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성 시인이 ‘성폭행’ 혐의를 벗은 뒤 겪은 일 ,,,
인기글 [05/20] (기타) 여성들이 군대 충분히 가고도 남는 이유..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박진성 시인이 ‘성폭행’ 혐의를 벗은 뒤 겪은 일 ,,,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4-17 (화) 11:17 조회 : 4795

      




박진성 시인은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여성으로부터 허위 펀딩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박 시인은 지난달 26일 산문집 ‘이후의 삶’ 텀블벅( tumblbug ) 펀딩을 시작했다.

2016년 11월 출간하려다 좌절한 원고들을 모아 다시 산문집 발간에 도전한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부족한 점이 많지만 꼼꼼하게 준비했다”면서 “염치 불구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적었다.





그의 주장에 따르면 16일 조금 수상한 펀딩이 들어왔다. 1000만원이라는 거금이었다.

그는 이 돈을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발한 뒤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처분을 받은 여성의 ‘만행’이라는 것이다.


‘텀블벅 펀딩’은 예술·문화 컨텐츠를 중점으로 다룬다.

일정 기간을 설정한 뒤 그 안에 목표 금액을 달성해야만 후원된 금액을 이체해 창작자에게 전해주는 시스템이다.

즉, 1000만원을 후원하겠다는 의사를 표현해놓고 투자금을 이체하지 않고 회수할 경우 펀딩 자체가 무산돼 버리는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범죄자가 무려 1000만원을 후원해주셨다”면서 “ 물론 후결제라는 걸 이용한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 무고로 한 사람 인생 조져놓고 펀딩도 망치려는 수작”이라면서 “ 인간의 끝이 어디까지인지 정말 궁금하다”고 토로했다.


박 시인은 2016년 작가 지망생 2명을 성폭행했다는 폭로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후 1년간의 법정 공방 끝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를 무고한 여성들에게 내려진 처벌은 기소유예와 벌금 30만원이 전부였지만, 오명은 벗을 수 있었다. 허위 펀딩은 이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1000만원 후원자와 대화한 카톡 내용도 공개했다.


박 시인은 먼저 1000만원을 후원한 경위를 묻어본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자 후원자는 “굳이 후원자에게 따로 연락한 이유가 뭐냐”면서 “책에나 신경쓰라”고 다소 날카롭게 대답을 이어 나간다.


이어 그가 “속은 척 해주니 재밌냐?”고 묻자 후원자는 “불쾌하다. 단순 궁금증을 갖고 구매를 하려고 한 것인데 그게 이상한 것이냐. 펀딩 취소하겠다”고 답했다.



박진성 시인. 뉴시스


한편 박 시인은 고은 시인이 성추행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고은 시인 성추행 사실을 직접 목격했다”며 최영미 시인의 증언에 힘을 실어 준 인물이다.

그는 “고은 시인의 진정한 사과를 바란다”면서 “제발 사과하라”고 당부한 바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5&aid=0001089507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高木正雄 2018-04-17 (화) 11:33
메갈룸은 뭐라고 쉴드쳐줄까나
현준사랑해 2018-04-17 (화) 11:41
뉴스룸 거른지 오래
rntaos 2018-04-17 (화) 11:44
새누리 의원 같은 여자를 만나셨네.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26) 스샷첨부 eToLAND 04-26 53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eToLAND 07-19 3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eToLAND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eToLAND 06-19 11
116824 [정보]  5월 예능방송인 브랜드평판 순위 1위 이영자 2위 이상민 3위 유재석.jpg 스샷첨부 예수 23:53 0 44
116823 [사회]  "절대 외롭게 두지 맙시다" (2)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46 0 982
116822 [사회]  2022년 늙지 않는 시대 곧 온다.jpg (22) 스샷첨부 예수 23:34 0 2437
116821 [유머]  페미 인증한 설현 근황 (38) 스샷첨부 얀율리히 23:27 15 3766
116820 [기타]  취재진에게 한 아버지의 부탁 (7) 스샷첨부 한궈 23:26 5 2177
116819 [동물]  일주일된 고양이를 대문앞에 버리고갔네요 (5) 스샷첨부 흡혈토끼1 23:24 1 1816
116818 [사회]  김정호김해을 국회의원 예비후보 후원안내 (6)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22 0 1298
116817 [유머]  띄 어쓰 기의중 요성 (3) 스샷첨부 맛있는팝콘 23:22 3 1974
116816 [사회]  김빈 박원순캠프 대변인 트윗 (5) 스샷첨부 샘이깊은물 23:19 0 1500
116815 [유머]  서울대 페미니즘 (6) 스샷첨부 불꽃숭이 23:16 13 2863
116814 [유머]  소개남 카톡.jpg (2) 스샷첨부 모든스킬상승 23:16 3 3423
116813 [사회]  전범기 모르는 외국인에게 쉽게 이해시켜주는 방법 (4) 스샷첨부 라디오헤드 23:15 0 2386
116812 [동물]  엄마가 비 맞으면 대머리 된다고 했는데~ .gif (2) 스샷첨부 천마신공 23:10 6 2432
116811 [영상]  나의 아저씨 장례식 웃긴장면 소리O (2) Rkflwjdg 23:03 1 2394
116810 [유머]  뤽 베송도 미투를 피해 갈 순 없었다.jpg (3) 스샷첨부 예수 23:00 2 3843
116809 [동물]  혐)거북이의 미각 (11) 스샷첨부 빨간미루 23:00 1 3851
116808 [엽기]  쓰레기장에서 고기 채굴하는 대륙 (6) 스샷첨부 빨간미루 22:59 2 3177
116807 [유머]  어느 회사원의 분노 (10)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58 8 4361
116806 [사회]  [발암] 최저 임금은 가위 바위 보로!! (8)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56 0 2513
116805 [기타]  제갈량 와이프에 대해 열심히 고찰하고 있었습니다. (5) 카이엘 22:55 3 2956
116804 [기타]  현재 페미 논란 중인 수지가 애용하는 귀걸이 (27) 스샷첨부 afsdoihj 22:53 16 4455
116803 [유머]  시위주최측도 봐주지않는 혜화역 시위 참가자.jpg (15) 스샷첨부 노랑노을 22:49 5 3479
116802 [영상]  요즘 보는 중국 유튜브 (14) Aken 22:45 4 3620
116801 [사회]  어떤 일본인의 택시운전사 리뷰.jpg (5) 스샷첨부 노랑노을 22:44 0 3978
116800 [유머]  은혜갚은 시리즈 최신편 (5)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41 8 3911
116799 [유머]  여초에서 유행하는 남친조건 (51) 스샷첨부 피노코쿠 22:40 7 5899
116798 [기타]  유럽의 흔한 돌쌓기 대회.jpg (7) 스샷첨부 노랑노을 22:38 2 4730
116797 [기타]  살찌는데는 이유가 있다... (5) 스샷첨부 아임왓칭유 22:35 1 4440
116796 [영상]  페미니스트를 조지는 경찰들 소리O (9) afsdoihj 22:26 11 3420
116795 [유머]  같은편도 불~ 편~ (11) 스샷첨부 바리에이션 22:24 8 430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