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8/16] (동물) 가장 겁이 없는 동물으로 기네스북에 오른 아프리…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영상]

엄마에게는 '최애' 자녀가 있다.

글쓴이 : Clothild 날짜 : 2018-08-07 (화) 20:47 조회 : 7093

 

 

미국 퍼듀대학의 사회학자 질 수이터 교수는 20년에 가까운 세월 동안 부모에게 

가장 좋아하는 자녀가 있음을 밝히기 위해 연구했다. 

그리고 지난 5월 지식공유 강연인 테드(TED)를 통해 

엄마들에게는 가장 좋아하는 자녀가 있다 ’는 연구 결과를 내놓았다.

 

 

수이터 교수는 “ 해당 주제를 연구하기 위해 기획 단계에 접어들었을 때는 

그 어떤 부모도 편애하는 자식이 있음을 인정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었다 ”고 밝혔다. 

그는 “그럼에도 이 연구를 고집했던 이유는 기존에 많이 연구돼 왔던 

부모와 한 명의 자식 간의 유대관계가 아닌 여러 자녀와의 관계성을 

고찰해보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수이터 교수는 ‘부모-자녀들’이라는 다소 광범위한 실험 대상을 줄이기 위해 

‘엄마-어른이 된 자녀들’로 대상을 한정시켰다. 그리고 556명의 엄마들과 인터뷰를 했다. 

그는 이 인터뷰에서 ‘ 어떤 자녀와 개인적인 문제를 상담하고 싶은가 ’ 

당신이 늙고 아프게 된다면 어떤 자녀가 돌봐주기를 바라는가 ’ 

어떤 자녀와 정서적으로 가깝다고 느끼는가 ’ 

어떤 자녀가 가장 자랑스러운가 ’ 

어떤 자녀가 당신을 가장 실망시키는가 ’ 

어떤 자녀와 가장 많은 갈등을 겪는가 ’와 같은 질문을 던졌다.

 

 

실험 결과는 아래와 같다.

 

- 엄마들에게는 다른 자식들보다 더 좋아하는 자식이 있었다.

 

- 대체적으로 엄마는 아들보다는 딸을 더 좋아했다.

 

- 엄마는 첫째와 중간보다는 막내를 더 좋아했다.

 

- 대체적으로 편애 받지 못한 자식들은 

자신이 부모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라고 확신하는 경향이 있었다.

 

- 시간이 흘러도 엄마가 선택한 자식은 바뀌지 않았다.

(7~8년 전 답변과 똑같은 답변을 들었다.)

 

- 엄마는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 

자신이 나이가 들었을 때  곁에서 돌봐주길 바랐다.

(다른 자식들이 돌봐줘도 우울감을 느꼈다.)

 

- 엄마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은 나이가 든 엄마를 봤을 때

우울감과 책임감을 동시에 느꼈다.

 

 

마지막으로 질 수이터 교수는 아래와 같은 말을 전했다.

 


 “ 설령 당신이 엄마의 가장 좋아하는 자녀로 선택받지 못했을지라도, 

당신의 형제, 자매를 질투할 필요는 없다. 

결국 그들은 당신의 인생에 있어서 

가장 친한 친구가 되어줄 사람이기 때문이다.

 

 

출처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582493

 

......
Clothild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ddkEE 2018-08-07 (화) 20:49
쌍둥이라도 같을수 없고 어머니도 사람이니 어쩔수 없죠. 아들보단 딸이좋고 첫째나 중간보다 막내가 좋다니 막내인저를 제일 좋아하시는게 확실합니다
장산김선생 2018-08-07 (화) 20:49
이건 살아보면 확 느껴지죠.
토인 2018-08-07 (화) 20:51
난 3남매중 남자고 막내인디 내가 편애하는 바로 그 자식이다!!! ㅋㅋㅋㅋ
     
       
LP68 2018-08-07 (화) 21:21
- 대체적으로 편애 받지 못한 자식들은

자신이 부모가 가장 좋아하는 자식이라고 확신하는 경향이 있었다.
싸리비 2018-08-07 (화) 20:51
열 손가락 깨물어서 안 아픈 손가락 없는데

유독 더 아픈 손가락 덜 아픈 손가락이 있다고 하죠
냥집사 2018-08-07 (화) 20:52
자녀 셋중 성별이 다른 하나만 좋아하는 경향이 있긴하더라구요a
뿌룽 2018-08-07 (화) 20:55
손가락 중에 안아픈 손가락은 없어도 길고 예쁜 손가락은 따로 있는 것과 같지요.
물곰둘리 2018-08-07 (화) 21:22
윗말은 부질없고, 이 글 또한 부질 없다..
기적의공대오… 2018-08-07 (화) 21:58
괜히 서글프네 ㅠㅠ
아빠엄마 사랑해요
소이힛 2018-08-07 (화) 22:22
별로 상관없는거 아닌가요?
첫째건, 막내건.. 걔네들 엄마는 세상에 하나잖음? 대체로.
썰렁매니아 2018-08-07 (화) 23:37
당연한거를 뭐 소통더 하고 더 살갑게 굴고 돈더 쥐어주고 하면 더 좋아하지 공평하게 사랑한다? 불가능하다
아리오리 2018-08-08 (수) 00:18
편애 받는 건 불행한 거 아닌가...
따귀한대 2018-08-08 (수) 16:55
질문자체가 애러아닌가요? 형제 자매중 각 선택지별로 하나씩 고르게하고 점수를 매기면 당연히 그 안에서 순위가 나뉠수밖에 없는데 그게 제목 처럼 '최애' 자녀라 하기엔 뭔가 애매하지 않나요? 사람의 감정이 기계처럼 딱딱 떨어지는게 아닌데 그게 가능하다면 선택장애 와같은 말이 나올수 없었겠죠
아리오로 2018-08-08 (수) 20:50
부모자식을 떠나서
가족이고 혈연이어도 인간관계는 별개로 존재함.
그냥 좀 더 좋은 관계를 쌓을 기회가 많이 주어질뿐.
관계에 소흘하면 남과 다름없어짐


부모 자식이면 관계나 정서적 교감 상관없이
무조건 의무와 도리를 강조하는
유교적 가족관이 쓰레기인 이유.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11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0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41
8674 [사회]  "흔한 교훈을 잊지 않았으면 한다" (1)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13 0 324
8673 [엽기]  화장빨의 무서움.jpg (7) 스샷첨부 서울팽 23:10 0 1126
8672 [유머]  데이터 쪼까리 때문에 네이버에게 정지당한 게이머 (1) 스샷첨부 M13A1Rx4 23:09 0 953
8671 [유머]  위생관리 불량으로 영업정지 받았던 속초 만석닭강정 근황 (6) 스샷첨부 드림키드 23:04 2 1534
8670 [유머]  유부남들 술자리에서 한다는 게임 (8) 스샷첨부 M13A1Rx4 23:02 1 2091
8669 [기타]  미모가 독이 됐던 처자.jpg (6)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3:02 3 2384
8668 [정보]  개인적으로 평가해보는 김용의 작품 순위 (7) 스샷첨부 본캐없다말로… 22:58 2 1357
8667 [영상]  노예영상 사실임 (노예합니다) (유정호 ) (1) 갓유리 22:54 1 1609
8666 [기타]  레이저 각인 (9) 스샷첨부 M13A1Rx4 22:52 2 2072
8665 [유머]  음악성따윈 개나 줘버리라지;; [데이터] 소리O (12) 국산바나나 22:44 1 1182
8664 [유머]  최초로 발견된 공룡 (6) 스샷첨부 이게머임 22:43 0 2895
8663 [후방]  테니스치마 올리는 츠자 그리고 쌍봉낙타 정체 (38) 스샷첨부 제우스™ 22:42 6 4210
8662 [유머]  동병상련ㅎ 스샷첨부 無答 22:41 0 1421
8661 [유머]  초등학생의 112 신고내용 (10) 스샷첨부 M13A1Rx4 22:36 4 2854
8660 [사회]  이정미때문에 정의당 찬물? 안희정한테 헛소리 작렬! (1) 러블리러브 22:34 0 1283
8659 [유머]  메탈리카 이후 이런 충격은 처음;; [데이터] 소리O (17) 국산바나나 22:32 8 2291
8658 [유머]  최신기술을 이용한 공중 패션쇼 (11) 스샷첨부 M13A1Rx4 22:32 2 3138
8657 [영상]  도로에서(경기) 바이크 지나가는소리 소리O (7) 아라봐라 22:27 4 1140
8656 [유머]  예비군 훈련이 끝난후 점심시간 (1) 스샷첨부 koohong 22:17 0 4157
8655 [유머]  일본이 투팍을 사랑하는 이유.. (2) 스샷첨부 파브르르르 22:17 0 4392
8654 [기타]  반드시 한번 더 보는 짤.gif (11) 스샷첨부 뚝형 22:14 4 4340
8653 [기타]  조현우 선수 반응속도 (30) 스샷첨부 음악듣는곰탱… 22:12 5 5242
8652 [엽기]  예전에 욕먹었던 kb 금융그룹 광고... (6) 스샷첨부 koohong 22:10 0 3795
8651 [사회]  ‘새누리당 매크로’ 사건은 침묵, 김경수 지사는 혈안이 된 언론 (2) rottne 22:10 0 1437
8650 [기타]  군대 갔다온 (??갔다온게 아니라 체험한거겠지) 강예원 (7) 스샷첨부 엄마친구 22:08 2 2476
8649 [후방]  일본의 E컵 혼혈자매 모델 소리O (7) 아크바 22:05 4 4471
8648 [유머]  치아 생성 과정 (14) 스샷첨부 koohong 22:03 2 4606
8647 [엽기]  입장 금지령 받은 남편 (9) 스샷첨부 엄마친구 21:58 6 5839
8646 [기타]  2018년 국가 평판 순위 (15) 스샷첨부 koohong 21:57 1 3229
8645 [기타]  개꿀 사이다 대체복무제 초안.jpg (25)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1:53 27 524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