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2] (정보) 매일아침 텐트치는 식단공개 (4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영상]

엄마에게는 '최애' 자녀가 있다.

글쓴이 : Clothild 날짜 : 2018-08-07 (화) 20:47 조회 : 7272 추천 : 10  

 

 

미국 퍼듀대학의 사회학자 질 수이터 교수는 20년에 가까운 세월 동안 부모에게 

가장 좋아하는 자녀가 있음을 밝히기 위해 연구했다. 

그리고 지난 5월 지식공유 강연인 테드(TED)를 통해 

엄마들에게는 가장 좋아하는 자녀가 있다 ’는 연구 결과를 내놓았다.

 

 

수이터 교수는 “ 해당 주제를 연구하기 위해 기획 단계에 접어들었을 때는 

그 어떤 부모도 편애하는 자식이 있음을 인정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었다 ”고 밝혔다. 

그는 “그럼에도 이 연구를 고집했던 이유는 기존에 많이 연구돼 왔던 

부모와 한 명의 자식 간의 유대관계가 아닌 여러 자녀와의 관계성을 

고찰해보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수이터 교수는 ‘부모-자녀들’이라는 다소 광범위한 실험 대상을 줄이기 위해 

‘엄마-어른이 된 자녀들’로 대상을 한정시켰다. 그리고 556명의 엄마들과 인터뷰를 했다. 

그는 이 인터뷰에서 ‘ 어떤 자녀와 개인적인 문제를 상담하고 싶은가 ’ 

당신이 늙고 아프게 된다면 어떤 자녀가 돌봐주기를 바라는가 ’ 

어떤 자녀와 정서적으로 가깝다고 느끼는가 ’ 

어떤 자녀가 가장 자랑스러운가 ’ 

어떤 자녀가 당신을 가장 실망시키는가 ’ 

어떤 자녀와 가장 많은 갈등을 겪는가 ’와 같은 질문을 던졌다.

 

 

실험 결과는 아래와 같다.

 

- 엄마들에게는 다른 자식들보다 더 좋아하는 자식이 있었다.

 

- 대체적으로 엄마는 아들보다는 딸을 더 좋아했다.

 

- 엄마는 첫째와 중간보다는 막내를 더 좋아했다.

 

- 대체적으로 편애 받지 못한 자식들은 

자신이 부모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라고 확신하는 경향이 있었다.

 

- 시간이 흘러도 엄마가 선택한 자식은 바뀌지 않았다.

(7~8년 전 답변과 똑같은 답변을 들었다.)

 

- 엄마는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 

자신이 나이가 들었을 때  곁에서 돌봐주길 바랐다.

(다른 자식들이 돌봐줘도 우울감을 느꼈다.)

 

- 엄마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은 나이가 든 엄마를 봤을 때

우울감과 책임감을 동시에 느꼈다.

 

 

마지막으로 질 수이터 교수는 아래와 같은 말을 전했다.

 


 “ 설령 당신이 엄마의 가장 좋아하는 자녀로 선택받지 못했을지라도, 

당신의 형제, 자매를 질투할 필요는 없다. 

결국 그들은 당신의 인생에 있어서 

가장 친한 친구가 되어줄 사람이기 때문이다.

 

 

출처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582493

 

......

ddkEE 2018-08-07 (화) 20:49
쌍둥이라도 같을수 없고 어머니도 사람이니 어쩔수 없죠. 아들보단 딸이좋고 첫째나 중간보다 막내가 좋다니 막내인저를 제일 좋아하시는게 확실합니다
장산김선생 2018-08-07 (화) 20:49
이건 살아보면 확 느껴지죠.
토인 2018-08-07 (화) 20:51
난 3남매중 남자고 막내인디 내가 편애하는 바로 그 자식이다!!! ㅋㅋㅋㅋ
     
       
LP68 2018-08-07 (화) 21:21
- 대체적으로 편애 받지 못한 자식들은

자신이 부모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라고 확신하는 경향이 있었다.
싸리비 2018-08-07 (화) 20:51
열 손가락 깨물어서 안 아픈 손가락 없는데

유독 더 아픈 손가락 덜 아픈 손가락이 있다고 하죠
냥집사 2018-08-07 (화) 20:52
자녀 셋중 성별이 다른 하나만 좋아하는 경향이 있긴하더라구요a
뿌룽 2018-08-07 (화) 20:55
손가락 중에 안아픈 손가락은 없어도 길고 예쁜 손가락은 따로 있는 것과 같지요.
물곰둘리 2018-08-07 (화) 21:22
윗말은 부질없고, 이 글 또한 부질 없다..
기적의공대오… 2018-08-07 (화) 21:58
괜히 서글프네 ㅠㅠ
아빠엄마 사랑해요
소이힛 2018-08-07 (화) 22:22
별로 상관없는거 아닌가요?
첫째건, 막내건.. 걔네들 엄마는 세상에 하나잖음? 대체로.
썰렁매니아 2018-08-07 (화) 23:37
당연한거를 뭐 소통더 하고 더 살갑게 굴고 돈더 쥐어주고 하면 더 좋아하지 공평하게 사랑한다? 불가능하다
아리오리 2018-08-08 (수) 00:18
편애 받는 건 불행한 거 아닌가...
따귀한대 2018-08-08 (수) 16:55
질문자체가 애러아닌가요? 형제 자매중 각 선택지별로 하나씩 고르게하고 점수를 매기면 당연히 그 안에서 순위가 나뉠수밖에 없는데 그게 제목 처럼 '최애' 자녀라 하기엔 뭔가 애매하지 않나요? 사람의 감정이 기계처럼 딱딱 떨어지는게 아닌데 그게 가능하다면 선택장애 와같은 말이 나올수 없었겠죠
아리오로 2018-08-08 (수) 20:50
부모자식을 떠나서
가족이고 혈연이어도 인간관계는 별개로 존재함.
그냥 좀 더 좋은 관계를 쌓을 기회가 많이 주어질뿐.
관계에 소흘하면 남과 다름없어짐


부모 자식이면 관계나 정서적 교감 상관없이
무조건 의무와 도리를 강조하는
유교적 가족관이 쓰레기인 이유.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2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6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50
82821 [유머]  아버지 삼행시 (3) 스샷첨부 선별 23:02 1 462
82820 [기타]  LA식당의 5만5천원 바베큐 세트 (6) 스샷첨부 엄마친구 23:01 2 920
82819 [유머]  미국의 진품명품 (2) 스샷첨부 선별 22:59 1 872
82818 [사회]  현재 25,627명 시청 중 ㄷㄷㄷ (1) belcowin 22:59 0 1003
82817 [사회]  자한당 전당대회 경선 근황.jpg (4)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2:58 0 710
82816 [동물]  정성들여 만든 목욕탕 스샷첨부 선별 22:57 1 755
82815 [기타]  어떤 아파트의 경비원 처우 (4) 스샷첨부 선별 22:55 3 930
82814 [동물]  귀요미 허들 넘기 (1) 스샷첨부 아라크드 22:53 1 608
82813 [사회]  '촛불' 든 춘천시민들 (9)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2:45 0 1368
82812 [사회]  하겐다즈 미국 현지가 (12) 스샷첨부 David™ 22:41 0 2489
82811 [기타]  훅 들어 오는 마초 (2) 스샷첨부 아라크드 22:41 6 1712
82810 [동물]  한시 바삐 퇴근해야하는 짤 (9) 스샷첨부 붉은언덕 22:41 7 1400
82809 [유머]  어린 비보이 소녀 (6) 스샷첨부 붉은언덕 22:40 5 1757
82808 [감동]  강당에 나타난 고래 (6)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9 3 1728
82807 [유머]  흔한 방방 타는 모습 (10)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6 3 2001
82806 [기타]  대륙의 흔한 등산로 (5) 스샷첨부 아라크드 22:35 0 1884
82805 [유머]  곰 다큐 찍은 PD의 고충.jpg (6) 스샷첨부 노랑노을 22:34 1 2527
82804 [유머]  마인 크레프트의 또다른 기능 (6)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3 3 1997
82803 [동물]  주인님~ (1)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3 2 718
82802 [유머]  통계청 통계를 믿을 수 없는 이유.jpg (11) 스샷첨부 노랑노을 22:32 1 1785
82801 [사회]  MB 보석신청 뉴스에 다시 꺼내본 짤.jpg (3) 스샷첨부 노랑노을 22:29 0 1342
82800 [유머]  남녀공학의 일상 (10) 스샷첨부 붉은언덕 22:28 0 2479
82799 [기타]  여자도 군대 가야되 (18) 스샷첨부 유일愛 22:27 6 2128
82798 [엽기]  40cm 키차이의 연애 (10) 스샷첨부 저스틴팀벌레… 22:19 3 3828
82797 [감동]  오늘자 박진성 시인 트윗 (2) 스샷첨부 흐노니 22:17 12 1711
82796 [후방]  시노자키 아이 스포츠 웨어 입은 모습.. (3) 스샷첨부 샤방사ㄴr 22:14 4 3637
82795 [기타]  류지혜 “숨 쉰 채 발견돼 죄송… 악플 죽을 것 같다” 호소 (18) 스샷첨부 yohji 22:09 1 3498
82794 [감동]  바리깡 그라데이션 최고봉... (8) 스샷첨부 푸른권율 22:06 4 3353
82793 [감동]  공항버스 (1) 스샷첨부 #MERCY 22:01 7 2208
82792 [사회]  황교안과 일본의 한반도 점거(?) 시나리오 (7) belcowin 21:58 0 206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