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한 네덜란드 가정폭력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

심각한 네덜란드 가정폭력

글쓴이 : M13A1Rx4 날짜 : 2018-01-14 (일) 12:44 조회 : 22872

fin_11.jpg
fin_12.jpg



fin_02.gif

아빠 : "네 몸속 유전자의 반은 아빠꺼야"



fin_03.gif

M13A1Rx4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핑크뚱이핑크… 2018-01-14 (일) 13:12 추천 109 반대 0
외국인 초대해서 비싼밥에 좋은 숙박 환경 제공하면서 ,,
싫어하지 않을까 눈치보면서 전전긍긍하는 프로그램,,
외국인들 좋아하는 한마디와 몸짓하나에 좋타고 떠들어 대는 게스트ㅋ
이런 프로가 있는거 자체가 극혐이죠,,
한예로 저기 나오는 외국인 식구들 비싼 떡갈비 처 먹이면서 눈치 엄청 살피대요,,맛없다고 하지 않을까,ㅋㅋ
맛있다고 한마디 해주니깐 아주 좋아서 지리더군요,,저런 병신 새끼들,,
연금술사 2018-01-14 (일) 12:46
팩트가 묵직하다 ㅋㅋ
수허 2018-01-14 (일) 12:46
ㄷㄷ;; ㅋㅋ... ㅠㅠ!!
ddkEE 2018-01-14 (일) 12:46
아들이 대머리로 선공을 하고 아버지가 유전자로 멍군치고 이제 아들이 한세대 거른다는 속설로 다시 장군칠 차례네요 ㅋㅋㅋㅋㅋㅋ
     
       
부산김기석 2018-01-14 (일) 13:55
한세대 거르는건 자식이 딸일  경우
     
       
히비립 2018-01-14 (일) 14:04
니 할아버지랑 증조할인버지 모두 대머리였다고 다시 장군외치는 아빠.
싸펑피펑 2018-01-14 (일) 12:46
묵직하다.......
kim121 2018-01-14 (일) 12:48
무슨프로인거죠?
부모가 다 우리나라 사람은 아닌거 같은데 게임은 한글버젼이네
     
       
엄마친구 2018-01-14 (일) 12:58
서울 메이트 라는 프로그램이에요.
한국 연애인 집에 외국인이 몇일동안 숙식하는 거에요.
제피 2018-01-14 (일) 12:50
이건 아이를 좌절케 하는 건데...
마징z 2018-01-14 (일) 12:55
반이 아니라 100% 아버지 유전자임 ㅎㅎ
Y 염색체 따라감.
derder 2018-01-14 (일) 13:07
아빠가 애 다루는 내공이랑 포스가 상당하네요 ㅎㅎㅎ
Meister 2018-01-14 (일) 13:12
국기는 네덜란드 같은데...
     
       
글쓴이 2018-01-14 (일) 13:15
고맙습니다 수정완료~
핑크뚱이핑크… 2018-01-14 (일) 13:12
베플로 선택된 게시물입니다.
외국인 초대해서 비싼밥에 좋은 숙박 환경 제공하면서 ,,
싫어하지 않을까 눈치보면서 전전긍긍하는 프로그램,,
외국인들 좋아하는 한마디와 몸짓하나에 좋타고 떠들어 대는 게스트ㅋ
이런 프로가 있는거 자체가 극혐이죠,,
한예로 저기 나오는 외국인 식구들 비싼 떡갈비 처 먹이면서 눈치 엄청 살피대요,,맛없다고 하지 않을까,ㅋㅋ
맛있다고 한마디 해주니깐 아주 좋아서 지리더군요,,저런 병신 새끼들,,
     
       
나를미드라 2018-01-14 (일) 20:09
연예인/외국인 가족들 나오는것들이 다 똑같지 안아여?
전 어차피 다 안보지만.. 걔네 가족들 일반 생활 ..육아,. 연애생활.. 그런걸 왜보는건지 원 ㅋㅋ
파인애플피자 2018-01-14 (일) 13:23
ㅋㅋㅋㅋㅋㅋㅋㅋㅋ 팩폭..
엄마친구 2018-01-14 (일) 13:43
한국 여자들이 남자 고를때 키 180 이상 고를잖아요.
문제는 여자키가 160~163 인데 키큰 남자 만난다고 모든 아이가 키큰 아이로 태어나지는 않는다는거죠.
엄마유전자를 많이 가지고 태어나면 키가 작을텐데....
     
       
파고드는껑충… 2018-01-14 (일) 21:39
아뇨 아들키는 거의 아빠 따라갑니다.
문제는 딸 낳을 때는 아빠 아무리 커도 엄마키 따라 갑니다.
80~90%
          
            
엄마친구 2018-01-14 (일) 22:30
아들키가 아빠 따라간다는 말은 처음 듣네요.  ^^
          
            
수허 2018-01-14 (일) 23:08
걍 케바케입니다
          
            
가가맨 2018-01-15 (월) 00:44
아들키 엄마따라가죠 반대로 알고계시네요

단 작아도 어머니가 비율이 좋으면 자식들 잠재력이 좋죠

키뿐만아니고 자식들 공부머리까지

그 외에 해당하는게 소수죠

예외적으로 혈통이 센 피가잇죠

매우 개성적인 외모나 골격
개로치면 진도개 이런거처럼

피가 섞이면 거의 잡아먹는 혈통들
          
            
Frantell 2018-01-15 (월) 05:00
케바케이긴한데 저희 아버지 키가 170초반이고 어머니 키가 160초반인데 외할아버지 키가 180이셔서 저도 키가 180초반대. 외가쪽 삼촌들 키가 170대 후반!
          
            
0natas0 2018-01-15 (월) 11:38
아주 생물학 유전학 논문을 죄다 갈아 엎을 기세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단한 유전공학자 나셨네~~~~~~
               
                 
파고드는껑충… 2018-01-15 (월) 13:43
ㅋㅋㅋㅋ 많이 쓰면 니가 무슨 학자나 된거냐?
ㅋㅋㅋㅋ 갯수만큼 논문이냐? 팩트냐?
자판 'ㅋ' 다 닳아 없어지겠다
굳맨 2018-01-14 (일) 13:45
대머리 유전자는
남자가 받으면 백퍼 나오는거 아닌가?
여자는 안나오는 걸로 아는데.....
원더풀투나잇 2018-01-14 (일) 13:51
우성인자라 들었습니다ㅠㅠ
로어셰크 2018-01-14 (일) 14:44
팩폭
요술토파즈 2018-01-14 (일) 20:43
미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anglesn 2018-01-14 (일) 21:15
백인님들이 나와주셔서 보여주시는것만으로도 황송하죠
한국인들은 (동양권 국가들은 대부분 비슷)
부처님ㅋ 2018-01-14 (일) 22:06
요즘 외국인들 반응 살펴보는 프로들 너무 많은거 같음
비정상회담 시작해서 무슨무슨 친구네 .. 이웃집 어쩌고 ..무슨 무슨 식당 ...
네버님 2018-01-14 (일) 22:07
어서와~ 보다 훨씬 심심하고 재미없더군요.
숲냥 2018-01-14 (일) 23:10
요즘 나오는 외국인 체험 예능중에 최악. 자막도 유치하고.
위엣분 말씀 처럼 별 그지같은걸로 눈치보고 좋아함. 병신같아요.
탈마 2018-01-15 (월) 00:01
ㅋㅋㅋㅋㅋㅋ
수상 2018-01-15 (월) 00:24
ㅋㅋㅋㅋ웃프다
원양 2018-01-15 (월) 00:29
어서와는 나름 괜춘
맹물 2018-01-15 (월) 02:54
마지막 장면에서 엄마가 씨익 웃으면서 '아냐! 토마스야! 너는 절대로 대머리가 안될 거니까 걱정 마!'라고 했다.
토마스는 갈수록 옆집 털복숭이 아저씨를 닮아갔다...
참쿨한쿨이 2018-01-15 (월) 07:08
팩폭ㅋㅋㅋㅋㅋ
송린 2018-01-15 (월) 08:35
ㅋㅋㅋ
부자곰 2018-01-15 (월) 09:31
둘다 영향받지만 모계쪽이면 확률이 세배 더 올라간다더라구요
개짜증 2018-01-15 (월) 10:50
외인에게 조공하는 프로
가피 2018-01-15 (월) 12:10
음..우리아들한테도 써먹어야지...ㅠㅠ
ke23w3t5 2018-01-15 (월) 14:07
(제가 클때만해도)우리나라에선 일단 손이 먼저 날라갔죠.
"아버지에게 자식 X이 버릇없이...어디서 그런 못된 말버릇을 배웠어!!
 하며 아비는 이 참에 자식 버르장머리 단단히 고쳐주겠다며
자식놈을 쥐어 잡고 X나게 조져 대죠. 가정교육이라기 보단 일종의 감정풀이죠...
그리도 분이 삭히지 않으면
인제 옆에 있던 부인에게 "자꾸 당신이 애들을 옆으로 감싸고 뭐든 오냐오냐하니까
애들이 이렇게 버릇없이...크는거 아니냐" (부모 무서운줄 모르고 겨오르거 아니냐!!)
또 모든 책임을 부인탓으로 돌리고 비난의 화살을 퍼붓는 경우가 아주 허다하죠.

동서양의 문화의 차이 작지만 엄청나네요....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64957 [기타]  강남에 지어질 역대급 아파트.jpg (2) ferryj 11:33 0 498
64956 [영상]  [피아노] 황금빛 내 인생 21회 서지안(신혜선) 엔딩 브금 BGM 171111 My Golden Life 걀류걀류 11:32 0 65
64955 [기타]  일요 예능 시청률.jpg (1) ferryj 11:30 1 569
64954 [공포]  고아원 봉사활동 간 엑소를 본 엑소팬 반응 (6) 연금술사 11:28 1 594
64953 [엽기]  김연아가 받아야할 상을 중간에서 꿀꺽. (10) rntaos 11:19 8 2044
64952 [동물]  고양이 코스프레 스샷첨부 욱나미 11:17 1 1332
64951 [유머]  유쾌한 남자들의 낚시놀이 (4) 욱나미 11:13 3 1846
64950 [유머]  유용한 생활팁.. (2) 샤방사ㄴr 11:11 3 1637
64949 [유머]  몸풀기 욱나미 11:11 2 1202
64948 [기타]  조명 욱나미 11:09 4 956
64947 [공포]  초대형 크로코다일.. (4) 샤방사ㄴr 10:56 3 2561
64946 [엽기]  7년전 - 어느 종북 좌파 빨갱이의 모습.jpg (9) 서울팽 10:47 16 3038
64945 [기타]  아찔한 자전거 질주 <1인칭시점> (4) 욱나미 10:47 1 1675
64944 [기타]  혀가 살짝 들어갔다.. (4) 샤방사ㄴr 10:42 7 3705
64943 [기타]  아프리카 대륙의 크기 (3) 스샷첨부 욱나미 10:40 2 3838
64942 [기타]  하얀 속살 (3) 욱나미 10:38 3 2999
64941 [동물]  견리우드 제출 오디션 움짤 (4) 스샷첨부 ♥드라마왕자… 10:34 7 2868
64940 [유머]  조카에게 아이패드 사준 유병재.jpg (9) 노랑노을 10:33 18 4238
64939 [기타]  MB의 손님 접대.. (11) 샤방사ㄴr 10:27 11 3620
64938 [사회]  나경원은 친일파다 대학생들의 외침.swf 소리O (10) 노랑노을 10:26 0 1788
64937 [유머]  먹기 힘든 도시락류.jpg (11) 노랑노을 10:21 4 4604
64936 [기타]  상다리 부러지는 90첩 밥상.. (17) 샤방사ㄴr 10:20 7 4265
64935 [유머]  허언증 갤러리 근황.jpg (4) 노랑노을 10:15 4 4905
64934 [사회]  어느 기업의 부수입.jpg (20) 카마다다이치 10:15 0 4822
64933 [유머]  순간포착 스샷첨부 Runari 10:13 3 2884
64932 [기타]  태식이의 나쁜손.. (6) 샤방사ㄴr 10:12 5 3859
64931 [사회]  CBS 라디오 나경원 인터뷰.swf (4) 영원한공허 10:10 0 1546
64930 [기타]  흑형만이 할수있는.. (8) 샤방사ㄴr 10:08 3 3763
64929 [기타]  고려항공 비지니스석.. (7) 샤방사ㄴr 10:03 4 4876
64928 [동물]  내가 이정도 돼지였다니 (2) 시골스러운 10:01 2 336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