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생각하는 근현대사 최고의 극우!!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사회]

내가 생각하는 근현대사 최고의 극우!!

글쓴이 : 沒入FLOW 날짜 : 2018-01-14 (일) 17:35 조회 : 13319

김구.jpg

1106470674.jpg

일제시대에 민족 해방을 위해 독립 운동을 하셨으며
해방 후 나라가 분단되어 동족 상잔의 비극이 일어나는 상황을 막으려 하시다 돌아가셨다.

민족 반역자들과 타협하지 않고 민족을 위해서라면 혼신을 다 한 진짜 극우!

대한민국의 드골 같은 인물!


Deliberate Practice makes me better than yesterday`s me ~~~ *^ ^*

b166er 2018-01-14 (일) 17:42 추천 4 반대 0
"나는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나라가 되기를 원한다. 가장 부강한 나라가 되기를 원하는 것은 아니다. 내가 남의 침략에 가슴이 아팠으니, 내 나라가 남을 침략하는 것을 원치 아니한다. 우리의 부력(富力)은 우리의 생활을 풍족히 할 만하고, 우리의 강력(强力)은 남의 침략을 막을 만하면 족하다. 오직 한없이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다. 문화의 힘은 우리 자신을 행복되게 하고, 나아가서 남에게 행복을 주겠기 때문이다."
- 백범일지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 편 中

"자유와 자유 아님이 구분되는 것은 개인의 자유를 속박하는 법이 어디서 나오느냐에 달렸다. 자유 있는 나라의 법은 국민의 자유로운 의사에서 나오고, 자유 없는 나라의 법은 국민 중의 어떤 일 개인 또는 일 계급에서 나온다. 일 개인에서 나오는 것을 전제 또는 독재라 하고, 일 계급에서 오는 것을 계급 독재라 하고 일반적으로 파쇼라고 한다. 나는 우리나라가 독재의 나라가 되기를 원하지 않는다. 독재의 나라에서는 정권에 참여하는 계급 하나를 제외하고는 다른 국민은 노예가 되고 마는 것이다."
- 백범일지 정치이념 편 中

글쓴이의 "극우"에 대한 정의가 잘못된 듯...
우존 2018-01-14 (일) 17:38 추천 3 반대 0
좌익과 우익을 떠나서 오로지 민족을 위해 헌신하신 분이죠. ㅠㅠ
우존 2018-01-14 (일) 17:38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좌익과 우익을 떠나서 오로지 민족을 위해 헌신하신 분이죠. ㅠㅠ
destinyj 2018-01-14 (일) 17:40
5만원권에 임당이 언냐 대신에 이분이 들어갔어야 했는데.
     
       
그냥그렇다구 2018-01-14 (일) 18:47
이승만이나 박정희같은 새끼들이 아닌걸로 만족해야죠.
     
       
그까이꺼뭐라… 2018-01-14 (일) 23:18
노무현정부때 5만원 신사임당, 백범 10만원 확정됐습니다.

http://www.hani.co.kr/arti/economy/economy_general/248037.html
Griever 2018-01-14 (일) 17:40
이나라에는 애국과 매국만 있을 뿐.
     
       
우존 2018-01-14 (일) 17:42
엉뚱한놈들이 ㅠㅠ
b166er 2018-01-14 (일) 17:4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나는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나라가 되기를 원한다. 가장 부강한 나라가 되기를 원하는 것은 아니다. 내가 남의 침략에 가슴이 아팠으니, 내 나라가 남을 침략하는 것을 원치 아니한다. 우리의 부력(富力)은 우리의 생활을 풍족히 할 만하고, 우리의 강력(强力)은 남의 침략을 막을 만하면 족하다. 오직 한없이 가지고 싶은 것은 높은 문화의 힘이다. 문화의 힘은 우리 자신을 행복되게 하고, 나아가서 남에게 행복을 주겠기 때문이다."
- 백범일지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 편 中

"자유와 자유 아님이 구분되는 것은 개인의 자유를 속박하는 법이 어디서 나오느냐에 달렸다. 자유 있는 나라의 법은 국민의 자유로운 의사에서 나오고, 자유 없는 나라의 법은 국민 중의 어떤 일 개인 또는 일 계급에서 나온다. 일 개인에서 나오는 것을 전제 또는 독재라 하고, 일 계급에서 오는 것을 계급 독재라 하고 일반적으로 파쇼라고 한다. 나는 우리나라가 독재의 나라가 되기를 원하지 않는다. 독재의 나라에서는 정권에 참여하는 계급 하나를 제외하고는 다른 국민은 노예가 되고 마는 것이다."
- 백범일지 정치이념 편 中

글쓴이의 "극우"에 대한 정의가 잘못된 듯...
     
       
글쓴이 2018-01-14 (일) 18:03
잘못되었다기보다는 극우에 대한 정의가 여러가지로 나오더군요..
저는 사회적 안정(보수)화를 바탕으로 온건한 개혁을 주장하고 민족을
우선시하는 개인이나 단체 등을 우익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프랑스의 드골과 같은 극우라고 분류했습니다.

극우란 개념이 참 여러 개로 설명되어서 뭐라 딱 한가지로 정의할 수가 없어서
극우에 대해 이렇게 생각해도 틀렸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b166er 2018-01-14 (일) 18:15
보통 우익이라고 하면 경제적으로는 개인의 책임을 바탕으로 한 성장과 개발을 중시하면서 국가의 개입을 최소화하는 작은 정부를 지향하고, 정치적으로는 공화제에 기반한 강력한 법치주의를 표방하며, 문화적으로는 절대적인 자문화중심주의를 가르킵니다. 극우는 이런 우익적 경향을 극단으로 밀어붙이는 걸 얘기하고요.
위에 인용한 백범일지에도 잘 드러나지만 김구 선생의 사상은 일반적인 "극우"의 정의와는 거리가 멉니다.
백의사를 운영하며 좌파에 대한 테러를 일삼았다는 설도 있는데, 김운봉 등 좌파무장세력을 포섭하고 김규식의 좌우합작운동을 지지했던 게 또 김구 선생이예요.
               
                 
글쓴이 2018-01-14 (일) 18:46
민족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좌익과도 손 잡으시는 마다하지 않았다는 건 들어봤습니다.
그 당시 좌익은 사회주의를 독립 운동의 수단으로 사용한 사람들이 대부분이라서
그러한 대다수 독립운동가들이 사회주의에 심취해 있다고 생각하지도 않고요.
그러니 김구 선생님도 민족을 위해서라면 소신을 굽히고 좌익들과도 손을 잡았을테지요.

미국이 처음 제안했던 신탁통치를 강렬하게 반대했던 것과 여러 운동을 보면
외세의 개입을 지극히도 싫어하는 분이라 생각했기에
우익 쪽에서도 강한 쪽에 들어가는 분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당시 상황을 봐도 당시 우파라 주장하던 사람들보다
더 강경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으니까요.
그때는 우파가 제대로 된 우파가 별로 없어서 지금 개념과는 안 맞을 수도 있겠지만
                    
                      
하니앨 2018-01-14 (일) 23:03
우익 좌익이 지금은 일차원적인 개념 이상으로 발전했으니 글쓴이분 말이 맞는거같은데 음...
아라가온길 2018-01-14 (일) 17:43
이나라의 좌익과 우익의 개념은 외국과는 정반대인 부분이 많은듯 합니다. 망할 북한때문에 생긴 특이한 이념인듯.
한쓰우와와 2018-01-14 (일) 17:43
백의사 운용에 상대방측(좌익 대상) 테러까지 하신거 보면 뭐 진짜 극우 맞죠....
     
       
글쓴이 2018-01-14 (일) 18:04
백의사 운용해서 김일성한테 폭탄 던진 건 잘 한 일이라고 봅니다.
          
            
한쓰우와와 2018-01-14 (일) 20:26
그 외에도 송진우, 여운형, 장덕수 등등 희생자는 많죠.
FYBs 2018-01-14 (일) 17:45
좌우 구분이 무의미한 일입니다.
     
       
글쓴이 2018-01-14 (일) 18:14
민족주의 쪽에 가까운 분이라고 생각하지만
민족을 위해서라면 좌익과도 손 잡으시기도 하셨으니
좌우 구분이 딱히 의미가 없을 수도 있겠네요.

좌든 우든 나라와 민족이 좋은 방향으로 가면 되는 거니까요!
을파소 2018-01-14 (일) 17:52
Right 권익(성과자) 과 Left 남은자(절대다수) 들 입니다..
제발 좀.
     
       
글쓴이 2018-01-14 (일) 18:03
제가 모르던 개념인데 궁금하군요...
슬픈고백 2018-01-14 (일) 18:41
김구 선생은 민족주의계열 우파죠. 정치적 이념상으로만 보면 이승만과 비슷하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승만은 철저한 기회주의자죠. 독립운동도 기회주의적 관점에서 한 희대의 인물이라고 봅니다.
하지만 김구 선생은 중도에 가까운 우파라고 봐요. 거기에 그 분은 독립을 가장 우선시한 분이죠.
독립을 위해 무정부주의자나 사회주의 계열과도 손을 잡았을 뿐 공산주의자를 싫어했다고 합니다.
약산 김원봉과도 중국에서 임정 생활을 하면서도 내내 교류하고 같이 여러 공작들을 계획한 것도
독립운동을 위한 것이라고 봅니다. 약산도 본래는 무정부주의자이고 우연히 중국에서 활동한 사회주의 계열 사람들과 같이 활동하여 사회주의자, 공산주의자라는 평가를 받았을 뿐 조선민족혁명당이 분열된 후에는 임정에 합류해서 한국광복군 부사령과 제1지대장을 하는 걸 보면 김구 선생처럼 독립을 최우선시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극우는 극좌처럼 과격한 세력입니다. 흔히 극과 극이 통한다고 하는 것처럼 둘의 모습은 비슷합니다. 이념상 극과 극일 뿐. 극우파들이 보통 과격파들입니다. 물론 항일운동으로 국외에서 무장투쟁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서 독립운동가들의 대부분이 극우나 극좌처럼 보일 수 있지만 김구 선생은 극우까지는 아니었죠. 극우는 거칠게 비유하자면 나치당원이나 파시스트입니다. 극좌는 물론 공산주의자들이고요.
김구 선생님은 민족주의자입니다. 이념으로 정의내릴 분이 아니죠.
     
       
글쓴이 2018-01-14 (일) 18:50
김구 선생님은 이념으로 정의내릴 분이 아니라는 데에 동의합니다.

저는 김구 선생님이 당시 우익이라고 주장하던 사람들보다 더 우익 같았고
김구 선생님을 보면서 프랑스의 드골이 생각나길래 이름 붙여봤습니다.

김구 선생님을 중도에 가까운 우파라고 보더라도
저는 계속 김구 선생님을 보고 드골이 생각나는군요.
차후 2018-01-14 (일) 20:10
김구는 극우 주의라고 보는게 맞음, 공산주의나 사회주의자들이랑 진짜 극단적으로 대립하기도 했던 인물
근데 이걸 좌익이라고 부르는 인간들은 참....
월급루팡 2018-01-14 (일) 20:58
김구어르신은 극우가아니라
보수 진정한 보수!
워트호그 2018-01-14 (일) 21:48


"여러분 속으시면 안됩니다!! 물론 수도 서울도 사수합니.."
뻘쭘한넘 2018-01-14 (일) 23:01
안중근, 안창호, 김구로 대표되는 우리나라의 전통적(민족적) 보수는 미군정과 한국전쟁을 거치며 거의 소멸되었죠.
우리나라 현대 보수세력의 뿌리는 박정희라고 봐야하고 박정희야말로 극우 파시스트죠.
저녁비 2018-01-14 (일) 23:32
한자리 한다는 동립운동가들이 이념 때문에 상해 임시다 떠나버렸지만
김구 선생님은 남아서 겨우겨우 명맥을 이어나가며 대한민국 독립사의 큰 족적을 남기셨죠
애쉬ash 2018-01-14 (일) 23:39
민족주의자임에 다들 동의 하실거고 우익이냐 극우냐인데

일단 좌익과 우익은 공화주의자들입니다 투표와 의회에서의 대화로 국가가 운영될 수 있다고 믿는 사람들이고
극우와 극좌는 법질서 밖의 방법까지 추구하는 사람들이죠

백범 선생님은 일제강점기에는 법질서 밖에서 독립을 추구하셨지만 광복 이후에는 북한의 공산집권세력과도 대화하고 함께 정부를 만들기 바라셨습니다.

그래서 극우가 아니라 민족주의 우파 정치인으로 평가해야 옳지않나 생각합니다.
씌씌붕붕 2018-01-14 (일) 23:45
민족주의 계열로 우파임(민족주의도 우익. 즉 보수적이다로 봄)... 극우는 히틀러같이 게르만민족 인종 우월주의자들 한테나 쓸법한 말이고요...
극우는 어느나라든 좋은뜻으로는 쓰지않음.
호미국가 2018-01-15 (월) 00:18
진정한 민족주의자 어릴때 가끔 김구선생님이 해방직후에 들어왔으면 어떤 대한민국이되었을지...if를 해보곤했지요
10921092 2018-01-15 (월) 01:11
이런 글에는 일베, 메갈들이 우글우글 하던데....왠일로 조용하지? ㅋ
pamir 2018-01-15 (월) 03:05
박정희 추종하는 자한당이 극우죠.. 일본의 극우~
유기파 2018-01-15 (월) 07:02
저도 최근에 알았는데 김구는 이승만을 적극 지지했다고 합니다.
도산 안창호의 측근을 살해하기도 했고..
世珍 2018-01-15 (월) 07:32
민족주의자라고 다 극우는 아니죠 ㅋ 파시스트정돈 돼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1
96 [감동]  어느 마트의 휴지로 만든 작품.jpg (2) 스샷첨부 빛나리야 04-21 1 6374
95 [감동]  한국에서 피습당했던 마크 리퍼트 주한미대사 근황 (3) 스샷첨부 fldkh 04-21 21 6161
94 [감동]  제대로 된 82년생 김지영 후기.jpg (14) 스샷첨부 네그레도111 04-21 13 7272
93 [감동]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11) 스샷첨부 선별 04-21 11 5899
92 [감동]  자살하지 말아야하는 이유 (20) 스샷첨부 sony1 04-21 6 7239
91 [감동]  [펌] 잘못 건 전화 (25) 라벨 04-20 40 5531
90 [감동]  내 여자라고!! (10) 스샷첨부 붉은언덕 04-20 9 6756
89 [감동]  흔한 올해 의대 졸업생 (15) 스샷첨부 러브제니 04-20 58 12286
88 [감동]  노스쿨존.jpg (1) 스샷첨부 I시나브로l 04-20 3 5150
87 [감동]  흔한 20대 직장인의 깨달음.jpg (13) 스샷첨부 노랑노을 04-20 35 12320
86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스샷첨부 삼척동자 04-20 0 2516
85 [감동]  주인 지켜려 독사에 물리고도 활짝 웃어 보인 강아지 (14) 스샷첨부 델핀 04-20 30 6139
84 [감동]  치매 노모, 자전거에 태우고 7년 간 일한 효자 (6) 스샷첨부 킨킨 04-20 9 3460
83 [감동]  노래보다 가사가 너무짠한 그룹 ㅠㅠ (17) 갓유리 04-20 19 7156
82 [감동]  청년 마이클 잭슨의 야망 .jpg (5)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9 9 5621
81 [감동]  엄마 목소리 처음듣는 청각장애 아기.. (13) 스샷첨부 샤방사ㄴr 04-19 11 4374
80 [감동]  국제 결혼은 일본 사람을 추천합니다 (4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9 49 16205
79 [감동]  LG가 또!! (1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9 34 6786
78 [감동]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였던 그녀가 범법자가 된 이유(청와대 청원 링크 첨부) (13) 가능성의짐승 04-19 18 7386
77 [감동]  7년 9개월 동안 한 사람을 후원 .jpg (14)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8 73 8839
76 [감동]  영화 식스센스 중 명장면 (26) 스샷첨부 3초찍빅파이 04-18 10 9165
75 [감동]  흔한 대학 축제 초대가수.jpg (13)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04-18 2 10210
74 [감동]  평양공연 윤도현 밴드 공연 보다가... 소리O (3) 노트2노예계… 04-18 5 3202
73 [감동]  헌혈증 가지고 오면 고기 한 근 드립니다! (11) 스샷첨부 yohji 04-18 16 6378
72 [감동]  정우성 인스타 (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7 20 5740
71 [감동]  엄마는 왜 그렇게 젊었을때 결혼했어? .jpg (13)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7 30 12900
70 [감동]  담배피는 의사 .jpg (12)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7 36 10981
69 [감동]  김어준 "정우성, 2초만에 '그날,바다' 내레이션 승락..노개런티" (12) 스샷첨부 제우스™ 04-17 28 3661
68 [감동]  수강 신청이 두명 뿐이었던 강의의 최후 (13) 스샷첨부 지니진1 04-17 18 9418
67 [감동]  따뜻한 하루 중 (1) 스샷첨부 삼척동자 04-17 2 2271
 1  2  3  4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