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0] (회원게시판) 남녀 숙직문제 갈수록 가관.... (8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12-10] 자동차
삶의 방식을 바꾼 미래의 이동…
국내에서 포착된 의문의 싼타…
**혼다 '뉴 파일럿'…
BMW 8 시리즈 쿠페가 온다
금호kh17
모닝 한대를 가족에게 이전 하…
대박 조짐에 긴장하는 펠리세…
대박 조짐에 긴장하는 펠리세…
차를 사자마자 접촉사고를 냈…
타이어 옆이 조금 찢어졌는데
   
[회원게시판]

자살하지 않고 잘 버텨준 자신에게 격려와 축하를 보냅니다.

글쓴이 : 말이화나 날짜 : 2018-04-03 (화) 16:07 조회 : 51659
치매를 앓고 계시는 두 노부모님을 모시고 있는 싱글남입니다.

먼저 발병하신 아버지를 간호하시느라 어머니가 수년 간 힘드셨을텐데..

제 생각만 하고 지방에서 사업하고 있었으니

이렇게 벌을 받는 것이 어쩌면 당연할 수도 있겠지만..

워낙 자유분방하게 살던 인간이라 그런지

이 생활이 정말 쉽지 않았네요.

작년부터 어머니 역시 발병하게 되고, 또 우울증까지 겹치다보니,

저 역시 답답하고 숨을 쉬지 못하는 공황증세가 오더군요.

지난 한해 너무도 힘들어 수차례 극단적인 생각까지도 했었는데..

그래도 지금와서 돌아보니 잘 버텨주었습니다.

오늘 생일을 맞아 새로운 일년이 다시 주어졌습니다.

자신에게 격려와 축하를 보내며..

갈 수록 더 나은 삶이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뭘할까요ㅇ 2018-04-24 (화) 18:14
긴병에 효자효녀 없죠....  하지만 잘 버텨주시고 멋지십니다~~  막상 돌아가시고 나면 그렇게 계신건만으로도 큰힘이 되었던거 같습니다.~ 힘내시고~ 하는일 다 잘되실겁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8:55
감사합니다. 뭘할까용님도 행복하셔요^^
노잼노스트레… 2018-04-24 (화) 19:29
정말 잘 버티셨습니다.
겪어내면 언젠가 웃는 날이 오는 것 같습니다.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8:56
감사합니다. 노잼노스트레스님도 행복하셔요^^
푸히힝 2018-04-25 (수) 11:29
어쭙잖은 짧은 글로 위로가 될 순 없지만 생각하기에 따라 세상엔 더 힘든 과정과 무거운 짐을 지고 살아 가는 사람도 있다는 것을 아셨으면 좋겠 어요.

저희 아버지는 어머니와 이혼 후 독거 생활 끝에 췌장암으로 3년간의 투병하시다 7년전에 돌아 가시고, 어머니는 3차례 뇌출혈로 쓰러지셔 10년째 치매 증상과 몸의 오른쪽 부분이 모두 마비되어 요양병원에 계십니다.
그동안의 생활은 저에게 일적으로나, 경제적으로 말 할 수도 없이 힘들었지만 결혼도 하고 5살된 딸아이와 함께 가족을 꾸려 살고 있습니다.
어머니도 이젠 연세도 많으시고 육체적 정신적으로 한계에 다다랐는지 삶을 포기하시고 싶어 하십니다. 하지만 거의 빠짐 없이 일주일에 한번씩은 꼭 어머니께 들러 자식 사는 예기를 들려 드리고 아이가 태어난 후론 어찌나 기뻐하는 모습을 보이시던지 무슨 일이 있어도 주말엔 병원에 꼭 들러 손녀와 마주하게 해드립니다.
누구에게도 표현하지 못했던 그동안의 어려움과 과정들을 돌이켜보면 지난 시간은 저에게 인생과 가족을 배우게 해주는 값 비싼 경험이라 생각합니다.
저와 비슷한 과정을 겪으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 또한 부모님의 유전자를 그대로 이어 받았는지 많지 않은 나이 40에 그리 건강한 상태가 아닙니다. 어릴 적 중이염으로 왼쪽 고막을 잃어 청각장애가 있고, 직업병인지 목디스크와 간염약을 항시 복용해야 하며, 잦은 질병으로 어려 수술과 최근엔 시력이 문제로 진찰을 받아보니 망막색소변성증 이라는 개그맨 이동우씨가 앓고 있는 난치병이라 합니다. 요즘은 언제 실명이 될지 몰라 가족들에게 미안함만 커져가는 상황 입니다.
사실 풍족하지 않지만 나름 전문적 기술이 있어 번듯한 직장과 저의 부족한부분을 많이 이해해주는 좋은 배우자를 만나 잘 살아 왔지만 조금씩 두려워지는 건 사실입니다.

많이 생각하게 하는 시간인 것 같아요 하지만 삶은 절대 포기하면 안됩니다. 자산의 건강 또한 잘 챙기시고 힘내시기 바랍니다.
     
       
글쓴이 2018-04-25 (수) 19:02
고생 많이 하셨네요.

물론 더 힘드신 분들이 많다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도 푸히힝님처럼 희망을 가지고 살면 보다 나은 내일이 기다릴거라고 생각하고 싶습니다.

특히나 본인의 건강관리에 더욱 신경쓰셨으면 좋겠네요.

앞으로는 더욱 행복하실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거트 2018-04-26 (목) 11:33
얼마 전에 모 프로그램에서... 과거 자살할려고 했던 분이 이런 얘길 하셨어요.
자살할려고 생각했을 때 그 때까지의 나는 죽어 없어졌다. 지금부터 새 삶을 시작하겠다고.

용기 잃지 마세요. 다 지나갑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49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거트님도 행복하셔요^^
김의 2018-04-26 (목) 15:34
어느정도 마음에 여유가 생기신건지?
아니면 진자 환경적인 여유가 생기신건지 몰라도
어쨋든 스스로를 이렇게 도닥여주고 축하해줄수 있다는거 자체가 대단하시네요
진짜 하루하루 조금씩 이라도 나아지는 삶을 사시길!!!
     
       
글쓴이 2018-05-12 (토) 19:50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데이케어 다니시게 되셔서 낮에 잠을 잘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의님도 행복하셔요^^
제로보이 2018-04-26 (목) 17:49
고생이 많으십니다. 저 역시 부모님을 부양하고 직장생활 하고 있습니다. 부모님과 함께 지내며 경제생활하는 것이 여러모로 유익하더군요. 장기요양보험 하시는지요? 저도 얼마전에 부모님 모두 장기요양등급판정받고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저에게는 경제적으로나 시간적으로나 절대적인 도움이 되더군요. 건승하시기를
     
       
글쓴이 2018-05-12 (토) 19:50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제로보이님도 행복하셔요^^
에반스89 2018-04-27 (금) 11:48
존경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에반스팔구님도 행복하셔요^^
불사이 2018-04-27 (금) 16:45
응원합니다 이제는 즐거운 일들만 가득 하시길 바랍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불사이님도 행복하셔요^^
vicco 2018-04-27 (금) 21:59
아름다운 사람 당신을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1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빅코님도 행복하셔요^^
쿠키다 2018-04-28 (토) 09:39
당사자가 되지 않는 이상 알수 없는 부분이지만 내일을 또 살아 갑니다. 힘냅시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2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쿠키다님도 행복하셔요^^
만성주부습진 2018-04-30 (월) 07:04
능력이 되시면 양로원으로 부모님 모시는게 나을텐데요. 님이 격으셨던것처럼 님도 많이 힘들어집니다. 자살한 분도 봤구요. 버틴다고 될 일이 아니니 금전적 여력이 되신다면 좋고 찾아뵙기 멀지 않은 양로원 찾아보세요. 불효가 아닙니다. 이건...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지난 3월부터 데이케어 다니시게 되셔서 낮에 잠을 잘 수 있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만성주부습진님도 행복하셔요^^
          
            
만성주부습진 2018-05-12 (토) 22:42
조금이나마 나아지신것 같아 다행이네요 ㅎㅎ
나무지킴이 2018-04-30 (월) 07:10
응원합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나무지킴이님도 행복하셔요^^
바버떵꺼 2018-04-30 (월) 12:14
힘내시길 바랄게요.
응원 만땅 드립니다.^^
     
       
글쓴이 2018-05-12 (토) 19:53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바버떵꺼님도 행복하셔요^^
d오리b 2018-05-01 (화) 09:04
힘내세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4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디오리비님도 행복하셔요^^
영화보는베토… 2018-05-01 (화) 20:21
저희 어머님도 알츠하이머와 파키슨으로 한때 아들도 못알아 볼때가 있었는데
그때의 충격으로 아내는 이혼을 요구하고, 아이들도 성인인데도 할머니에게 안가려 하며
처가에서는 어머님을 병원에 넣어라 요구하는구요.
이제 어머님과 저 이렇게 둘만의 세상이 된거 같아요.
아직 이혼은 안하였지만, 처가를 멀리하고, 아내와 성인이된 아이들과 같이 살고 있지만 어머님을
모시는건 저 혼자이네요....직장도 그만둔 상태이고 돈은 떨어져 가는데.....
말도 않는 아내와 아이들.....돈을 벌어와도 자기들끼리만 외식하는......
어쩌다 이렇게 되었는지.....물론 요양병원에 6개월정도 모셔두었는데 정말 아니더군요.
치매를 가지신 부모님 모시고 산다는것이 정말 힘이듭니다.
동질감을 느끼어 이렇게 몇자 적는다는게 그만 신세타령만 하네요.
힘을 내어 길을 찾아봅시다.
     
       
nice05 2018-05-02 (수) 05:05
님도 힘내시길 바래요.
잘 버티시면서 어머님 잘 돌보시면,
분명히 보상이 주어리라 생각합니다.
원글 쓴 분과 함께 두 분 글 읽으니, 제 자신을 반성하게 되네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7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나이스공오님도 행복하셔요^^
     
       
글쓴이 2018-05-12 (토) 19:56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많이 힘드시겠지만, 그래도 희망을 가져보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부정적 생각보다는 긍정적 생각이 나은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영화보는베토벤님도 앞으로 더 행복하시길 바래요^^
붉은방패 2018-05-03 (목) 15:52
꼭 좋은날이 올꺼에요 ^^ 힘내셔요 ~!
     
       
글쓴이 2018-05-12 (토) 19:57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붉은방패님도 행복하셔요^^
민영이군 2018-05-26 (토) 04:14
살다보면, 좋은 일도 있고 힘든 고비도 있습니다
여튼 마음 꺽이지말고, 끝까지 건승하세요.
     
       
글쓴이 2018-06-08 (금) 07:56
답글이 많이 늦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민영이군님도 행복하세요
김희수님 2018-06-10 (일) 11:17
너란 사람 짱멋진 형님...
루이스K 2018-08-31 (금) 13:24
응원합니다 ^^ 화이팅~!
파페호호 2018-12-05 (수) 22:11
진심으로 응원합니다

우리 함께 힘내요!
처음  1  2  3  4  5
   

인기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 반기조회순 | 반기댓글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4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1
 <공식인증대리점>- 사은품 "1위" - < 24시간 상담> -- 믿을 수 있는 "공식 대리점… 공식대리점 12-10
18520  [회원게시판] 남녀 숙직문제 갈수록 가관.... (82) M보통남M 10:09 9545 22
18519  [정보]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아산 식당들.jpg (122) 스샷첨부 블록틱스 08:41 17916 7
18518  [정보] 넷플릭스 원하는 장르 찾기 (PC용) [스압] (83) 아햅노머니 03:19 17876 20
18517  [기타] 은근 몸매 좋아야 입을수있는 옷 (85) 스샷첨부 무조건버텨라 12-09 60397 33
18516  [정보] 전선을 정리해보자 (144) 스샷첨부 네모홀릭 12-09 40663 68
18515  [회원게시판] 25만원 됐네용 (156) 스샷첨부 gingerale 12-09 43726 69
18514  [회원게시판] 헤어지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156) 20세기소년 12-09 38108 111
18513  [회원게시판] 아내 몰래 테블릿 기변했는데....ㅡ,.ㅡ; (122) 스샷첨부 칫솔과치약 12-09 35247 96
18512  [유머] UN "한국 저출산 매우 이례적" (261) 스샷첨부 김이토 12-09 41280 125
18511  [엽기] 코스트코 또라이 맘충.jpg (248) 스샷첨부 간지큐 12-09 63792 99
18510  [연예인] 여자 아이돌 글래머 모음.GIF (89) 스샷첨부 패션피플 12-08 56008 61
18509  [회원게시판] 이수 성매매 사건 (197) ψ오크 12-08 45508 100
18508  [감동] 미국 왕따 가해자 아버지 훈육법 (121) 스샷첨부 사니다 12-08 37461 152
18507  [정보] 어떤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워야 할까 (231) 스샷첨부 민찬아빠 12-08 40863 67
18506  [기타] 일부다처제 (146) 스샷첨부 Baitoru 12-08 54439 120
18505  [유머] 믿고보는 아프리카tv 채팅 정지사유.jpg (50) 웨이백 12-08 68664 20
18504  [게임게시판] 스팀 대박 무료 Company of Heroes 2 !!!!!!!!!!!(영구소장) (85) 스샷첨부 fldna 12-08 25501 51
18503  [연예인] 짜장면 땡기게 하는 시스루 리더 지효.. (34) 스샷첨부 샤방사ㄴr 12-08 43452 34
18502  [회원게시판] 진짜 여직원하고 이럴땐 어떻해야하나요? (122) kimchira 12-08 34978 55
18501  [정보] 서울 살면서 최고로 유용한 사진.jpg (74) 10X10 12-07 51762 42
18500  [동물] 내 새끼 당장 내려놔라옹.gif (55) 스샷첨부 응가요정 12-07 27158 72
18499  [기타] 우리나라에 종교갈등이 없는 이유 (115) 스샷첨부 無答 12-07 33279 71
18498  [유머] 너무 이쁜 관광객 (121) 스샷첨부 가람찬 12-07 52503 235
18497  [기타] BTS 역대급 무대로 화제가 된 2018 멜론 뮤직어워드 공연 (107) 스샷첨부 알료샤 12-07 34689 101
18496  [유머] 한국의 1년 요약.jpg (89) 스샷첨부 포가튼사가 12-07 43907 93
18495  [연예인] 리허설에서 레전드 찍는 트와이스 지효.. (69) 샤방사ㄴr 12-07 49360 52
18494  [유머] 김구라 천적나옴.jpg (118) 스샷첨부 원비D 12-07 53554 99
18493  [연예인] 꽉 끼는 옷 정리하는 오하영.. (63) 스샷첨부 샤방사ㄴr 12-07 50619 46
18492  [정보] 어깨 주무르면 어깨 망치는 길 [빡빡이 아저씨] (109) 스샷첨부 블루복스 12-06 36226 104
18491  [기타] 알바남과 재벌녀 (183) 스샷첨부 Baitoru 12-06 65811 51
18490  [연예인] 사나 옷을 펄럭이는 모습도 레전드.. (61) 샤방사ㄴr 12-06 44827 44
18489  [회원게시판] 베트남 아직 여사친? 한국방문 예정 (102) 보고있다 12-06 33491 58
18488  [연예인] 윤보미 과도한 슴부욕심.. (75) 샤방사ㄴr 12-06 52197 25
18487  [회원게시판] 가상화폐 절대 안망한다는 사람들 많았는데 (145) painofpa 12-06 28019 23
18486  [회원게시판] 8시간 수면은 시간 낭비다!! (148) 스샷첨부 맛있는팝콘 12-06 28792 22
18485  [기타] 보배드림 정모날짜 [조두순 출소일] (154) 스샷첨부 블루복스 12-06 40033 27
18484  [동물] 호주의 귀요미 쿼카.. (72) 스샷첨부 샤방사ㄴr 12-06 30699 56
18483  [연예인] 후배를 위해 악플러 기죽인 아이유 (109) 스샷첨부 갓커리 12-06 47332 76
18482  [기타] 중국의 숨겨진 모습.jpg (122) 오프온오프 12-06 52348 121
18481  [정보] 맨홀 사고 완벽정리 [한문철 변호사] (122) 스샷첨부 블루복스 12-05 34420 92
18480  [연예인] 전효성 바운스 바운스.. (44) 샤방사ㄴr 12-05 49745 46
18479  [기타] 혐]귀귀 처벌 (74) 스샷첨부 Baitoru 12-05 46494 198
18478  [회원게시판] 어제부로 대략 15번째 맞선실패.. 재미로 질문 받아봅니다~ (222) 쪼상 12-05 23262 25
18477  [연예인] 이희은 새 란제리 모델 2차 스케치.. (79) 스샷첨부 샤방사ㄴr 12-05 46459 70
18476  [연예인] 지효 도끼 코박.gif (134) 스샷첨부 서울팽 12-05 51059 67
18475  [기타] SBS 여혐프레임 조작방송을 본 산이의 반응 (121) 스샷첨부 블루복스 12-05 33422 148
18474  [유머] 프랑스인이 말하는 현 프랑스사태의 핵심 (158) 스샷첨부 파브르르르 12-05 33080 96
18473  [기타] 본격연예 한밤에서 산이 방송.jpg (129) 스샷첨부 간지큐 12-05 34033 78
18472  [기타] 한국 전쟁 (25) 스샷첨부 미남쟁이 12-05 21405 61
18471  [기타] 위수지역 상인들, "군인들 월급 올랐으니 우리도 당연히 올리는 것" (141) 스샷첨부 서울팽 12-05 32501 7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