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아버지의 소주 사랑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

할아버지의 소주 사랑

글쓴이 : 무플방지위원… 날짜 : 2017-09-13 (수) 23:28 조회 : 32339
1.jpg


Fm코리아 펌

중복 게시물의 경우 쪽지나 댓글을 달아주세요... 되도록 이면 쪽지를....

확인후 바로 삭제 하겠습니다. 중복게시물을 확인을 하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추천을 받자고 하는짓이 아닙니다. 추천은 사양합니다.

NANAYAa 2017-09-13 (수) 23:28
이 글에 댓글이 없는 것은 재미가 없어서가 아니라,

잔잔한 감동 앞에 굳이 사견을 달 필요가 없어서 입니다.
딸치광이 2017-09-13 (수) 23:28
얼음안주 배워갑니다
     
       
월급루팡 2017-09-13 (수) 23:28
요즘은 식당에서도 맥주잔에 각얼음 1개 소주 반잔 이렇게 드시는 분들이 있더라구요
kivalan 2017-09-13 (수) 23:28
이말이 계속 마음을 때려..
할아버지는 어떤 마음으로 취한 삶과 취하지 않은 삶을 오가셨을까?.
     
       
에반스89 2017-09-14 (목) 13:07
저도 이 문장이 마음이 남네요
도끼만세 2017-09-13 (수) 23:28
찡 하네요
완전아까워 2017-09-13 (수) 23:28
ptsd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로 힘드셔서 술에 의지하신듯
스파클젬 2017-09-13 (수) 23:28
인생 뭐 있더냐?
술푼남자 2017-09-13 (수) 23:28
도대체 유공자냐 아니냐 진실 규명하는데 국력 소비를 엄청하고...
문서, 증언까지 버젓이 있는 친일파 및 그 잔재들은 처벌에는 전혀  국력을 쓰지 않는지..
막말로 3.1 운동 당시 참여한 사람들 이름이 적힌 리스트가 중요하지만...
그분들이나 그분 자손들이 국가 유공자 되는게 소원였으랴?
감히 고민해보자면,  그분들은 그저 내 나라 독립에 보탬이 되자고 하신거지...  유공자 타이틀이 중요하진 않으셨을 것 같다.
암튼 엉뚱한 방향으로 힘쓰지 말고, 그냥 나쁜놈을 잡는 일에 써라.
     
       
한쓰우와와 2017-09-13 (수) 23:28
그분들한테는 중요하지 않으실지 몰라도,
다음 세대에 우리 사회에 헌신하는 사람에게 합당한 보상을 주기 위해서라도
제대로 된 보상을 한 선례를 제대로 만드는 건 중요하다고 봅니다.
          
            
술푼남자 2017-09-13 (수) 23:28
제 댓글의 포인트는... 오직 2가지 입니다.
진실 규명한다고 정력 낭비하면서 오히려 의미가 퇴색 시키지 말것. (실제로 유공자 선정에 대해서 너무 잡음이 많은 것도 사실입니다. 관련 기사들이 찾아보면 은근 많아요)
착한일 한 사람들 찾는 것도 좋지만, 나쁜놈 먼저 찾아서 조져야 한다는 겁니다. (착한 일 하는 사람들끼리 쌈 붙이고 뒤에서 쌈구경하며 세월 보내고 있는 인간들이 너무나 많아요)

아무튼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을 기억하고 정책과 법으로 그들의 정신을 이어가도록 해야죠.
               
                 
삽질의나날 2017-09-13 (수) 23:28
옳으신 말씀. 나쁜짓한 놈들먼저 찾아서 조져야죠.. 친일파를 못조졌기 때문에 못볼꼴 많이 보고사는것 같습니다.
               
                 
야수합체 2017-09-13 (수) 23:50
맞는 말씀입니다.
우헬켁12 2017-09-13 (수) 23:28
오지랍 하나 달자면... 저 할아버지 분은 정말 과학적으로 술을 드신겁니다.
알코올 섭취로 인한 전해질 보충이 소금으로 이뤄집니다. (삼투압)
얼음으로 인해 삼투압에 필요한 수분이 공급됩니다.
위 2가지면 다음날 숙취도 없습니다. 정말 대단하신 분이에요.
     
       
히다마리☆ 2017-09-13 (수) 23:28
그럼 소금에 물만 마셔도 괜찮나요? 수분이면..
          
            
우헬켁12 2017-09-13 (수) 23:28
알코올이 들어가면 사람 몸에서 배출해내려고 전해질을 마구 땡겨 씁니다. (수분 + 소금 성분)
술 먹고 다음날 해장한다고 탕이나 국물 음식이 땡기는 것이 이거 때문이죠.
국물 음식에 많이 들어간 소금과 물로 "해장" 하는게 전해질 보충에 "도움"이 됩니다.
위 만화의 할아버지는 큰 돈 안들이면서 몸 덜 상하게 하는 안주로 소금+얼음을 선택하신 걸로 봐야겠네요.
     
       
가앙백호 2017-09-13 (수) 23:28
님말들으니 포카리를 각얼음으로 얼려서 팔아볼까합니다.
꾸에에에엑웩 2017-09-13 (수) 23:28
좆같은나라 친일파들이더잘사는 더러운나라 후손들이 기억하는나라가 이런나라가 아니였으면 합니다
홀리퀸닭 2017-09-13 (수) 23:28
멋지다
xnaud 2017-09-14 (목) 00:04
울먹... 그리고 답답해지네요.
류위 2017-09-14 (목) 00:09
반민족 매국노들이 득세하는 현실에서 제 정신으로 살 수 있는 독립운동가가 과연 몇이나 될까요
나나나나니니… 2017-09-14 (목) 00:21
ㅠㅠ
cala 2017-09-14 (목) 00:23
소금하니까 데낄라 마실때 소금이나 레몬이랑 마시는 방법이 생각나넹
기브앤테이크 2017-09-14 (목) 00:57
술 담배 끊어서 각 얼음 소금은 확인 불가넹... ㅋㅋㅋ
옆집노는형 2017-09-14 (목) 01:27
몽키D이토 2017-09-14 (목) 01:30
얼음에 소금이라..ㄷㄷ 나중에 해봐야지!
저녁식후 2017-09-14 (목) 01:53
좋은글 감사합니다^^
만수동나그네 2017-09-14 (목) 03:27
할아버지가 술해독제는 제대로 드셨네연.
삼투압이야 윗분이 말해주신거고.
얼음이 좋은게 뭐냐면 알콜이 들어가면 위는 그때부터 열이 많이 발생해서 열상을 입기 시작하죠.
위염이나 위궤양으로 발전..
헌데 그즉시 얼음덩어리로 차갑게 만들어버리니까 열독도 막아주고 결과적으로 위도 보호가 되었겠네요.
Strafe 2017-09-14 (목) 05:51
가벼운 마음으로 읽었는데 왠지 가슴한켠이 찡하네요.
많은사람들을 위해 크던작던 마음속에 두려움을 이기고 행동으로 옯기는 용기있는 분들.
순수하기에 그후의 삶 또한 평범하고, 왜인지 그 평범함이 더 마음을 울리는것 같습니다.
요즘은 작은일을 하고도 생색내며 보상을 바라는 사람들과는 비교할수 없는 그 숭고함에
먹고 살기 바뻐서 아무것도 하지 않는 스스로를 돌아보곤 부끄러워 고개를 떨구고 있습니다.
독립운동. 6.25.참전 대단하신 할아버님을 두신것 같습니다.
존경스런 어르신을, 할아버님을 두신것 같습니다.
그런 분들의 희생으로 지켜진. 우리나라가 그분들이 더욱 자랑스러워할 나라로 만들어야 할건데 
소주와 소금찍은 얼음안주. 마셔보려 합니다. 크~.
화우사 2017-09-14 (목) 09:48
감동적이네요.  훌륭하게 사신분들이 보상을 제대로 받는 세상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하얀방석 2017-09-14 (목) 10:29
얼음에 소금이라...
끝판대장친구 2017-09-14 (목) 11:35
따로 국밥이긴하지만 나름 코리안 데낄라를 즐기셨군요. ^^b
어떤 마음으로 취한 삶과 취하지 않은 삶을 오갔을까 생각하시는걸 보니
할아버님을 마음속 깊이 존경하시나 봅니다. 드러나진 않았어도 대한민국을 위해
일생을 헌신하신 할아버님께 깊은 경의를 표하고 싶습니다. 영면하시기를...
다시맛간넘 2017-09-14 (목) 13:08
한편으로는 슬프지만... 왠지 찡해지는 그림이네요
클매니아 2017-09-14 (목) 13:54
다들 잘 알고 계시겠지만 그때 친일 청산을 하지 않았던 게 아니라 친일 잔존 세력의 서슬이 시퍼래서 못한 겁니다. 최근에도 친일인명사전 한권 만드는데 얼마나 잡음이 심했습니까? 우리들은 아직도 친일세력의 눈치를 보고 살고 있어요. 자기들을 반대하면 공공의 적인 빨갱이로 모는...
     
       
무득 2017-09-15 (금) 09:59
못한게 아니라 안한거죠.
하기로 했고
하려고 하는데
이승만이 대통령되면서
계속 하자고 하는 사람들 탄압하고
흐지부지 만들어 버렸음
이승만이가 우리나라 악의 근원이여
馬羅島 2017-09-14 (목) 14:35
목숨 걸고, 처자식 버려가며 독립운동 했더니, 매국노 세상이라.
취하지 않고 견디기 힘드셨을 듯.....
히흐하흐히으 2017-09-14 (목) 18:38
후.... ㅠㅠ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아이폰X_당일]아이폰6S_64G_128G출고가대폭[갤8+가격인하]아이폰8,노트8,V30 [0… RainStor 11-24
14938  [기타] 포항 지진소식에 핫팩을 보내온 일본인 (38) 사니다 08:32 16884 19
14937  [연예인] 지효가 리더인 이유 (35) 8블리즈♡ 03:10 20029 11
14936  [회원게시판] 워마드 호주국자의 최후 (74) 아이켄 02:08 12712 15
14935  [회원게시판] 이토님들 야동볼때 꿀팁.jpg (111) 스샷첨부 빈폴 00:40 16412 41
14934  [영화게시판] [ 램페이지 ] 공식 예고편 (공식자막) (33) 마이센 11-23 10549 19
14933  [회원게시판] 술죽도록 마시고 뻗은 여친을보고 (119) ­¡ 11-23 24648 22
14932  [기타] 김종대에 대한 의사 남궁인의 일침 .jpg (86) 천마신공 11-23 25255 82
14931  [영화게시판] 인크레더블 2 (한국어 CC) 공식 티저 예고편 (19) tearoom 11-23 8362 16
14930  [연예인] 뛰는 성소 (38) 반쪽화살 11-23 22786 16
14929  [회원게시판] 사과 잘 받았습니다. (55) 선토리 11-23 18413 8
14928  [스마트기기] MI A1 유저분들... 어제 지진 재난문자 받으셨나요? (37) bobaman 11-23 9603 2
14927  [취미생활] 시집오는 며느리에게 폐백절 받던 날.. (79) 스샷첨부 테러전담반 11-23 14775 58
14926  [자동차] 사고났습니다ㅜ (58) 스샷첨부 무량태수 11-23 12457 24
14925  [연예인] 이유없이 좋은 걸그룹 멤버들 (79) 스샷첨부 두더지123 11-23 25477 23
14924  [영화게시판] 저스티스 리그 명장면.gif (25) 일검혈화 11-23 13651 13
14923  [도서게시판] 정상수님 이야기 나온 김에 가볍게 리뷰해봄 (22) 무명암 11-23 5738 0
14922  [영화게시판] < 인크레더블 2 > 티저 (10) 페이스북 11-23 4497 5
14921  [회원게시판] 철인같던 이국종교수도 결국 사람이였습니다. (92) 관측수 11-23 17163 31
14920  [연예인] 클럽에서 섹시댄스추는 윤보미.gif (51) 뽀미하영 11-22 33513 20
14919  [연예인] 가슴이 너무커서 접힌 성소 ㄷㄷㄷ.gif (55) 나에게중복은… 11-22 38952 32
14918  [정보] 엑셀, 언제까지 버벅댈래?.jpg (306) wiseguy 11-22 31583 59
14917  [연예인] 뒤늦게 가리는 보미 (46) 8블리즈♡ 11-22 46246 25
14916  [기타] 한명의 시민이 목포 전체 조폭 싹쓸이 한 사건 (121) 무플방지위원… 11-22 45508 80
14915  [기타] 동부그룹 73살 회장이 29살 비서를 대하는 방법 (95) 무플방지위원… 11-22 47450 75
14914  [감동] 한국을 좋아했던 마이클 잭슨 .jpg (88) 천마신공 11-21 36740 97
14913  [연예인] 사유리 삼선 레깅스.jpg (76) 뽀미하영 11-21 53462 49
14912  [감동] 키아누 리브스의 삶 .jpg (61) 천마신공 11-21 39410 104
14911  [정보] 발표용 PPT 꿀기능 .jpg (수정) (239) 무플방지위원… 11-21 35363 146
14910  [연예인] 모델 김주희 (약후방) (75) 그레고리P 11-21 39628 75
14909  [연예인] 이래서 쯔위쯔위 하는구나 (43) 8블리즈♡ 11-21 42833 27
14908  [연예인] 요염한 사나 (35) 흐노니 11-21 32166 38
14907  [기타] 50년 후 방송에서 밝힌 비밀 (96) 무플방지위원… 11-21 41159 238
14906  [유머] 하이, 하비 덴ㅌ................. (86) 포토샵 11-21 38808 31
14905  [자동차] 현대차 구매의 필요성 (432) 용왕 11-21 23752 46
14904  [유머] 구성애 소장님 명강의.jpg (60) wiseguy 11-21 32820 68
14903  [기타] 사형 당하는 중국 조폭 두목 (172) 무플방지위원… 11-20 49624 119
14902  [회원게시판] 탈모약 복용3개월 (278) 스샷첨부 에이레네 11-20 31908 58
14901  [기타] 디즈니도 사랑한 한복 일러스트 (116) 적당히해라 11-20 32741 74
14900  [영화게시판] [ 데드풀 2 ] 티저 "흠뻑 젖은 수채화" (27) 마이센 11-20 23730 35
14899  [회원게시판] 양념치킨에 밥먹는 나. (210) 행복하세욤 11-20 26544 2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