스미스..  (6) 트럼페터 11-15 2 604
12207 [주식]  에이치엘비 고점매수 당신의 잘못이 아니다.  (6) 공손공순 11-14 4 472
12206 [주식]  (19,11,14)에이치엘비.. 세력은 아직 남아있다  (5) 트럼페터 11-14 2 526
12205 [기타]  [뉴스] 주택연금 가입연령 60세→55세 하향…기준도 ‘공시지가 9억’ 이하  (1) 기후변화 11-13 2 339
12204 [기타]  [뉴스] 10월 15~64세 고용률 67.3% 30년만에 최고···제조업·40대 부진 지속  이미지첨부 기후변화 11-13 1 133
12203 [주식]  바른손이앤에이 수급단타 매매영상  공손공순 11-13 1 292
12202 [주식]  엔시트론 종목추천입니다.  (4) 공손공순 11-13 2 284
12201 [주식]  주식 매매동향이요  (1) 이미지첨부 UEFA 11-13 1 401
12200 [주식]  (19,11,12)지금이 금을 살 수 있는 마지막 기회다..!!  (4) 트럼페터 11-12 2 342
12199 [기타]  [뉴스] 국민연금 주주권 행사에 ‘이사 해임 제안’ 명시한다  기후변화 11-12 1 144
12198 [주식]  차기 대권 이낙연 남화사업 알려 드렸었죠 다음 후속  (2) 용이33 11-12 0 666
12197 [주식]  아시아나항공 관련 여쭙니다 (주알못)  (3) 좀머씨이야기 11-12 0 442
12196 [기타]  주식시장에서 '침멘'이 뭔뜻인가요?  (5) 영원한소년 11-11 0 555
12195 [주식]  주식강의_ 보조지표없이 시세 분석하기  공손공순 11-11 1 256
12194 [기타]  [뉴스] 김상조 “고가 아파트 자금 출처 소명해야, 분양가상한제 추가 지정 신속히”  기후변화 11-11 3 571
12193 [부동산]  주택청약 통장 만기 됐는데... 망삘인가요?  (5) 이미지첨부 프로디지 11-10 0 923
12192 [주식]  (19,11,10)美증시 상승반전? 미,중 그만 싸우고 화해해라!  (10) 트럼페터 11-10 3 259
12191 [기타]  [뉴스] 은행 대출 문턱 더 높아져  기후변화 11-10 1 446
12190 [주식]  주식 17년차가 보는 에이치엘비의 추세흐름분석  (3) 공손공순 11-10 4 720
12189 [기타]  [뉴스] MSCI 리밸런싱 3차 임박  기후변화 11-08 1 353
12188 [주식]  금일 단타관심주  공손공순 11-08 1 519
12187 [주식]  비덴트 매매영상  (1) 공손공순 11-07 2 645
12186 [주식]  에스텍파마와 텔콘RF제약을 매매중입니다.  (1) 공손공순 11-07 1 317
12185 [주식]  기관 매수종목 검색과 관심주들  공손공순 11-07 1 273
12184 [주식]  에이치엘비 이제는 대응의 영역  공손공순 11-07 1 315
12183 [기타]  [뉴스] 美-中 무역합의 서명, 12월까지 연기될 듯..장소는 런던이 될 가능성 - 소식통  기후변화 11-07 1 201
12182 [기타]  [뉴스] S&P, 한국 국가신용등급 AA로 유지..전망 '안정적'  기후변화 11-07 1 1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