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의조갓 보르도행?!

 
글쓴이 : 펀딕 날짜 : 2019-07-12 (금) 00:21 조회 : 458 추천 : 2    

[스포티비뉴스=이종현 기자] 한국 축구 국가 대표 팀의 핵심 공격수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프랑스 리그앙의 보르도로 이적할 것으로 보인다. 

프랑스 유력 매체 '레키프'는 11일(한국 시간) 인터넷판에 "공격수를 찾고 있는 보르도가 26살의 한국 공격수 황의조 영입에 가까워졌다. 4년 계약이며 이미 구단간 합의에 도달했다"고 보도했다. 

일본 J리그에서 뛰던 황의조는 줄곧 유럽행을 바라봤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병역의무도 해결했기 때문에 걸림돌도 사라졌다.

황의조는 최근 미국 프로 축구 벤쿠버 화이트캡스에서 임대 이적 제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지만, 연봉을 삭감하더라도 유럽에서 뛰고자 하는 꿈을 이루기 위해 거절했다. 

황의조가 꿈에 가까워지고 있다. 다만 그의 바이아웃 금액이 200만 유로(약 26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보르도가 이적료로 바이아웃을 지불하고 그를 영입하는 상황인지는 명확하지 않다. 

레키프 역시 이적료 관련 내용은 일절 보도하지 않고 있다. 

----------------------------------------------------------------------------------------------------


아 근데 개인적으로 프랑스리그 별로라고 생각하는데 거기 수비가 너무 거칠어서..

권창훈도 부상 많이 당했고 박주영도 프랑스리그에서 몸 망가져서 아스날로 이적해서 별 활약못한거란 소리도 있던데..

펀딕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나눔이벤트] (이벤트경품) 자나장미 꽃다발 100송이 (141) 

TRASH★ 2019-07-12 (금) 01:09
프랑스리그가 관중도 적어서 인종차별도 그만큼 덜당할거같고
 동양인에 기회잘주는곳이라서 나쁘지않다고봄

박주영 프랑스시절은 칭찬해야함 모나코 말년에 33경기 12골
박주영은 프랑스 그당시 최고팀중 하나인 릴에서 계약막바지에 도장만 찍으면된건데 배신하고 아스날갔죠
황의조는 현소속팀 재계약안했으면 독일2부도 한방에 가능했을거같은데
만약이적하면 황의조도 친선경기에서 자주못보겠네여
     
       
글쓴이 2019-07-12 (금) 01:51
아.. 12골 중에서 pk가 6골인 그 기록이요...?

프랑스 리그가 동양인에게 기회 잘 주는곳이라기엔 프랑스 리그에서 뛰는 동양인보다
독일 리그에서 뛰는 동양인이 더 많지 않나요? 우리나라선수들도 그렇고
          
            
TRASH★ 2019-07-12 (금) 02:52
독일직행하면 좋긴한데
일단 불러준곳이 리그앙이니 뛰다가 권창훈처럼 이적하면 좋죠
               
                 
글쓴이 2019-07-12 (금) 13:33
가서 몸관리 잘하길 바랄뿐입니다.
다음월드컵까지 부동의 원톱or손흥민파트너 투톱 이나 다름없는 선수인데
권창훈 선수처럼 부상으로 큰 대회 낙마하는 일 없기를..
딜리딩딜리동 2019-07-13 (토) 02:30
요즘 코시엘니가 황의조랑 같이 뛰고 싶어서 그랬던 거구나... ㅎㅎㅎ
(아스날의 주장 코시엘니가 보르도 보내달라고 훈련 거부하고 있는 중;)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7
[eTo마켓] [LGU+] 월 1만원으로 완벽한 보안! LGU+ 지능형 CCTV CCTV프렌 07-23
80106 [농구]  벤 시몬스가 점프슛을? 뜻밖의 오프시즌 모습 공개  이미지첨부 BabyBlue 16:06 0 67
80105 [농구]  악플러와 싸우는 하승진  (1)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5:50 0 200
80104 [야구]  김경문감독 오지환은 절대 안뽑는다고햇는데..  (2) 이토인인 14:53 0 219
80103 [농구]  부상 중인 존 월, 다음 시즌 합류 힘들 예정 ,,,  이미지첨부 yohji 13:55 0 107
80102 [농구]  그렉 포포비치 “이제는 던컨이 나를 보좌할 차례!”  (1) 이미지첨부 yohji 13:41 0 120
80101 [농구]  브래들리 빌은 워싱턴의 연장계약 제안을 수락할까 ,,,  이미지첨부 yohji 13:36 0 58
80100 [해외야구]  (07.23) MLB 강정호 10회말 시즌 10호 투런포 영상  (3) 맹수짱 12:08 0 317
80099 [해외야구]  강음주는 귀신같이 생명연장 홈런 치는군요 ㅋㅋㅋㅋ  (8) 맹수짱 12:01 0 274
80098 [야구]  2019 WBSC 프리미어12 1차 예비 엔트리 명단  (7) 이미지첨부 맹수짱 11:10 0 228
80097 [야구]  [단독] 창원NC파크 사용료 협상, NC 완패…“300억 원 이상 낸다”  (10) 맹수짱 11:04 1 285
80096 [기타]  구단 가치 순위 [포브스 선정]  (5) 이미지첨부 허밍타임2 10:49 0 236
80095 [해외축구]  이강인 이적 물건너 간듯…남은 선택지 2가지  (2) 이미지첨부 헌병대 08:47 1 616
80094 [야구]  보기 난망한 한롯기  상숙달림이 04:28 0 549
80093 [야구]  이정후 "단순 장난이었는데..키움 팬들에게 상처 죄송"  (1) 소녀어깨 01:39 0 557
80092 [해외축구]  [ICC ISSUE] 호날두, '벤치 난입' 꼬마팬과 수다+사진 촬영..팬서비스도 만점  (1) 소녀어깨 01:28 1 290
80091 [해외축구]  [07/23] 루나의 이적루머...  (1) 이미지첨부 봄의요정루나 00:20 4 233
80090 [야구]  "대전 새 야구장 개방형으로" 기본계획 용역결과 발표  (4) 이미지첨부 ciel1004 00:01 0 323
80089 [농구]  바비 포티스의 자신감 "뉴욕, PO 당연히 갈 수 있다"  이미지첨부 BabyBlue 07-22 0 170
80088 [농구]  '커리어 마지막 시즌' 빈스 카터, 그는 어느 팀으로 향할까?  이미지첨부 BabyBlue 07-22 0 162
80087 [해외야구]  이러다 진짜 사이영 까지 받아 버리리는건 아닌지  파퍄푸풰 07-22 1 347
80086 [농구]  "전혀 부담 없다" 켐바 워커, 어빙의 빈자리 채울 수 있을까  이미지첨부 BabyBlue 07-22 0 139
80085 [농구]  벤치 보강 절실한 필라델피아, 세폴로샤 영입 가능성 ↑  이미지첨부 BabyBlue 07-22 0 122
80084 [해외축구]  예전엔 가레스 베일을 네이마르급으로 생각했는데  (4) 이미지첨부 속세기웃기웃… 07-22 1 343
80083 [해외야구]  헉~!! 류뚱 다음 등판이 쿠어스 필드?  (3) 흰혹등고래 07-22 0 351
80082 [해외야구]  류현진 vs 슈어저 보고 싶었는데 아쉽네요  (2) 참된자아 07-22 1 374
80081 [야구]  한용덕과 박종훈단장의 교체를 원하는분들이 많은거 같은데요?  (16) Anarchis 07-22 0 453
80080 [해외축구]  가레스 베일, "중국 슈퍼리그" 이적 임박  (11) 어디 07-22 0 692
80079 [야구]  [이영미 人터뷰] 힐만한테 SK는 여전히 그리움의 대상이었다  (1) 이미지첨부 ciel1004 07-22 1 234
80078 [축구]  2019 K리그1(2019.07.21. 22R 기준) / K리그2(2019.07.21. 20R 기준) 유료 평균관중 집계  (1) 이미지첨부 창제 07-22 1 159
80077 [축구]  2019 K리그1, K리그2 클럽순위 (7월 21일)  이미지첨부 창제 07-22 1 2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