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인기1위 성추행범글 의아 하네요.

글쓴이 : Astraios 날짜 : 2019-07-21 (일) 14:53 조회 : 38645 추천 : 41    
성추행범으로 신고 당했고 경찰 조사 받았다는데기본적인 6하원칙의 내용이 없습니다.
보통 자신에게 불리한건 안쓰거나 사실 관계를 틀어서 쓰죠.

본인의 대댓글도 좀 이상한게 마치 자기 일이 아닌것 처럼  나라타령 법타령 페미타령 하고 있고...절대 그럴 정신이 없을텐데요?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이리플이 제일 의아 한데, 조사 안받아 본사람이 마치 남의 일을 보고 들은것 처럼 썼어요.
경찰은 6하원칙에 의거해서 반복적으로 물어 보기에 못들을 수가 없거든요.

또 의심스러운 거는 이리플 입니다.
"인터넷에서 글로만 봤을 때는 소수라 생각하고 심각성을 못느꼈는데,
오늘 지구대에 끌려가서 앉아 있는데 신고 엄청 들어오네요

한 사람의 인생을 망가뜨릴 정도의 큰 처벌이 가해지는 건인데,
신고가 너무 쉽고 여자 진술만 듣고 판결을 내리는게 너무 어이가 없네요.."

본인 이야기는 잘 못들었는데 지구대에서 신고되는 성추행범들이 엄청 많다는 상황파악을 하였다?

그리고 단지 경찰 조사만 받았다는데 여자 진술만으로 왠 판결까지???

댓글도 자기방어를 위한 절심함이나 심각함은 없고 폭좁은 범위의 페미 나라 법이라는 비판에만 몰두합니다.

곰탕집 이후로 이런 엉성한 패턴글이 유행했던거 기억납니다.

물론 내용이 너무 부실하여 아직 진실여부는 알 수 없지만, 이런 사건은 누가 잘했고 누가 잘못한건지는 경찰 조사 끝나고 검사가 기소하고 판사가 판결까지 가봐야 하는 겁니다.
회원게시판 카테고리 다른게시물
Astraios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eTo마켓] 우주농산 잡곡(귀리/보리/현미/흑미/찹쌀) 기획특가 [무료배송] (3) 

보내보내요 2019-07-21 (일) 14:53 추천 48 반대 2
저는요

여기 회게에 올라오는 글 중에 일상글 말고, 정치글 말고
흥미로워보이는 글 95% 는 그냥 주작이라고 생각합니다.
관심병 허언증 환자가 너무 많습니다.
yohji 2019-07-21 (일) 14:53 추천 3 반대 0
그글 댓글에도 적었지만 저도 뭔가 이상한 부분이 ,,,,
yohji 2019-07-21 (일) 14:5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그글 댓글에도 적었지만 저도 뭔가 이상한 부분이 ,,,,
     
       
사천진리 2019-07-21 (일) 14:53
님 댓글 봤습니다. 나도 대충 읽고 댓글 달기는 했지만 뭔가 찝찝하네요...

내 몇번의 경험으로는 지구대에서 보고서 형식으로 작성해서

경찰서로 인계해서 넘어가면 형사가 조서 꾸미고 신원 확실하면

귀가 조취후 언제까지 다시 와라 이정도? 근데 경찰서는 안가고

지구대에서 조서 꾸민것도 그렇고 뭐 며칠 있다가 다시 와라 그런것도 이상하고
          
            
TigerCraz 2019-07-21 (일) 14:53
지하철은 지하철경찰대가 있어 거기로 가서 진술서 작성합니다.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16
지구대 역시  보고서 형식이 아니라 진술  양식은 같아요 
그리고  폭행 사건의  경우  지구대에서 바로 경찰서로  가는 경우가 있죠
사건에 따라 다다르지만 지구대에서  사건  접수 진술 받고  바로 경찰서에 인계 하는 경우도 있고
지구대 접 수 후  한참 뒤에  경찰서 진술  하러 가는 경우도 있답니다 다 같지는 않아요
저 분 같은 경우는  신분 확인하고  아직  증거도 없고  피해자 진술이 다인 경우니  진술  작서 하고 귀가 조치를 하겠죠  자신이 아는  조그마한 상식으로  모든걸  잦대로 삼아서  옳고 그름을 말하는건  않좋다고 생각합니다 어느정도 확인한후에  말하는게 좋지 않을까요 ?  글을 올린  그분의 말이 모두 사실이라고 하면  인증 해버리면  입다물고  아그럴수도 있구나 하고 조용히 사라지실거잔아요  타의의  불행이나 고민이 보이면  그것이  사실이든  거짓이든  도움을  주려고 하는마음이 더좋지않을까요 ?  그런  마음이 있어  조금만 알아봤어도  님이 아는상식이 전부가 아니란걸  아실텐데  말이죠  ^^  즐거운 하루보네세요
               
                 
사천진리 2019-07-21 (일) 22:50
좋은충고는 새겨듣겠습니다.

그럼,조금만 더 그분 본문 글 보시고 거기에 내가 단

댓글도 보시고 알아보고  썼으면 좋았을텐데 말이죠ㅎㅎ


어쨋든 남은하루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맥뀐 2019-07-22 (월) 14:10
팩폭 당하고 반박도 못하고 정신승리할건 ㅎㅎ
밖에 없구나 자기가 아는거만 알고 믿고싶은거만 믿고 싶을뿐 네이버 스펠링 naver라고 해도 never라고 하실분 내가 나 라고 하는 사람 특 제가라고 절대 안함 본인은 특별히 잘난거 없이 지 잘난 맛에 사는부류
덧없음 2019-07-21 (일) 14:53
판결은 재판에 가야하는거고

그냥 신고접수되어 경찰로부터 혐의내용을 듣고 신고가 접수되었다는 정도로 이해하면 될거 같아요
덧없음 2019-07-21 (일) 14:53
그리고 굳이 뭔가 이야기를 안한게 있어보이긴 했어요

자신이 무슨 행동을 했는데 이걸로 오해를 받았다거나
그 여자와 자신의 접점 자체가 전혀 언급이 없다는 점
그 여자가 최소한 자신의 옆에 있었다거나 앉아있었다거나 등등

그냥 안밝힌건지 뭐 여러 가능성이 있으니
i5pi5p 2019-07-21 (일) 14:53
사실 요즘 너무 스펙타클해서 이게 과연 사실인가 싶은 글이 자주 보입니다.
말씀하신 글도 그렇고 외사촌누나관련 글도 그렇구요.
사실 지금도 그 글들 두개는 사실이 아니라 그냥 소설같다는게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
다른 분들 판단은 본인들이 하시는거라 해당 글에는 따로 의견을 남기진 않았네요.
행여 그 글들이 정녕 사실이었을때 저도 빠져나가야 할 구멍은 있어야 하니까요.
보내보내요 2019-07-21 (일) 14:53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저는요

여기 회게에 올라오는 글 중에 일상글 말고, 정치글 말고
흥미로워보이는 글 95% 는 그냥 주작이라고 생각합니다.
관심병 허언증 환자가 너무 많습니다.
     
       
yohji 2019-07-21 (일) 14:53
저도 비슷한 생각을 ,,,
     
       
공공칠빵빵빵… 2019-07-21 (일) 15:09
예전에 된장xx 가 그런케이스였죠.
요즘에도 의심되는 사람 하나 있어요 ㅋㅋㅋㅋ
     
       
아라00 2019-07-21 (일) 16:22
동감..ㅋㅋㅋㅋ 진짜 다들 나랑 같은 세상에 살고 같은 한국에 살고 같은 서울에 살며
보통 비슷하게 일하며 사나 싶음..ㅋㅋㅋㅋㅋㅋ

너무 스펙타클해.. 다들.. 물론 세상은 넓고 또라이도 많고 요즘 기사들 봐도 경찰 뻘짓, 무개념 맘들 있다지만 유독 이런 인터넷 커뮤니케이션 보면 너무 빈번해..ㅋㅋㅋㅋ 누가 그랬다 하면 댓글로만 수십명 비슷한 경험 나와.ㅋㅋㅋㅋ

참고로 전 게시글 말고도 댓글들중 최소 70% 이상은 다 본인경험이 아닌 다른 사람댓글 영향 혹은 간접경험(인터넷)한걸 본인이 경험한양 댓글 단다고 생각합니다. 특히나 자게와 성게

     
       
뽀드득뽀드득 2019-07-21 (일) 19:37
맞아요. 게시판에 누가 끄적인걸 믿는 사람들이 너무 많은듯요. ㅎ
     
       
주작무새 2019-07-22 (월) 14:02
이토에서 본 댓글중 가장 감동적인 댓글입니다..

성추행범 무고글은 아직 못읽어봤지만...

오죽하면 제가 닉넴을 주작무새로 바꿨겠습니까..

딱봐도 주작인데 주작 같다고 한마디 했다가 욕만 듣고 ㅡㅡ;

그래서 그냥 당당하게 주작무새 할려구요.
시간여행 2019-07-21 (일) 14:53
아무래도 디테일이 없죠....아무런 이유없이 신고는 하지않아요.
라디오 2019-07-21 (일) 14:53
전 진지댓글 달아드렸습니다.
다만 이후 그분 댓글 다는 거 보면 수상하긴 하더군요.
글쓴이가 지적하신대로 자신의 일이 아닌 남일 이야기하는 것 같았습니다.
peture 2019-07-21 (일) 14:53
한둘도 아니고 찾아내다보면 끝이 없습니다. ㅋㅋㅋㅋㅋ
스테플 2019-07-21 (일) 14:53
본인 얘긴데 남 얘기 하듯 말 한다는 느낌이랄까..... 저도 읽으면서 억울함을 풀기 위한 절박함이 느껴지는 게 아니라
여자나 나라 탓 하는데 목적이 있다는 생각이 들긴 했습니다
뭐 사람마다 대처하는 방식이 다를 테니 진짜일 수도 있겠지만요
진위여부를 떠나 그동안 여러 경험들로 이런 글은 일단 한발짝 물러서 있는 게 맞더군요
피카츄 배 만진다고 하죠
삐야기얄리 2019-07-21 (일) 14:53
단순히 본문글만 봐도.

주작이거나, 자기가 진짜로 했을거라고 봐요.
에드리안 2019-07-21 (일) 14:53
글만봐서는 주작같음. 주작글 쓰는 사람은 보통 일베나 자한당에서 푼 알바일건데 그 둘중 하나일 가능성도 크네요.
아침이슬 2019-07-21 (일) 14:53
거짓 반, 진실 반이라고 생각됩니다.

일부 상황에 대해서는 꽤 구체적인 설명을 하는 걸 보니 완전한 소설은 아니라고 여겨집니다.

하지만 지하철에서 뭔가 의심받을 만한 행동을 한 거 같습니다.

그래서 당시 상황에 대해 구체적인 묘사를 하지 못하는 거죠.

거짓말을 한 것이 탄로가 나니까요.

댓글에서 엉뚱한 소리를 하는 것도 그런 이유라고 생각됩니다.
슈퍼콜렉터 2019-07-21 (일) 14:53
전 2017년부터 느꼈지만 그런 글에는 그냥 댓글을 아예 거의 달지 않고 있습니다.
그냥 결과 나오고 나서 댓글 달아도 늦지 않는 것 같아요.

누굴 믿고 안 믿고 그런 단계가 아니라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이러니 저러니 하는 게 더 이상은 피곤한 것 같아요.
곰보선짱 2019-07-21 (일) 14:53
읽으면서 현 정부에 대한 불만이 생기고 어쩌면 이럴 수있지 이러다 정말 그냥 두면 남자들 다 잡혀가는거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그래서 이데로 있으면 현 정부가 남자글은 편하게 살지도 못하겠구나 생각하게 했는데 지금 글을 다시 보면 다급함 이나 걱정 보다는 현 정부에 대한 반감이나 공포감이 먼저 들게 되네요 법이 문제라느니 조심해야 겠다느니 그건 솔직히 사건이 마무리 되거나 하고 할 소리 같은데
     
       
르로이사네 2019-07-21 (일) 14:53
맞아요. 법이 문제다 페미가 문제다 이런건 제3자 사건이나 판결 한참뒤에 한탄하는 내용이어야 맞겠죠.
HBJang 2019-07-21 (일) 14:53
직접 겪은일 치고는 디테일이 너무 떨어지네요ㅋㅋ전 이런거 주작 논란 된다음에 다시 인증 안올라오면 무조건 주작이라고 봄ㅋㅋ
노굿 2019-07-21 (일) 14:53
전후사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없고 하소연만 있길래 관심 끊었네요
카일러스 2019-07-21 (일) 14:53
제가 그래서 여자쪽에서 주장하는 글이 없다고 하니까 보배에 올렸다고해서 보배 들어가서 확인하니까 엉덩이를만졌답니다 이렇게 쓰여있더라구요..암튼 진짜면 잘 해결되시길..
샌프란시스코 2019-07-21 (일) 14:53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나도 이 부분 보고 걍 패쓰했음.
글을 정말 못쓰거나 주작이거나 둘 중 하나라고 생각됨.
트럼페터 2019-07-21 (일) 14:53
흠... 경찰 조사 받아본 경험이 있는바로써는 충분히 이해가는 글이었는데요.

전 주작아닌가 같습니다.


조심해야하는거 중에 하나가

경찰관련 쪽에 관심을 안두고 살았던 사람이 이런 일을 당해서 글을 적을 경우에

용어의 쓰임에 있어서는 혼용을 하게 되어있습니다.


판결받았다고 하는 내용도 법적인 판결에 대한 내용이 아니라

여자 이야기만 듣고 남자를 범죄자 모는 과정을 판결로 보던데요

이런 실수를 가지고 가짜나 허위로 몰아붙이기에는 좀 너무 간 느낌이 있습니다.


그리고
"자세히 듣지는 못했구요
엉덩이를 만져서 신고했다고 들었습니다."

이 부분이 다들 이상하다고 하는데요. 신고 받고 조사받는과정에서 경찰에게 왜 신고했냐고 물어보면

저런식으로 답변 해줍니다.


서면에 기록할때 육하원칙으로 기록하는거지.. 대화하는 말 자체를 육하원칙으로 꼭 하진 않죠.

파출소급가면 육하원칙은 구두상 조사할땐 갖다버린지 오래되는건 쉽게 아실테구요.


억울한 일에 말린 심리상태 감안하면 충분히 이해 가능하던데..


댓글 달린거 쭉 봤는데요. 심리상태가 문제 되는게 없어보이는데.. 흐름도 일관적이고..

한두개 맘에 안드는 포인트가 있다고 전부를 매도하기엔 위험합니다.

일단 경과를 봐야겠지만 갠적으로는 본인 경험같네요.
트럼페터 2019-07-21 (일) 14:53
보배글까지 보고 왔는데.. 아무리 봐도 거짓일 가능성은 매우 낮다 싶네요.


중요한건 이토나 보배나 글 올린사람이 전에 올린글이 없습니다.

지웠다고 보기보단.. 그냥 눈팅러였던거 같고..


이번에 일이 생겼으니 글을 적은거 같은데요.

너무 몰아들 가시는거같네요. .안타깝습니다.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19
님같이 조금  관심을 가지고 확인이라도 하고  왈가 왈부라도 하면 좋을  텐데 말이죠~수고많으셨네요~
파지올리 2019-07-21 (일) 14:53
주작에 한표.
일막 2019-07-21 (일) 14:53
경찰쪽에서 조서 꾸밀때 말이 육하원칙에 의거해서 묻는다고 하지만,
그냥 경찰이 묻는 말에 원하는 답이 나올때까지 캐묻는 경우도 없지 않음.
특히 최근 성관련 문제는 성과가 높다는 말이 많기에

경찰들이 눈을 부릅뜰 정도라죠.
비온디sky 2019-07-21 (일) 14:53
주작러 or 모금사기
존버킹 2019-07-21 (일) 14:53
관심병자 or 성추행 당사자 or 남녀간 분란조장 셋 중 하나.  그 유명한 보배에서도 사람들이 관심가져주지 않음. 그 이유는 뭐다? 글 대충 쓰고 댓글 좀 달다 잠수 뭐다?
BUBBLE 2019-07-21 (일) 14:53
와 진짜 내가 순진한건지 100% 믿었었네요.
그 글쓴이 지금 하루동안 잠수 상태네요.
다음주에 다시 출석해야 하는데 하루 남았는데 자신이 올렸던 글에 아무 반응을 안 하고 있어요.
사람들이 주작을 의심하니까 잠수타버렸네요. 왐마 진짜루
존버킹 2019-07-21 (일) 14:53
좀 말이 안되는게....
원글 댓글에 본인은 그 여자가 지하철 칸에 있었는지도 몰랐다. 라고 썼는데 이 말은 그 여자가 본인 주위에 없었다는 얘긴데... 땅만보고 가는거 아닌 이상 주변에 있었다면 모를리가 없는데... 몰랐다라는건 사람들 사이에 가려져서 안보이는 거리라는건데... 근데 여자가 뜬금없어 지하철 내리는 남자를 잡고 너 성추행 했어. 이게 가능한가?
그리고 억울함을 표현하고 도움을 받고 싶으면 글을 자세하게 쓰는건 기본인데 이거에 대한 대답은 없고, 담당형사 이름 인증이라던가 이런 인증해라는 댓글에는 답을 안하시네요. 진짜 주작은 아니더라도 지금 여기 논란을 만든사람은 글쓴이 본인인데... 댓글로 주작이다 뭐 다 댓글이 계속 달리는데 인증 한번 해버리면 끝나는 걸 계속 이런쪽의 댓글에는 무시는 하네요. 지금와서 이 사건이 진짜라고 해도 저는 좋게는 않보이네요. 억울한 사건이고 뭐고를 떠나서 논란을 본인 스스로 만들었기 때문에 저는 그닥...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21:21
세상은 알수 없는 일이 가득하답니다 ^^  우린 로봇이 아니잔아요  다똑같지않죠  옆에 누가 있는지 다보면서 살아가는 사람이 있는반명에  관심을  안두고  사는 사람도 있을겁니다 ^^
멋진바바 2019-07-21 (일) 16:54
"MBC 실화탐사대 첫 번째 실화 <마더- 엄마가 구해줄게> " 에서 열받는 부분이 있었는데,
데이트폭력의 거짓 여자의 진술만 믿고 진술조사시 경찰이 겁박과 욕으로 수사조차 안했다는거죠.
진술받는 책상 앞에서 아무리 호소해도 경찰은 욕만하더군요. (CCTV 증거있음) 저 상황에서 무죄를 호소하며 수사를 해달라고 부탁하며 남자가 우는데 억울해 죽을려고 하던데.. 최소 경찰이 이러면 안되죠
USNewYork 2019-07-21 (일) 17:22
ㅋㅋㅋㅋㅋ
허언증?@!#~/?
빈빈00 2019-07-21 (일) 17:58
전에 지하철 지구대에서 성추행혐의로 잡혀간 친구도 조작으로 당했다고 하더니만 당당하게 추행하는 장면이 찍혀 있었죠
재미난녀석 2019-07-21 (일) 19:52
난 님도 의아하네요  그냥 그글에 댓글 달면 되는걸  이렇게 따로 글을  적는게 더 의아합니다
터진벌레 2019-07-21 (일) 21:29
우선 기다려봅시다
진지하게 생각돼서 진지하게 적었는데...설마...그러지 않았을꺼라 생각하고 싶네요
거짓일땐 ㅎ 18
호랭이눈깔 2019-07-21 (일) 21:41
손가락이 똥싸는 장소에서 뭘 이리 심각하게 고민하시는지....본인에게 소환장 날라오지 않는 이상 신경 쓰지마세요.
멘토멘티 2019-07-22 (월) 02:40
원 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궁금하네요
강똥 2019-07-22 (월) 09:45
제가보기에 님이 아무 의미없이 고민하며 시간낭비하고 계시는거 같습니다. 인터넷에 아무 근거도 없이 올라온 허접한 글일 뿐입니다. 사실인지 아닌지 생판 모르는 우리가 그 여부를 알아서 뭐합니까? 그야 일일이 경찰서나 지하철역사무소에 전화해서 물어보면 어느정도 사실여부를 판단할수 있겠죠. 근데 뭐하러 시간과 노력을 들여가면서 그렇게까지 하겠습니까? 그야 님께서는 아마 이런생각이시겠죠 이런 거짓글이 계속 퍼지다 보면 선동당하는 사람들이 늘어날것이다.. 근데 인터넷에 떠도는 이런 허접한글에 선동당할 사람들이라면 그냥 사실여부야 어떻든 본인이 믿고싶은걸 믿는 사람들일것이고 그럼 아무리 막아도 결국 선동당하기 마련입니다.
김테란2 2019-07-22 (월) 12:08
남녀갈등 조장 댓글이 요새 많아요.
내년 총선까지 쭈욱 갈듯해용
러브쓰 2019-07-24 (수) 14:10
뚝빽이 날라쁘라~
코토리야요이 2019-07-24 (수) 15:07
일상글도 주작치다가 걸려서 빤쓰런하는 마당에 다 믿을 수는없죠
산속의폐인 2019-07-26 (금) 14:38
카더라 글은 일받 걸러야 당하신분들 사진 인증 왜하것어요 ;;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3
 [SALE] 마우이앤선즈 티셔츠 + 플리플랍 쪼리 50% 할인 ▶ 29,500원 마우이앤선즈 08-17
21073  [연예인] [ITZY] 예지의 과거 (37)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18:12 16098 9
21072  [도서게시판] 작가님 한분의 안타까운 소식 전합니다. (51) 고얌이 16:48 11454 17
21071  [유머] 코인 노래방 민폐 레전드 (83) 스샷첨부 황금복돼지 15:37 35304 21
21070  [기타] 엄청난 캐스팅 난항을 겪었던 드라마.. (59) 스샷첨부 천마신공 10:47 42788 57
21069  [유머] 하천 근황.JPG (82) 스샷첨부 에라이 09:37 42134 83
21068  [유머] 남자들만이 가지는 특권? .jpg (90) 스샷첨부 천마신공 08:42 45033 50
21067  [유머] 왜 재앙을 자초하나 (99) 스샷첨부 흐아앙갱장해 07:24 37823 79
21066  [사용기/후기] 수유동 화계사쪽 4.19거리 13,900원에 4가지 무한리필. (52) 스샷첨부 마장조인성 04:37 19620 34
21065  [동물] 비즈니스 탄 팬더.JPG (5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2:08 31806 49
21064  [유머] 논리적인 유튜버 소련여자 (67) 스샷첨부 프로츠 08-16 35345 52
21063  [회원게시판] 중국집 아들이 말하는 짜장면과 간짜장의 오해와 진실 (122) 스샷첨부 딩거딩거 08-16 27092 49
21062  [유머] 보배드림 카니발 현재상황 (143) 스샷첨부 잇힝e 08-16 48579 77
21061  [유머] 소련여자가 국뽕코인 타는 진짜 이유 (71) 스샷첨부 프로츠 08-16 40141 53
21060  [영화게시판] 촬영 중 실제로 '관계' 가진 영화배우 7쌍 (52) 스샷첨부 재래식119 08-16 40466 29
21059  [회원게시판] 난 이국주가 너무 싫어~~!!!!! (101) 권민 08-16 28298 118
21058  [유머] 배낭여행중 터키에서 사기당한 유튜버.jpg (60) 스샷첨부 마니바하 08-16 42693 63
21057  [기타] 코리안 어벤져스.JPG (6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16 37207 144
21056  [유머] 교수님이 성폭행하려 했습니다 (70) 스샷첨부 라돌 08-16 50598 56
21055  [회원게시판] 가장 재밌게 하셧던 게임 하나만 꼽으시면 뭡니까? (507) 하루의끝 08-16 18781 68
21054  [블박] 분노주의) 역대급 카니발 양아치 차주 폭행(글수정) (73) 스샷첨부 롤코 08-16 23315 39
21053  [기타] 전효성인스타에서 일본인들 난리난와중 새로 올라온 전효성 인스타스토리 (78) 스샷첨부 히게단 08-16 33293 95
21052  [연예인] 김연아 시상식 레전드 (60) 스샷첨부 재래식119 08-16 28791 78
21051  [기타] 구글 근황.JPG (42)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8-16 53925 47
21050  [기타] 성인배우라도 교복 입으면 청소년 음란물.jpg (89) 스샷첨부 패션피플 08-16 42609 114
21049  [유머] 현재 난리난 전효성 인스타 SNS (73) 스샷첨부 이튼 08-16 34255 134
21048  [유머] 샘 오취리 인스타 (84) 슈퍼스타촤 08-15 37608 89
21047  [감동] 광복절 당시 사진.jpg (79) 산꾼 08-15 33987 122
21046  [회원게시판] 솔직히 운동선수들 세금으로 지원해주는거 불만입니다. (143) 人先 08-15 22242 73
21045  [연예인] 아이즈원 권은비 공격적인 원피스핏 (49) 사나미나 08-15 33795 40
21044  [감동] 항상 가난했던 아버지가 `독립운동가`였음을 뒤늦게 알고 오열한 88세 아들 (81) 숲속왕자 08-15 24906 114
21043  [연예인] 지하철 탄 박보영 jpg (102) 스샷첨부 뚝형 08-15 40753 92
21042  [유머] 꼬추 보이는 두려움 느껴봐 (79)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8-15 59368 55
21041  [감동] 한국놀러온 일본인들을 도와준 웃대인.jpg (90) 스샷첨부 잇힝e 08-15 37155 109
21040  [연예인] 아육대가 매년 트와이스 쯔위를 못놓는 이유 (60) 스샷첨부 재래식119 08-15 34852 75
21039  [연예인] [아이즈원] 오늘도 저렴한 혜원이의 출국 복장 (57) 스샷첨부 품번다는남자 08-15 27961 34
21038  [회원게시판] 집 베란다에 말벌집 생겨 119 부름 (108) 스샷첨부 kerekes 08-15 25884 116
21037  [기타] 28살 연하 캄보디아 아내 (76) 스샷첨부 Baitoru 08-15 53169 91
21036  [연예인] 여름철 글래머 아이돌 노지선의 고충 ㅗㅜㅑ (76) 스샷첨부 재래식119 08-15 51343 38
21035  [유머] 대충 아빠 회사 여직원 소개 받는 만화.jpg (70) 스샷첨부 미국드라마 08-15 36157 83
21034  [회원게시판] 미군장교가 말하는 한일 군사력 (164) 백년전쟁 08-15 23726 45
21033  [영화게시판] "세종은 신미의 존재 몰랐다… ‘나랏말싸미’ 역사 왜곡 논란" (66) 징관 08-14 19250 69
21032  [영화게시판] 봉오동전투 스포없는 후기 (82) 앨빈토플러 08-14 18200 56
21031  [기타] 리얼돌 논란에 장원급 댓글 라임.jpg (146) 스샷첨부 뚝형 08-14 41157 89
21030  [기타] 스압)멕시카나 고객에게 C발년 욕설 논란 및 본사 사과문.jpg (412) 스샷첨부 간지큐 08-14 44029 67
21029  [연예인] 있지 신류진 가슴골.gif (46) 스샷첨부 로열제리 08-14 56923 32
21028  [나혼자산다] 다들 직업이 어떻게 되세요 (497) 돈까스킬러 08-14 23346 77
21027  [기타] 비건 유튜버 근황.jpg (127) 스샷첨부 야그러 08-14 59573 63
21026  [기타] 미국 인텔 cpu 가격근황 (121) 스샷첨부 owleagle 08-14 50289 45
21025  [기타] 강남 귀화 준비 중 선빵 쳐맞음 ㅋㅋ (205) 스샷첨부 김이토 08-14 55217 39
21024  [기타] 후쿠시마 컨트롤 불가. (140) 스샷첨부 불잉걸 08-14 43763 94
21023  [회원게시판] 오달수 미투 관련 무혐의 떳네요. (109) 스샷첨부 발암먼지 08-14 18661 71
21022  [기타] 여자들이 리얼돌 반대하는 이유 (176)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8-14 43501 80
21021  [연예인] 다리 꼰 조보아 (67) 스샷첨부 posmall 08-14 46743 62
21020  [회원게시판] 11번가 DHC 판매자 문의글 답변상태 (68) 스샷첨부 Minmay 08-14 18284 68
21019  [정보] BC 11세기 고대 문명 대멸망기의 미스테리 (51) 스샷첨부 posmall 08-13 32760 28
21018  [엽기] 처음처럼 소주 근황.jpg (131) 스샷첨부 흐노니 08-13 46837 136
21017  [연예인] 차에서 쯔위 ㅗㅜㅑ (59) 사나미나 08-13 49671 58
21016  [유머] 부산버스 전설의 레전드.jpg (90) 스샷첨부 뚝형 08-13 54098 92
21015  [정보] 소방서 체계에 관하여.... (46) 리바이스501 08-13 20861 51
21014  [감동] 또 혼내주러 가야 할 식당이 또 생겼습니다.(대구) (76) 스샷첨부 흐노니 08-13 33479 9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