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2/22] (정보) 매일아침 텐트치는 식단공개 (5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보험상담실
 공동구매  | 나눔쿠폰
포인트공간
 포인트배팅  | 포인트퀴즈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사회]

김경수 지사 보좌관 페북 (폭행 사태) .jpg

글쓴이 : 천마신공 날짜 : 2018-08-10 (금) 23:07 조회 : 4725 추천 : 28  
김경수 지사가 특검 조사를 마치고 귀가하던 중 테러를 당했다.

나는 차 안에서 대기하고 있어서 그런 일이 벌어진 줄 모르고 있다가 숙소 근처에서야 김 지사께서 "상처가 난 것 같다"고 말씀하셔서 확인해보니 셔츠에도 피가 묻을 정도로 상처가 패여 있었다. 지사님은 역시나 무덤덤했지만 나는 어찌나 화가 나고 손이 떨렸는지 모른다.

여기서 짚어봐야 할 부분이 있다. 이 사건은 사전에 충분히 막을 수 있었고 예견 가능했던 일이다. 특검 조사 현장을 보면 출석 첫날부터 보수단체에서 각종 욕설과 위협을 하는 사례가 빈번했고 어제는 김경수 지사의 지지자가 폭행당한 일이 2건이나 발생했다. 현장은 매우 좁고 또 진입로가 많아 사람 통제가 어려운 상황이었다. 차량 이동할 때도 경찰이 미리 쳐놓은 펜스를 넘어 위해를 가하려는 사람이 몇이나 있었다. 그럼에도 출석 때 퇴장할 때 모두 포토라인에 세우고 기자들 질문을 받게 하다 결국에 사달이 난거다. 김경수 망신주기가 ...결국 신체적 위해까지 당하는 상황을 만들어 버린거다.


이번 특검이 김경수 특검인가? 드루킹 특검인가?
정치적인 줄 알면서도 김경수 지사는 ‘청년 일자리와 구조조정으로 위기에 빠진 지역경제 회생을 위한’ 추경안 통과를 위해 특검을 먼저 받겠다고 했다. 이틀간 총 38시간의 조사도 성실하게 받았고, 압수수색 과정에서도 휴대전화를 자발적으로 제출하는 등 최대한 협조했다.(어떤 정치인이 이렇게 협조적으로 응했나? 그런 사례가 있는지 되묻고 싶다)

드루킹과의 대질신문도 되려 적극적 응했다. 그동안 드루킹이 ‘킹크랩 시연 후 김경수 지사가 격려를 위해 피자 사먹으라고 100만원을 줬다’라는 취지의 진술이 김경수 지사가 댓글조작사건을 시행하도록 지시하거나 묵인했다고 보는 결정적 정황으로 쓰여 졌다. 그러나 어제 대질신문과정에서 김경수 지사가 100만원을 줬다는 부분은 거짓진술임이 밝혀졌다.

그동안 증거가 아닌 드루킹의 진술에 의존해 수사를 이끌어 온 경향이 있고, 이를 언론에서 받아쓰면서 마치 사실인양 부풀려졌는데, 드루킹과 경공모의 진술을 신뢰할 수 없음이 명백해 드러났다. 드루킹이 김 지사에 대한 협박을 했던 상황에서 그의 진술이 진실인양 믿었던 것에 대해서 다시 한번 돌아봐야 한다.

특검 기간 김경수 지사에 혐의에 대한 증거는 나오지 않았다. 이쯤 되면 김 지사에 대한 증거가 나오지 않는 게 아니라 김 지사의 혐의가 없다고 판단해야 하지 않을까?

충분히 수사할 시간을 줬고, 또 최대한 협조했다.
그런데 특검을 연장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단언컨대 정치적 공방이다. 특검 연장은 예산 낭비이고 국력소비이다. 그리고 오늘 테러처럼 앞으로도 무의미한 갈등만 남게 될게 뻔하다. 특검이 끝나도 재판은 진행된다. 충분히 재판에서 다투면 된다.
이제 김경수 지사의 소환은 끝났다. 일하기 참 좋아하는 일하는 도지사 제발 일 쫌 하게 하자.

끝으로 20시간 조사를 받고 김경수 지사가 숙소로 가는 길, 비서인 형님에게 “오늘 반차를 쓰더라도 오후에 출근 할 수 있게 방법을 찾아달라”고 하셨다. 근무기간 특검을 받은 게 아니라 미리 주어진 휴가기간 특검 조사를 받았고, 새벽에 끝나 물리적으로 경남에 가기 어려운 상황인데도 불구하고, 마음에 걸리셨나보다. 병원에도 다녀오셔야 했는데 오후에 서울본부에 출근하셨다는 기사를 봤다. (겪어봐서 아는데 그 책임감 정말 징하다.. 잠은 언제 주무시는지...)
김경수는 그런 사람이다.


e400a3417df603a7a7a8de332815887e.jpg



꿈꾸는순수 2018-08-10 (금) 23:11 추천 17 반대 0
언론들 김성태때 1/10이라도 해봐라 진짜 진짜 적폐 끝판왕 언론새끼들
꿈꾸는순수 2018-08-10 (금) 23:11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언론들 김성태때 1/10이라도 해봐라 진짜 진짜 적폐 끝판왕 언론새끼들
     
       
그러제 2018-08-11 (토) 10:37
진짜 적폐 끝판왕은 포토라인에 세우고 망신주기 계획한 검찰이죠. 노무현때도 그러더니. 그리고 양승태관련 판사들 조사 다 기각시킨 판사들. 이들 판검사들이 적폐 끝판왕이죠. 이들만 제대로 일했어도 개누리 국회의원들 상당수와 기레기들 모두 감옥가서 청소됐을텐데.. 사기꾼들과 온갖 비리가 들끓는 가장 큰 이유는 판검사들이 제대로 범법자들 처벌을 안하니 나라가 이리 근본도 없게 된거로 보는데
기억이라는것 2018-08-10 (금) 23:18
배까기 성태 때는 무슨 나라가 망한 듯이 온 언론이 폭행당했다고 대서특필을 하던데 ㅋ
아갓씨 2018-08-11 (토) 00:15
성태 주빵맞은건 몇일 계속 뉴스나오더니 이건 안나오네요....
푸우씨네 2018-08-11 (토) 00:15
혼수 성태 솜방망이 펀치 맞은 거는 대서 특필한 기레기들 다들 어디갔나..
바로 구속으로 집어넣은 검찰도 어떻게 하나 지켜보자
눈먼짐승 2018-08-11 (토) 01:42
민주당 몇놈들 쌩까도 될것 같았던 특검을 넙죽 받아먹더니만 김경수 튀는게 어지간히도 싫었나 봐요
수양추 2018-08-11 (토) 07:25
언론 겁나 조용하네
   

(구)유머게시판
유머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분류인기순  유머 | 정보 | 감동 | 동물 | 엽기 | 공포 | 블박 | 후방 | 사회 | 기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유머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9 2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3-20 36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9 50
82836 [사회]  뉴스 찾아보기 힘든 '인도 총리 공식환영식'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45 0 296
82835 [유머]  삼성갤10 주작하다걸림....gif (7) 스샷첨부 아무도없네 23:41 6 1274
82834 [엽기]  워마드, 동영상 논란 조현아에 쉴드…"인민재판 당해" (7) 스샷첨부 yohji 23:35 2 721
82833 [정보]  무고죄 삭제 (7) 스샷첨부 엄마친구 23:31 4 1725
82832 [정보]  스티븐 호킹의 새로운 지구를 찾아서 1부 KBS2TV 새벽 00시 25분 (4) prisen 23:24 0 632
82831 [사회]  "이명박에게 구상권 청구하라" (2)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24 0 1015
82830 [후방]  매력적인 서양ㅊㅈ.. (3) 스샷첨부 샤방사ㄴr 23:23 8 1842
82829 [사회]  英성공회, 모든 교회 일요일마다 예배 의무화 폐지 [기사] (6) 스샷첨부 가우울드 23:22 0 796
82828 [후방]  특이한 비키니.. (1) 스샷첨부 샤방사ㄴr 23:22 3 2231
82827 [후방]  흔들림 있는 편안함.. 스샷첨부 샤방사ㄴr 23:21 3 1683
82826 [사회]  공구의 4컷.jpg (3) 스샷첨부 왜죠 23:21 0 1792
82825 [엽기]  냉장 명태 97%가 일본산…후쿠시마 수산물 수입될까 (8) 스샷첨부 yohji 23:19 7 1002
82824 [기타]  무당연기를 하는 황정민을 걱정했던 무속인들 (5) 스샷첨부 선별 23:16 3 2237
82823 [유머]  뒷정리하는 박선영 (5) 스샷첨부 유일愛 23:11 7 2846
82822 [유머]  홍콩이 중국에게 반환되던 날 (10) 스샷첨부 빛과소금 23:11 8 2444
82821 [유머]  아버지 삼행시 (11) 스샷첨부 선별 23:02 6 1793
82820 [기타]  LA식당의 5만5천원 바베큐 세트 (15) 스샷첨부 엄마친구 23:01 2 3345
82819 [유머]  미국의 진품명품 (7) 스샷첨부 선별 22:59 6 3065
82818 [사회]  현재 25,627명 시청 중 ㄷㄷㄷ (2) belcowin 22:59 0 3449
82817 [사회]  자한당 전당대회 경선 근황.jpg (7)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2:58 0 2152
82816 [동물]  정성들여 만든 목욕탕 (3) 스샷첨부 선별 22:57 5 2400
82815 [기타]  어떤 아파트의 경비원 처우 (7) 스샷첨부 선별 22:55 4 2454
82814 [동물]  귀요미 허들 넘기 (2) 스샷첨부 아라크드 22:53 4 1445
82813 [사회]  '촛불' 든 춘천시민들 (10)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2:45 0 2387
82812 [사회]  하겐다즈 미국 현지가 (14) 스샷첨부 David™ 22:41 0 4125
82811 [기타]  훅 들어 오는 마초 (4) 스샷첨부 아라크드 22:41 9 2901
82810 [동물]  한시 바삐 퇴근해야하는 짤 (11) 스샷첨부 붉은언덕 22:41 9 2382
82809 [유머]  어린 비보이 소녀 (7) 스샷첨부 붉은언덕 22:40 7 3067
82808 [감동]  강당에 나타난 고래 (9)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9 3 2884
82807 [유머]  흔한 방방 타는 모습 (13) 스샷첨부 붉은언덕 22:36 4 325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