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6] (기타) 애플유저였던 유투버가 전하는 애플 근황 (187)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정보]

등산 노하우

글쓴이 : 벽계 날짜 : 2018-10-10 (수) 05:41 조회 : 10062

등산 노하우


1. 손과 발이 시리면 모자를 써라


머리는 체온조절의 30%~50%를 담당하고 있다. 보온모자를 쓰지 않으면 마치 라지에터같이 열을 외부로 발산시킨다.

몸은 추워지면 머리와 같이 생명유지에 매우 중요한 부분을 우선 따듯하게 하기위해 팔이나 다리로 피를 덜 보내게 된다.

바라클라바같은 보온모자는 이러한 작용이 일어나지 않도록 도와준다. 손과 발의 동상도 결국 몸 전체의 체온관리를 잘 못할때 신체가 머리와 중요장기만을 우선적으로 보호하는 시스템이 작동되고 혈액공급이 충분하지 못해 벌어지는 조직의 괴사와 한기노출이 겹쳐서 발생한다.


2. 체온을 떨어뜨리는 산의 복병들


위로 올라 갈수록 태양에 의해 덥혀진 지표에서 멀어지기에 기온이 떨어지는데, 이것을 기온감률이라고 하며 100m 올라갈 때마다 0.5℃~1.0℃(평균 0.7℃)씩 떨어진다. 높은 산에 올라가면 시원한 이유이다. 또한 초속 1m의 바람이 불면 1.6℃도씩사람이 느끼는 체감온도를 떨어뜨린다. 속초의 기온이 0℃일때, 설악산 대청봉(1,708m)에 초속 5m의 바람이 불고 있다면, 체감온도는 0℃ - (17*0.7) + (1.6*5) = -20℃이다. 초속 5m의 바람은 산에서 흔히 만나는 바람으로 선풍기의 약한 바람 정도.


3. 등산은 에너지를 생산/보존/절약하는 기술이다.


산이나 야외에서 체온을 36.5℃로 유지하는 것은 생명유지의 기본이다. 체온은 신체내부의 열 또는 에너지이며 등산에 관련된 모든 의류, 장비 그리고 기술은 이 에너지를 잘 관리하는 기술인 셈이다. 즉 에너지 생산기술은 등산식량, 보존기술은 등산의류, 절약기술은 보행기술을 비롯한 여러 가지 등산기술이다. 등산 중에는 에너지를 잘 관리하여 어떤 상황에서도 항상 체온을 유지할 수 있는 예비체력을 지니고 있어야 한다. 등산은 99%의 행운이 아니라 1%의 불운에 대비해야 한다.


4. 움직일 때 벗고, 멈추면 입어라.


등산중에는 외부의 기후와 내부의 체온이 상황에 따라 각각 변하지만, 체온은 항상 36.5℃를 유지하도록 옷을 수시로 입고 벗는데 이것이 레이어링 시스템(속옷/보온옷/겉옷)이라 한다. 속옷은 땀흡수와 빠른 건조기능, 보온옷은 보온과 통풍성 그리고 겉옷은 외부의 악조건을 막아주는 기능(방풍/방수 등)을 한다. 많은 사람들은 올라갈 때 윈드자켓같은 겉옷을 입고 올라가며 땀을 많이 흘리다가 휴식할 때 비로소 벗는다. 반대로 해야 한다. 노련한 등산가일수록 3가지 레이어의 옷을 여러 겹 준비하여 자주 옷을 입고 벗는다.


5. 식량은 호주머니에 두고 허기지기 전에 먹는다.
 

배낭속의 식량은 집에 있는 금송아지와도 같다. 대부분의 조난자들의 배낭 안에는 식량과 보온의류가 충분히 있었다는 통계가 있다. 조난의 주범인 탈진과 저체온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시장기를 느끼기 전에 수기로 식량을 섭취해야 한다. 많이 지친 상태에서는 입맛과 소화능력이 떨어진다. 일행과 같이 올라갈 때 식량이 배낭안에 있다면 쉽게 꺼내 먹을 수 없고 당신만의 컨디션조절에 실패한다. 동료들의 눈총을 받지 않으려면 소리가 안나는 행동식을 호주머니에 넣어두는 것이 좋을 것이다.


6. 육포는 비상식으로 적합하지 않다.


에너지원이 소화.흡수되어 사용되는 순서는 탄수화물-지방-단백질 순이다. 운동초기에는 탄수화물로부터 얻어진 포도당이 주로 사용되다가 몸이 어느정도 덥혀지면 지방을 조금씩 분해해서 사용하다가 운동이 3시간 이상 지속되면 주 에너지원은 지방이 된다. 단백질은 평상시에는 별로 사용되지 않는다. 육포는 단백질과 지방이 주성분이고 소화도 잘 안 된다. 탈진한 조난자에게 육포를 주면 독을 주는 것과도 같다. 비상식은 가장 빨리 포도당으로 변하는 당질의 탄수화물 식품이 좋다. 사탕, 누가초코렛, 말린 과일 등


7. 땀을 많이 흘리면 손해


모든 액체는 기체로 증발할 때 주변의 열을 빼앗아 가는데, 이것을 증발열이라고 하며, 냉장고의 원리, 태풍의 에너지원이 된다.

땀이 마를 때 빼앗기는 증발열은 피부가 건조할 때 보다 200배나 많다. 등산중 불필요한 땀을 많이 흘리면 에너지낭비를 초래하여 저체온증에 더 빨리 노출될 수 있다. 땀을 가급적 적게 흘리는 방법은 간단하다. 천천히 걷거나 시원하게 옷을 입는다. 등산은 단순히 운동을 위해 땀을 뻘뻘 흘리며 오르는 뒷산과 다르다.


8. 어떻게 하면 힘들지 않게 오를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힘을 절약할까?로 생각을 바꿔라. 옷과 등산화를 가볍게 하고, 불필요한 짐을 줄이고 배낭이 덜렁거리지 않게 한다. 걷는 다는 것, 오른 다는 것은 결국 왼발, 오른발로 무게중심을 이동해 가는 것이다. 발끝-무릎-명치를 수직으로 일치시킨 다음에 일어서야 힘을 적게 사용할 수 있다. 매걸음 마다 뒷다리를 수직으로 곧게 펴고, 앞발을 위로 편하게 올려서 0.5초~1초정도 잠깐 휴식을 취하며, 연속동작으로 지친 다리근육에 피로물질이 빠져나오고 산소와 영양분이 공급되는 시간을 주는 기술이 레스트 스텝이다.


9. 등산을 하며 상체운동도 한다.


하체운동으로 등반만큼 좋은 운동이 없다. 그러나 상대적으로 상체운동은 부족하다. 놀고 있는 손에 알파인스틱을 사용하면 올라가는 힘든 노동을 팔에도 분담시킬 수 있다. 평지에서는 알파인스틱을 양손에 쥐고 뒤로 밀어주는 동작으로 전진하는 힘을 보탤 수 있다. 올라갈때는 알파인 스틱을 위로 올려 짚고 팔을 내리 누르는 힘을 주면서 체중을 분산시키며 일어서면 다리근육의 부담을 30% 정도 줄일 수 있다. 내려 올때는 균형잡기도 좋고, 무릎보호도 된다.

한 개만 사용하면 3바퀴로 가는 자동차와 같은 꼴.


10. 사점극복은 자동차의 기어변속과도 같다.


등산중에는 누구나 심장과 폐의 한계능력에 도달하여 고통스런 순간이 온다. 이것이 사점(Dead Pint)이며 이때 충분한 휴식을 취하면 또다시 사점을 겪게 된다. 사점을 맞이했을 때 조금만 페이스를 낮추고 계속 오르게 되면, 신체는 “어? 이사람이 제법 운동을 강하게 하네”하고 신체의 여러 가지 능력을 높여준다. 즉 자동차엔진에 힘을 붙여 기어를 변속하는 것과 같은 이치이다. 이 상태를 세컨드윈드(제2의 호흡)라고 하며 산소섭취능력이 높아지고 엔돌핀이 피로/고통 물질을 제거하여 힘들지 않고 힘차게 오를 수 있다.


11. 발목을 잡는 등산화?


인체의 발목은 유연하게 움직여야 균형을 잘 잡는다. 그 발목을 등산화로 조여주고 있으면 발목 유연성이 떨어져 더 잘 넘어지거나 삐끗한다. 목이 긴 중등산화는 눈이나 이물질이 들어오는 것을 방지하고, 보온력을 높이기 위해 만들어진 것이며, 겨울철이나 험한 곳을 오를때 적합하다. 춥지 않은 계절 보통 등산로를 오를 때는 목이 짧고 가벼운 경등산화가 더 좋다. 마찰력이 낮은 바닥창은 힘을 더 많이 쓰게 만든다. 마찰력이 좋은 바닥창은 몸이 사뿐해 진다.

그러나 부틸고무를 많이 높이면 마모는 더 잘된다.


12. 조금 큰 배낭을 사용한다.


배낭의 크기는 등산의 가장 중요한 기본기술인 레이어링 시스템, 등산식량의 섭취 등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배낭에서 옷과 식량을 자주 넣었다 빼었다 해야 한다. 딱 맞게 빵빵하게 꾸려진 배낭은 짐을 꾸리기 불편하여 무의식중에 이것을 자주 하지 않으려고 한다. 조금 여유있게 큼지막한 배낭을 사용하여 수납을 편하게 해야 한다. 짐이 적게 들어가 헐렁해진 배낭은 옆의 당김끈을 사용하여 조여 준다. 골반뼈를 감싸듯이 허리벨트를 착용하면 배낭무게가 분산되어 어깨의 부담을 덜 수 있다. 배낭이 어깨와 등쪽으로 밀착되지 않거나 덜렁거리게 무언가를 매달면 그만큼 힘이 분산되어 에너지가 낭비된다.


호전랑갈이 2018-10-10 (수) 05:54
등산 노하우 와드
Kimagure 2018-10-10 (수) 06:24
등산 ㅇㄷ
박달나무몽둥… 2018-10-10 (수) 06:24
등산 하기전 자기체력 수준을 보고 산행코스를 고르고 올라라!
일기예보를 확인하고 기상이 않좋을 것 같다면 동네공원으로 코스를 바꿔라!
가을이 되면 따뜻한 물을 담은 보온병 준비해라
SINUS 2018-10-10 (수) 06:43
읽다보니.. 그냥 등산을 포기해야겠어요.
카우치서핑 2018-10-10 (수) 07:14
5번 내용 핵공감
아구몬선생님 2018-10-10 (수) 07:23
등산와드
피욘드 2018-10-10 (수) 08:04
.....등산이 다이어트에는 적합하지않는거같군..
포기.
     
       
박달나무몽둥… 2018-10-10 (수) 08:28
다이어트에 적합 합니다! 다만 여러명이 가면 결국 술자리로 이어져 사용한 열량만큼 채워지는 부작용있다는것.나 홀로 산행가서 김밥 한줄에 사과 한개면 다이어트 됩니다!
여자와아이는… 2018-10-10 (수) 08:08
등산이 아니고 무슨 아마잔유역 오지에 떨어졌을때 생존 방식같네;;
hoonyhoon012 2018-10-10 (수) 08:12
등산 좋아하는 일 인으로 유용한 팁 감사합니다.
늑대비 2018-10-10 (수) 08:42
정보감사드립니다
Veritas 2018-10-10 (수) 08:48
등산하면서 한 군데 두 군데 부상 당하기전에는 이런 글 눈에 잘 안 들어오죠.
추천!!
거트 2018-10-10 (수) 08:51
겨울철엔 등산화 바닥에 끼우는 아이젠 꼭 준비하세요.
불시에 눈이 내리면 하산할에 미끄러져 꼭 사고납니다.
동네 뒷산이라도 마찬가지.
붉은프링글스 2018-10-10 (수) 12:28
오 좋은정보
탄넨바움 2018-10-10 (수) 21:48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ㅇㄷ
구멍세개부루… 2018-10-10 (수) 23:22
등산와드
원양 2018-10-11 (목) 07:25
극한 상황이나 장거리 종주에만 적용되야지 동네 뒷산 가는대도 이러면 아무대도 못갈듯...
서서호 2018-10-11 (목) 09:19
광년이즐 2018-10-11 (목) 23:08
등산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동영상 게시판 분리 및 신설 안내 eToLAND 09-10 8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1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2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46
54239 [엽기]  82를 읽은 일본 여성들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09:09 0 198
54238 [기타]  일본의 폭설 뉴스 (9) 스샷첨부 영길사마 08:31 3 2436
54237 [후방]  캐롤린 워즈니아키(Caroline Wozniacki) (5) 스샷첨부 posmall 08:17 0 1743
54236 [유머]  건장한 청년이 미소녀가 되는.. (9) 스샷첨부 라돌 07:15 0 4469
54235 [유머]  냥성 수준... (5) 파브르르르 07:07 2 2380
54234 [정보]  박찬호와 한한만두 - 수정 (8) tor4cat 07:01 2 2296
54233 [유머]  인간이 귀여운 생물인 이유 (5) 스샷첨부 라돌 07:00 5 3555
54232 [유머]  아이스킬로스의 최후 (5) 스샷첨부 호롤호롤루 06:55 1 3557
54231 [기타]  출출할때 겨밥 (7) 스샷첨부 우연일리없어 06:49 2 3170
54230 [공포]  아기귀신 찍힘 (6) 스샷첨부 라돌 06:47 4 3111
54229 [유머]  아내가 남편을 뚜까 팬 이유... (2) 스샷첨부 천상의질주 06:16 2 4613
54228 [기타]  호구와 자상한 남자의 차이 (11) 스샷첨부 무조건버텨라 05:44 1 4903
54227 [사회]  인터넷방송 자율규제 여가부.. 유키군 05:42 0 2365
54226 [기타]  마약 등급표 (11) 스샷첨부 무조건버텨라 05:33 3 4302
54225 [유머]  그동안 무슨일이 일어난거냐 (17) 스샷첨부 손예진 04:11 4 4653
54224 [후방]  다리사진들 (7) 스샷첨부 손예진 04:11 4 5221
54223 [유머]  눈사람 고인물 (5) 스샷첨부 손예진 04:10 3 4097
54222 [유머]  야동트는 택시운전사 (18) 스샷첨부 손예진 04:09 5 6186
54221 [기타]  소원을 들어주는 만화. (7) 스샷첨부 새디스트 04:05 2 3329
54220 [유머]  신동엽 신박한 섹드립 (9) 스샷첨부 선별 03:57 3 5733
54219 [기타]  일본 의대 입시에서 아주머니를 탈락시킨 이유 (26) 스샷첨부 선별 03:48 6 5807
54218 [기타]  96명의 베트남 난민을 구한 한국인 (8) 스샷첨부 선별 03:45 19 4172
54217 [유머]  저는 18살이고 밥솥 고치는 법을 모릅니다 (10) 스샷첨부 선별 03:41 1 5212
54216 [유머]  독서실 고백 훈훈한 결말 .jpg (8) 스샷첨부 천마신공 03:38 2 5082
54215 [후방]  몰래 방구뀌기 (6) 스샷첨부 양달희 03:37 3 5054
54214 [유머]  커뮤니티 개고수 (1) 스샷첨부 선별 03:34 2 3547
54213 [유머]  영화 스즈키컵 캐스팅 (3) 스샷첨부 선별 03:33 5 4100
54212 [유머]  중고나라에서 롱패딩을 사보자 .jpg (10) 스샷첨부 천마신공 03:30 1 5660
54211 [기타]  신세계 인천점 이마트 근황 (16) 스샷첨부 선별 03:30 9 5846
54210 [엽기]  핼튜브 (8) 스샷첨부 물고기날개 02:53 9 384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