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뉴스] 

"학생도 소주 한 잔 해"…교육감이 10대에 술 강권

[회원게시판]
글쓴이 : 기후변화 날짜 : 2020-01-21 (화) 21:39 조회 : 300 추천 : 3  



[단독] "학생도 소주 한 잔 해"…교육감이 10대에 술 강권

앵커

민병희 강원도 교육감이 음식점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는 고등학생에게 억지로 술을 권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교육청 직원들과의 회식 자리에서 일어난 일이었는데, 민 교육감은 학생인 줄 몰랐다고 해명을 했지만 학생 측의 주장은 다릅니다.

허주희 기자가 단독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민병희 교육감의 업무추진비 공개 내역입니다.

민 교육감은 지난 10월 강원지역 한 음식점에서 교육청 직원들과 간담회를 열었습니다.

술이 오가는 회식 자리였던 이 간담회에서 민 교육감은 당시 고등학교 3학년이었던 아르바이트 남학생에게 술을 권했습니다.

취재 결과, 해당 학생은 자신이 고등학생이라 술을 먹으면 안 된다고 여러 차례 거절했지만, 교육감의 계속된 권유에 어쩔 수 없이 소주 한잔을 마신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당시 학생의 나이는 만 18살, 미성년자였습니다.

[제보자]
"고등학생이니까 몇 번씩 거부했는데 괜찮다고, 마시라고. 교육감이라는 사람이, 오히려 마시면 못 마시게 해야 할 사람이 술을 권한다는 게 좀 아니다 싶어서 제보하게 된 거죠."

민병희 교육감은 "아르바이트생이 자신의 팬이라고 먼저 인사해 소주 한 잔을 나눠 마셨다며, 당시 상황이 정확히 기억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또 "고등학생인 줄 몰랐다면서, 그날 실수를 했다 치더라도 도덕적으로 그렇게 비난받을 일이냐"고 되물었습니다.

[민병희/강원도 교육감]
"(교육감님 그래도 한 말씀 좀 해주시지 않으시겠어요? 얘기 좀 해주세요)…"

지난해 정부는 부모라도 미성년 자녀에게 술을 권하면 처벌할 수 있도록 한 청소년보호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청소년에게 술을 마시도록 강요, 권유, 방조하면, 그 자리에 있던 모든 성인에게 책임을 묻겠다는 것으로, 처벌 조항을 담은 법 개정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청소년 보호 정책을 펴야 할 교육 수장이 청소년에 술을 권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교육감은 선거로 뽑히는 만큼 큰 책임이 따르는 선출직 고위 공직자입니다.

MBC뉴스 허주희입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4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2351 [일반]  경북지역 거주자인데...얼릉끝났으면좋겠습니다. (2) 스콜스아들 15:56 0 54
2350 [잡담]  너무화가나네요 답답합니다 (1) freewu 15:55 2 106
2349 [일반]  오늘 이토 많이 아프네요~ 징징현아™ 15:52 0 80
2348 [잡담]  기초연금 복지 담당 공무원 짜증이... (3) 온누리에사랑… 15:43 0 165
2347 [뉴스]  홍남기 "내일부터 마스크 120만장 전국 약국서 판매"(상보) (8) 이미지첨부 치푸의삶 15:38 2 207
2346 [잡담]  이제 항시 마스크를 껴야되는데 안경을 안 쓰면 안되서 김서림방지 클리너를 구입해보… (8) 에이어드 15:32 1 202
2345 [뉴스]  中 '사스 영웅' 중난산 "코로나19 발원지 중국 아닐 수도" (16)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5:27 0 393
2344 [잡담]  아 공장 내부에 밀접 접촉자가 생겼네요 (2) ㅇ란ㅇ 15:24 1 358
2343 [잡담]  제가 쪼잔한건지 살짝 화가나는군요... (8) 동그라미 15:23 2 421
2342 [잡담]  대구는 일반환자들 괜찮을까요 (3) 김훈000 15:19 0 181
2341 [일반]  구워먹는 치즈...드셔보신 분 계신가요? (12) 돈벌자 15:16 0 256
2340 [잡담]  코로나사태 교회도 진짜 문제가 많은듯 해요... (2) 이미지첨부 azulio 15:12 2 362
2339 [일반]  요새 누전차단기는 다 따로 분리되나보네요? (4) 높이나는도요… 15:10 0 181
2338 [뉴스]  "혈류에 떠다니는 암세포 내부 정보, 금 나노입자로 가로챈다" (2)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47 2 203
2337 [도움]  회사에서 쓰시는 오피스 프로그램 어떻게 구축하시나요? (11) 내멋대로해라 14:41 1 377
2336 [뉴스]  살모넬라 균, 6500년 전에 감염됐다 (1)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40 2 336
2335 [도움]  미소 바이러스를 그대에게~ 이미지첨부 행복이야기 14:33 1 150
2334 [잡담]  네일베무슨일이래요? (7) 빙그레v 14:33 1 595
2333 [일반]  마스크 물량 약국에 군데 군데 풀리네요 (6) 빠락빠락 14:31 1 461
2332 [뉴스]  한미 "내달 한미연합훈련 연기...'코로나19' 확산 차단 지원" 기후변화 14:31 1 48
2331 [일반]  유게에 건선관련댓글을 단 사람입니다. (2) blueray13 14:29 0 148
2330 [잡담]  음... 지하철 청소 용역회사인데요... (4) 이토러브 14:29 1 451
2329 [뉴스]  "국내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이 없다…유전자분석서 발견 못해"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4:28 1 137
2328 [일반]  왜 대구만 명단숫자가 동일하지. (2) 無爲 14:27 3 482
2327 [일반]  다우선물은 오늘도 폭락중이네여.. agsaa 14:21 0 150
2326 [잡담]  안경 때문에 마스크를 어떻게 써도 김이 차서 힘들어요 ㅠ (8) 호나우키호 14:21 0 319
2325 [일반]  이직하면서 채용조건이 바뀌었습니다. 최소의만찬 14:14 0 387
2324 [일반]  박명수, 소외계층에 써달라 마스크 2만장 기부 (10) 이미지첨부 제임스밀러 14:13 5 462
2323 [일반]  하....청주 19전비 확진자 관부 이동경로..... (1) 19금푸우 14:03 1 336
2322 [일반]  BTS때문에 24시간 돌아가는 뉴욕 지하철을 2시간 내어줬군요 ㄷㄷ (2)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13:57 2 6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