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관리비 더 내자" 나눔상생 선택한 울산 아파트 주민들 ..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우리가 관리비 더 내자" 나눔상생 선택한 울산 아파트 주민들 ..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1-13 (토) 13:28 조회 : 1726


'최저임금 지급·9000원 추가 부담' 68% 주민 지지…경비원·미화원 고용 유지

울산 중구 태화동 리버스위트 아파트 박달서(63) 경비조장 /사진=뉴스1 조민주 기자


울산의 한 아파트에서 주민들이 스스로 관리비를 인상해 경비원들의 고용을 유지한 이야기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뉴스1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232가구 규모의 울산 중구 태화동 주상복합아파트 리버스위트에는 2018년 최저임금 대폭 인상을 앞두고 관리비 인상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을 묻는 안내문이 게시됐다.

안내문을 게시한 주민자치위원회는 최저임금 인상으로 경비원 급여가 올라 관리비 인상이 불가피하다며 2가지 안으로 주민투표를 진행한다고 알렸다.

울산 중구 태화동 리버스위트 아파트에 걸린 입주민 설문조사 서명지. /사진=뉴스1 조민주 기자

투표안에는 가구당 9000원을 추가 부담해 경비원들에게 2018년 최저시급 7530원에 맞춰 인상된 급여를 제공하는 방안과 휴게시간을 1시간30분 늘리고 근무자 인원수를 조정한다는 방안이 담겼다.

투표 결과 경비원 급여를 인상하자는 방안이 입주민 68%의 지지를 받아 6명의 경비원과 미화원들은 근무시간 조정이나 인원 변화없이 자리를 지키게됐다.

박금록 리버스위트 주민자치회장은 뉴스1에 "입주민 입장에서 관리비 부담이 커지는 부분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결정은 입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한 결과로 서로 공존 할 수 있는 방안이 된 것 같다"며 "경비원분들도 공동체의 한 일원이기 때문에 상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데 주민들의 뜻을 모았다"고 밝혔다.

박달서(63) 경비조장은 "입주민들께서 경비원들을 공동체의 일원으로 생각해주셔서 고마운 마음이고 힘이 난다"며 "주민들을 돕는 일에 자부심을 가지고 있고 조금이라도 더 주민들에게 안전함과 편리함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민자치위 관계자는 "최근 서울 압구정동 구현대아파트 입주민대표회의가 경비원 94명을 해고한 일을 두고 시가가 수십억원 하는 아파트 주민들이 월 몇 천원 추가 부담이 싫어서 경비원을 해고한 게 과연 정상적인 사회인지 생각해봐야 한다"며 "우리 사회가 이 정도 부담은 충분히 할 수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8&aid=0003992345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agapa 2018-01-13 (토) 13:36
사실 이건 관리비 더 내는 것이라 표현하기도 이상하지요.
물가인상이라는게 있는데 다른건 다 물가가 올라간거라고 하면서 이런 문제는 왜...
그동안 물가는 올라도 이걸 보전 안해준 것으로 실질적으로는 매해 임금 삭감을 해온 것.
노오오오오오… 2018-01-13 (토) 13:53
동장이 좀 덜 남겨먹으면 저분들 급여 충분히주고도 남음...
     
       
이달룡 2018-01-14 (일) 18:47
동장요? 이장이면 모를까...
          
            
노오오오오오… 2018-01-15 (월) 11:26
아파트 동대표요 동장..;; 아파트 관리비 받아서 관리비운영하는데
뒷돈 많이 받아서 동대표되려고 난리죠 큰단지같은경우는 뒷돈연봉이 억대라던데..
그말한거에요^^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1
96 [감동]  어느 마트의 휴지로 만든 작품.jpg (2) 스샷첨부 빛나리야 04-21 1 6375
95 [감동]  한국에서 피습당했던 마크 리퍼트 주한미대사 근황 (3) 스샷첨부 fldkh 04-21 21 6161
94 [감동]  제대로 된 82년생 김지영 후기.jpg (14) 스샷첨부 네그레도111 04-21 13 7272
93 [감동]  김밥집에서 울 뻔 했습니다 (11) 스샷첨부 선별 04-21 11 5899
92 [감동]  자살하지 말아야하는 이유 (20) 스샷첨부 sony1 04-21 6 7239
91 [감동]  [펌] 잘못 건 전화 (25) 라벨 04-20 40 5531
90 [감동]  내 여자라고!! (10) 스샷첨부 붉은언덕 04-20 9 6756
89 [감동]  흔한 올해 의대 졸업생 (15) 스샷첨부 러브제니 04-20 58 12286
88 [감동]  노스쿨존.jpg (1) 스샷첨부 I시나브로l 04-20 3 5150
87 [감동]  흔한 20대 직장인의 깨달음.jpg (13) 스샷첨부 노랑노을 04-20 35 12320
86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스샷첨부 삼척동자 04-20 0 2516
85 [감동]  주인 지켜려 독사에 물리고도 활짝 웃어 보인 강아지 (14) 스샷첨부 델핀 04-20 30 6139
84 [감동]  치매 노모, 자전거에 태우고 7년 간 일한 효자 (6) 스샷첨부 킨킨 04-20 9 3460
83 [감동]  노래보다 가사가 너무짠한 그룹 ㅠㅠ (17) 갓유리 04-20 19 7156
82 [감동]  청년 마이클 잭슨의 야망 .jpg (5)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9 9 5621
81 [감동]  엄마 목소리 처음듣는 청각장애 아기.. (13) 스샷첨부 샤방사ㄴr 04-19 11 4374
80 [감동]  국제 결혼은 일본 사람을 추천합니다 (4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9 49 16205
79 [감동]  LG가 또!! (1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9 34 6786
78 [감동]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였던 그녀가 범법자가 된 이유(청와대 청원 링크 첨부) (13) 가능성의짐승 04-19 18 7386
77 [감동]  7년 9개월 동안 한 사람을 후원 .jpg (14)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8 73 8839
76 [감동]  영화 식스센스 중 명장면 (26) 스샷첨부 3초찍빅파이 04-18 10 9165
75 [감동]  흔한 대학 축제 초대가수.jpg (13)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04-18 2 10210
74 [감동]  평양공연 윤도현 밴드 공연 보다가... 소리O (3) 노트2노예계… 04-18 5 3202
73 [감동]  헌혈증 가지고 오면 고기 한 근 드립니다! (11) 스샷첨부 yohji 04-18 16 6378
72 [감동]  정우성 인스타 (6) 스샷첨부 하데스13 04-17 20 5740
71 [감동]  엄마는 왜 그렇게 젊었을때 결혼했어? .jpg (13)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7 30 12900
70 [감동]  담배피는 의사 .jpg (12) 스샷첨부 시티은행 04-17 36 10981
69 [감동]  김어준 "정우성, 2초만에 '그날,바다' 내레이션 승락..노개런티" (12) 스샷첨부 제우스™ 04-17 28 3661
68 [감동]  수강 신청이 두명 뿐이었던 강의의 최후 (13) 스샷첨부 지니진1 04-17 18 9418
67 [감동]  따뜻한 하루 중 (1) 스샷첨부 삼척동자 04-17 2 2271
 1  2  3  4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