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19] (연예인) 조현 허벅지 (37)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이토공간
   
[야구]

넥센 안우진, 대한체육회에 재심청구했다

 
글쓴이 : 취권vs당랑권 날짜 : 2018-01-11 (목) 16:13 조회 : 964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반성과 망각 사이’ 안우진(19·넥센)은 그 어디쯤에 서 있는 듯하다.

안우진을 향한 비난의 물결이 거세다. 지난해 고졸신인 투수 중 최대어로 꼽혔던 안우진은 1차 지명으로 넥센 품에 안겼다. 하지만 이후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 휘문고 3학년 재학 시절 후배들을 폭행한 사실이 드러난 것이다.

이로 인해 안우진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로부터 3년간 자격정지 징계를 받았다. 다만, 프로생활을 하는 데에는 문제가 없다. 실제로 안우진은 지난 10월 넥센 역대 최고 계약금인 6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안타깝게도 안우진은 반성의 의미를 ‘도덕적’ 측면에서만 생각한 듯하다. 스포츠월드 취재 결과 안우진은 대한체육회에 재심을 청구했다. 11월 17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로부터 징계를 받은 지 나흘 만인 11월 21일 이의신청했다. 대한체육회는 ‘2심제’를 기본으로 하기 때문에, 2심결과가 곧 최종결과가 될 전망이다. 대한체육회 측은 “적어도 1월 안에는 안우진의 2심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반성과는 별개로, 야구 커리어도 놓치지 않겠다는 행보다.

선수 입장에서는 다소 과한 징계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 징계 자체는 ‘3년 자격정지’이지만, 사실상 이는 국가대표 영구제명을 뜻한다. 국가대표 선발규정 가운데 제5조(결격사유)에 따르면 ‘선수 또는 지도자가 폭력행위로 3년 미만의 자격정리 징계처분을 받고 징계가 만료된 날부터 자격정지 기간을 기산하여 그 시간이 만료되지 아니한 사람은 국가대표가 될 수 없다. 다만, 3년 이상의 자격정지를 받은 사람은 영구히 국가대표가 될 수 없다’고 명시하고 있다.

반대로 생각하면 그만큼 학교폭력은 범죄다. 이유를 막론하고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다. 더욱이 일반인이 아닌 선수가 다른 목적으로 야구방망이를 들었다는 점은 쉬이 이해받기 어려운 부분이다.

물론 안우진이 얼마나 깊이 반성하고 있는지는 본인만이 알 것이다. 포항 지진 피해자 돕기 성금 동참, 유소년 야구 돕기 등 좋은 일들을 많이 한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반성과 선행은 같은 선상으로 보기 힘들다. 지금껏 안우진이 포기한 부분은 없다.

마녀사냥을 조장하는 것은 아니다. 아직 고등학교도 졸업하지 않은 어린 선수다. 불완전한 존재인 만큼 때때로 실수를 할 수도 있다. 그러나 어린 선수이기에, 우리는 조금 더 철저히 자신이 저지른 잘못에 책임지는 법을 가르칠 필요가 있다. ‘프로’라는 수식어를 자신의 이름 석 자 앞에 가져오기 위해서는 얼마나 큰 책임감이 필요한 지 알려줄 의무가 있다.

넥센은 안우진에게 출전정지 등 일정 부분 이상의 징계를 내릴 것으로 보인다. 넥센 관계자는 “일사부재리 원칙에 어긋나는 것 아니냐”고 반문하면서도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을 수는 없다. 아직 세부적인 내용이 확정되지 않았지만, 꾸준히 논의해 왔다”고 밝혔다. 넥센은 과거에도 학창 시절 문제를 일으킨 선수를 ‘뛰어난 기량’만을 보고 영입했다 결국 방출한 바 있다. KBO리그에 불고 있는 ‘육성’이라는 외침이 ‘성적’ 앞에 변질되지 않기를 당부한다. 아울러 세상에는 ‘반성문’ 한 장으로 해결되지 않는 일이 많음을 안우진을 포함한 선수들이 잊지 않길 바란다.

글쓴이 2018-01-11 (목) 16:13
마르크샤갈 2018-01-11 (목) 16:21
프로입단하더라도 꼬리표는 끝까지 따라댕기겠네
프로이전에 사람이 먼저되야지..
laksjjd 2018-01-11 (목) 16:47
이놈은 대놓고 반성도 안한다는 모드네
sean87 2018-01-11 (목) 17:31
전에 방출했던 선수는 누구죠?
     
       
qwesadqw 2018-01-11 (목) 20:42
SK에 있던 위x한 말씀하시는건가요??
     
       
고수진 2018-01-12 (금) 01:04
조선일보 기레기가 위대한 방출이 마녀사냥이라고 발악하다가 욕만 퍼먹었더니만..이번에도 나서야지?
ciel1004 2018-01-11 (목) 19:24
와, 진짜..... 정말 대단하다..... 할 말이 없네요.
이쯤되면 야구팬들이 들고 일어나야 하는 것 같은데요..
베타블러드 2018-01-11 (목) 19:52
구단에서 일사부재리를 따질거면 실질적인 징계가 내려졌을때나 따질수있는거지 지금으로서는 프로와서는 그것도 될지 안될지 모르는 국대선발외에 실질적인 징계가 없는마당에...
rangers1 2018-01-11 (목) 21:44
인간성 참 끝내주네요. 얼마나 잘할지는 모르겠지만 몇년간 제발 성적 바닥찍어서 방출되길.
   

스포츠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eToLAND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6
73031 [해외축구]  [01/19] 루나의 이적루머...  (2) 봄의요정루나 01:57 3 117
73030 [야구]  ‘플로리다 합류’ SK 김창평, 구단 방침도 바꾼 대형 신인  ciel1004 00:18 0 112
73029 [축구]  애초에 이승우는 뽑힌게 용한거죠  (10) 루루망 01-18 3 411
73028 [야구]  LG 채은성 성장속도가 대단하군요  (1) 흰혹등고래 01-18 0 242
73027 [야구]  LG, 연봉 계약 완료…오지환 37.9% 인상  (5) 겨울아가지마 01-18 0 239
73026 [야구]  아놔~ 진짜 짜잉 제대로네요.  (6) 悠悠自適 01-18 0 358
73025 [농구]  서버럭이 또..?  (1) BabyBlue 01-18 0 198
73024 [야구]  [오피셜] '영원한 LG맨' 박용택, 계약 금액도 합의...'프랜차이즈 예우' 남아 20일 발표  (4) 내야수오지배 01-18 2 253
73023 [야구]  고의 운전방해 없다던 박정태 블랙박스에 버스난동 장면 생생  (5) 참된자아 01-18 0 374
73022 [야구]  박노준, ‘이장석과 1년’ “이제는 말 할 수 있다”  (1) ciel1004 01-18 1 248
73021 [농구]  레이커스 잘 싸우네요 ,,  yohji 01-18 0 154
73020 [야구]  박정태 < 음주운전 혐의 > - 어찌된 일인가?  (6) KosTV™ 01-18 3 405
73019 [해외축구]  무리뉴, 입 열었다 "감독이 선수 관리하는 시대 끝"  (3) 양치기총각 01-18 0 390
73018 [해외축구]  박항서 매직 베트남 극적인 16강행 땡큐 페어플레이 점수  스샷첨부 NEWYORK 01-18 0 339
73017 [해외축구]  이승우선수의 돌발행동이 벤투가 아닌 축협에게 한것일 수도 있겠네요..  (4) 비버u 01-18 0 409
73016 [기타]  '나 혼자 산다' 황재균 분량 18일 방송  참된자아 01-18 0 419
73015 [축구]  2019 아시안컵 축구 토너먼트 대진표 및 일정  (3) 브라운써니 01-18 2 276
73014 [축구]  KFA, "이승우 1분이라도 뛰게해달라"  (9) 양홍원 01-18 3 786
73013 [축구]  사이공 사이트 축구  (1) comaster 01-18 0 330
73012 [야구]  박정태 음주운전 + 버스 운전방해로 입건  (3) 참된자아 01-18 0 448
73011 [해외축구]  오만도 베트남도 정말 극적으로 16강 올라갔네요  (3) 강생이똥꼬 01-18 1 403
73010 [축구]  아시안컵 16강 대진표와 일정  (6) 스트라이커K 01-18 1 594
73009 [축구]  16강 대진. 한국vs바레인, 일본vs사우디  (2) 더레이카 01-18 0 413
73008 [축구]  심판 정말 심하네.  콘까올리 01-18 0 534
73007 [축구]  베트남 똥줄 타겠네 -우리는 16강 바레인 유력  (5) 더레이카 01-18 0 539
73006 [해외축구]  [01/18] 루나의 이적루머...  (6) 봄의요정루나 01-18 3 229
73005 [농구]  nba 한 경기 최다 3점슛 성공 기록 경기^^  나누미 01-18 2 265
73004 [해외축구]  중국은 축구에 어마어마하게 투자하네요  (14) Element 01-18 0 660
73003 [축구]  알리바예프가 서울FC로 갔구나  (1) 영원한소년 01-17 0 277
73002 [축구]  조현우 선발로 보고싶네요~  (15) 마그나카르타 01-17 2 6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