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6] (연예인) 16살 안유진의 미친 피지컬.GIF (3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중고나라 사기 당한 경험과 나름대로의 예방법

글쓴이 : 루티네즈 날짜 : 2018-01-07 (일) 11:57 조회 : 5225

저는 중고거래를 아주 많이 합니다. 전자제품은 거의 95프로 이상을 중고나라에서 산다고 보면 되고 그냥 2-3만원 이하의 제품 말고는

왠만한건 다 중고나라에서 거래합니다. 전자제품 미개봉 새상품의 경우나 사서 단순변심으로 개봉하고 별로 사용하지 않는 제품들이

잘만사면 백만원 이상의 제품은 몇십까지도 싸니까요.

지금까지 거래는 5-7년간 백건은 훨씬 넘는거 같습니다.

지금까지 사기나 사기 비슷한거는 총 4번정도 당한거 같고 그 후기와 지금은 나름의 노하우가 생겨 예방법을 써볼까 합니다.


1. 첫번째 사기(2011년)

중고나라에서 물건 첨 샀을때 입니다. 첫 구매때 바로 사기를 당했습니다.

아이패드1 사기였고 그 당시 중고로 37만원 정도로 구입할려고 했습니다. 판매자가 전주 직거래를 원했고 전 광주 살아서 직거래 할려는

사람이 사기치겠어 하고 입금했는데 다음날 전화해보니 없는 번호라고 나오더라구요. 대포폰으로 같은 물건 사진 하나가지고 여러명한테

사기친 경우도 피해자가 여러명 있었습니다. 첫 사기때는 너무 당황하고 돈아까운것보다 분노가 심했고-_- 내가 사기를 당했다니 !!

일단 알아보고 관할 경찰서 가서 신고를 했습니다. 사이버수사대에 가니 저 말고도 다른 사기 당한분이 3명이나 와있었고 다 중고나라

로 생각보다 중고나라 피해가 많다고 느꼈습니다. 일단 문자와 입금 내역 증거같은거 제출하고 신고 접수하였습니다. 대포폰 대포통장이라

경찰분이 잡는데 시간이 좀 걸릴거라고 하셨습니다. 얼마 후 그놈에게 사기당한 다른 피해자가 더 치트에 내가 글 올린걸 보고 연락이

왔고 신고는 하셨냐 무조건 신고해라 잡아야 한다고 해서 이미 했다고 했고 몇개월이 지났나 잊고 지낼때 쯤 사기친놈이 전화와서

울면서 불법토토같은거 할려고 사기쳤다 아버지가 지금 입금 해주신다고 하니 고소취하 해줄 수 있냐라고 해서 알았다고 하고 돈 입금

받고 고소 취하는 안했습니다. 그 후 한달도 안지나서 의정부 경찰서에서 사기범 검거했다고 전화왔더라구요.


2. 두번째 사기( 아이폰5 정확한 시기는 기억안남)

이건 물건을 안보내준 경우는 아니고 물건을 받았는데 통화가 안되었습니다. 전화를 받으면 내 목소리는 상대가 들리는데 상대가 내 목소리

가 들리지 않았습니다. 결론 침수폰이었고 상대방은 중딩이었고 자기는 아무 이상없는 물건을 팔았다 자기는 모른다고 잡아때더라구요.

저도 이걸 증명할 길도 없고 중딩한테 사기 당했다는 분노가 엄청 컸습니다! 일단 아이폰 정식 센터에 가서 이 기기가 고장이라는걸

뭐 글같은걸로 써줄수 있냐 경찰서에 이러이러해서 증거로 제출할려고 한다 하니 중고폰 왜사냐고 되려 짜증내면서 말하길래 옆에서

듣고있던 와이프가 직원한테 극딜하는거 그냥 나와서 경찰서 가서 고소장 접수하기 전에 입구에서 간단하게 쓰는거 그거 사진찍어서

문자 보내면서 장문으로 협박했습니다. 너 침수폰 판거 이미 아이폰센터에서 증명받았다(구라) 너 학교에도 사기친거 알리고 경찰서에

지금 바로 앞이다 하니 제가 어떻게 하면 되겠습니까? 이래서 일단 수리받고 수리비만 환불 받았습니다.


3. 세번째 사기(이토에서 시계팔고 사기 당함. 작년인가 재작년인거같음.)

이건 제가 정말 호구짓한게 제가 이토에서 시계 판매 많이 하는데 어떤분이 토요일날 연락이 와서 시계를 사고 싶다고 하고 월요일날

입금하신다고 하였습니다. 물건 산다는 사람이 사기칠거라고는 생각도 안하고 지금 생각해도 사기인건지 진짜 돈이 없는건지 잘 모르겠지만

제가 월요일 시간이 없어서 토요일날 택배를 편의점에 미리 맡기고 월욜날 입금을 해달라 하고 시계를 보냈는데 월요일날 연락 하니

연락이 안되서 왜 안되냐 하니 갑자기 돈이 없다 그래서 시계를 다시 돌려주고 싶은데 새상품이었는데 이미 사용을 해버렸다. 이러길래

그럼 중고된거 아니냐 돈 달라 9만원정도의 돈인데 그것도 마련못하냐 빌려서라도 달라 하니 이런저런 변명하다가 이주간 시간을 줬는데

이주동안 안줘서 결국 신고! 경찰한테 개호구 취급받고 쪽팔림 다 당하고 신고하고 한달이내에 갸가 경찰서에서 조사받고 있다 정도의

문자 알림오고 그 이후로는 소식 없음.


4. 네번째 사기(한달이내 쉴드TV 사기)

제가 사용기 후기에도 올린 쉴드TV 구매할려다가 사기 당했습니다. 이 글을 보시고 이놈은 맨날 사기만 당하네 호구네 이러실수도 있지만

ㅜ.ㅜ 제가 중고 거래를 워낙 많이해서 그동안 수많은 사기를 당할뻔 한걸 막은것도 많지만 근래 방심하고 제가 정한 원칙을 어겼다가

사기를 당한 케이스입니다. 쉴드 TV 구매를 원했지만 직구하기엔 가격도 가격이고 기다림도 싫고 제가 중나를 이용하는 이유가

워낙 이용자가 많다보니 가끔 싸고 좋은 매물이 나옵니다. 이런 매물을 싸게 사기 위함이라. 잠복을 했지만 원하는 가격에 물건이

나오지 않더라구요. 그래서 구한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중나에는 원칙적으로 구한다는 글을 사기 당하는 지름길이라 생각하고 글을

안올리는데 그날따라 사기 당할려고 그랬는지 글을 올리고 바로 연락이 오더라구요. 안동사는데 물건 팔려고 한다 그래서 물건 옆에

에이포에다가 내 이름하고 전번 적고 사진찍어서 보내달라 하니까 잠시만요 하더니 보내주더라구요. 자세히 봐도 포샵은 아닌거 같고

그럼 물건은 있다는건데 하고 거래 했던게 실수였습니다. 제가 구한다 할때 시세보다 싸게 올렸고 그래서 이것저것 요구하면 다른분께

팔까봐 제 생각으로 그 정도 가격에 매물올리면 순삭인 가격이어서 거기까지만 확인하고 거래했던게 실수였죠. 판매자가 잠수는 안했지만

보내온 송장이 계속 조회가 안되었고 그래서 페이스북에 이름을 검색해서 지인에게 연락을 해보니 이년전에 사기치다 학교에서 퇴학당한

애라고 말하더라구요. 그래서 경찰서 갈려고 증거 준비하면서 협박작전을 또 동원했습니다. 너한테 사기당한 사람 몇명 찾았다(실제로 찾음)

같이 고소준비중이고 너 예전에 사기치다 퇴학당한걸로 봐서 기소유예도 안되겠네 이미 전과도 있는거 같은데 하면서 계속 협박하여

결론은 돈을 돌려받았습니다.


* 자 이제 여러번 사기 당한 프로 호구의 나름의 사기 예방법입니다.

첫번째로 전 중고나라 이용할때 쿨매를 주로 찾습니다. 즉 시세보다 싼 물건을 알림 설정해놓고 기다려서 나오면 바로 산다는거죠.

이런 물건은 안전거래가 힘듭니다. 판매자가 안전거래도 안할려고 하고 조금 망설이면 바로 팔립니다. 원하는 사람 많은데 굳이 귀찮게

거래 안할려고 한다는거죠. 이때 제가 쓰는 방법은 그냥 3가지만 확인합니다. 이것만 다 통과되면 사기는 없었습니다. 첫째 중고나라에서

그 사람 아이디 클릭하고 작성글 확인하면 그 동안 쓴 글들이 쭉 나옵니다. 그럼 수많은 글들이 나오면 판매글을 수십개 올린 사람이면

아이디 해킹아닌이상 사기 확률이 거의 없습니다. 1단계 통과입니다. 판매글 1개 달랑 나오면 사기 확률 매우 높습니다. 특히 시세보다

가격이 낮으면 거의 사기입니다. 팔고 바로 지우는 사람일수도 있지만 거래 많이하는 사람들은 사기 아닌걸 증명할려고 일부로 판매완료되

도 판완 해놓고 글 남겨놓습니다. 글들 많이 나오면 읽어봅니다. 직거래는 다 여기다 라고 같은곳 나오고 아래 댓글도 몇개 있고 사기로

의심되는 정황이 없으면 재빠르게 더치트에서 번호 검색해봅니다. 당연히 안나오죠. 그럼 바로 구매한다고 문자 날립니다. 그리고

계좌달라하고 계좌받고 10분내로 입금한다고 하고 바로 전 와이프 핸드폰으로 구매 한다고 문자 날립니다. 이때 예약중입니다. 불발되면

연락준다 이런식으로 나오면 최종 통과입니다. 구매 합니다. 여기서 또 판다고 하면 난 계좌까지 받고 10분내로 입금한다고 했는데 내가

입금하면 이 사람한테 그때 죄송하다고 할껀까? 좀 이상하지 않습니까. 거릅니다. 이건 사기입니다. 제가 주로 쓰는 방법이고 이 방법으로

10명 이상은 걸러낸것 같습니다. 또 판다고 하면 90프로 이상 사기입니다. 이때 내가 일부로 번호 두개로 보냈다 왜 둘다 판다고 하냐 이럼

대부분 잠수하고 사기 아니라고 우기면 민증 보내라 에이포로 물건 옆에 사진찍어 보내라 이런거 다 요구하면 또 잠수탑니다.


두번째는 그렇게까지 쿨매가 아닌경우 물건이 대중적인 물건이라면 매물이 많이 나옵니다, 그럼 시세보다 분명 싸고 좋은 물건이 나옵니다.

이런 여러명이 노리기때문에 안전거래하자 뭐 이것저것 확인할려고 하면 상대가 기분나빠하거나 거절하기 때문에 위와 같은 방법을 쓰는

겁니다. 이건 뭐 확실한건 안전거래 하자 이거지만 그냥 위의 조건으로도 사기는 거의 걸러지지만(전 저걸 다 행한 경우는 100프로 걸렀

습니다. 당한건 다 저대로 안한경우입니다.ㅜㅜ) 가끔 물건 자세히 보고 싶다고 영상 통화 걸어서 물건 자세히 비춰달라 아주 디테일하게

원하는 사진을 요구합니다. 어디의 어느부분을 보고싶다 물건이없으면 찍을수 없는 사진(사실 이건 물건 가지고 사기칠수도 있기 때문에

확실하진 않습니다.) 그냥 직거래도 하는데 영상통화로 얼굴 보여주고 물건 사진 자세히 보여주고 그럼 대부분 사기는 아니죠.

그리고 전 아이폰 이후에는 중고거래 할때 물건이 택배로 오면 택배받는 순간부터 동영상으로 촬영합니다. 전자기기라면 택배받는 순간

핸드폰 들이대면 택배기사가 당황하긴 하는데 이제는 또 중고거래세요 합니다. 이유 설명하고 동영상으로 찍으면서 받아서 개봉해서 작동

하는거까지 다 찍습니다. 고장난 물건이나 잘못된 물건을 보내서 그걸로 인해 피해방지를 위해서 입니다.

이거 보시는 분들은 중고거래 안하시는분이나 가끔 하시는분은 저렇게까지 해서 살봐에 새거사라 하시는분도 많을거라고 생각하지만

제가 중고거래로 이득본 금액이 수백이상은 될꺼라고 생각합니다. 전 노트북도 일년에 한번씩 바꾸는데 120짜리 노트북을 새걸로 사서

4년쓰고 중고로 팔면 20정도나 받을까말까 하지만 120짜리 신품급은 잘만사면 90에도 삽니다. 이걸 일년쓰고 팔면 60-70은 받는경우도

있습니다. 그리고 또 그 당시 120짜리 신품급을 삽니다. 그럼 20-30만 주고 다시 성능좋은 노트북이 생기고 이걸 4년간 반복하면 120정도

쓰고 신품 노트북을 가지고 있습니다. 전 전자제품을 주로 중고거래 하고 거의 이런식으로 사기때문에 100만원이상 제품은 사용감 거의

없는 뭐 샀는데 내 스타일이 아니고 나랑 안맞아서 판다 근데 빨리 팔고 싶어서 쿨매로 내논다 이런걸 사기때문에 100만원이상은 몇십이상

40만원대 제품도 10만원 이상 새제품 싸게 사고 그렇기 때문에 사기만 안당한다면 좋은 방법입니다.

사기를 4번이나 당한 제가 하는 말이라 설득력이 떨어지지만 ㅋㅋ 그래도 투철한 신고정신과 협박으로 총 사기 당한 금액은 시계 먼저

주고 못받은 9만원뿐이네요^.^


로리고양이 2018-01-07 (일) 12:07
예방법을 읽었는데..

머리속에는..  정확한 정보와 팩트로 협박해라.. 만 머리속에 남는거죠? ㅋㅋ
     
       
글쓴이 2018-01-07 (일) 12:19
사기 안당하는게 가장 좋지만 당하게 되면 저 방법이 외외로 먹히더라구요 ㅋㅋ 사기 전과가 있는
젊은 사람일수록 외외로 이미 전과있어서 안통할꺼 같은데 초범이 아니라 더 잡혀가는걸 두려워하는 느낌 사기치는놈들이 외외로 사기 당하고도 신고안하는 사람이 많아 사기치는 경우가 있는데
넌 사람 잘못골랐다 난 끝까지 물고 늘어진다라는 느낌을 줘서 받아냈습니다
나르디엔 2018-01-07 (일) 22:08
개인적으로 직거래로 물건 보고 거래하는 게 맘이 젤 편하더라고요... 팁은 나중에 한번 써먹어 봐야겠네요... 직거래 아님 안하니 쓸 일이 있을까 싶긴 하지만 급하면 또 모르니.. ㅎㅎ
아야야231 2018-01-08 (월) 08:11
전 오직 직거래만..
바보헌터 2018-01-08 (월) 10:56
중고 거래는 잘 안하는 편이긴 한대
중고거래 할려는분한테는 많은 도움이 되겠내요
좋은글에는 추천이죠!
pro80 2018-01-09 (화) 08:30
전 예전글의 전화번호와 현재의 전화번호가 같은지도 봅니다

그리고 더치트는 검색기간이 지난 6개월간이예요

사기친 계좌라도 사기친 지 6개월 지나면 더치트에 사기친 적 없다고 나옴
클리소벨 2018-01-09 (화) 14:43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에이드리언셰… 2018-01-09 (화) 23:17
저도 꾸준히 낚이고 꾸준히 신고중이네요ㅜ
     
       
글쓴이 2018-01-10 (수) 00:14
ㅜ.ㅜ 그러면서 성장해 나가는거죠
달타사냥 2018-01-11 (목) 20:53
난 오늘 황당한경우 당했음
갑자기 문자와서 올리지도 않은 그래픽카드 구매원한다고함
헐~
로그인 않됨 패스워드 바뀜
해킹당했음~
어찌어찌해서 로그인하니깐
글픽이랑 이상한거 판다고 올려져 있음
문자온사람은 전화번호가 달라서 전 전화번호로 보냈다고함
내한테 않보냈음 당했을듯
게시물 하나만 보지말고 전게시물도 보고 전화번호도 꼭확인하고.
돌다리도 두드리고 또 두드리고 하세요.
무서운 세상입니다.
방돌이22 2018-01-21 (일) 14:26
글에는 와이프분이지만...

친구든 누구든 구매문자 보내는건 괜찮은 방법으로 보이네요...
두둠칫치 2018-02-01 (목) 23:55
음 저도 지금 난감한 상황인데,
돈 송금하고 물건 보내야 하는데, 미안하다 돈 환불해 주겠다고 하고는 며칠째 질질 끌고 있네요
일단 더치트에 등록을 햇고, 다음주 월요일에 경찰서 가서 신고하려고 합니다.

그냥 경찰서 가서 신고하면 되는 건가요?
특별히 알아야 하거나, 꼭 행해야 하는 절차가 있을까요?

생각만 하면 분노가 치밀어 오르네요 ...
     
       
글쓴이 2018-02-02 (금) 17:23
경찰서 가서 신고하면 되는데 미리 입금 내역이나 문자나 카톡 내용등 사기를 입증할수 있는 증거를 프린트해서 가서나 해서 가야 됩니다. 가면 진술서 작성하고 하는데 증거 안가져 가고 그냥 핸드폰에 있는 내용 보여준적있는데 경찰분이 짜증 내시더라구요 ㅠㅠ 뭔가 호구 된 기분 강하게 느꼈습니다. 저도 사기 당하면 금액보다 사기 당했단 사실에 짜증이 많이 났습니다. 유일하게 돈 못받은 9만원도 이토에서 당한 사기이고 암튼 힘내세요!
          
            
두둠칫치 2018-02-03 (토) 01:07
하나만 더 여쭐게요
통화 녹취는 어떤 식으로 가져가야 하나요?
usb 담아서 건네주면 되나요?
               
                 
글쓴이 2018-02-03 (토) 16:28
그렇게 줘도 되고 프린트해서 주는게 가장 좋을것 같습니다. 전 안가져갔을때 자기 메일로 보내서 프린트 다 하더라구요,
   

사용기/후기  월간추천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사용기/후기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12-03 15
[공지]  ※ 영화,도서,방송,애니에 대한 리뷰는 해당 게시판에 작성부탁드립니다.  스샷첨부 eToLAND 07-19 2
2447 [기기]  고프로7사용하다가 오즈모포켓으로 갈아타봤습니다. 오즈모포켓사용기 ★★★★☆ (3) 스샷첨부 kimchira 16:00 0 75
2446 [기타]  드론챌린지코리아 누구를 위한 무엇을 위한 행사였던건가?? ★☆ 슈프림K 12-14 0 647
2445 [기기]  샤오미 미에어2S 직구/사용 후기 ★☆ (8) 싸인 12-13 3 1342
2444 [기기]  메리페어 와우 2 오렌지 TPE 강추! ★★★★★ (2) 스샷첨부 만두먹자 12-13 2 872
2443 [기기]  가성비로 승부하는 오아의 O2 1인용 공기 청정기 ★★★★ 스샷첨부 슈프림K 12-13 0 846
2442 [기타]  드렁큰 타이거(Drunken Tiger) 정규 Rebirth Of Tiger JK 리뷰 ★★★★ (2) 스샷첨부 CivilWar 12-13 4 476
2441 [기타]  야밤에 기네스.jpg ★★★★ (2) 스샷첨부 아스라이7 12-13 1 1271
2440 [여행]  대만 타이베이 스린야시장(士林夜市) 후기 ★★★ (2) 스샷첨부 CivilWar 12-12 3 908
2439 [여행]  강릉 카페거리 안목해변 보사노바 후기 ★★★ (11) 스샷첨부 CivilWar 12-10 6 1691
2438 [문화]  남자의 로망가득 / 논현동 일렉트로마트(feat.E마트) ★★★★☆ (15) 스샷첨부 마장조인성 12-07 8 3411
2437 [취미]  캔스톤 lx8000 ★★★★★ (6) 스샷첨부 연장사시미 12-07 1 2343
2436 [음식]  세븐일레븐 다쿠아즈 샌드 아이스크림 ★★★★★ (2) 스샷첨부 트레트 12-06 2 1605
2435 [음식]  튀김우동 (봉지) ★★★★☆ (8) 코코코방 12-06 2 2249
2434 [음식]  미역국 라면 ★★★☆ (8) 코코코방 12-06 2 1178
2433 [기기]  알파스캔 AOC 2777 MHL+DP 사용 후기입니다. ★★★★★ (5) 스샷첨부 베타블러드 12-03 8 3167
2432 [음식]  미역국라면은 호불호가 갈리는 듯 ★★☆ (19) 다똑같은넘이… 12-02 2 2028
2431 [기타]  더 시티즌 AQ1020-51a 후기  (1) 스샷첨부 루티네즈 12-02 1 1579
2430 [기기]  무선이어폰 첨 써본경험  (12) 스샷첨부 폭폭심 12-01 1 3728
2429 [기기]  RAPOO - VT300 게이밍 마우스 사용 후기 ★★★★☆ (5) 스샷첨부 흐리하게 11-29 1 1849
2428 [기기]  메리페어 와우2 실사용기 ★★★★☆ (2) 스샷첨부 HooA 11-28 3 1902
2427 [음식]  띠리에 야채빠이숑(야채패티) 간단한 후기. ★★★★★ 스샷첨부 Griever 11-25 0 1781
2426 [음식]  오뚜기 미역국라면 후기 ★★★ (15) 화이팅샴푸 11-25 4 3423
2425 [음식]  인터넷으로 시킨 광어회.jpg ★★★★ (11) 스샷첨부 아스라이7 11-23 10 7235
2424 [여행]  세번째 오키나와.  (21) 스샷첨부 kaiz99 11-23 2 3389
2423 [음식]  아웃백 혼밥.jpg ★★★☆ (23) 스샷첨부 아스라이7 11-23 9 6611
2422 [기타]  메리페어 와우2 TPE 후기 ★★★★ (2) 스샷첨부 로간 11-19 2 2283
2421 [기타]  맥심 X 카카오프렌즈 ★★★ (4) 스샷첨부 CivilWar 11-19 5 4784
2420 [여행]  아주 별로였던 대관령 양떼목장 후기  (18) 스샷첨부 CivilWar 11-19 10 4247
2419 [기기]  아이코스 멀티 후기입니다. ★★★★☆ (4) 비버u 11-18 3 3078
2418 [음식]  생선구이 ★★★★☆ (2) 스샷첨부 tokyoara 11-18 3 204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