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카프리오, 타란티노 감독 '찰스맨스' 출연..세기의 살인마役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정보]

디카프리오, 타란티노 감독 '찰스맨스' 출연..세기의 살인마役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1-13 (토) 14:41 조회 : 939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감독 쿠엔틴 타란티노의 신작 영화에 캐스팅됐다는 소식이 12일(현지시간) 현지 매체를 통해 알려졌다.

이 영화의 제목은 아직까지 확정되진 않았지만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은 세기의 살인마 찰스 맨슨을 주인공으로 한 영화 제작을 결정했다.

디카프리오는 이번 영화에서 나이든 노인 역을 맡을 예정이며, 마고 로비가 샤론 테이트 역을 맡는다.

이른바 ‘20세기 최악의 살인마’로 꼽히는 찰스 맨슨은 잔혹한 연쇄살인들을 지시한 혐의로 50년 가까이 복역해왔다.

그의 추종자 4명은 1969년 8월 감독 로만 폴란스키의 집에 침입해 그의 아내이자 배우인 샤론 테이트를 살해했다.

당시 26살의 떠오르는 배우였던 테이트는 임신 8개월째였다.

이들은 다음날에도 2명을 더 죽이는 등 살인극을 벌이다 붙잡혔다.

찰스 맨슨은 1971년 2월 일급살인죄로 사형 선고를 받았으나, 이듬해 캘리포니아 주가 사형제도를 일시 폐지한 덕에 종신형으로 감형됐다.

찰스 맨슨의 삶을 그린 이 영화는 2019년 8월 9일 개봉할 예정이다.


http://entertain.naver.com/movie/now/read?oid=109&aid=0003697234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부호279 2018-01-13 (토) 14:51
이 영화도 바스터즈처럼 정의구현으로 풀어나갔으면 하네요
역사적 사실보다는 사이다가 더 유익하더군요
로어셰크 2018-01-13 (토) 15:18
엄청 기대되네 ㄷㄷ
소울탱탱탱 2018-01-13 (토) 16:32
이게 타란티노의 마지막 영화?
     
       
리스토크 2018-01-14 (일) 00:15
스타게이트 19금으로 만든다는 소식도 있는데 무슨 소리인지요 ㄷㄷㄷ
          
            
도깨비 2018-01-14 (일) 06:41
스타게이트가 아니라 스타트랙입니다.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7-18 19
27056 [일반]  왕의 남자 6년 만에 다시 봤습니다(20번 넘긴듯)  (1) 대박가이 04:19 0 62
27055 [영상]  [ 레슬러 ] 메인 예고편  (1) 마이센 02:06 0 101
27054 [리뷰]  모노노케히메 후기 [노 스포.171009] ★★★★★ himurock 01:28 0 141
27053 [리뷰]  더티 하리 후기 [노 스포.180418] ★★★★★ himurock 01:28 0 75
27052 [리뷰]  아이, 토냐 후기 [노 스포.180417]  himurock 01:27 0 51
27051 [영상]  [ 아논 ] 공식 예고편 - 클라이브 오웬, 아만다 사이프리드  (1) 마이센 01:02 0 79
27050 [리뷰]  랜드마인 고즈 클릭 (Landmine Goes Click, 2015) 약스포 ★★ 스샷첨부 yohji 00:10 0 47
27049 [리뷰]  최근에 본 영화 4편 평점...  유월이97461 04-19 2 224
27048 [리뷰]  사일런트 플레이스  (2) Smile에스 04-19 0 123
27047 [리뷰]  퍼시픽림 2 - 작아진 스케일... (노스포)  싱크홀나들이… 04-19 0 232
27046 [기타]  영웅본색4 2018 (노스포)  (1) 나의꿈은 04-19 1 180
27045 [영상]  [ 이퀄라이저 2 ] 공식, 국제 예고편  (9) 마이센 04-19 7 463
27044 [영상]  [ 데드풀 2 ] 최종 예고편  (2) 마이센 04-19 4 401
27043 [리뷰]  사관과 신사 후기 [노 스포.171010]  himurock 04-19 0 71
27042 [리뷰]  회사원 후기 [노 스포.171012]  (1) himurock 04-19 0 131
27041 [리뷰]  밤섬해적단 서울불바다 후기 [노 스포.171013]  himurock 04-19 0 84
27040 [리뷰]  메이즈러너;데스큐어  (4) 삶의미풍 04-19 2 242
27039 [일반]  어벤져스 인피니티워 처음으로 보려는데요  (5) 쪼렙2 04-19 0 406
27038 [일반]  보통 영화가 개봉하고 극장에 상영기간 얼마나되나요?  (5) 뤼안 04-19 1 147
27037 [일반]  불가사리 영화를 찾습니다...  (5) 절망의끝에서 04-19 0 310
27036 [리뷰]  몬태나 (Hostiles, 2017) ★★★ 스샷첨부 yohji 04-19 0 265
27035 [리뷰]  조조] 나를 기억해 _ 후기 ★★★ 암내공격둘리 04-19 1 342
27034 [일반]  샤를리즈 테론 "'매드맥스' 제작난항? 속편 꼭 하고파"  (6) yohji 04-19 3 720
27033 [일반]  시네마 광화문의 영화는  (4) 도깨비 04-19 1 239
27032 [일반]  어벤져스 예매하러 갔다가 램페이지보고왔네요  (2) 락매냐 04-19 0 920
27031 [일반]  개인적으로  도깨비 04-19 0 144
27030 [일반]  B급 인줄 알고 봤다가 통수 지대로 맞은 살파랑2  (1) 대박가이 04-19 4 1364
27029 [영상]  [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 ] 최종 예고편 (한글자막)  (2) 마이센 04-19 2 692
27028 [리뷰]  더 바디 후기 [노 스포.180416]  himurock 04-18 0 309
27027 [리뷰]  피의 연대기 [노 스포.180415]  himurock 04-18 0 186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