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3] (기타) mc몽 군대관련 요약 (79)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후기 [노 스포.180119]

 ★★★★★
글쓴이 : himurock 날짜 : 2018-03-13 (화) 23:37 조회 : 648   

싫어하는 영화 부류가 특유의 지루함이 있는 일본 영화랑 징징거리는게 꼭 나오는 중고딩이 주연인 영화인데  

얼마전 둘 다 포함인 '너의 이름은'에 화끈하게 당해서 이 영화도 볼까말까하다  

제목이 특이해서인지 웹서핑중 보기도 많이 봤고 요새 많이 회자되는거 같아서 실사니까 함 봤네요 

처음에 진짜 기대 하나도 안 하고 오구리 슌과 아역 얼굴에 점 위치가 맞나 안 맞나 비교하고  

일본 영화가 아이돌때문에 망한다는데 남자앤 동남아고 여자앤 아이돌 뒷줄까라라서 에효~했는데 

결론은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대사 뱉는 순간부터 엔딩까지 2시간동안 푹 빠져서 봤네요 

대사도 애들 스타일에 일본스러운 대사도 많았는데 별로 안 어색하고 오히려 감동까지 받은 부분도 많았네요 

사실 일본말이 한국과 어순도 똑같고 문화도 비슷해서 영어 직역은 개어색인데 일본말은 직역해도 무난하죠 

그리고 대단한게 화면 색감이 너무 좋고 배경도 너무 이뻐서 아무거나 뽑아도 스틸사진 사이즈네요 

츠키카와 쇼 감독의 힘 같은데 하튼 요 근래 본 영화중 제일 잼있어서 다른 두 작품도 조만간 시청할 예정입니다 

남주가 키타무라 타쿠미[1997년생]라고 오다 유지 느낌에 여진구랑도 닮아서 혹시나 검색했는데 동갑이네요 

둘 다 연기도 묵직하고 목소리도 좋아서 대성할 느낌인데 안도 마사노부 꼴 안나고 잘 컸으면 합니다 

여주 하마베 미나미[2000년생]는 볼매 스타일로 연기가 아직은 좀 모자른거같지만 얘도 나름 느낌이 좋네요 

얼굴에서 이시하라 사토미도 보이고 우에토 아야도 보이고 수지도 살짝 보이지만 자기만의 확실한 간지가 있네요 

오구리 슌은 예전 드라마 '고쿠센'에서 뒷좌석의 존재감 없는 쌈마이였는데 나름 '꽃보다 남자','크로우'로  

확 뜬후 간만에 보는데 연기는 여전히 못하고 떡을 얼마나 쳐대는지 확 삭았네요 

여주 결말이 일본애들답게 좀 황당스럽기도한데 어쨌든 시간이 30분이나 남아서 이걸 어케 때우려나했는데  

역지사지로 흥미롭게 풀어나가면서 마지막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나올때 애틋함이 느껴지더군요 

사실 후반부에는 안타까움이 많이 느껴져서 목이 메이더라구요 

엔딩 크레딧에 미스터 칠드런의 '히마와리'[해바라기]보다는 '투모로우 네버 노우'가 나왔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생각했네요 

그리고 이 영화를 논하면서 '러브레터' 얘기를 안 할수 없는데 '러브레터'는 현 시점인 어른 위주로 많이 나와서 과거인 애들때가 궁금했는데 

이건 반대로 과거가 많이 나와서 현재가 궁금하긴했지만 애들 연기가 너무 뛰어나고 애틋해서 크게 아쉽진 않았네요 

영화 전체적으로도 그렇고 특히 후반부는 진짜 먼가 '러브레터'스러운 분위기가 물씬 나더군요 

아직도 여주의 오글거리는 대사를 들으면서도 빠져들수있는 제 감성에 박수를 보내고싶네요 

원작이 소설인데 제일 먼저 만화화 됐다가 2017년에는 영화화됐다가 2018년 가을에는 극장판애니로까지 나온다네요 

영화의 감동을 이어가기 위해서 우선 오늘밤 우선 만화부터 스타트 할겁니다 

사족으로 얼마전 한밤에서 영화 '흥부' 인터뷰하는 생전의 김주혁을 봤고  

오늘 또 이 영화를 보고있자니 진짜 매순간 열심히 행복하게 살아야겠구나란 생각을 해봅니다 

점수는 '러브레터' 백점 기준에 95점 줍니다


   

영화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21
31468 [일반]  스파이더맨 진짜 최고입니다.  (1) 사냥중 12:07 1 607
31467 [영상]  [ 마약왕 ] 제작기 영상  마이센 11:22 1 173
31466 [영상]  세인트 세이야:12궁의 기사단  (1) sandboy 09:27 1 361
31465 [리뷰]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NO스포 강추강추강추 ★★★★☆  (5) 상냥한 08:35 1 528
31464 [영상]  초강스포) 보헤미안 렙소디 LIVE AID 실제영상 영화영상 비교  (2) 부싼갈뫼기 12-12 5 630
31463 [일반]  오랜만에 1990작 소오강호를 다시봤는데 (스포)  (6) unikaka 12-12 1 479
31462 [리뷰]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노스포 ★★★★☆ (8) 부싼갈뫼기 12-12 2 929
31461 [일반]  굿바이 로버트 레드포드…원조 꽃미남 은막 뒤로  (5) yohji 12-12 3 630
31460 [정보]  12월~1월 Upcoming iTunes Releases (해외 VOD)  (1) 션새 12-12 1 334
31459 [영상]  [ 말모이 ] 메인 예고편  (3) 마이센 12-12 2 428
31458 [리뷰]  아웃로 킹 (Outlaw King, 2018) ★★★ (2) 스샷첨부 yohji 12-12 3 567
31457 [영상]  선종 무문관 예고편  우아아앙 12-12 0 409
31456 [리뷰]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감각적인, 누가 봐도 좋은 ★★★★★ (5) 스샷첨부 베­베 12-12 1 991
31455 [일반]  19일 개봉인 스윙키즈가 왜 15일 압구정 CGV에..  (6) 히나루토 12-12 1 409
31454 [리뷰]  도어락 후기 (노스포) ★☆ (2) DGTM 12-12 1 486
31453 [리뷰]  모털엔진 노스포 관람평 ★★★★ (2) YoONs 12-12 2 733
31452 [영상]  원피스 극장판 STAMPEDE 특보  오족팝콘 12-12 1 752
31451 [영상]  명탐정 코난 23기 극장판 - 감청의 주먹 예고편  오족팝콘 12-12 0 302
31450 [리뷰]  [드라마] How I met your mother (스포유) ★★ (4) Deloen 12-12 1 346
31449 [정보]  마블 루소 형제가 엑스맨과 데드풀 크로스오버 가능 얘길 했군요?  (6) 오십구키로 12-12 1 907
31448 [리뷰]  '헌터킬러' 극장서 박수 나왔네요... ㅋ ★★★☆ (6) 쿨가이7 12-11 3 2001
31447 [영상]  소닉영화  (5) Esskeeti 12-11 1 894
31446 [리뷰]  국가부도의날, imf 사태를 알기쉽게  (4) 베­베 12-11 5 757
31445 [일반]  뒷북+강스포) 캡틴아메리카 윈터솔져 네이버 검색했는데...  (7) 스샷첨부 근쓸이 12-11 1 1295
31444 [일반]  넷플릭스 모글리는 너무 어둡네요  (5) lenoi 12-11 0 1263
31443 [영상]  [ 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 국내 2차 예고편  (16) 마이센 12-11 9 1568
31442 [정보]  이창동 '버닝'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외국어영화상 후보  (3) 난관대하다 12-11 3 438
31441 [정보]  [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포스터  (2) 난관대하다 12-11 2 931
31440 [정보]  넷플릭스 [엄브렐러 아카데미] 포스터  (2) 난관대하다 12-11 2 1025
31439 [영상]  안녕, 나의 소녀 시절이여 (2018, Goodbye, My Girlhood) 예고편  우아아앙 12-11 2 47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