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前기장들 “대통령 전용기도 이리 안 할 것 ·공산국가 수준” 폭로
인기글 [05/20] (감동) 혼혈 축구 신동.gif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대한항공 前기장들 “대통령 전용기도 이리 안 할 것 ·공산국가 수준” 폭로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4-17 (화) 11:33 조회 : 5342



사진=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비행 중인 기장에게 계속 메시지를 보낸다. 회장님 탄 비행기가 혹시라도 지연이 될까 봐 과도하게 소위 말하는 케어를 하는 거다. 그래서 저희들끼리 농담으로 대통령 전용기도 이렇게는 안 하겠다고 생각했다.”- 전직 대한항공 기장 A 씨

“이번 조현민 사건은 그리 놀랄 일이 아니다. 회사 내에서 오너 일가가 거의 공산국가처럼 자기들이 원하면 뭐든 다 할 수 있는 구조로 되어 있다.”- 전직 대한항공 기장 B 씨

대한항공에서 수년 간 기장으로 근무했던 A 씨와 B 씨는 이번 조현민 전무 ‘물컵 사건’과 같은 대한항공 오너 일가의 ‘갑질’이 처음이 아니라고 입을 모았다.

대한항공에서 기장으로 약 7년 간 근무하다 퇴사한 A 씨는 17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 인터뷰에서 조 전무로 추정되는 사람이 고성을 지르는 음성 파일이 공개된 것과 관련, “그 음성 파일을 처음 접했을 때 그다지 놀라지 않았다”고 말했다.

A 씨는 “대한항공 직원이라면 총수 일가가 항상 그래 왔다는 걸 다 너무 잘 알고 있기 때문에 별로 놀랍지 않았다”며 “제가 오히려 놀란 부분은 이제는 직원들도 을의 입장에서 불이익을 두려워하지 않고 이런 것들을 낱낱이 공개할 지경에 이르렀구나, 더 숨기지도 않는구나, 마치 물이 끓듯이 어떤 점에 다다른 게 아닌가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특히 조 전무의 ‘고성’은 사내에서 흔한 일이었다고. A 씨는 “조현민 전무가 근무하던 곳은 본사 건물의 6층인데 전해 듣기로는 조 전무는 보통 일주일에 두세 번 정도, 기분이 좋을 때는 일주일에 한두 번 무슨 통과의례처럼 항상 고성을 지른다고 들었다”며 “그래서 본사 근무했던 사람들은 대부분 다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항상 벌어지는 일이라고 들었다. 고성을 지르기 시작하면 6층 전체가 조용해지면서 키보드 소리만 탁탁탁 나는데 사내 메신저로 직원들이 서로 물어보면서 ‘오늘은 무슨 일로 그러는 거냐’, ‘오늘 깨지는 사람은 누구냐’, ‘오늘 저기압이니까 조심해라’ 이런 얘기를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A 씨는 또한 “조현민 전무뿐만 아니라 총수 일가가 비행기를 타는 날이면 온 부서가 비상이 걸린다”고 말했다. 손님들이 탑승하고 있는데 지점장을 세워놓고 소리를 지르는 등 총수 일가의 안하무인격 행동이 자주 있는 일이었다는 것.

그는 “요즘에는 비행 중인 기장에게 계속 메시지를 보낸다더라. (조양호)회장님 탄 비행기가 혹시라도 지연이 될까 봐 과도하게 소위 말하는 케어를 하는 것”이라며 “비행 중에 메시지 수신하느라 정상적인 비행에 지장을 받을 정도로 과도하게 한다더라. 그래서 저희들끼리 농담으로 대통령 전용기도 이렇게는 안 하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건 개인적인 일탈이 아닌 구조적인 문제다. 총수 일가의 한마디에 모든 임직원들이 꼼짝하지 못하고 벌벌 떨고 알아서 기는, 그런 금수저라고 하는 사람들에 의해서 부당한 일을 당해도 아무 말도 못하는 그런 구조적인 문제”라고 지적했다.

대한항공에서 10년 이상 기장으로 근무하다 퇴사한 B 씨 역시 대한항공 총수 일가의 ‘갑질’이 심했다고 토로하며 ‘공산국가’라는 표현까지 동원했다.

B 씨는 “하루 이틀 일이 아니다. 수많은 에피소드가 있다. 예를 들어 회장 본인이 직접 고객 컴플레인 글에 답글을 달고 있는데, 직원 중 누군가가 잘못하면 ‘해병대 캠프에 보내라’ ‘ No Mercy ’ ‘자비를 주지 마라’라고 답글을 적어 그 직원은 회사 생활이 힘들어지게 되는 것”이라며 “그래서 이번 조현민 사건은 그리 놀랄 일이 아니다. 회사 내에서 오너 일가가 거의 공산국가처럼 자기들이 원하면 뭐든 다 할 수 있는 구조로 돼 있다”고 주장했다.

심지어 직원들의 개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를 사찰하는 부서가 따로 있다고 B 씨는 주장했다.

그는 “통합 커뮤니케이션실이라는 부서가 따로 있다. 이 부서에서 일일이 직원의 소셜미디어를 사찰해 그게 자신들의 뜻과 맞지 않다면 글을 내리라고 한다. 예전에 한 번은 회장 욕을 써서 그 직원을 정직을 시킨다는 등 이런 일들이 흔한 일인 것 같다”며 “글을 내리라고 하는 것도 그 사람을 통해서 하는 게 아니라 그 해당 부서의 임원이나 아니면 직급이 높은 사람을 통해서 그 글을 내리라고 시킨다”고 말했다.

이어 “거의 공산국가처럼 되어 있다 보니까 그렇게 가능한 것”이라며 “싫다고 할 수 없는 구조가 돼 있다”고 지적했다.

B 씨는 “일단 직원들에 대한 배려가 없는 게 문제다. 직원을 하인 부리듯이 하고 갑질이 절대 없어질 수 없는 상태가 되는 것”이라며 “자녀 3명이 자기보다 나이가 많은 분들한테 반말을 한다든지 고함을 지른다든지 이런 일들이 하루 이틀 일은 아니다”라고 거듭 말했다.

그러면서 “직원들이 열심히 일하는데 오너 일가가 자꾸 거기에 반감을 사는 행동을 해서 회사의 이미지가 실추가 되고 있다”며 “그래서 자꾸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오너 일가가 직원들을 배려하는 문화를 만들어주셨으면 좋겠다. 또 사회적 기업으로만 거듭나야만 좋은 이미지를 가질 수 있을 것 같다”고 일침을 가했다.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20&aid=0003141026&date=20180417&type=1&rankingSeq=6&rankingSectionId=102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백돔 2018-04-17 (화) 11:35
폭로와 불매로!
     
       
기잉모 2018-04-17 (화) 12:43
불매가 답이다. 아시아나도 돌아봐라.
너네 없어도 다시 만들면 된다.
킹허슬러 2018-04-17 (화) 11:37
안되겠네 이잡것들
오말우왕자 2018-04-17 (화) 11:50
대한항공 저동네도 잼있는게

오너일가가 개막장인건 분명해 보이고

박창진 사무장이 홀로 외로운 싸움하고 있을때 왕따시키고 위로는 못해줄망정 비난했던 사람들 아니던가.

뭐 조직내에서 찍히기 싫어서 대놓고 지지 못 할 망정 비난은 하지 말던가..
집닭 2018-04-17 (화) 11:50
국적기 박탈이 답이네
제라드록바 2018-04-17 (화) 12:01
태극마크 떼고 갑갑항공으로 이름 바꿔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26) 스샷첨부 eToLAND 04-26 53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eToLAND 07-19 3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eToLAND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eToLAND 06-19 11
116823 [사회]  "절대 외롭게 두지 맙시다" (2)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46 0 375
116822 [사회]  2022년 늙지 않는 시대 곧 온다.jpg (20) 스샷첨부 예수 23:34 0 2025
116821 [유머]  페미 인증한 설현 근황 (34) 스샷첨부 얀율리히 23:27 13 3275
116820 [기타]  취재진에게 한 아버지의 부탁 (7) 스샷첨부 한궈 23:26 3 1907
116819 [동물]  일주일된 고양이를 대문앞에 버리고갔네요 (4) 스샷첨부 흡혈토끼1 23:24 1 1597
116818 [사회]  김정호김해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후원안내 (6)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22 0 1162
116817 [유머]  띄 어쓰 기의중 요성 (2) 스샷첨부 맛있는팝콘 23:22 3 1743
116816 [사회]  김빈 박원순캠프 대변인 트윗 (5)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19 0 1340
116815 [유머]  서울대 페미니즘 (6) 스샷첨부 불꽃숭이 23:16 11 2599
116814 [유머]  소개남 카톡.jpg (2) 스샷첨부 모든스킬상승 23:16 2 3111
116813 [사회]  전범기 모르는 외국인에게 쉽게 이해시켜주는 방법 (4) 스샷첨부 라디오헤드 23:15 0 2192
116812 [동물]  엄마가 비 맞으면 대머리 된다고 했는데~ .gif (2) 스샷첨부 천마신공 23:10 6 2260
116811 [영상]  나의 아저씨 장례식 웃긴장면 소리O (2) Rkflwjdg 23:03 1 2280
116810 [유머]  뤽 베송도 미투를 피해 갈 순 없었다.jpg (3) 스샷첨부 예수 23:00 2 3656
116809 [동물]  혐)거북이의 미각 (10) 스샷첨부 빨간미루 23:00 1 3624
116808 [엽기]  쓰레기장에서 고기 채굴하는 대륙 (6) 스샷첨부 빨간미루 22:59 2 2997
116807 [유머]  어느 회사원의 분노 (10)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58 7 4121
116806 [사회]  [발암] 최저 임금은 가위 바위 보로!! (7)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56 0 2383
116805 [기타]  제갈량 와이프에 대해 열심히 고찰하고 있었습니다. (4) 카이엘 22:55 3 2796
116804 [기타]  현재 페미 논란 중인 수지가 애용하는 귀걸이 (25) 스샷첨부 afsdoihj 22:53 16 4232
116803 [유머]  시위주최측도 봐주지않는 혜화역 시위 참가자.jpg (15) 스샷첨부 노랑노을 22:49 5 3339
116802 [영상]  요즘 보는 중국 유튜브 (14) Aken 22:45 4 3470
116801 [사회]  어떤 일본인의 택시운전사 리뷰.jpg (5) 스샷첨부 노랑노을 22:44 0 3841
116800 [유머]  은혜갚은 시리즈 최신편 (5)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41 8 3780
116799 [유머]  여초에서 유행하는 남친조건 (51) 스샷첨부 피노코쿠 22:40 7 5701
116798 [기타]  유럽의 흔한 돌쌓기 대회.jpg (7) 스샷첨부 노랑노을 22:38 2 4585
116797 [기타]  살찌는데는 이유가 있다... (5)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35 1 4310
116796 [영상]  페미니스트를 조지는 경찰들 소리O (9) afsdoihj 22:26 11 3339
116795 [유머]  같은편도 불~ 편~ (11)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22:24 8 4175
116794 [기타]  치킨집 운영하는분 한심해 버이네요 (14) 스샷첨부 피노코쿠 22:20 5 58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