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7-01-12 (목) 10:37 조회 : 451   

[OSEN=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첫 시즌을 무난하게 보낸 마에다 겐타(29·LA 다저스)의 제4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소속팀 LA 다저스가 난색을 표하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최종 공문으로 불허를 못박을 것이라는 예상이다.

일본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12일 보도했다. ‘스포니치아넥스’에 따르면 다저스는 29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 지구 5연패를 위해 지난해 팀 내 최다승(16승) 투수인 마에다의 WBC 출전에 난색을 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 출전의 길을 모색하고 있었지만 MLB 관계자에 따르면 가까운 시일 내에 다저스가 일본 대표팀에 차출 거부의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힐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파르한 자이디 다저스 단장은 투수의 차출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을 밝힌 상황이었고 마에다 또한 WBC 출전에 대한 물음에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며 신중한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2013년 3회 대회 당시 3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0.60의 빼어난 성적을 내며 팀의 에이스로 활약했던 마에다였다. 그러나 올해는 소속팀에만 전념할 가능성이 높다. 마에다는 팔꿈치 문제로 기본급보다 인센티브가 훨씬 더 큰 8년짜리 기형 계약을 맺기도 하는 등 다저스는 마에다의 몸 상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시즌 전 열리는 WBC는 아무래도 부담이 되기 마련인 만큼 다저스로서는 부정적으로 판단할 수밖에 없다.

한편 다나카 마사히로(29·뉴욕 양키스) 또한 소속팀이 출전을 거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져 일본도 비상이 걸렸다. 팀의 에이스로 뽑히는 다나카는 2014년과 2015년 팔꿈치 부상으로 한 시즌을 완주하지 못했던 기억이 있다. 지난해 31경기에서 14승을 거두며 팀 선발진을 이끌었으나 양키스로서는 대회 출전이 껄끄러울 수밖에 없다. 다나카 또한 WBC 출전에 대해 확답을 주지 않았다.

투수 예비 엔트리를 활용해 마에다와 다나카가 결선 라운드에서 뛰는 방법도 생각할 수 있지만 어디까지나 소속팀의 의견이 중요하다. 우에하라 고지(시카고 컵스) 또한 새 소속팀 적응을 이유로 고사 의견을 밝힌 상황. 정상 탈환을 노리는 일본으로서는 썩 상쾌한 출발이 아님은 분명해 보인다.

------------------------------------------------------------------------------------------------

일본도 최상 전력 구상은 힘들어 보이는군요

그래도 오타니가 남아있슴~


Melodies & Memories

헬로헬로1 2017-01-12 (목) 14:35
이번에 한두달전에는 메이저에서 wbc 동참한다고 하더만 ㅋㅋ
엮싀 개설레발이였네
     
       
고수진 2017-01-12 (목) 18:06
안믿었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4428 [기타]  은메달이지만 잘했습니다^ ^.여자컬링  (3) 고수진 11:22 1 247
54427 [기타]  WWE 2018년 마지막 날 챔피언 예측 (왓컬쳐닷컴)  카투니월드 10:59 0 102
54426 [기타]  WWE 슈퍼스타 중 기믹 전환이 필요한 10인 (왓컬쳐 선정)  카투니월드 10:33 0 147
54425 [기타]  안경선배 오늘 너무 긴장한듯...  (1) 서슴없이고고 10:14 1 594
54424 [기타]  컬링 경기 중이네요  할룽임 09:54 0 131
54423 [격투기]  UFC on FOX 28 10시 시작!  마음같아서는 09:25 0 82
54422 [기타]  잠시후 컬링 결승전이네요  락매냐 08:56 0 85
54421 [해외축구]  바르셀로나 선수 보강하고 더 망한듯  (3) 버들류 05:13 0 501
54420 [기타]  철인 - 아이언맨  상숙달림이 04:16 0 231
54419 [해외축구]  [기성용의 답]기성용, AC밀란의 관심에 "들은 것이 없다"  (1) 이겨라승리호 03:52 0 155
54418 [야구]  올림픽이 끝나면  unikaka 03:51 0 143
54417 [해외축구]  쿠티뉴의 바르셀로나 이적이 리버풀 입장에서 속된 말로 개꿀~이었던 EU  (5) 딜리딩딜리동 03:04 0 315
54416 [해외축구]  오늘자 피르미누의 무근본 골 셀레브레이션  (4) 융드렐라 02:30 1 371
54415 [해외축구]  [EPL 원포인트] 스완지 상승세에 찬물 끼얹은 판 데 호른  이겨라승리호 02:09 1 178
54414 [해외축구]  리버풀 웨스트햄 - 리그경기 결과 입니다...  (10) 스샷첨부 봄의요정루나 01:53 2 211
54413 [기타]  매스스타트랑 쇼트트랙은 마음에 안 드네요  (13) IllaOi 01:15 1 404
54412 [해외축구]  스완지 경기는 언제나 재미가 부족...  (4) 강무 00:45 1 153
54411 [기타]  [올림픽] '철인' 이승훈이 남긴 기록…'아시아 최초·아시아 최대'  이겨라승리호 00:32 1 201
54410 [기타]  컬링 한일전 - 일본 반응이 상대적으로 차분하네요  (4) 참된자아 00:24 0 308
54409 [기타]  1점이 만들어낸 하나의 금메달  (7) 스샷첨부 octhree 00:19 2 706
54408 [기타]  아침에 있는 컬링 결승전 기대됩니다.  할룽임 00:08 0 71
54407 [해외축구]  리버풀 웨스트햄 - 리그경기 라인업 입니다...  (10) 스샷첨부 봄의요정루나 02-24 1 143
54406 [기타]  평창 올림픽 - 대한민국 대표팀의 성과  (13) octhree 02-24 3 528
54405 [기타]  균형잡는 자칭 진보수 신문들..김아름 옹호 발광^ ^  (3) 고수진 02-24 1 344
54404 [해외축구]  오바메양보다 빠른 공격수.avi  풋볼리스트 02-24 0 307
54403 [기타]  정재원은 젊으니까  영원한소년 02-24 0 341
54402 [기타]  벵거 결국 4위...  (1) 설경구1 02-24 1 427
54401 [기타]  정재원이 70% 만들어주고..  영원한소년 02-24 0 440
54400 [야구]  오승환이 한국와도 1년 30억은 못받겠죠?  (2) 미미지키 02-24 0 372
54399 [기타]  스피드 스케이팅의 승자는 '일본'이네요.  (1) 영원한소년 02-24 0 5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