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22] (연예인) 수영하는 시바견 사나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07-22] 음악게시판
느낌 OST - 그대와 함께
Rick Astley Together Forev…
양수경 - 사랑은 창밖에 빗물 …
김현성-행복
Every Man - Casting Crowns
Brad Mehldau - Don't Be…
김동률 _ Replay
Suede - Beautiful Ones [무한…
쿠와타 케이스케 桑田佳祐 - …
장재인-환청
   
[기타]

미국 중산층이 몰락한 이유

글쓴이 : 햇사나무 날짜 : 2018-05-16 (수) 22:33 조회 : 42997





     
       
배꼽잡아 2018-05-23 (수) 23:25
2억만리 떨어져 있는 그 미국이 대한민국의 경제에 어마어마한 영향을 준단다. 오랫동안 그 미국을 이끌던 계층이 중산층이었고 지금은 그 중산층이 몰락하고 부의 편중이 가중화되었단 소리거든? 근데 우리가 그걸 따라가고 있단 소리고. 이런게 내 인생에 뭐가 도움이 되냐고? 살아보면 안다. 그리고 내가 아니라 내 자식이 그 영향을 받을 수 도 있는 것이거든. 글고 전문가는 토렝이에 관심없다.
알파GO 2018-05-17 (목) 19:02
여자가 직장에 나가기 시작하자 노동 유동성 과잉으로 임금이 하락했다고 보는데요...
     
       
바람후 2018-05-23 (수) 21:30
아니죠. 그것만으로 이야기하기에는 그 문제는 복잡하죠.
아주 아니라고 말할 수는 없지만 그것이 주요한 원인이라고 보기 어려워요.
쿄지롱 2018-05-17 (목) 19:42
딱 미국 내 극진보의 입장을 대변하는 이야기임. 미국이란 나라가 자력갱생 자기만의 공간 자수성가의 나라이기 때문에 보수나 libertarian 정신은 절대 놓을수 없음. 총기규제문제도 그렇고 ㅎㅎ 여튼 경제측면만 봤을때 지금 미국은 서브프라임 이후 가장 호황기를 맞이하고 있음. 트럼프가 팽창주의와의 단절을 선언하고 국내의 자유주의를 보호하되 국외로 유출되는 국부를 다시 끌어들여서 고용창출 및 노동시장의 활성화를 이루고 있기 때문 ㅎ 트럼프를 싫어하는 미국내 좌/진보 진영의 토크쇼나 정치 시사쇼를 보더라도 경제나 경기 이야기는 일절하지 않고 다만 트럼프의 우스꽝스러운 행동이나 외교무대에서의 이야기 그리고 백악관내 인사문제만 이야기하고 있음. ㅎㅎ
왔다가네요 2018-05-17 (목) 20:22
애매한게 임금의 하락을 노동유연성에나 찾는것도 어폐가 있고
사회사업하는사람들만 있는것도 아니고
자본주의란게 임금을 최대한억제하고 자본가들이 돈을 더벌려구 만든시스템이라
이건 뭐 자본주의 사회주의까지가지 가는 피곤하고 거대한 얘기라..
그리고 본문의 여자남자얘기는 좀 억지구요. 빚이 발달하는건 금융산업이 발달하면서
돈이 요리저리 기회를 따라움직면서 생긴거구

다만 돈도 벌어본사람이 벌고 잘버느사람이 더잘번다고
토마피케티같은 사람도 자본의 독점은 필연적이라고 햇자나요
그과정에서 임금결정권자는 당연히 투자자나 사업가가 될수밖에 없구요. 왜냐하면 자기몫이 줄어드니까..
그과정에서 국가가 법을 이용해서 개입하는 정도에따라 많은 변수가 생기겟죠. 최저임금같은
공부해보고는 있는데 정말 어려운문제네요.
     
       
서울나들이 2018-05-17 (목) 21:41
자본주의란게 임금을 최대한억제하고 자본가들이 돈을 더벌려구 만든시스템이라고 어떤 인간이 그럽디까?
앞에 댓글에도 나와있듯 자본주의의 본질은 합리적이고 도덕적인 경제주체올시다.
당신이 떠드는 자본가들 논리는 세계대전 이전  미국의 독점자본주의 논리인건 아나???
19세기 때 이미 미국에서 폐기된 독점자본주의 논리를 200년이나 지난 21세기에 들먹이는 클라스 보소 ㅉㅉㅉㅉ
          
            
왔다가네요 2018-05-17 (목) 21:53
그거 국부론에 나오는건데 인간이 도덕적이라고 무조건 주장한느것도 이상하죠.
인갅은 자기위주로 움직이기도 합니다. 오히려 자기위주로 움직이는 경향이 더강하죠.
그래서 국가가 필요한거고 법제도가 필요한거죠.
금융감독원이 괜히 생긴줄아시나요? 
그 금감원조차도 재벌에 유리하게 이번 삼성바이오로직스같은 사태를 만드는데요?
도덕적은 도덕책에나 나오는 소리구요. 토마 피케티예를 든것도 그런이유입니다.
금융사기클라스 1위 찍는 국가에서 무슨놈의 도덕적을 논하나요.
토마 피케티 폴크루그먼 워렌버핏 빌게이츠같은사람들도 자본의 소수독점화를 인정하는데
님 소스는 도대체 어디에요?.
          
            
대관절 2018-05-21 (월) 00:47
독점자본주의 시기나 지금이나 자본가들이 추구하는 논리의 본질은 변함 없지않을까요? 님 말씀처럼 서민들에게나 사유재산 보장이라는 합리적이고 도덕적인 즉, 보기에 좋은 떡이지만 그 잔치상은 결국 자본가들을 위한 것이나 다름없으니까요.
     
       
폭풍의술잔 2018-05-19 (토) 20:44
아직도 마르크스 자본론이 만들어진 구시대에 사는 덜떨어진 양반인가 보네.
          
            
럼블린 2018-05-20 (일) 22:19
ㅇㅈ
코와이요 2018-05-18 (금) 00:04
슬픈 세상
1등급밀크 2018-05-18 (금) 00:06
수도, 가스, 전기같은 기반의 확충으로 세탁기, 냉장고, 가스레인지가 보급되었고 집안일의 수준이 준게 큰 요인이죠
물긷고 장작 모아서 밥만들고 우물가가서 빨래하고 하는 8시간의 노동이 수돗꼭지 틀고 가스불키고 세탁기 전원 누르는 1시간노동으로 바뀐게 대변혁
열매의웃음 2018-05-18 (금) 01:32
반대로 이런것도 있습니다.
저것으로 인하여 일자리가 늘었다.
모든 사람들에게 돈이 가기 위해 임금 인상을 줄이고 그 돈으로 인력을 배나 더 뽑았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기초생활 할 만큼의 돈을 벌어 기업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게 한다.
그렇게되면 기업들이 나가는 임금은 그대로지만 돈을 버는 사람들이 많아짐에 따라 배나 더 많은
제품과 서비스를 팔 수가 있다.

이게 기업들의 기본 이윤 방법입니다.
Smile에스 2018-05-18 (금) 02:11
70년대에 무슨일이 벌어졌다.
맞습니다.
석유등 자원 수급비용 증가, 각국의 보호무역주의, 유럽연합의 확장, 고정환율제->변동환율제.

본 글에서 원인을 짚어나가다 결론을 도출하는 과정에서 내부원인에 집착한 나머지 외부 원인분석에서
 오류가 있다 보입니다.
어쩌면 결론을 이미 내놓고 분석을 맞춰들어간 느낌도 들죠..

이미 세계 경제는 글로벌화가 상당 진행되어 각국 경제가 링크된 상태다보니 서로가  인과관계가 되는것인데...
"글로벌화"를  간과 했다는것.
그것이 본 글에 나온 주장의 가장 큰 한계점이라고 봅니다.

세계대전~60년대까지가 지속성장이었다면 70년대 부터 세계경제는 요동치기 시작했지요.
기업들이 임금 인상을 꺼리게 된것도 성장성이 둔해지며 변화에 생존하기 위해서인데..

표면적인 원인에서 그쳤다고 해야 할까..
그때문에 결론 도출과정에서 삼천포~로 간것이라고 봅니다.
프레 2018-05-19 (토) 13:07
현재 한국에도 일어나고 있는 일이죠.
대기업 성장으로 인한 낙수효과는 '없습니다'
폭풍의술잔 2018-05-19 (토) 20:49
좀 멍청한 인간의 강의 인 듯.
저 인간 말처럼 계속 전체적으로 인건비를 올리면,
외국에서 싼 인건비로 더 싼 제품을 만드는 업체와 경쟁에서 밀리게 되.
인건비가 오르면 그만큼 물가도 또 오르게 되.
해외에서 여행을 오려는 사람들은 비싼 물가 때문에 여행 오는 것을 꺼리게 되는 현상 발생하지.

그런데도 기업의 수익이 오른 이유는,
애플같은 기업을 보면 되.
인건비가 비싸서 자국내에는 공장 하나 안 만들고,
인건비가 싼 외국에 하청을 돌려서 수익을 창출 하기 때문이지.
고로 저런 강의를 하는 것들은 기본적인 시장경제 개념에 대한 이해가 없는 머저리들이라 보면 되.
     
       
armyman 2018-05-20 (일) 18:01
되 돼 구분도 못하는 분이 ?????
     
       
대관절 2018-05-21 (월) 00:38
물가가 오르면 그만큼 임금도 올라야하는게 맞지않음?  저 사람 강의의 요지는 기업들이 근로자들의 임금을 올릴 수 있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경영자들이 자기 배 불리는데 열중하느라 잉여가치를 충분히 고르게 분배하지 않았다는 거 아니야??  난 잉여가치에 대해선 마르크스의 생각을 존중해
크리미늄 2018-05-20 (일) 04:37
그래서 미국은 서브프라임 이후로 어떻게 됨?
그게 제일 중요한 요지아닌가?
처음  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2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공식인증대리점>- 사은품 "1위" - < 24시간 상담> -- 믿을 수 있는 "공식 대리점… 공식대리점 07-22
17299  [연예인] 수영하는 시바견 사나 (12) 스샷첨부 사나미나 03:39 10819 0
17298  [연예인] 레전드 얼음 먹은 정연 (23) 스샷첨부 맹기콩 02:42 12332 7
17297  [유머] 야밤에 라면끓이는걸 본 엄마들모습 (44) 스샷첨부 손예진 02:39 27394 3
17296  [기타] 음식점에서 아기밥 공짜로 받는 법.txt (68) 서울팽 01:17 18213 17
17295  [유머] 프로듀스48 숏팬츠 후기.... (97) 스샷첨부 fourplay 07-21 26752 54
17294  [기타] 31년째 멈춰버린 몸..jpg (119) 스샷첨부 천마신공 07-21 42067 63
17293  [회원게시판] 여경늘리기 위해 여경 체력기준 완화 검토중. (231) 백석 07-21 19249 42
17292  [기타] 여호와의증인 대체복무제 초안 나왔다 (306) 스샷첨부 김이토 07-21 34128 70
17291  [회원게시판] 키보드 다리 부러졌을때 대체방법 (133) 스샷첨부 익은계란 07-21 20858 116
17290  [정보] 우라나라 통학차량에 반드시 도입해야 할 장치 (118) 제우스™ 07-21 27414 56
17289  [연예인] 묵직한 파도치는 지효 (78) 스샷첨부 사나미나 07-21 33937 49
17288  [회원게시판] 맘스터치왔는데 알바 혼자 일하네요... (164) 강난장이 07-21 29327 42
17287  [회원게시판] 형님들 저 고잔가요. (205) 소소마마 07-20 32020 43
17286  [기타] 추신수 팬서비스 수준 (118) 스샷첨부 사니다 07-20 41980 120
17285  [유머]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위엄.jpg (187) 스샷첨부 이토유저 07-20 50055 74
17284  [회원게시판] 월급 자랑 해봅니다. (192) 스샷첨부 이톸 07-20 34151 75
17283  [연예인] 트와이스 모모 경쾌한 흔들림.. (39)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20 33305 43
17282  [유머] 여성들의 시위 (102) 스샷첨부 맛있는팝콘 07-20 34723 76
17281  [회원게시판] 편의점 망하는 이유 매출 3100만원 적자 72만원 (258) 스샷첨부 사패 07-20 29958 34
17280  [회원게시판] 보물선 팩트사실 (108) 6DWorld 07-20 30794 62
17279  [기타] 국산무기들 근황.jpg (11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7-20 39421 99
17278  [유머] 울림이 없다고 까인 가수.jpg (126) 스샷첨부 부자곰 07-20 46945 41
17277  [유머] 달리는 차에서 뛰어내린 여자.jpg (282) 스샷첨부 박사님 07-20 35779 80
17276  [유머] [19] 천재 감독이 될뻔했던 웃대인.jpg (106) 스샷첨부 신묘한 07-20 47827 60
17275  [연예인] 지하철에서 박보영을 만나면? (75) 스샷첨부 사나미나 07-19 43631 104
17274  [동물] 인절미랑 냥이가 친해지는 모습.. (70)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9 32925 103
17273  [기타] 일본 마루타 부대.. (139) 스샷첨부 Nostalgh 07-19 47843 143
17272  [감동] 오늘만 사는 남자 (125) 스샷첨부 블루복스 07-19 56666 111
17271  [기타] 외국계 한국인 가족손님 방문 썰 (104) 스샷첨부 Anarkia 07-18 46447 241
17270  [연예인] 너무더운 나연.. (63)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8 45091 50
17269  [기타] [사건 사진 포함] 현재 난리난 초등학교 사건.jpg (290) 스샷첨부 신묘한 07-18 46621 177
17268  [감동] [펌]택배 기사님께 아이스크림을 받았다 (191) 스샷첨부 뚝형 07-18 39929 205
17267  [유머] 포토샵 의뢰 (90) 스샷첨부 M13A1Rx4 07-18 41055 90
17266  [회원게시판] 지상렬이 개고기를 안 먹는 이유 (421) 스샷첨부 여기에 07-18 39662 111
17265  [연예인] 밸리댄서 임성미의 흔들림.. (119)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7 52489 103
17264  [연예인] 이상한 방법으로 미나 어깨를 재는 나연.. (56)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7 41763 50
17263  [정보] 1577, 1588로 전화하지 마세요.jpg (158) 스샷첨부 10X10 07-17 42307 164
17262  [기타] 최저임금 독일사례~~ (320) 스샷첨부 Nostalgh 07-17 47003 92
17261  [유머] 여군출신 주부 생존왕 방송후기 (112)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7-17 48905 88
17260  [연예인] 트와이스 나연 브이앱 하의실종.. (31)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7 36351 49
17259  [연예인] 의외로 탄탄한 트와이스 미나.. (22)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7 29029 30
17258  [기타] [펌] 딸같아서 그랬다 레전드 (131) 스샷첨부 호랭이친구 07-17 41060 286
17257  [연예인] 현아무대매너(약후방) (110) 스샷첨부 오늘두삽질중 07-17 54317 59
17256  [기타] 편의점 점주들이 방향을 잘못 잡았음 (312) 스샷첨부 하데스13 07-16 42637 100
17255  [연예인] 배성재의 텐: 박선영 아나운서 스키니 라인.. (81) 스샷첨부 샤방사ㄴr 07-16 53598 41
17254  [정보] 고기와 찰떡궁합 마약 딥핑소스 만들기.gif (311) Voyageur 07-16 40161 186
17253  [정보] 매우 초 심플한 급여계산기(연봉, 월급) 만들었습니다. (127) 민채 07-16 38790 93
17252  [정보] 어깨 관절 소리 나는거 없애는법 (238) 열혈수면 07-16 37668 126
17251  [연예인] 의외의 나연이 (57) 스샷첨부 그린공자 07-16 36059 42
17250  [연예인] 쯔위의 피지컬 (37) 스샷첨부 사나미나 07-16 39534 4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