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8] (유머) 배정남이 8년만에 밝힌 마르코 난투극 사건.jpg (63)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농구]

지미 버틀러 "승리가 최우선 아닌 선수들 있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10-11 (목) 12:36 조회 : 820   




지미 버틀러가 미네소타 팀 훈련에 복귀했다.

하지만 버틀러를 둘러싼 미네소타 선수단의 갈등은 여전히 남아 있는 듯하다.

버틀러는 첫 훈련 참가 후 가진 인터뷰에서 "우리 팀에는 승리가 최우선이 아닌 선수들이 있다"라며 동료들을 강력하게 비판했다.


ESPN은 11일(이하 한국시간)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의 지미 버틀러와 가진 영상 인터뷰를 공개했다.

버틀러는 지난 9월 말 미네소타 구단과의 미팅을 통해 트레이드를 요청한 상태였다.

하지만 이후 미네소타의 트레이드 협상이 지지부진했고, 아직도 버틀러는 새 팀을 찾지 못하고 있다.

미네소타 구단 미디어데이 행사와 트레이닝 캠프 훈련, 프리시즌 경기까지 모두 빠져 있던 버틀러는 11일 미네소타의 팀 훈련에 갑자기 참가했다.

야후스포츠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팀 내 자체 청백전을 소화한 버틀러는 가비지 멤버들과 팀을 이뤄 주전 선수들이 뭉친 팀을 이기는 모습을 보였다고 한다.

청백전 중에 과감한 언행을 서슴지 않아 미네소타 동료들을 상당히 당황하게 했다는 보도도 나왔다.

미네소타 동료들과 훈련을 가진 후 버틀러는 곧바로 ESPN과 인터뷰를 가지며 솔직한 속내를 털어놓았다.

버틀러는 "(첫 훈련에 참가해 거친 모습을 보였다는 소문은) 대부분 사실이다"라며 "농구를 오랫동안 하지 못하고 있었다. 스스로 열정을 주체하지 못하는 상태다. 나는 농구를 오직 경쟁하기 위해 한다. 그동안 쌓여 있던 경쟁심이 이번 훈련을 통해 터져 나왔다. 그게 옳은 행동이었냐고? 그렇지 않다. 하지만 코트에서 상대와 경쟁할 때는 나 스스로를 콘트롤하기 힘들다. 그게 진짜 나다"라고 했다.

버틀러는 청백전 중에 칼 앤써니 타운스와 트래쉬 토킹을 주고 받기도 했다.

이에 대해 버틀러는 "내가 타운스에게 너무 거칠게 구는 것 같은가? 맞다. 그게 나라는 사람이다"라면서 "우리 팀에서 가장 재능 있는 선수는 내가 아니다. 칼 앤써니 타운스다. 천부적인 재능을 가장 많이 타고난 앤드류 위긴스다. 하지만 코트에서 가장 열심히 뛰는 선수는? 바로 나다. 나는 훈련이든 경기든 나 스스로를 절벽 끝까지 몰아붙인다. 그게 내가 열정을 드러내는 방법이다. 선수들은 저마다 다른 방식으로 리더십을 발휘한다. 트래쉬 토킹을 하는 것은 내가 가진 방식이다"라고 했다.

한편 버틀러는 "우리 팀에 승리를 최우선 순위로 두지 않는 선수들이 있다"라며 미네소타 동료들을 비판하기도 했다.

버틀러는 "솔직하게 말하면 모든 선수들은 승리를 자신의 최우선 순위에 놓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라며 "그런데 우리 팀에 승리가 최우선이 아닌 선수들이 있다. 이름을 말하진 않겠다. 그저 솔직해지고 싶다. 어떤 선수가 승리를 최우선으로 삼지 않는다면, 주변에서 그 문제에 대해 당연히 말할 수 있는 거다. 그렇게 갈등이 시작된다. 내가 어떤 선수들과 소통이 단절된 이유는 그런 부분 때문이다"라고 했다.

이어서 버틀러는 "내가 동료들에게 가진 불만은 전혀 해소되지 않았다"라며 "물론 언젠가 그게 해소될 가능성은 존재한다. 그런데 솔직하게 말하는 나는 그럴 일은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라며 미네소타 팀 분위기와 동료 선수들의 태도를 또 한 번 강력하게 비판했다.

한편 시즌 개막이 불과 6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버틀러가 결국 트레이드되지 못하고 정규시즌을 맞이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버틀러의 유력한 행선지 후보로 꼽혔던 마이애미는 여전히 버틀러 영입을 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휴스턴 역시 버틀러 영입설이 계속 나오는 팀이다.

사진 제공 = 지미 버틀러 인스타그램


https://sports.news.naver.com/nba/news/read.nhn?oid=398&aid=0000019239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개비아빠 2018-10-11 (목) 12:38
음 능력은 좋은데 성격이 안좋은건가 ㅋㅋㅋ
아무리 능력 좋다해도 같이 일하기 싫은사람이 있더라
MESTE 2018-10-11 (목) 12:42
안 맞겠네 ㅋㅋㅋ 즐농과 빡농은 함께 할수 없지

기사보니 팀 3옵션 애들 데리고 주전 박살냈네

ㅋㅋㅋㅋㅋㅋ타운스 위긴스 개쪽팔리겠다
밈브러슁 2018-10-11 (목) 14:01
팬으로선 버틀러같은 선수에게 호감이 가네요.
사뉴 2018-10-12 (금) 00:01
막말로 선수생명을 단축하는 수술을 감행하고 돌아왔죠, 그럼에도 다음경기 상대도 모르고 온라인 게임 하는 선수가 있었기에, 좋지 않게 생각했을거 같습니다.
불감자7 2018-10-12 (금) 10:52
재능믿고 팀승리 안중에도 없는 것들보단 버틀러가 극호.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eToLAND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6
72320 [해외야구]  기사보면서 소리내어 웃었던 기사.  (1) 겨울아가지마 00:03 1 109
72319 [야구]  헉!! 이성우가 방출이라니...의외네요  흰혹등고래 12-18 0 213
72318 [해외축구]  포그바 인성ㅋㅋ  (2) 맛춤법빌런 12-18 1 453
72317 [해외축구]  만유는 우드워드 이새키가 문제인건가...  (3) 키보드워리어… 12-18 1 214
72316 [해외축구]  무리뉴가 정말로 떠난거라면 후임으로 누가 올런지......  (26) 엘사페라도 12-18 2 540
72315 [기타]  슬슬 한국전력 폭탄 터질 때 되지 않았나요?  (1) 마음같아서는 12-18 0 294
72314 [해외축구]  [속보] 맨유 무리뉴 경질 오피셜  (14) 커피맛우유 12-18 2 731
72313 [야구]  한화 정우람, 전 NC 이태양 명예훼손 고소  (5) 참된자아 12-18 1 410
72312 [농구]  피닉스 3연승 질주~!  BabyBlue 12-18 0 62
72311 [야구]  두산 보상선수 이형범  (4) ㅣ나는나ㅣ 12-18 0 415
72310 [해외야구]  LG 김용일 코치, 류현진 전담으로 미국행  (1) 참된자아 12-18 0 270
72309 [해외야구]  다저스, 그랜달과 재결합? "1년 단기계약 가능"  (6) 락매냐 12-18 2 183
72308 [야구]  SK 포수 이성우, FA 공시…새 팀 찾는다  (2) ciel1004 12-18 1 298
72307 [야구]  박현준, 멕시코 프로팀서 선수복귀? 현지언론 “협상 중”  (6) 맹수짱 12-18 1 310
72306 [해외축구]  베트남 아시안컵 , 4강 간다면 월드컵도 4.5 장 에 도전  (4) comaster 12-18 2 348
72305 [야구]  성추행에 폭행사건에ㅋㅋㅋㅋ 스토브리그가 이런거였군요  (2) 연쨩ㅎ 12-18 0 592
72304 [해외축구]  지금 예상하는건 무의미 합니다  (2) 무조건버텨라 12-18 0 250
72303 [해외축구]  [루나의 프리뷰] 챔피언스리그, 유로파 추첨 결과 및 결승전 장소 소개...  (9) 봄의요정루나 12-18 4 273
72302 [기타]  법정서 눈물 흘린 심석희 "체육계 폭행 사라졌으면…엄벌바란다"  (3) 이겨라승리호 12-18 1 252
72301 [야구]  FA최대어 양의지 진로 결정되니 포수가 강팀 필수 요인되네...  (2) 흰혹등고래 12-17 0 375
72300 [해외축구]  UCL 16강 조추첨 완료!!!  (15) 마그나카르타 12-17 4 638
72299 [야구]  KBO ‘사내 성추행’, 8월에 또 있었다…“KBO가 쉬쉬하며 2번째 피해자 발생”  (4) 참된자아 12-17 1 474
72298 [야구]  히어로즈 구단 사정에 밝은 관계자가 금일 제보를 했다네요.  (6) 베타블러드 12-17 1 771
72297 [농구]  동부와 서부의 1위간 맞대결 결과..!  (1) BabyBlue 12-17 0 272
72296 [야구]  [엠스플 이슈] KBO “2건의 사내 성추행 사건 모두 술 탓”  이겨라승리호 12-17 0 432
72295 [야구]  '넥센 경위서 제출예정’ 문우람 폭행사건, 전말 드러난다  (4) ciel1004 12-17 1 454
72294 [해외축구]  박항서>>>>>>>>>>>>>>>>>>>>>>>>>>>>&g…  (1) comaster 12-17 2 752
72293 [해외축구]  이쯤에서 다시 음미해보는 추억의 짤 하나.. ㅎㅎ  (10) 스샷첨부 딜리딩딜리동 12-17 2 787
72292 [해외축구]  리버풀 맨유 - 리그경기 결과 입니다...  (40) 스샷첨부 봄의요정루나 12-17 15 904
72291 [해외축구]  맨유 골 1:1  (2) unikaka 12-17 0 37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