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19] (연예인) 나연 아랫도리 모양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후기 [노 스포.180119]

 ★★★★★
글쓴이 : himurock 날짜 : 2018-03-13 (화) 23:37 조회 : 572   

싫어하는 영화 부류가 특유의 지루함이 있는 일본 영화랑 징징거리는게 꼭 나오는 중고딩이 주연인 영화인데  

얼마전 둘 다 포함인 '너의 이름은'에 화끈하게 당해서 이 영화도 볼까말까하다  

제목이 특이해서인지 웹서핑중 보기도 많이 봤고 요새 많이 회자되는거 같아서 실사니까 함 봤네요 

처음에 진짜 기대 하나도 안 하고 오구리 슌과 아역 얼굴에 점 위치가 맞나 안 맞나 비교하고  

일본 영화가 아이돌때문에 망한다는데 남자앤 동남아고 여자앤 아이돌 뒷줄까라라서 에효~했는데 

결론은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대사 뱉는 순간부터 엔딩까지 2시간동안 푹 빠져서 봤네요 

대사도 애들 스타일에 일본스러운 대사도 많았는데 별로 안 어색하고 오히려 감동까지 받은 부분도 많았네요 

사실 일본말이 한국과 어순도 똑같고 문화도 비슷해서 영어 직역은 개어색인데 일본말은 직역해도 무난하죠 

그리고 대단한게 화면 색감이 너무 좋고 배경도 너무 이뻐서 아무거나 뽑아도 스틸사진 사이즈네요 

츠키카와 쇼 감독의 힘 같은데 하튼 요 근래 본 영화중 제일 잼있어서 다른 두 작품도 조만간 시청할 예정입니다 

남주가 키타무라 타쿠미[1997년생]라고 오다 유지 느낌에 여진구랑도 닮아서 혹시나 검색했는데 동갑이네요 

둘 다 연기도 묵직하고 목소리도 좋아서 대성할 느낌인데 안도 마사노부 꼴 안나고 잘 컸으면 합니다 

여주 하마베 미나미[2000년생]는 볼매 스타일로 연기가 아직은 좀 모자른거같지만 얘도 나름 느낌이 좋네요 

얼굴에서 이시하라 사토미도 보이고 우에토 아야도 보이고 수지도 살짝 보이지만 자기만의 확실한 간지가 있네요 

오구리 슌은 예전 드라마 '고쿠센'에서 뒷좌석의 존재감 없는 쌈마이였는데 나름 '꽃보다 남자','크로우'로  

확 뜬후 간만에 보는데 연기는 여전히 못하고 떡을 얼마나 쳐대는지 확 삭았네요 

여주 결말이 일본애들답게 좀 황당스럽기도한데 어쨌든 시간이 30분이나 남아서 이걸 어케 때우려나했는데  

역지사지로 흥미롭게 풀어나가면서 마지막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나올때 애틋함이 느껴지더군요 

사실 후반부에는 안타까움이 많이 느껴져서 목이 메이더라구요 

엔딩 크레딧에 미스터 칠드런의 '히마와리'[해바라기]보다는 '투모로우 네버 노우'가 나왔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생각했네요 

그리고 이 영화를 논하면서 '러브레터' 얘기를 안 할수 없는데 '러브레터'는 현 시점인 어른 위주로 많이 나와서 과거인 애들때가 궁금했는데 

이건 반대로 과거가 많이 나와서 현재가 궁금하긴했지만 애들 연기가 너무 뛰어나고 애틋해서 크게 아쉽진 않았네요 

영화 전체적으로도 그렇고 특히 후반부는 진짜 먼가 '러브레터'스러운 분위기가 물씬 나더군요 

아직도 여주의 오글거리는 대사를 들으면서도 빠져들수있는 제 감성에 박수를 보내고싶네요 

원작이 소설인데 제일 먼저 만화화 됐다가 2017년에는 영화화됐다가 2018년 가을에는 극장판애니로까지 나온다네요 

영화의 감동을 이어가기 위해서 우선 오늘밤 우선 만화부터 스타트 할겁니다 

사족으로 얼마전 한밤에서 영화 '흥부' 인터뷰하는 생전의 김주혁을 봤고  

오늘 또 이 영화를 보고있자니 진짜 매순간 열심히 행복하게 살아야겠구나란 생각을 해봅니다 

점수는 '러브레터' 백점 기준에 95점 줍니다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7-18 19
28460 [리뷰]  오션스8 봤네요(나노그램스포) ★★☆ (1) 스샷첨부 제레미길버트 16:37 0 51
28459 [일반]  ‘스타워즈’ 스핀오프 ‘보바 펫’ 2020년 촬영, 2021년 개봉 예정  (4) yohji 16:29 1 79
28458 [영상]  [ 앤트맨과 와스프 ] 국내 파이널 예고편  (2) 마이센 16:17 2 110
28457 [일반]  영화를 찾습니다  (3) 이히리히고 15:04 0 115
28456 [리뷰]  독전 보고 왔어요(노스포) ★★★★☆ (2) 스샷첨부 소울뮤직 11:15 1 370
28455 [기타]  정보입니다  (1) 미니라디오 10:37 0 217
28454 [리뷰]  맨하탄 살인사건 후기 [노 스포.180604] ★★★★★ himurock 06-18 0 383
28453 [리뷰]  류이치 사카모토: 코다 (Ryuichi Sakamoto: Coda, 2017) ★★★★☆ (1) 스샷첨부 너덜너덜 06-18 5 444
28452 [리뷰]  탐정(약스포) ★★☆ 새벽지기 06-18 2 263
28451 [일반]  마이클키튼의 배트맨  (3) 후치 06-18 2 587
28450 [리뷰]  뒤늦게본 신과함께 2017 (스포) ★★★ (3) unikaka 06-18 0 437
28449 [일반]  방탈출게임을 영화화한게...  (4) 홍차의꿈 06-18 1 1056
28448 [정보]  명필름아트센터, '공동경비구역JSA' 특별상영  (8) yohji 06-18 0 305
28447 [일반]  호아킨 피닉스의 '조커' 솔로 영화 제작비, 촬영 시기 공개 ,,  (7) yohji 06-18 4 1062
28446 [일반]  트로이 TV판 헬렌 오브 트로이(스포X)  (2) 초대박아재 06-18 2 563
28445 [리뷰]  아바타 후기 [노 스포.180602]  (5) himurock 06-17 2 645
28444 [일반]  마블 초기 헐크를 보았습니다  (13) 다크왕 06-17 2 1664
28443 [리뷰]  바닷마을 다이어리 (Our Little Sister, 2015) ★★★★ (6) 스샷첨부 yohji 06-17 2 430
28442 [일반]  컨저링류 공포영화가 이젠 쓰레기 같을 수 밖에 없어보이는게..  (13) Ast가브리엘 06-17 3 1056
28441 [사진]  헐리우드 역변한 배우들  (6) 유일愛 06-17 2 1604
28440 [기타]  스타워즈 한솔로 스토리 흥행 전세계적으로 망했군요..이젠...  (7) 고수진 06-17 2 1435
28439 [일반]  한솔로 쫄딱 망했군요  (12) 강생이똥꼬 06-17 1 2271
28438 [리뷰]  피어 더 워킹데드 모두감상후 (스포)  힘들어도열심… 06-17 4 798
28437 [일반]  툼 레이더, 퍼시픽림 업라이징 3D 감상  (7) 내상조심 06-16 2 943
28436 [영상]  안녕나의 소녀 vs 더폰 영화가 좋다 리뷰  듀스인 06-16 1 529
28435 [리뷰]  (스포 한줄평)영화 : 우리들 ★★★★★ (7) 나는사랑이야 06-16 1 922
28434 [영상]  <인랑> 강동원X정우성X한효주 공식 티저 예고편 공개  (8) 샌프란시스코 06-16 4 1582
28433 [영상]  마녀 리뷰  (3) 듀스인 06-16 3 1258
28432 [영상]  버닝 메카닉 리뷰입니다.  듀스인 06-16 1 565
28431 [리뷰]  인크레더블2 봤습니다. 노스포 ★★★★★ (3) 블루엔쵸비 06-16 3 11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