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6] (감동) 베트남 스즈키컵 우승!!! (5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영화처럼 안되더군요"…불길속 뛰어든 무명배우 박재홍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12-05 (수) 14:21 조회 : 7928


[2018 우리가 잊지 말아야 할 사람들]


화재 난 오피스텔에서 20대 남성 구해 낸 박재홍씨 인터뷰

처음으로 극 중 이름 생긴 8년 차 배우

"사람이 갇혔다는 소리에 몸이 먼저 반응…감동주는 배우 되고파"

지난 28일 서울 관악구 서울대입구역 인근에서 배우 박재홍씨를 만났다. (사진=황현규 기자)


“영화에서처럼 문고리를 부수면 문이 열릴 줄 알았는데 아니었습니다. 영화는 영화일 뿐이더군요”

박재홍(30)씨는 “불이 난 오피스텔에 사람이 갇혔다는 것을 알고 뛰어올라가 소화기로 문고리를 때려 부쉈는데 문이 꼼짝을 안해 당황했었다”고 돌이켰다. 그는 “영화가 아닌 실제 상황이라는 사실을 체감한 순간”이라고 했다.

불길이 치솟는 화재현장에 달려가 사람을 구한 의인(義人) 박재홍씨를 서울 관악구 지하철 2호선 서울대입구역 인근에서 만났다. 박씨의 직업은 배우다.


◇“사람이 갇혔다” 소리에 불길 속으로 뛰어들어

지난 5월 19일 서울 관악구 봉천동의 한 오피스텔 5층에서 큰 불이 났다.

박씨는 불이 난 오피스텔 건너편 카페에서 지인을 만나고 있었다.

“불이야”라는 고함 소리와 함께 건물 5층에서 검은 연기가 쏟아지는 모습을 봤지만 박씨는 큰 불은 아니겠거니 하고 별 신경을 쓰지 않았다고 한다.

그러나 “건물안에 사람이 있다”는 소리가 귀에 들리는 순간 박씨는 자리를 박치고 오피스텔로 뛰어올라갔다.

그는 “사람을 구해야 한다는 생각에 본능적으로 몸이 움직였다”고 했다.

아직 불길이 건물 전체로 번지기 전이었지만 사람을 구하는 게 쉬운 일은 아니었다.

순식간에 5층까지 달려 올라갔지만 복도는 앞을 보기 힘들 정도로 연기가 자욱했고 불길이 시작한 502호 문은 잠긴 채 열리지 않았다.

박씨는 복도에 비치된 소화기를 들어 문고리 내리쳤다. 문고리는 부서져 나갔지만 문은 열리지 않았다.

“불과 10 cm 도 안되는 문 너머에서 사람이 죽어간다고 생각하니 아찔하더군요.”

박씨는 포기하지 않고 인근 공사현장으로 달려가 노루발못뽑이(일명 빠루)와 망치를 구했다.

공사장에서 일하던 김용진(45)씨가 박씨를 도왔다. 문을 뜯어내니 현관 앞에 20대 남성이 혼절한 채 누워 있었다.

박씨는 “60 kg 가 족히 넘는 성인 남성을 들쳐업고 1층까지 뛰어 내려왔다는 게 지금도 신기할 지경”이라고 했다.

당시 연기에 질식해 정신을 잃었던 이 남성은 건강하게 생활 중이다.

지난 5월 24일 서울관악소방서는 박재홍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사진=박재홍씨 제공)


◇배우 아닌 의인으로 포털실시간 검색어 1위

박씨가 화재 현장에서 사람을 구한 사실은 일주일 뒤에야 세상에 알려졌다.

서울 관악소방서는 박씨에게 인명구조와 화재확산을 막는데 기여한 공로로 표창장을 수여했다.

그가 본업인 배우가 아닌 의인으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랐던 날이다.

박씨는 “이렇게 주목 받을 일이라고 생각도 못했다”며 “격려문자를 보내 준 분이 200명이 넘는다”며 웃었다.

“때마침 이병헌 감독의 영화 ‘극한직업’에 출연해 촬영 중이었어요. 함께 출연한 류승룡, 진선규 선배가 ‘대단하다’며 박수를 쳐주신게 가장 기억에 남네요.”

박씨는 이 영화에서 ‘건달1’ 로 출연한다. 내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박씨는 현재 김주한 감독의 영화 ‘사자’ 촬영에 바쁘다.

8년차 배우인 박씨는 이 영화에서는 처음으로 이름을 갖고 출연한다.

배역 이름은 ‘황선호’. 젊은 나이에 조직 우두머리에 오른 깡패다.

박씨는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했다.

“이제 배우로서 본격적인 시작점에 서 있다고 생각해요. 늘 고민하는 배우가 되려고 합니다. 의인 박재홍과 더불어 배우 박재홍으로도 기억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배우 박재홍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18&aid=0004266675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츠바이크 2018-12-05 (수) 14:26
안 좋은 말인데 이 한마디가 딱 떠오르네요.

와 개멋있네..ㅡ
띠용Eldyd 2018-12-05 (수) 14:29
좋은 일 했다니, 멋지게 생겨 보이네, 허허..
하이패스 2018-12-05 (수) 14:31
오우 얼굴 멋있다! 상남자네;;
분란차단병 2018-12-05 (수) 14:36
스크린에서 많이 볼수 있기를!
죤스노우 2018-12-05 (수) 14:49
이야 멋있다!!
융삼화 2018-12-05 (수) 14:59
저 이름과 얼굴 기억하자.. 몇년안에 어디 영화에 주연으로 나올거같다..
이번주는로또… 2018-12-05 (수) 15:41
와 멋있다 ㅜㅜ
블랙dv 2018-12-05 (수) 16:24
진짜 존경받을 분!!!
나비냐옹 2018-12-05 (수) 16:53
잘하셨습니다.
아루롱 2018-12-05 (수) 18:56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동영상 게시판 분리 및 신설 안내 eToLAND 09-10 8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1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2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46
54447 [기타]  마사지가 고통스러운 여자.. (1) 스샷첨부 샤방사ㄴr 19:25 2 1129
54446 [사회]  홍준표 "의원 100명 줄이고 비례 폐지해야 정치불신 해소" (11) 스샷첨부 Mia7 19:24 0 541
54445 [기타]  다리 모양이 고민인 여자들 (4) 스샷첨부 Baitoru 19:21 0 1501
54444 [유머]  19세기 페르시아 최고의 미인.jpg (26) 스샷첨부 서울팽 19:15 5 2485
54443 [기타]  딸의 빈자리를 느끼는 세월호 유가족 유경근님 (1) 스샷첨부 선별 19:13 6 1031
54442 [정보]  에무쥐42를 아라보자 (3)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19:13 3 1269
54441 [기타]  "치킨 2만원 시대 승자는 없다"..닭고기·배달비 모두 올라 한숨 (16) 스샷첨부 Mia7 19:09 0 1521
54440 [유머]  모기에 대한 오해를 푸는 만화.jpg (21) 스샷첨부 필생즉사필사… 19:07 4 2062
54439 [기타]  반응 좋은 유튜브 광고 (3) 스샷첨부 선별 19:06 2 1574
54438 [기타]  primitive technology 업댓 됐네요 소리O 여자가열매냐 19:06 0 433
54437 [기타]  화재현장서 90대 노인 구한 이주노동자, 한국 영주권 취득 ,,, (3) 스샷첨부 yohji 19:03 4 921
54436 [유머]  초딩 약올리기 (11) 스샷첨부 선별 19:02 0 1828
54435 [유머]  대륙의 아동폭력 수준 (4) 스샷첨부 유일愛 18:57 3 2679
54434 [후방]  뱃살 가리는 속옷.gif (13) 스샷첨부 오프온오프 18:57 3 3650
54433 [유머]  자기가 욕먹는 이유를 깨달은 공익 (2) 스샷첨부 유일愛 18:56 3 2547
54432 [기타]  경상도 부동의 1위 라면 (22) 스샷첨부 유일愛 18:56 1 3128
54431 [유머]  이건 뭔 시츄에이션 (5) 스샷첨부 유일愛 18:56 1 1432
54430 [동물]  저에게 드디어..!! 집사가 될 기회가..!!!.jpg (13) 스샷첨부 구루미사줘 18:53 9 1820
54429 [기타]  박항서감독이 베트남 대표팀 감독직을 택한 이유 (2) 스샷첨부 사니다 18:53 7 1794
54428 [엽기]  서울시립대 성희롱범 조작, 여학생 카톡방 대화 봤더니... (6) 스샷첨부 yohji 18:51 5 1867
54427 [사회]  박근혜를 지지하는 메괄 (15) 스샷첨부 미남쟁이 18:46 0 2396
54426 [기타]  세계 각국의 헌법 제1조 (4) 스샷첨부 yohji 18:46 4 1713
54425 [사회]  을사오적 훈장’ 받은 ‘일본 앞잡이’ 유흥수 인터뷰 파문 (3) 스샷첨부 햇사나무 18:39 0 1669
54424 [후방]  고구마 먹방 ㅊㅈ.gif (18) 스샷첨부 로열제리 18:32 6 5015
54423 [유머]  천사 조카 (5) 스샷첨부 김이토 18:31 1 3021
54422 [사회]  우윤근 "임종석 실장에 입장 밝혔다"…엇갈린 해명 / SBS (5) 델몬트 18:26 0 1204
54421 [유머]  박항서 신드롬으로 베트남 가실 분 계신가요? (9) 스샷첨부 김일후 18:23 4 3381
54420 [기타]  나는 자연인이다 역대급 요리.jpg (15) 스샷첨부 오프온오프 18:22 2 4556
54419 [기타]  질문 : 이혼가정에서 자란 사람은 문제가 있나요? (21) 스샷첨부 Clothild 18:21 4 2766
54418 [기타]  어젯밤 베트남 길거리.jpg (5) 스샷첨부 오프온오프 18:20 9 46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