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5/23] (응모) (경품)앵무새 인형 따라쟁이 마코 (14)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포인트응모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일반] 

학교 째고 밤새 와우하던 시절이 그립네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깔끔하게두잔 날짜 : 2019-03-15 (금) 05:37 조회 : 4279 추천 : 20  
인생 최고의 카타르시스였는데..
이래서 부자들도 와우하는거 같습니다.

운동해서 몸만들고 이성들과 어울리고 명품사입고 여행을 다니고 맛있는걸 먹어도 아무런 감흥이 없습니다.

학교째고 와우하면서 떡진머리긁으며 개밥비벼먹던 그 추억을 덮을 수 없네요.
단지 어렸어서가 아니라 아주 최고로 재밌었던 내 자신 그 자체였는데.
 ㅠㅠ

지금 게임을 켜봐도 당장 현실의 압박에 몰입이 불가능하네요. 미치도록 빠지고 싶은 마음을 자꾸 억제하니 사는게 사는게 아니랍니다 엉엉
**

형살있는남자 2019-03-15 (금) 05:40
저는 학교다닐때게.... 아침마다 학교가는게 싫어서.....
     
       
글쓴이 2019-03-15 (금) 06:06
학교는 어째서 아침에 가는 것인가.. ㅋㅋ
터져라로또크… 2019-03-15 (금) 05:47
저도 대학생때 진짜 미친듯이 와우만 했었네요 ㅋㅋㅋㅋ

군대서 탈영하고싶었던 이유 2가지 중에 하나가 와우였음 ㅠㅠ
     
       
글쓴이 2019-03-15 (금) 06:06
ㅋㅋㅋㅋ
peture 2019-03-15 (금) 06:04
회사째고 밤새 와우하는겁니다!!
     
       
글쓴이 2019-03-15 (금) 06:07
ㅋㅋㅋ 듣기만해도 기분 좋은 말입니다.
파고드는껑충… 2019-03-15 (금) 06:16
솔직히 판다렌 이후엔 그렇게 할만한 의욕 안 생기지 않나요?
     
       
터져라로또크… 2019-03-15 (금) 09:27
그래서 몇년째 쉬고있긴 한데

어딘가 마음 한구석이 뻥 뚫린듯한 느낌입니다..

10년 넘게 그렇게 열심히 했던건데.. ㅠㅠ 요즘 와우보면 좃망이라 참 안타깝네요 ㅋㅋ
에로즈나 2019-03-15 (금) 06:17
친구들끼리 얘기하네요.
남자들은 철드는순간 인생 끝이라고요.
sicon 2019-03-15 (금) 06:50
와우는 접는게 아니라 쉬는 겁니다 ㅋㅋ 록타르
너무더움 2019-03-15 (금) 07:37
부자왕때가 최고였죠 그 이후 내리막....
대격변때 접고 판다렌때 다시 좀 하다가 아니다싶더라구요
트라이얼 2019-03-15 (금) 08:28
대학교때 엄청했던 ㅎㅎ

자다가 새벽에 일어나 풀캐던 열정이 지금은 없음 ㅋㅋ
마파두부덮밥 2019-03-15 (금) 08:46
이런 글을 보면 제 인생에 와우를 안한게 다행인지, 아쉬운건지 모르겠네요 ㅋㅋ
     
       
너무더움 2019-03-15 (금) 09:06
단연코 다행
와우 안했음 진짜 전 인생이 바뀌었을거에요.........ㅋㅋㅋㅋㅋ
다좋아 2019-03-15 (금) 09:34
저도 가장 우울한 시기 첫 회사 그만두고 백수일 때 스페셜포스만 할 때가 가장 재밌긴 할 때이네요..ㅎㅎ
그리운건그대… 2019-03-15 (금) 09:37
저도 그런추억이 있지만

그냥 너무 늙어서 그런걸거에요 재미없는게..

옛날에는 편의점가서 친구랑 삼김에 라면만 먹어도 핵꿀맛이었는데

지금은 더 비싼걸 먹어도 그냥 저냥 ..ㅠㅠ
     
       
Astraios 2019-03-15 (금) 16:23
늙어서가 아니라 더 좋은걸 알아서죠.

지식에도 리스크가 있습니다.
마니파드마 2019-03-15 (금) 09:51
4천만원 짤 차 사도 감흥이 없습니다..부자도 아닌데 말이죠 내야 될 할부가 떠올라서 일까여..아니믄..

나이가 들어서...?
가람찬 2019-03-15 (금) 10:04
화심 입구서 처음 화염정령 트라이 할때 정령 쫄따구 정리 안대서 7시간 입구서 해딩 하던기억이...
그래도 그때가 좋았었는대... 정말 그때로 가고싶내요
대한홍길동 2019-03-15 (금) 10:12
자~ 이런 분들을 위해서 저희 와우는 클래식 서버를 오픈하였습니다.
그 때의 세상으로 떠나 추억의 여행을 떠나보시겠습니까?
회사 째고 밤새 와우를 할 수 있습니다.
ㅋㅋㅋㅋ
아다리구구 2019-03-15 (금) 10:34
와우 아니다라도  어릴때 친구들과 겜하며 놀때가
가장 즐거운  시절 이네요
아허아희 2019-03-15 (금) 10:46
와우가 지금까지 재미가 있었더라면 ㅜㅜ
흑록 2019-03-15 (금) 10:48
와우가 아니고 친구들이랑 함께해서 좋았던건 아닐까요?
효리먹었다고 같이 좋아해주던 친구들
처음 공장잡고 막공모으던 기억
혼자 했다면 이게 무슨의미가있나~ 생각했을듯 하네요..ㅋㅋ
가끔 접해서 캐릭터보면 현타 옵니다.
철인28호FX 2019-03-15 (금) 10:58
그래서 추억인거죠. 저도 고등학생, 대학생 때 pc방에서 밤새 친구들이랑 게임하던 시절이 그립네요. 그리고 학교를 왜 째요 ㅎㅎ 밤 새고 학교식당에서 아침 먹고 수업 들어가서 내내 자다가 초저녁에 집에 가서 자다가 12시에 pc방 출근하면 됩니다
한응대지발춘… 2019-03-15 (금) 12:01
지금은 그나마 꾸준히 하는 게임이 롤인데.ㅠㅠ 롤도 불감증 생긴네요.
진진자리 2019-03-15 (금) 12:02
퇴사하고 하세요
촉새 2019-03-15 (금) 12:02
와우 밤새하고 낮에 퍼자고있으면
엄마가 "밥머고 자라" 캬 얼마나 아름 다운
말입니까 밥먹고 더자라니 ㅋㅋㅋㅋ
저도 그런시절이있었네요 ㅋㅋㅋ지금은 애가 둘인데
와우는 진짜 내 젊은시절 빼놓을수없는 에피소드
허니버터야옹 2019-03-15 (금) 12:03
아무 생각없이 걱정없이 친구들이랑 게임할때가 제일 즐겁죠
시골한우 2019-03-15 (금) 12:25
와우 딱 오베 끝날때까지만 했는데.

그 용암위 사다리 막타고 들어가는 공대까지 하다가 그만함. 거기맞나 하여간
하얀마녀 2019-03-15 (금) 13:44
공감됩니다 ㅠㅠ 대학교 다닐때 야자째고, 자취방에 노트북 들고 3~4명씩 모여서
레이드 뛰고, 심심하면 부캐키우 했는데, 이젠 다시하고 싶어도 현실의 벽이 너무 높네요.
TigerCraz 2019-03-15 (금) 13:48
밤새 와우~하면 어머니가 아이유~ 하셨겠죠......
데프톤즈 2019-03-15 (금) 14:10
지금 생각해보면 어떻게 밤새도록 검둥 벨라 트라이했는지,,,
아우~~토나온다.
세침 2019-03-15 (금) 14:19
저도 와우를 끝으로...다른겜 암만 해봐도...와우의 그 감동을 대체할 순 없더라구요...
와우 그만둔지...어언 9년째...이젠 다시 할 일도...다른 겜을 할 일도...다신 없겠죠? ㅠㅠ
레스베르그 2019-03-15 (금) 15:36
얼라이언스를 위하여~~~!!!!
최라프 2019-03-15 (금) 15:45
시간은 금이라구 친구~~
핵무새 2019-03-15 (금) 15:51
매우 공감가는 글입니다.
대학교앞 원룸에서 친한 사람들과 같이 야식 먹으면서 밤새 와우하고 게임 했었는데.. 그때 그 재미와 그 만족감은 나중에 뭘 해봐도 못느끼겠더군요..
꼼방 2019-03-15 (금) 16:16
난 아직도 고등학교 친구들하고 겜하는데
스타1->디아2->군대-> 리니지2 라그 ->스타1 워3->와우->디아3->롤 ->로아
무서운형 2019-03-15 (금) 16:32
투기장 2200점 무기 먹으러 싸웠던 지난 추억들이 생각나네요

공감합니다.
아다나마 2019-03-15 (금) 16:45
전장 야전사령관까지 올리고 코피터져서 관뒀던 기억이 있네요 스타1할려고 학교짼적은 많네요 그때 피시방 한시간에 5000원이었습니다.
알음이다 2019-03-15 (금) 17:01
포켓몬고 로 갈아타봤는게 오... 세상 심각 현실잼
대암흑천 2019-03-15 (금) 17:07
제가 유일하게 밤새고 했던 게임이 와우입니다!!!!
『발해』 2019-03-15 (금) 17:55
제가 오리때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하고있습니다 물론 항상 한건 아니고 몇개월하다가 또 몇개월 안하다했지만요. 이젠 직장도 다니느라 짬내서 하는거지만 역시 재밌어요

이젠 라이트유저를 배려한 컨텐츠가 많이 생겨서 예전처럼 몇시간씩 게임에 안꼴아박아도 하드유저들이 즐기는거에 80~90%를 같이 즐길수도 있고요

게임이  재미없어졌다기보다 나이먹으며 게임이 아닌 다른것에서 재미를 찾아야할때인가보네요^^

저같은 한결같이 아제로스를 지키는 노땅들 아직도 많으니 돌아온 아제로스의 영웅들은 언제나 환영입니다
각두기 2019-03-15 (금) 18:33
60 만랩시절 성기사 빼고 전케릭 만랩 찍었었는데..
호드라서...

힐스구릉지에서 당하다가 퀘스트로 쇼어 얼라말 쑥대밭 만들면서 행복..
말mal 2019-03-15 (금) 18:57
그러면서 크는거지.....
뚝백이 2019-03-15 (금) 19:05
40명 막공 이끌면서 오닉시아 때려잡았을때의 쾌감은...
그리고 일몰의 정복자라는 타이틀 달 때도 인생 최고의 기쁨이었죠 ㅎㅎ
팔십에노망든… 2019-03-15 (금) 19:38
나이들면 다 그렇죠
그때 그시절의 느낌을 현재에 느끼고 싶다면
해외선물,주식(잡주) 추천합니다.

다만 실퍠하면 인생도 날가는 단점이 있어요
몰라헤어져 2019-03-15 (금) 19:41
수능날 새벽에 와우했... 인생 폭망시절
더블티탄 2019-03-15 (금) 19:59
불성 리치왕이 와우의 전성기인데 그시절에 와우하던 사람들은 나이가 먹었고
확팩 때마다 기술과 인터페이스가 비뀌는 바람에 예전 같은 손맛이 느껴지지 않죠...
만랩되면 개방되어야할 날탈이 언젠가부터 업적이 되면서 필드 다니는게 너무 힘들어 졌고...
결정적으로 여러이유로 사람이 줄어서...-_-;
쏘닉님 2019-03-15 (금) 20:09
인생절단기라는 말까지 있던 게임. 요즘은 확팩 나올 때마다 조금씩 맛보기만 합니다. 이번 확팩은 무료기간동안 캐릭 하나 만렙달고 끝.
맥마나만 2019-03-15 (금) 21:07
와우는 리치왕의 분노...

오리지날부터 유저이지만 리분만한 최전성기가 없었음
진짜 지금도 그때로 돌아가고 싶음 진짜 미친듯이 재밌게 게임하던 시절 ㅋㅋㅋ
봉봉군 2019-03-15 (금) 21:32
와우 딱 한달하고 접었는데 더하면 진짜 인생 접을거같애서..
야밤에체조 2019-03-15 (금) 22:17
ㅠㅠ 그때로 다시 돌아가고싶어요.
쏨뱅이 2019-03-15 (금) 22:49
통곡의 동굴이 빠지다니...
드라카 2019-03-15 (금) 23:06
친구도 안 돌아준다는 마라우돈, 아탈학카르 ㅋㅋ
귤탐 2019-03-16 (토) 01:03
안퀴 열리기 전부터 꾸준히 접었다 폈다 반복해왔어요.
늘 라이트 유저였고요.
올 해 나이 43이고 지금 잠시 쉬고있지만 50이 돼도 와우는 근근이 하지 싶습니다. 와우는 그냥 내 인생의 한조각입니다.
시게이트 2019-03-16 (토) 01:07


딱 저때만 회사를 제낌
무의사결정 2019-03-16 (토) 01:51
인생최고의 게임이고 정말재미있지만

운동해서 몸만들고 이성들과 어울리고 명품사입고 여행을 다니고 맛있는걸 먹으러 다니고싶습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8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0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0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0
97949 [일반]  즐거운 주말 마무리들 잘하시고... 패왕색패기 22:51 0 3
97948 [일반]  노무현이 가장 실수하신 일 (1) 이미지첨부 닥똥집똥침 22:46 0 199
97947 [일반]  작성글보기 하니 아이디가 5개 나오네요. (6) 겨울아가지마 22:41 0 106
97946 [일반]  저널리즘 토크쇼J 지금 유시민 이사장 출연했네요 (2) 코뮤니스트 22:36 2 78
97945 [일반]  교활이는 나중에 이거 하면 딱 어울릴 듯 (1) 이미지첨부 겨울숲 22:32 0 208
97944 [잡담]  와 효린 강경대응 (7) 여기는개한민… 22:30 1 561
97943 [잡담]  네이버 실검에 아스날 연대기 ㅋㅋ napoli 22:28 0 300
97942 [고민]  소개팅 할 여자가 출장샵에서 일한다는데... (24) ManCity 22:21 1 627
97941 [잡담]  효린 학폭피해자라는 사람도 일진?이라는데~~~ (3) 몬테카를로 22:20 0 364
97940 [일반]  미중무역분쟁에 관한 이야기 (3) 노란레몬향 22:15 0 97
97939 [일반]  영어 회화할 때 관사를 잘못쓰면 원어민은 어떤 느낌이 들까요? (7) 덴마크모카라… 22:12 0 184
97938 [일반]  늦봄의 인왕산숲길 산책 (1) 이미지첨부 클매니아 22:07 2 182
97937 [잡담]  조조가 영웅일수없는 이유 반박글 (26) 우월한써니 22:05 1 463
97936 [일반]  짜장면 2,500원 (3) 이미지첨부 산돌마을 22:04 1 610
97935 [일반]  내일자 장도리.jpg (4)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22:03 0 356
97934 [잡담]  혼전순결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여쭙습니다. (18) 우왕제발없길 22:00 0 312
97933 [일반]  (목주의)즐거운 저녁 (2) 이미지첨부 ♥나비냐옹♥ 21:56 0 249
97932 [일반]  이왕 이렇게 된거 갈때까지 가보자는건가 혼수성태 (3) 겨울숲 21:54 0 316
97931 [잡담]  효린 학폭으로 처벌이 가능할까여? (5) ψ오크 21:54 0 351
97930 [일반]  둘다 보긴 볼꺼같은데..... (1) 일산앤디 21:53 0 143
97929 [일반]  기생충 영화 근데 무슨 스토리 일까요 (8) 잇힝e 21:52 0 272
97928 [잡담]  황교안은 치킨호크 - 뉴스룸의 일갈 (3) 이미지첨부 파지올리 21:49 0 307
97927 [정치]  순실정권 선미정권 (17) 씨오씨 21:46 0 338
97926 [잡담]  만두 좋아하세요? 만두는 사랑입니다. (18)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21:43 3 436
97925 [일반]  지금 중국에 남아있는 카드가 있나요? (12) 하루미치 21:37 0 400
97924 [잡담]  개신교인들 사고방식을 이해해야할 것중 하나 (3) 가가맨 21:36 0 213
97923 [잡담]  저녁은 비빔밥으로 때웠네요 (6) 한계를넘어서… 21:32 1 230
97922 [고민]  블로그에 취미로 책리뷰를 쓰고있는데, 내용이 어떤지 한번 봐주세요ㅠㅠ (10) 이미지첨부 자유도시 21:27 0 179
97921 [일반]  버튼 누르면 띵~동 울리는 그런 기계 없나요? (4) 가나라다마 21:24 0 189
97920 [일반]  토왜당의 끊임없는 도둑질 산돌마을 21:21 0 2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