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25] (정보) 캣그라스를 키워보자 (2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나눔이벤트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야구]

KBO 왜 이러나, 국회 제출 회의록 ‘가짜’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10-08 (월) 13:17 조회 : 913 추천 : 3  

     


오지환에 대한 항목에서는 지나치게 자세한 설명이 담겨있다. ⓒ 손혜원 의원실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선발 의혹과 관련해 좀처럼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최근 KBO(한국야구위원회)가 국회에 제출한 야구대표팀 최종 엔트리 회의록은 사후 작성된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손혜원 의원(더불어민주당)은 8일 보도자료를 통해 “KBO가 국회에 제출한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최종 엔트리 선발 회의록은 선수 선발 및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 명단 제출 이후에 사후 작성된 회의록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제출한 회의록의 내용을 볼 때, 야구 대표팀 선수 선발의 공정성 논란을 의식한 KBO 및 선동열 감독 측에서 최종 명단을 정당화하기 위해 회의록을 사후에 작성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문화체육관광부과 대한체육회는 지난 4일 손혜원 의원실의 요구대로 야구대표팀 최종엔트리 선발 회의록과 관련해 ‘2018 자카르타-팔렘방AG 대표팀 최종 엔트리 선발 회의록’(이하 회의록)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 게임 대표팀 최종 엔트리 선발 회의’(이하 자료) 등 두 가지 자료를 제출했다.


이 문서들은 선동열 감독이 지난 5일 기자회견에서 밝힌 대한체육회와 문체부에 제출한 자료들이다.


하지만 손혜원 의원 측은 해당 문서를 살펴본 결과, ‘회의록’은 회의 당일 선수 선발의 평가 근거가 된 자료가 아니라 다른 자료를 가지고 추후 작성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즉, 선발 결과가 논란이 되자 이를 정당화하기 위해 작성해 놓은 것이거나, 국회의 자료제출 요구가 오자 작성한 것으로 의심되는 대목이라는 것.


가장 크게 문제가 되는 부분은 사실 관계가 틀리다는 점이다.


회의록에는 ‘평가근거’라는 항목을 통해 선발된 선수들 기록이 기재되어 있지만 해당 기록들에 대해 ‘6월 19일(화) 기준. 이하 같음’이라고 쓰여 있었다.

회의록 내용대로라면, 11일 진행된 회의에서 19일까지의 기록을 평가근거로 선발했다는 것이 되며 선발 과정에 대한 투명성 논란을 의식해 애초에 없던 회의록을 사후에 작성한 것으로 의심되는 대목이다.


또한 ‘회의록’에는 “회의 전일까지의 KBO 리그 정규 시즌 성적, 과거 국제대회 성적 및 경험 등을 바탕으로 평가하여 24인의 최종 엔트리를 선발함”이라고 되어 있었지만 회의 당일 쓰인 것으로 보이는 ‘자료’에는 ‘과거 국제대회 성적 및 경험’은 존재하지 않았다.


선동열 야구대표팀 감독. ⓒ 연합뉴스


이뿐만이 아니다.


11일 회의에서 쓰인 것으로 보인 ‘자료’의 경우도 선수 선발의 근거자료로 실제로 쓰인 것인지 불투명하다는 것이 손 의원 측 설명이다.


‘자료’의 경우, 투수는 ‘승리 10걸’, ‘평균자책점 10걸’등 순위자료와 각 구단별 투수들의 성적이 담겨있고, 타자들의 경우 ‘타율 30걸’, ‘홈런 10걸’ 등의 순위 자료와 각 구단별 타자들의 성적이 기재되어 있다.

그러나 이는 KBO 홈페이지나 포털사이트에 게시되어 있는 기본적인 데이터에 불과하다.


더욱이 해당 ‘자료’에는 포지션별 타자들의 성적이 따로 정리되어 있지 않으며 포지션별로 경합하는 선수들의 성적을 비교한 자료도 없었다.


가장 큰 논란의 중심인 오지환에 대한 항목도 의구심이 드는 대목이다.

해당 자료에는 “사례를 살펴보면 유격수는 내야 여러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유틸리티 형이 아닌 전문 유격수를 백업으로 활용했던 때가 좋은 성과를 얻었던 것으로 검토됨에 따라 선발하여 백업으로 활용”이라는 설명이 붙어있다.


다른 선수들에 비해 지나치게 자세하고 설명함과 동시에 대표팀 발탁에 대한 정당성을 확보하려는 의지가 엿보이는 대목이다.


이와 관련 손혜원 의원은 "KBO와 선동열 감독 측은 졸속으로 회의록을 작성한 경과에 대해 진상을 밝혀야 한다"며 "급조한 가짜 회의록을 통해 선수 선발과정의 불투명성을 가리려 한 점에 대해 사과하여야 한다"고 말했다.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MESTE 2018-10-08 (월) 13:23
국대 감독 내려놓겠네 ㅋㅋㅋ
겨울아가지마 2018-10-08 (월) 15:59
ㅊㅊ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7
[eTo마켓] [건강식품] 야스틱(야관문X홍삼 고농축 스틱형) 특가 행사 (기간연장) 피엠십이 06-25
79184 [야구]  와 헬스와서 한선태 경기 못봤네여ㅠ  맹수짱 22:13 0 57
79183 [야구]  오늘 이영하 이현호 경기 끝난 후 일어날 상황  (3) 이미지첨부 맥뀐 20:33 2 298
79182 [야구]  오늘 잘하면 선태 보겠는데요 ?  (6) 맹수짱 20:17 0 142
79181 [야구]  한화) 모처럼 클린업트리오가 다 홈런을 쳤네요.  (2) 프리크루 20:14 0 84
79180 [야구]  안지만도 아프리카 방송하네요  (2) 슈퍼스타촤 19:40 0 318
79179 [야구]  안지만, 현역 의지 내려놓고 1인 방송 BJ로 변신  (6) 이미지첨부 내야수오지배 19:40 0 394
79178 [야구]  이건 뭐 불변의 법칙인가요??..  (1) 이미지첨부 img4 17:42 0 422
79177 [야구]  요며칠 기사가 계속 나오네요..  (6) 아자 14:57 0 399
79176 [야구]  키움 히어로즈 김혜성 2019시즌 수비실책, 실책성플레이 모음  (4) Day0617 14:54 1 146
79175 [농구]  GSW, 듀란트-탐슨과 이번주 중 만난다  (1) 이미지첨부 BabyBlue 14:23 0 143
79174 [해외야구]  오늘도 끝네기 나오는거 아닌지.....  (2) 락매냐 13:14 0 243
79173 [농구]  브루클린, 디안드레 조던 영입에도 관심  이미지첨부 BabyBlue 13:05 0 107
79172 [농구]  호포드, 예상대로 대형계약 제시받을 예정  (1) 이미지첨부 BabyBlue 13:04 0 98
79171 [농구]  앤서니 데이비스 영입 성공한 레이커스, 다음 타겟은 골든스테이트 코치?  이미지첨부 BabyBlue 13:03 0 104
79170 [농구]  '듀란트·톰슨 아웃에도' 스테픈 커리 "우승할 수 있다"  이미지첨부 BabyBlue 13:02 0 143
79169 [농구]  '우리도 레너드 원해!' 댈러스 참가, 더 뜨거워진 영입전  (2) 이미지첨부 BabyBlue 13:01 0 92
79168 [해외야구]  다저스 밀어내기로 동점  (2) 락매냐 12:46 0 190
79167 [농구]  야니스 아데토쿤보, 데뷔 첫 MVP 수상…MIL 출신 45년 만 ,,,  (1) 이미지첨부 yohji 12:27 0 114
79166 [농구]  루디 고베어, 2년 연속 '올해의 수비수' 선정 ,,,  이미지첨부 yohji 12:03 0 85
79165 [해외야구]  그레인키 시즌 3호 홈런.gif (feat. 커쇼)  (3) 이미지첨부 세기말 11:41 3 386
79164 [농구]  '밀워키 1위 이끈' 마이크 부덴홀져, 올해의 감독상 수상 ,,,  이미지첨부 yohji 11:41 0 61
79163 [해외축구]  코파아메리카에 어떻게 일본이 참가하나요?  (8) 극성이 11:25 1 204
79162 [해외야구]  그레인키가 커쇼한테 역전 홈런 ㅋ  (1) yohji 11:17 1 289
79161 [레이싱]  2019 뉘르부르크링 24h 아우디 배틀  마제스틸 11:10 1 100
79160 [농구]  루 윌리엄스, 2년 연속 식스맨상 수상 ,,,  이미지첨부 yohji 11:05 1 83
79159 [농구]  포틀랜드 & 애틀랜타 트레이드 단행... 터너↔베이즈모어  이미지첨부 yohji 10:41 1 94
79158 [농구]  루카 돈치치, 트레이 영 제치고 신인왕 등극 ,,,  이미지첨부 yohji 10:40 1 100
79157 [농구]  '7.3점->16.9점' 파스칼 시아캄, MIP 수상 ,,,  이미지첨부 yohji 10:40 1 99
79156 [축구]  내가본 역대 최악의 해설이였네요 조원희해설  (2) lazygirls 10:05 1 321
79155 [해외야구]  류현진 28일 > 29일로 등판일 변경  (4) 참된자아 09:50 3 2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