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3] (유머) 옛날 노예 vs 지금노예.jpg (50)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감동]

‘꿈의 조국’서 직업연수… 멕시코·쿠바 한인 후손들 [기사]

글쓴이 : JYLE 날짜 : 2018-10-12 (금) 04:52 조회 : 3157 추천 : 9  
‘꿈의 조국’서 직업연수… 멕시코·쿠바 한인 후손들
“제가 한국인이라는 사실이 자랑스러워 한글 이름을 새겨 넣었습니다. 중국인이냐고 물어오는 사람들에게 대답으로 팔을 보여줍니다.” 긴 머리의 꽃미남인 카를로스 에르네스토 올리베라 임(29)이 ‘임미남’이라고 한글 문신을 한 근육질 오른팔을 들어 보이며 호탕하게 웃는다. 고향인 쿠바 마탄사스에서 요리사였던 그는 연수를 마치고 돌아가면 한국 문화와 음식을 소개하는 식당 사업을 해보고 싶다는 독립운동가 후손다운 포부를 밝혔다.

“내 이름은 임미남입니다” 쿠바 독립운동가 1세대 임천택 선생의 증손자 카를로스 에르네스토 올리베라 임(임미남·29)과 호근덕 선생의 증손자 빅토르 모넬 호 치니퀘(35)가 한글 이름 문신과 독립유공자 포상증을 들어 보이고 있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이 멕시코·쿠바 한인 후손들의 안정적 사회 진출과 경제기반 지원을 위해 마련한 직업연수에 참가 중인 16명의 젊은이들이 경기도 용인시 강남대학교(총장 윤신일)에서 제과·제빵 기술 및 한국어 교육, 모국문화 체험 등 빡빡하게 짜인 3개월짜리 프로그램을 소화하며 열의를 불태우고 있다.
쿠바에서 온 19살 청년 한 카를로스 훌리오 존 에스트라다가 자기방에서 한국어 공부를 하고 있다.
빅토르 모넬 호 치니퀘(35)가 휴식 시간에 쿠바에 있는 가족과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임미남씨의 증조할아버지는 쿠바 이민 한인 1세대로 조국의 독립운동을 이끈 임천택 선생이다. 경기도 광주 출신으로 1905년에 멕시코 유카탄 반도로 노동 이주한 임 선생의 부모와 조선인들은 에네켄( Henequen : 잎 모양이 용의 혀 같다고 해서 용설란으로 불리는 열대 선인장) 농장에 팔려나가 고된 노동을 했고, 1921년에 쿠바로 재이주해 자리를 잡았다. 한인 조직을 만든 그는 1925년 민성국어학교를 세워 학교장으로 쿠바 한인들에게 조국의 언어와 풍습을 가르치며 민족혼 심기에 노력을 기울였다. 독립자금을 모금해 임시정부에 군자금을 지원하며 민족운동과 독립운동에 헌신했다. 조국을 그리워하며 83세의 일기로 쿠바에서 세상을 떠난 임 선생에게 정부는 건국훈장애국장을 수여했고, 2004년에 유해를 고국 대전국립현충원에 모셨다.

우소라 한국어 강사(42)는 “한글을 전혀 모르는 상태에서 공부를 시작해 어려움이 많을 텐데 배우려는 열의가 있어 열심히 듣고 발표도 잘해요. 에너지가 넘치는 친구들입니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제과·제빵 수업 중 쿠바에서 온 수이렌 베아트리스 베르무네스 에르난데스(25세)가 수업 내용을 메모하고 있다.
쿠바에서 온 호세 라울 김 마르케스(25세)와 빅토르 모넬 호 치니퀘(35세)가 밀가루 반죽 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파울리나 모레노 디아스(29세)와 호세 루이스 구티에레스 마이(37세)가 완성된 빵을 보이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뿌리를 찾아 한국에 온 에네켄의 후손들이 제과 제빵 수업을 하며 자신들이 직접 만든 빵을 들어 보이며 환하게 웃고 있다.
한국어 수업시간에 멕시코 출신 에릭 알레한드로 송 라구나(32)가 칠판에 “저희는 대한민국의 후손이에요”라고 쓰고 있다.

아벨 델 바예 오초아(34세) 방에 모인 교육생들이 윳놀이를 하며 즐거워하고 있다.
일과를 마치고 코인노래방을 찾은 교육생들이 흥겨운 스페인 노래에 맞춰 춤추며 노래를 부르고 있다.
제빵 실습을 마친 임씨가 기자에게 방금 자신이 구운 큼지막한 양파 빵 두 개를 전해주며 맛보라고 손짓한다. 빵의 따뜻한 온기가 이역만리 에네켄 농장에서 땡볕 속 중노동으로 어렵게 번 돈을 독립자금으로 보내며 평생 조국을 사랑한 그의 증조할아버지 마음을 닮았다. 돈도 벌고 잘살게 해준다는 말에 꿈과 희망을 안고 찾은 지구 반대편 머나먼 나라에서 우리 민족 특유의 부지런함으로 110여년을 살아온 그들의 선조가 그랬듯이 직업을 찾기 위해 조국을 찾은 이 청춘들의 삶이 더 윤택해지고 행운이 늘 함께하기를 바란다.

글·사진=이제원 기자 jwlee @ segye . com
來日..

추천과 댓글은 글쓴이에게 큰 보람과 응원이 됩니다.

시규어로스 2018-10-12 (금) 08:31
잘해줘라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2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6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50
261 [감동]  프로포즈 종류와 장소 (3) 스샷첨부 산두꺼비 08:07 1 1385
260 [감동]  돈 과 정화 (5) 라벤다향기 07:45 3 1207
259 [감동]  오뚜기 창업자의 위엄 (3) 스샷첨부 하데스13 00:01 22 5616
258 [감동]  강당에 나타난 고래 (9) 스샷첨부 붉은언덕 02-22 3 4887
257 [감동]  오늘자 박진성 시인 트윗 (2) 스샷첨부 흐노니 02-22 27 3184
256 [감동]  바리깡 그라데이션 최고봉... (11) 스샷첨부 푸른권율 02-22 5 5959
255 [감동]  공항버스 (3) 스샷첨부 #MERCY 02-22 12 3680
254 [감동]  가장의 책임감 (15) 스샷첨부 100매입 02-22 15 4859
253 [감동]  아스날 패스 수준 ㄷㄷㄷㄷ (20) 스샷첨부 황금복돼지 02-22 13 7440
252 [감동]  인간관계는 버스를 타는 것과 같다.jpg (10) 스샷첨부 노랑노을 02-22 6 4582
251 [감동]  주인을 구하기 위해 자신보다 덩치가 4배나 큰 야생멧돼지에게 맞선 충견.jpg (1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10 3108
250 [감동]  댕댕이가 성당에 오는 이유. JPG (7)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14 6261
249 [감동]  배우 조승우 인생에서 가장 화나게했던 기자의 무례한 질문 (33)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53 14449
248 [감동]  11살 엄마 지숙이 (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17 6122
247 [감동]  자살 하려는 군인을 살린 유재석 (11)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27 7042
246 [감동]  어느 츤츤한 선수 (11) 스샷첨부 붉은언덕 02-22 7 5806
245 [감동]  '한국땅에 누우련다'..英 6·25 영웅 스피크먼 유해 도착 (4)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62 2492
244 [감동]  故 이은주, 오늘(22일) 14주기.꽃 같은 나이에 진 안타까운 별 (12) 스샷첨부 잇힝e 02-22 4 3001
243 [감동]  파병가서 돌아온 엄마 (11) comaster 02-22 2 3901
242 [감동]  아빠 내가 소금 넣어줄께... (13) comaster 02-22 12 5733
241 [감동]  방탄소년단 리더의 독일 공연 엔딩 발언 (6) 스샷첨부 노노치킨 02-22 6 5441
240 [감동]  독립운동가 9인이 남긴 마지막 명언 (9) 스샷첨부 찬란하神김고… 02-22 27 3506
239 [감동]  프랑스 소방관이 된 불법체류자 (13) 스샷첨부 Baitoru 02-21 9 6298
238 [감동]  진정한 교황의 모습 (6) 스샷첨부 흐노니 02-21 28 6349
237 [감동]  대기업에 취업한 대학생의 깨달음(펌) (14) 스샷첨부 #MERCY 02-21 13 7413
236 [감동]  할아버지의 소주 사랑 (펌) (1) 스샷첨부 #MERCY 02-21 8 4291
235 [감동]  가난에는 이자가 붙는다 (1) 스샷첨부 잇힝e 02-21 4 4864
234 [감동]  1박 2일 역대급 특집(눈시울 주의) (10) 스샷첨부 잇힝e 02-21 12 6568
233 [감동]  IS에 합류했다고 되돌아가고 싶은 영국 여성.jpg (17) 스샷첨부 노랑노을 02-21 20 5894
232 [감동]  그리운 어머니... (2) 스샷첨부 vovo 02-21 6 3023
 1  2  3  4  5  6  7  8  9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