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관 멤버십 - 노예가 노예 생활을 오래하면, 자신의 족쇄를 자랑하기 시작한다..!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영화관 멤버십 - 노예가 노예 생활을 오래하면, 자신의 족쇄를 자랑하기 시작한다..!

 
글쓴이 : BabyBlue 날짜 : 2017-01-01 (일) 21:31 조회 : 4678   
최근에, 한 영화 게시판에서 영화관 멤버십 관련해서 자랑하는 글들을 많이 봤는데요
 
1년 동안 난 어디 어디 멤버십 포인트를 얼마 모았네, 난 어디 vip를 달성했네 하는 글들이었습니다
 
그러다 문득 어디선가 들은 말이 떠오르면서, 소름이 끼치더군요..
 
정확히는 생각이 안나구요, 대충 이런 내용인걸로 기억합니다
 
 
노예가 노예생활을 오래하다 보면, 자신이 노예라는 사실을 까마득히 잊고서
 
자신의 발에 찬 족쇄를 자랑하기 시작한다...
 
내 족쇄는 황금 족쇄니, 다이아 족쇄니 하면서 말이죠..
 
 
영화관 측에서는 족쇄에 묶일 수 있는 자격을
 
점점 어렵고 힘들게 변경하면서 우리를 채찍질합니다..분발하라고..
 
그런데, 우리는 그것에 투덜대고 욕하면서도, 족쇄에서 벗어나려고 하기는 커녕
 
그 족쇄에 스스로 계속 묶여있기 위해 열심히 갖다 바치죠..
 
자신의 발에 찬 족쇄를 서로 자랑하는 이들은
 
대접받는다(영화관 입장에서는 혜택을 누리게 해준다고 하죠..ㅋ..) 하는 기분을 느끼며
 
진정으로 행복할까요?
 
노예들끼리 서로 족쇄를 자랑하는 이 웃지 못할 처참한 광경을 바라보며,
 
진짜 흐뭇해 할 이는 과연 누구일까요..?
 
 
'족쇄를 벗어나기는 커녕, 노예로서 족쇄를 자랑하는 짓만 하다가 인생 종치겠구나.....' 하는 환멸감이랄까..
 
저 역시 족쇄에 묶인 노예라서, 새해부터 절망적인 기분이 들어서 쓴 글입니다...
 
이 내용과 관련하여, 하고픈 말은 더 있는데 글 솜씨가 없어서 힘드네요
 
긴 글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서현남편2 2017-01-01 (일) 21:33
그러게요 내년에 CGV SVIP 될련지 모르겟네요 ㄷㄷㄷㄷㄷㄷㄷㄷ
     
       
글쓴이 2017-01-01 (일) 23:39
시지발이 멤버십 노예 제도 개편 기막히게(?) 했죠..ㅋ
떡빵s 2017-01-01 (일) 21:33
따지고보면 결국 1+1이벤트나 조조같이 할인받아서 보는게 포인트는 안쌓이지만 훨 저렴하죠 ㅎ
특히 CGV는 포인트 진짜 안쌓여서.... VVIP분들은 정말 신기...ㅎㅎ
     
       
글쓴이 2017-01-01 (일) 23:40
VVIP 되려면 대체 얼마나 갖다 바쳐야 하는건지..ㅎㄷㄷㄷ
     
       
테루아드 2017-01-02 (월) 19:22
조조 적립되지않나요?

저 조조만 보는데 메가박스 적립좀 되어 있던데
          
            
떡빵s 2017-01-02 (월) 20:26
조조는 금액이 적어서 잘 안쌓인다는걸 뒤에 1+1이벤트 때문에 안쌓인다로 이어져버렸네여 ㅎ
지나가라어서 2017-01-01 (일) 21:54


메가박스 vip 가입을 했어야되나.. 멤버쉽 만들기 귀찮아서 안했는데
     
       
글쓴이 2017-01-01 (일) 23:44
이런거 귀찮아서 안하신 분들도 계시더라구요ㅋ
akae 2017-01-01 (일) 22:33
영화야 취미생활이고 뭐 보기싫으면 안보면 되는데 굳이 족쇄까지야...
     
       
글쓴이 2017-01-01 (일) 23:46
표현이 좀 그렇긴 하지만 정도의 차이일 뿐이지,

비단 영화관 멤버십만의 문제는 아니죠
lsskkk 2017-01-01 (일) 22:48
vip 자랑질이 보기 흉하다는 표현을 참 장황하게도 쓰셨네요.
그치들 입장에서는 돈 쓴 만큼 보상 받았다고 생각해서 그러는겁니다. 심하게 부심부리는거 아니면 별로 보기 흉할것도 없다고 보는데요.
하물며 자기 돈 쓰고 문화활동 즐기면서 그러는건데요 뭐
     
       
글쓴이 2017-01-01 (일) 23:49
보기 흉하다라고 말하기 보다는, 씁쓸하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글이 장황하다는건 지적 감사합니다, 글솜씨가 없어서 간단 명료하게 쓰지를 못하네요ㅋ;;
니르네므 2017-01-01 (일) 23:47
어차피 쓸 돈이면 브아피 되는 게 좋은 건 맞는데,
그런 멤버십보다는 영화표, 매점가격이 비정상적으로 높다는거?
     
       
글쓴이 2017-01-02 (월) 00:43
좌석차등제는 정말 가관이었습니다..;;
조시해밀턴 2017-01-02 (월) 00:16
내가 볼 영화 여러 영화관에서 쓰느니 한 곳에서 써서 VIP딴건데 그게 왜 노예 어쩌고 하시는지
여기에 적용될 문장이 아닌거 같은데
     
       
글쓴이 2017-01-02 (월) 00:41
노예 어쩌고 하는건 제 관점일 뿐이니까,

그냥 나와 다른 관점에서 보는구나, 그렇게 생각하시면 될거 같아요

제 생각에 동의하시는 분들이 계시는가 하면

님처럼 다른 관점에서 보시는 분들도 계시는거죠 뭐
부자곰 2017-01-02 (월) 02:26
뭐든 대안이 중요하죠. 상업영화는 어쩔수없더라도 다양성영화,예술영화,독립영화는
지역에서 자체적으로 운영되는 영화관 자주 이용하면 될것같습니다.
대형마트갈거 동네마트가고 프렌차이즈 카페갈거 동네 카페가면 자영업자도 살고 해결될 문제인거같네요ㅎㅎ
DGTM 2017-01-02 (월) 09:38
그 말은 그런 상황에 쓰일 게 아닌데요;;
곰순이곰돌이 2017-01-02 (월) 10:36
지잘난맛에 쓴글같음.
236453 2017-01-02 (월) 11:42
누구나 무언가에 종속되거나, 적어도 함께 구성되어지는것은 불가피하죠. 사회적 동물이기를 거부한다면 모르겠지만
대부분은 완전한 고립을 택하느니, 차라리 적정선에서 타협도 하고 관계도 맺고 종속도되어 살아갑니다.
특히나 자본주의 경제체제는 그러한 종속의 유기성이 더 극명하고 일반화되어있죠.
소비의 사회에서 너무나 일반화되어있어서 글쎄요. 뭐 어디 골프회원권도 아닌걸요.
이나라에서는 영화라도 한편 보는것이 꽤나 큰 여가의 부분일 수 밖에없죠.
은풀 2017-01-02 (월) 12:42
재작년에 롯시 4만 포인트 쌓았었는데..
생각해보면 영화에 40만원이나 썼다는 얘기라 무섭더군요
Buso 2017-01-02 (월) 13:26
영화 보는 게 노예인가요...? 비유를 잘못 드신 거 같은데요. 호갱이라면 모를까 노예라니요.
클리너666 2017-01-02 (월) 14:14
불법으로 다운받아 보라고 하시네요 글쓴이 님이 ㅎㅎ
맛짜ㅇ 2017-01-02 (월) 15:12
노예는 좀 거슬리는 표현이니 그냥 호갱이라 해주세요 ㅎㅎ
     
       
파고드는껑충… 2017-01-03 (화) 01:18
이게 맞는 듯
별걸 2017-01-02 (월) 19:33
저는 메이저급 극장에서 안봐서 모르겟네요.

동네 극장이라서 걍 편하게 봅니다.
히다마리☆ 2017-01-02 (월) 20:06
뭔 소리죠 이건...ㅡㅡㅋ
yohji 2017-01-02 (월) 23:16
토닥토닥 ,,
파숙그리스도 2017-01-03 (화) 17:41
약간 다른거같은데요...
왜 족쇄죠 그게 ㅋㅋㅋㅋ
님 그시간에 그장소에 영화를 시청할수 있는 권리를 구매한거잖아요?
그게 어떻게 족쇄가 되는건가요?
아는척 자제 좀요 없어보여요
저 권리를 구매해서 받은 혜택이 족쇄인거면
족쇄를 벗어나기위해선 뭐 영화를 직접 만들어서봐야하나요?
아니면 영화사에다 직접 영화를 주문하고 영화관을 만들어서봐야하나요?

그런표현은 부당함을 당했는데 부당함을 토로하지 않고 부당한게 당연하다고 여겨질때 쓰는거에요
예를들어 최저임금도 안받고 일을 하는 군인들이 군인은 부당해서 국가를 상대로소송이나 욕을해야하는게 정상이지만
자기 부대가 좋은부대냐 힘든 부대냐  이런걸로 자랑하거나 이럴때 쓰는말입니다
하리잔 2017-01-05 (목) 12:56
백화점 vip는 백화점 노예인거고

심형탁은 도라에몽 노예인거네요

글 작성자 굉장히 무식하게 느껴지네요

인터넷에서 이상한거 보고서

그것도 되게 세상물정 모르는 애가 회사에 관해 쓴 글임

엉뚱한곳에 적용시키는....

똥인지 된장인지 좀 알고 갖다 쓰세요

여기쓰는 말이 아니잖아요~ ㅋㅋㅋ

반대가 없어서 반대를 못누르는게 아쉽네
레이포즈 2017-01-05 (목) 17:29
외국처럼 상영관을 대기업이 독점하지 못하게 해야 되는데 ㅋ
C랑 L이랑 점점 해가 지나가면 지나갈 수록 영화 가격은 계속 올릴거임
캬하ㅏㅏ 2017-01-05 (목) 21:02
애초에 지금 대한민국자체가 자본주의보단 신노예주의에 가까우니 .. 안타깝네요
자본주의의 기본이념은 일한만큼 얻어가는건데, 이미 사람이 돈을 버는 속도보다 돈이돈을 버는 속도가빠르니 ㅎㅎ
모든 사람이 일한만큼 받아가는게 다들구요 ㅎㅎ 안타까운 현실이네요
왜애를때려 2017-01-06 (금) 00:19
영화관 가본지.....오래되서 부럽네요...
에피폰 2017-01-07 (토) 01:43
신용카드 자랑하면 자본주의 노예 ㅎㄷㄷ
이토렌탈 2017-01-07 (토) 13:07
그깟 몇십만원 가지고 뭘 그러시나요. 현기차 수천만원짜리 쿠킹 호일 사는 호갱도 있고

하루 한끼 밥값 정도되는 담배를 아무렇지도 않게 펴대면서 슈퍼가면 스티커 하나하나 모아 대는 사람도 있는걸요...

근데 글쓴님은 이런생각이라도 하니 다행이네요. 글쓴님같은 생각조차 못하고 사는 사람들이 부지기수입니다. ㅋ
봉그레큐 2017-01-07 (토) 19:16
전 이토 포인트의 노예..히히
나연지연정연 2017-01-07 (토) 21:08
내가 번돈 본이 문화생활로 영화관 다니는게 왜 노예질이며 족쇄 인지요??

 열등감도 반사회적 장애도 아닌 그냥 그럴싸하게 글 써서 올리면 멋있다고 생각하는 중2병 환자 이신가요?

어디선가 본듯한 글귀가 아마도 프롤로그 읽고 바로 에필로그 만 읽으신듯.
빙하 2017-01-07 (토) 23:21
본인의 기준으로 남을 평가하지마세요
말은 장황하게 쓰셨지만 생각이 저급해보입니다.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7-18 19
18358 [일반]  존윅 챕터2 결말(완전스포OOOO) 궁금한것좀 풀어주세요  (5) 페러리 02-26 1 159
18357 [일반]  라라랜드 오프닝은 cg인가요?  (7) 너거기잘있니 02-26 0 163
18356 [리뷰/감상평]  바이 더 건 (By The Gun, 2014) ★★★☆ qlqlaa 02-26 0 99
18355 [리뷰/감상평]  미드나잇 인 파리(2011) 정말 마음에 드네요. ★★★★ 배두인 02-26 0 204
18354 [리뷰/감상평]  싱글라이더 개인적인 후기  (2) 훌랄라치킨 02-26 1 410
18353 [리뷰/감상평]  존윅2 개인적 리뷰입니다. (스포0)  (5) 트라이얼 02-26 2 579
18352 [소식/정보]  브래드피트 제작 '문라이트' 165관왕 대기록…오스카 다크호스 될까  (3) 돈의힘 02-26 1 718
18351 [소식/정보]  늙고 지친 슈퍼히어로의 말로, '로건'  (1) 스샷첨부 돈의힘 02-26 3 1012
18350 [예고편/영상]  [ 미녀와 야수 ] '벨' 첫 등장 오프닝, 드로잉 영상  (1) 스샷첨부 마이센 02-26 1 314
18349 [리뷰/감상평]  간츠 O  (6) 스샷첨부 한문천재 02-26 1 852
18348 [리뷰/감상평]  23 아이덴티티 (Split, 2016) ★★ (1) 스샷첨부 yohji 02-26 0 449
18347 [리뷰/감상평]  존윅2 보고왔어요  (5) 백설화 02-26 1 538
18346 [리뷰/감상평]  전 존 윅2의 결말이 마음에 드네요. (스포)  (4) sccl 02-26 6 470
18345 [리뷰/감상평]  존윅(스포무)  내상조심 02-26 1 259
18344 [소식/정보]  나탈리 포트만, 오스카 시상식 불참 결정 "임신 때문"  (1) 돈의힘 02-26 0 491
18343 [일반]  23아이덴티티 보고 왔습니다  다음생 02-26 1 362
18342 [리뷰/감상평]  존윅 리로드 보고 왔습니다  (1) 슈타인즈 02-26 0 436
18341 [일반]  아카데미 시상식 라이브 인터넷으로 볼수잇는데 없나요?  (2) 나무입 02-26 0 143
18340 [일반]  존윅2 보로갑니다  (4) 백설화 02-26 1 278
18339 [일반]  영화 흥행에 관해서 질문좀 드려볼께요  (2) 지수바라기 02-26 1 138
18338 [일반]  존윅 1편 안봐도 2편 보는데 지장 없나요?  (12) 파고드는껑충… 02-25 0 999
18337 [리뷰/감상평]  키아누 형님 살아있네...  (10) 모리스 02-25 6 1426
18336 [추천영화]  sk vip 회원 인데 일요일 주말 에 관람할 영화 추천 좀 해주세요  (2) 34580734 02-25 0 269
18335 [일반]  괴물, 좀비 영화 추천 부탁드립니다!  (10) 598409 02-25 2 426
18334 [예고편/영상]  패트와 매트가 돌아왔다 < 패트와 매트: 뚝딱뚝딱 대소동 >  (1) 스샷첨부 페이스북 02-25 0 327
18333 [일반]  엑스맨 아포칼립스에서 아포칼립스가 죽을때 하는말의 의미가 뭘까요?  (7) 아니진짜야 02-25 0 1158
18332 [일반]  존윅 보러갑니다 ㅎㅎㅎㅎ  (8) 캬엉캬옹 02-25 1 481
18331 [OST]  Meghan Trainor - I’m A Lady (스머프: 비밀의 숲 OST)  페이스북 02-25 0 179
18330 [예고편/영상]  [23 아이덴티티] 패러디 예고편 동영상  (1) 엠엔엠즈 02-25 5 376
18329 [소식/정보]  ‘로건’ 패트릭 스튜어트, “나도 마지막…굿바이 프로페서X”  (3) 스샷첨부 yohji 02-25 2 11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