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0/22] (정보) 떡볶이 소스 천기누설.jpg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2018-10-22] 모바일게임
길드구해용
히어로즈 마이트앤매직 사전예…
이벤트 던전중에 제일 쉬운것 …
카오스마스터즈 덱 구성및 6성…
발라카스 서버 상황....
포트리스m 할만하네요
오늘 파란거 하나 묵었네요
소린이가 친구를 구합니다~
아...잿가루 더럽게 않나오네
혹시 기사단 필요하신분들 들…
   
[회원게시판]

돈이 중한걸 모르는건 어린건가요?

글쓴이 : 바닐라코 날짜 : 2018-01-10 (수) 22:08 조회 : 25809

내돈으로 사업을 해본적 없어 그런가, 배곯는 자식이 있어본적 없어그런가

전 돈보다 마음과 양심이 더 중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건 물론 돈!이라고 자신있게 말하지만

먹고살만큼의 돈만 충족된다면 내가 행복한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네요.

속물이라 여기는 사람들처럼 돈에 눈이멀어 양심을 속이는게 나이들며 익숙해질까 싶었지만..

그냥 불행해지더군요. 그런걸 방관하는 제가 부끄러워지고.


감성과 이성에대해서 이성적인 판단이 옳다고들 말하지만

이성적인것보다 옳은것은 순행하는 마음이 향하는대로 사는것입니다.

내 자식이 아프면 돈이 중하지 않듯, 내가 불행하면 돈몇푼 번들 사는 의미가 희미해지더군요.


인간이 왜 태어났는가 물어 자신있게 말할수 있는것은

인간은 행복하기 위해 태어났습니다.


저는 제가 정말 싫었던적이 많지만 불행을 피해서 도망치는 제가 충동적이거나 어리석다라고 생각지않네요.

남들이 이런 저를 어리다고 말릴수록 오히려 눈앞이 환해지는걸 느낍니다.

🎗Remember0416

4월 23일은 챙탄절.

랜달프 2018-01-11 (목) 01:25
정답은 정해져있지 않으나

제 정답은 양심과 행복과 돈

모두가 중요하다 입니다.

셋중에 하나만 부족해도 살기 힘듭니다.
IlIlIll 2018-01-11 (목) 01:27
가치관의 차이라 존중은 합니다만
본인의 가치관은 존중받기를 바라면서 타인을 자신의 잣대로 섣불리 판단하는 우를 범하지는 마시길 바랍니다.
개인적으로 인간이 행복하기 위해 태어났다 라는 문장에는 동의하기 힘듭니다만 대부분의 인간이 살면서 행복을 추구한다는 점은 수긍하고 행복을 추구하는데 있어서 행복 그 자체에 중점을 두는 사람도 있을것이고 행복을 추구하기 위해 돈에 중점을 두는 사람도 있겠죠. 정답이 없는 문제라 왈가왈부할 이유도 필요도 없다고 봅니다.
     
       
IlIlIll 2018-01-11 (목) 01:30
개인적으로는 돈이 행복의 필수불가결한 요소는 아니지만 돈으로 인해 행복해질 가능성이 높아진다고는 생각합니다.
조인성닮았다 2018-01-11 (목) 01:52
와 저와 같은 생각을 가지신 분이 있으시다니....차마 밖으로 표현은 못하고 있었지만
마무쉬 2018-01-11 (목) 03:35
다른사람이 본인에게 그렇게 말했다면 그 말을 했던 사람은 사람과 양심보다 돈과 욕망이
먼저라는 얘기지요
소련 2018-01-11 (목) 04:14
세상 모든 사람들이 네티즌처럼만 착했으면...
世珍 2018-01-11 (목) 04:20
사람마다 고유한 가치관이 있는거고 취향 자아가 있는건 당연한겁니다
글쓴님의 가치관이 그런거면 그런거예요
그게 틀렸다고 고치려 드는거도 잘못된거고 이 가치관만 옳다고 주장하는거도 잘못입니다

반대로.. (글쓴분을 탓하는건 아니고 가정입니다만)
만약 글쓴분께서 고수하는 가치관 외에 다른가치관은 틀렸다고 생각하신다면 그거도 잘못된거죠
내 가치관을 침해 받지 않으려면 타인의 가치관을 비하해서도 안됩니다

저도 구지 따진다면 살고있는게 글쓴분에 가깝지만
속물성향인 사람을 탓하고싶진 않습니다
그들 나름대로 다 이유가 있을거니까요
저도 나름 굶주려본 사람이라.. 현물에 집착하는거도 어느정도 이해는 됩니다
아아아아이 2018-01-11 (목) 05:01
살면서 눈치라는걸 많이 보면서 살지만
자신이 옳다고 생각이 든다면 그게 옳은겁니다.
쥐디빅뱅 2018-01-11 (목) 05:39
"먹고 살만큼의 돈만 충족된다면"이라는 전제를 까는 건 비겁하네요. 세상엔 그 "먹고 살만큼의 돈"을 위해서 양심, 행복, 도덕 같은 걸 포기해야 하는 사람들이 대다수입니다. 돈이라는 가치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을 "속물"이라고까지 표현하면서 경멸하실 거면 앞의 전제조건을 빼셔야죠. "전제조건"이라는 건 그게 무엇보다 "필수"라는 뜻입니다. 돈을 필수로 놓고는 최소한으로 정해놨으니 인정해달라는 건가요? 내가 가진 만큼의 돈은 "어쩔 수 없는" 거고, 남이 가진 만큼의 돈은 "돈의 노예"가 된 증거입니까? 돈을 경멸하면 이상주의자가 되는 거 같습니까? 쿨해보이고 싶으세요? "난 돈이 없어 굶어죽더라도 내가 하고 싶지 않은 일은 하지 않겠다"라고 말하는 사람은 순수하기라도 하죠. 님은 그냥 멋져보이고 싶지만 실은 비겁한 사람, 딱 그렇습니다. 돈이 중한 걸 모르는 자신이 어린 거 같냐고요? 아뇨. 제가 보기에 님은 돈이 중하다고 이미 생각하고 있어요. 근데 아닌 척 포장한 채 숭고해 보이고 싶은 허세병으로밖에 안 보입니다. 그래서 어린 거 같습니다.
룹뚜룹뚜 2018-01-11 (목) 07:26
돈 중요합니다. 자본주의 사회에 살고 있는데, 돈 없이 뭘 할 수 있나요?
글쓴이께서는 가난함을 겪어보셨는지 모르겠습니다만, 돈 때문에 사람 잃고 병들어도 치료 제대로 못받아보고 문전박대 등등 서글픈 눈물을 흘려보셨다면, 무게가 좀더 느껴지는 글을 남기셨겠지요.
어리다는 것으로 그냥 넘기기엔 무리가 있어보이는군요. 어렸을 때부터 가난함에 찌들어살면서도 인격적 존중을 못받으면서도 개 같이 벌어서 정승같이 산다는 말을 되새기며 푼돈을 열심히 모아서 살아가는 이도 있습니다. 그러면서도 가난함을 겪어봤기에, 어려운 사람을 보면 지나치지 못하고 따뜻한 국밥이라도 사드시라고 돈을 쥐어주는 이도 봤죠.
좀 더 사회를 보는 눈을 넓히셨으면 하는군요.
覆水不收 2018-01-11 (목) 07:46
나이랑 상관 없습니다
익명불명 2018-01-11 (목) 07:50
속물이 나쁜건가요? ㅋㅋㅋ
검은나방 2018-01-11 (목) 08:26
음, 그냥 자신이 떳떳하면 된거죠.
난 이정도면 충분해 하고 만족감만 느끼면... 다른 사람들 눈치볼거 있나요?
눈밑어둠 2018-01-11 (목) 08:39
돈은 행복이다 라는
생각을 가지신 분들이 늘어나는 거 같아 안타깝습니다
그만큼 세상살기가 힘들기도 하겠지만..
이런 분들이 많이 졌음 좋겠네요
키스톤 2018-01-11 (목) 09:03
행복의 기준이 대부분 금전적인 부분일 경우가 많은건 사실이져.

자신의 꿈이나 목표를 이루거나.. 자식을 위해서나 가족을 위해서나

갑자기 집안에 큰일이 생기거나 병이 걸리거나..

갑자기 문제가 생기면 보통 돈이 최우선으로 필요한게 사실이져..

또 금전적인 메리트가 클수록 사람들은 노력하는게 보통이니까요.

..하지만 이런건 일반적인 경우이고..

반드시 돈이 있어야만 행복이나 자신의 인생이 성공하는건 아니라고봐요.

결국 본인이 어디에 어떤 기준을 두느냐가 중요하겠지요.

인생은 본인의 기준대로 사는것이니 본인의 기준을 잡고 잘 살아가시면 됩니다.

..다만 주변에 모든 사람들이 그걸 이해해 주리라고 기대하는건 좀 무리일겁니다.
불오크 2018-01-11 (목) 09:43
먹고 살만큼 돈이 있어야 글쓴이 처럼 말할수있습니다
그것도 없는사람은 하루하루가 지옥입니다
본인생각을 일반화 하지 마시기 바람니다.
녹보석의기사 2018-01-11 (목) 09:50
먹고살만큼
이라는게 참 어렵네요
맥피 2018-01-11 (목) 09:56
먹기 위해 사는 사람도 있고, 살기 위해 먹는 사람도 있죠. 저도 먹기 위해서 사는 삶은 비참하다고 생각해요
닉네임은없음 2018-01-11 (목) 10:07
먹고 살만큼의 돈이라는게 어느정도인 기준이 있나요?
아 나는 막 맨날맨날 장어 랍스타 스테이크 이런거 먹고 살고 싶은데 맨날 먹고 살만큼만 벌었으면 좋겠네요 ^-^ㅋㅋㅋ
움직도로용 2018-01-11 (목) 10:25
절대라는건 없죠ㅎ 양심이란 기준과 가치는 사람마다 다르기에 하시는 말씀이
그래요~ 아니에요 라고 하기는 힘드네요ㅎ 가끔 보편적 가치, 양심을
말하기도 하지만 이 역시 시대나 환경에 따라 바뀌는 경우가 많으니까요ㅎ
아근데요 2018-01-11 (목) 10:37
이건 좀 다른 얘기 같은데요.

우선순위가 다른 거랑 돈이 중요한걸 모르는건 다른거 같습니다..
너란뽐 2018-01-11 (목) 11:19
돈 없으면 죄인 취급 받는 세상인걸요! 노력을 많이 해서 많이 벌려고하는건 나쁜게 아니라고봐요
라이모 2018-01-11 (목) 11:44
저도 먹고 살만큼의 돈만 충족된다면 이만큼만 있으면 양심과 용기로 살수있을텐데요 ㅋㅋㅋㅋ 먹고 살만큼의 돈만 충족된다면 이게 없어서... 슈발..
kindo9 2018-01-11 (목) 13:09
돈이 중요하지 않다 라고 하는거랑
돈보다 마음이 중요하다 하는건 다른거죠.

제가 볼땐 돈의 가치를 모르시는거 같진 않네요.
ermxgv 2018-01-11 (목) 13:51
저와 같은 생각을 하고 사시는군요!^^
okinawa 2018-01-11 (목) 15:39
일기장에
     
       
벤티s 2018-01-11 (목) 16:59
2222
배꼽잡아 2018-01-11 (목) 18:18
오래전부터 그리고 앞으로도 정답이 없는 얘기죠.
무한탐욕 2018-01-11 (목) 23:30
개개인의 행복의 기준의 잣대는 각각 틀립니다만, 돈이라는 것이 부족하면 하고 싶어도 나을수 있음에도 행복해질수 있는 가장 간단한 수단임에도 불구하고 대다수가 부족해서 불행에 가까워지니 다들 하는 말입니다. 행복하신가요? 가족이 아프거나 수술 받아야하는데 돈만 있으면 수술하고 나을 수 있는 병입니다. 당연히 돈이 부족하면 불행에 가까워지죠. 불치병인가요? 돈이 부족합니다. 돈만 있으면 완치는 불가능하더라도 정상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돈이 부족하니 불행에 가까워지는거죠. 행복하신가요? 자식의 재능이 500년만에 한번 내릴까말까 한 재능입니다. 돈이 없어 공부를, 뒷받침을 못해줍니다. 자식의 미래가 안타까워 마음이 아프죠. 그리고 누군 죽어라 일해도 매일매일 똑같은 일상에 치이고 집 한채 못 삽니다. 누군 돈이 많아서 부동산 투자로 매월 월세가 들어와서 일 안하고도 자신의 취미와 여유시간을 갖습니다. 행복한가요? 돈은 자존심과 같아요. 부족하면 비루해지고 많으면 교만해지죠. 적어도 적당히는 있어야 행복한겁니다.
고멘 2018-01-12 (금) 12:10
저도 '돈 보다 더 소중한 것들이 많다' 라고 생각합니다~
똥광이래 2018-01-13 (토) 09:50
ㅋㅋㅋ 돈이 있어야 양심도 생기는거죠  집에 애새끼 굶고 그러면 양심같은것 안생겨요 배에 기름이 차신겁니다
빅파이 2018-01-14 (일) 00:53
공감합니다.
처음  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eToLAND 04-26 20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eToLAND 11-20 20
 <공식인증대리점>- 사은품 "1위" - < 24시간 상담> -- 믿을 수 있는 "공식 대리점… 공식대리점 10-22
18091  [정보] 떡볶이 소스 천기누설.jpg (114) 스샷첨부 빈폴 16:06 17894 40
18090  [감동] 옆집에 사는 맹인소녀 (136) 스샷첨부 하데스13 10:44 29421 94
18089  [유머] 결혼하면 안되는 여자 (84) 스샷첨부 로또1등가보… 08:37 43973 76
18088  [유머] 일본 육상자위대 수색대대 ~ (171) 스샷첨부 afsdoihj 10-20 59109 214
18087  [유머] 버스기사 아저씨가 겁나 째려봄.jpg (173) 스샷첨부 서울팽 10-20 53694 201
18086  [연예인] 나연 파란원피스 (60) 스샷첨부 사나미나 10-20 49254 74
18085  [유머] 백종원의 최종목표.jpg (220) 스샷첨부 야그러 10-20 42020 172
18084  [연예인] 고급진 오늘자 아이유 (64) 스샷첨부 갓커리 10-20 44967 42
18083  [감동] 러시아에서 인종차별을 피해 한국에 온 모자.jpg (162) 스샷첨부 노랑노을 10-20 43272 164
18082  [기타] 심각한 일본 상황 (188) 제우스™ 10-20 49242 78
18081  [회원게시판] 강서구 살인사건은 사이코패스였네요 (105) 歸去來辭 10-20 24247 27
18080  [정보] 나만 알고 싶은 핵꿀맛 소스 레시피들 (226) 스샷첨부 Anarkia 10-20 23429 108
18079  [유머] 중국판 비정상회담 근황 (183) 제우스™ 10-20 33943 67
18078  [동물] 이겨준다메!! 자신있다메!! (58) 스샷첨부 sandboy 10-20 27013 57
18077  [회원게시판] 주윤발 전재산 8096억원 사회 환원 한달 용돈 11만원 ;; (142) 사패 10-20 24587 40
18076  [기타] [펌/스압] 토익 900점이 주는 토익 꿀팁 (216) 스샷첨부 호랭이친구 10-20 31467 72
18075  [정보] https 차단 우회 방법 (278) 휠윈드 10-19 35431 164
18074  [기타] 무전기 집어던지는 이국종교수님 (290) 스샷첨부 ㅇㅇ그러해다 10-19 41944 109
18073  [회원게시판] 외모만 보면 불호겠죠? (196) 스샷첨부 웰시고기 10-19 49589 59
18072  [기타] 아이돌 발연기에 대한 최민식의 생각 (151) 아트람보 10-19 48467 166
18071  [회원게시판] 직장내 신입 여직원때문에 질문드립니다 (407) 71038274 10-19 36292 67
18070  [기타] [골목식당] 분식집 창업 상상과 참혹한 현실 (146) 스샷첨부 블루복스 10-18 43994 171
18069  [연예인] 아디다스 원피스 착용한 오하영 (85) 스샷첨부 찻잔속에고요 10-18 55946 61
18068  [회원게시판] 유치원장의 7억짜리 눈물 (158) 스샷첨부 hellsarm 10-18 31549 83
18067  [연예인] 유튜브에 진출한 신세경 옆모습.. (137) 샤방사ㄴr 10-18 43407 73
18066  [기타] 역사상 가장 미화된 나라 (165) 스샷첨부 하데스13 10-18 49144 124
18065  [회원게시판] 오늘 지옥을 경험하고 왔습니다.ㅠㅠ (248) MEGUI 10-18 36866 62
18064  [회원게시판] 친한 동생이 너무 억울한 일을 당했습니다, 국민청원좀 동의부탁드립니다... (188) 귀국자녀 10-18 34045 126
18063  [유머] 아이유 친척.jpg (168) 스샷첨부 은휼 10-18 58922 77
18062  [회원게시판] 맘카페 이모란 사람 신상 털렸네요.. (152) 간지큐 10-18 45630 64
18061  [회원게시판] 알쓸신잡에서 사진 도용했군요 (125) 스샷첨부 lenoi 10-18 26841 105
18060  [연예인] 지수 엉덩이 찰지게 때리는 미주 (48) 스샷첨부 사나미나 10-18 37992 31
18059  [기타] 목화솜 이불계의 거장 .jpg (70) 스샷첨부 천마신공 10-18 39360 61
18058  [기타] 보배펌]강서구 PC방 알바 칼침 30회 살인사건 국민청원 (266) 스샷첨부 간지큐 10-18 33330 111
18057  [연예인] 가슴 까는 여자 아이돌들 (97) 스샷첨부 블러핑 10-17 61288 55
18056  [연예인] 방심한 모모 (43) 스샷첨부 블러핑 10-17 40932 71
18055  [기타] 한국을 좋아한다는 러시아女 (117) 스샷첨부 Baitoru 10-17 56016 61
18054  [기타] 김포 맘카페 사태에 대한 일침 댓글 .jpg (112) 스샷첨부 천마신공 10-17 31097 111
18053  [연예인] 아이유 몸매 ㄷㄷㄷ (132) 스샷첨부 블러핑 10-17 47635 47
18052  [베스트10] 필기감이 좋다는 볼펜 BEST 10.... (214) 스샷첨부 fourplay 10-17 29112 57
18051  [감동] 임요환 상대로 스타 40분 버팀.jpg (85) 스샷첨부 뚝형 10-17 46334 86
18050  [연예인] 오하영 슴골 (41) 스샷첨부 블러핑 10-17 38792 59
18049  [기타] ‘세계최초’라는 찬사받았지만…한국에선 ‘안된다’고 하네요 ... (125) 스샷첨부 yohji 10-17 48278 63
18048  [기타] 흡연자들의 인식 (330) 스샷첨부 김이토 10-17 40065 76
18047  [유머] 고등학생의 대시가 부담스러운 떡집 총각.jpg (113) 스샷첨부 노랑노을 10-17 58621 64
18046  [엽기] 쇼핑몰 사장의 살해협박.jpg (268) 스샷첨부 Timbaland 10-17 60929 89
18045  [연예인] 후방주의) 이희은 사장님 근황 (118) 스샷첨부 사나미나 10-16 58781 131
18044  [회원게시판] 부인님께 감사...ㅠㅠ (155) 스샷첨부 칫솔과치약 10-16 33628 153
18043  [동물] 집사 제발멈춰!.gif (68) 스샷첨부 ueno 10-16 35523 59
18042  [블박] 보험사 판단 8:2 횡단보도 건너는 차와 사고.gif (158) 스샷첨부 뚝형 10-16 28532 9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