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일반] 

흔히 공부 못하면 기술이나 배우라고 하는데

[회원게시판]
글쓴이 : 가을비 날짜 : 2020-01-14 (화) 19:46 조회 : 2744 추천 : 9    
공부보다 기술이 더 배우기 힘듭니다.

공부와 달리 기술은 돈 벌면서 배울수 있다는 장점은 있네요
가을비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빙설냥냥 2020-01-14 (화) 19:51
기능은 몰라도 기술은 진짜 배우기 어렵죠
     
       
글쓴이 2020-01-14 (화) 19:59
기능 잘하기도 왠만한 공부 잘하기보다 어렵죠
기능장은 석사 대우 입니다.
          
            
김씨5 2020-01-14 (화) 19:59
자도 대학 졸업학교 2년 정도 기술 배울려고 직업 학교 들어 갔는대
기술쪽 능력 없으면 기술도 아무나 배울수  있는게 절대 아니었습니다
마음의소리3 2020-01-14 (화) 19:55
에... 그건 아닌거 같은데요. 그저 공부도 때가 있다고 생각해요. 보통 젊을때는 혈기방장해서 공부보다는 다른 것에 취하는 사이에 닥치고 공부하던 사람들이 존버하고 대박나듯 성공하는 것과 비슷했었지요.
근데 지금은 공부한다고 성공하지 않아요. 공부가 더 이상 계급을 옮기는 사다리 역할을 하지 못하죠.
그래서 공부 못하면 기술이나 배우라는 말이 저한테는 가당치도 않다고 생각되네요. 전 차라리 공부할 시간에 적성 맞는 일이나 배우라는게 더 맞다고 생각합니다. 뭐할지 모르면 그냥 닥치고 공부하는 것이고요.
뭐, 다음 세대는 어찌될지 모르겠네요. 워낙 인구가 줄어서 대학만 나와도 일본처럼 줄줄이 모셔갈런지...
     
       
글쓴이 2020-01-14 (화) 20:02
국영수 공부보다 기술(기능)이 재능을 더 많이 탄다고 생각합니다.
anjfqhkto 2020-01-14 (화) 20:08
둘 다 어렵습니다 ㅠㅠ
빛의섬광 2020-01-14 (화) 20:31
둘다 어렵다고 생각해요.  그저 자기 시기에 맞춰서 뭐든지 노력하는 수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인간조건 2020-01-14 (화) 20:31
공부 못하면 기술도 배우기 힘듭니다~
Smile에스 2020-01-14 (화) 21:24
사람에 따라 다른겁니다.
정확히는 소질과 적성.

기술은 창조물의 발전이 가시적이지만 공부는 깊게 쌓여서나 발전이 확인돼고.. 책을 통해 습득하는 비중이 높은 공부는 그래서 독해를 통한 이해력 습득력이 높은 사람. 기다림에 더 익숙한 사람.  활동보다 정적에 유리한 사람. 글로 배웠어도 현장 접목을 잘 시키는 사람이 공부를 하는거지..
이런 소질 적성이 선천이든 후천이든 안맞는 사람이 공부로 승부내면 백전필패.

기술이라 할지라도..
하다못해 새로운 공법이 나와도 빠른 이들은 기사와 해와사례를 소개한 서적등 글로 먼저 배우고.  그렇게 배운이들을 통해 다른이들에게 전파되죠.

신형 전동공구가 나왔습니다.
신형 접착제.  난방재가 나왔습니다.
빠른이들은 각종 매체를 통해 습득하고 직접 구매해 써보고 메뉴얼도 보며 움직이지만 빠른 이들에게 이미 충분히 보급 된 후 동네 인테리어 가게에 들어어죠.

공부든 기술이든 계속 학습하는 이들에게 선취의 몫이 들어가는 현상도 동일합니다. 대학은 물론 박사도 멈추면 시대에서 버려집니다.  변호사 세무사 의사 기술사 기능장 농부도 마찬가지.

새로운 장비.  공법들도 모두 개발은 각종 서적과 논문 따위를 보며 진행됩니다. 무턱대고 실험하고 테스트하기연 시간과 돈이 부족하니 실패가능성이 높은걸 미리 가려내기 위해서죠.

공부나 기술도 결국 심오하게 깊어지고 단이 오르면 똑같이 연구. 연구를 위한 배움으로 가지요. 한 원에서 중심에 들어서는 경로가 다를 뿐이겠습니다.

기술과 학습연구를 분리해 생각하는 관습부터 없어져야 공부와 기술을 우위 비교해 말하는 관점이나 공부는 현실에 쓸모 없다는 열등감이 사라질것 같죠.

다시 강조하지만 공부와 기술은 대등하고 중심에 접근하는 길이 다를 뿐 우열감도 열등감도 없어져야겠습니다.
노란가오리 2020-01-14 (화) 21:36
공부는 까본롯또 기술은 안까본 복권 개념이겠죠
먹고살기위해… 2020-01-14 (화) 22:20
제가 기술자인데요
기계설계하는 사람입니다.
공부못하면 기술못배우는게 요즘 현실이라고 봄니다
nick4 2020-01-14 (화) 23:00
요즘 기술은 공부 못하면 못 배우지 않습니까?
"공부 못하면 기술이나 배우라고"
의 의미는
"공부 못하는 몸으로 때우는 단순노동을 해라"
라는 의미에 가깝다 봐야 하겠죠.
그 중에 잘 하는데 오랜 시간이 걸리는 것이나 잘 만들기 위해서는 손기술이 필요한 것 같은것 을 의미하는 것이라
보는 것이 맞을듯 합니다.
즉 사람이 육체노동 손으로 하는 작업에서의 기술을 말하는 것이겠죠.
물론 모든 일은 사람이 육체노동 머리노동 손을 이용해서 고 어찌보면 머리도 육체이지만...
여기서 말하는 기술은 예를 들면 ..
용접 절삭 목공 미장  배관시공 배선시공 등등이 되겠죠. 물론 수제로 뭔가 한다고 하면
구두등제작 도자기 빵굽기 등등등 아주 많은 분야가 있겠죠.

요즘 정말 기술이라 할만한 것들은 공부 못하면 못배우고 새로운 신기술은 대부분 연구소에서나 나오죠..
공부못하면 에서의 기술은 "손"기술 육체적인 기술 이라 봐야 할듯 합니다.
기똥찬열정 2020-01-15 (수) 00:14
공부를해야 기술을 배우지 걍 기술만 배우는것도 힘들어요 직접 폴리텍대학 들어가서 해보세요

뭐든지 노력이 있어야 결실을 맺습니다.
暗黑鬪氣 2020-01-15 (수) 00:20
어깨너머로 기술 훔쳐배우던 시절 이나 가능한 얘기지..
골게터® 2020-01-15 (수) 00:28
그 기술이 어려운 공부해서 습득하는 고급 기술이 아니라 길거리 공사판이나 현장 기술을
말하는 것이잖아요.
몸으로 때우면서 하는 일.
그 정도도 못하면 지능을 의심해야죠.

사람은 책상에 앉아서 국경수는 잘 못해도 현장에서 몸 움직이면서 직관적으로 배우는 일을
더 좋아하고 쉬워하는 사람들이 많죠.
그리고 자기가 살길은 이것 밖에없다라는 절박감때문에,
편히 공부하던 때와는 다른 각오로 일을 배우게됩니다.
     
       
글쓴이 2020-01-15 (수) 06:27
손기술 못타고나면 공부보다 더 힘든 케이스도 많습니다
vwiafj 2020-01-15 (수) 02:08
여기서 기술 어렵다고 하는 사람들은
실제로 기술 배워봤을까? 그라인더는 무슨 드릴질도 제대로 못할꺼같음
제대로 가르쳐주는 사람만 있으면 6개월만 가르쳐주면 어디가서 3년경력 으로 뻥튀기 해도 모르는게 기술인데 ㅋㅋ
경력 뻥튀기 걸리는 애들은 제대로 안배워서 그렇지 ㅋㅋㅋ
     
       
글쓴이 2020-01-15 (수) 06:30
그건 쉬운 과정이겠죠 누구나 그정도로해서 잘 배우면 기능장이 넘치고 고숙련자의 임금이 높지 않겠죠
     
       
새수홀릭 2020-01-15 (수) 09:06
아는만큼 보인다는말 아시나요? ㅎㅎㅎㅎ
     
       
먹고살기위해… 2020-01-15 (수) 23:14
ㅎㅎㅎ...
님이야 말로 기술을 배워 보셨는지 ㅎㅎ
그라인더 드릴질 못하는 사람이 세상에 어디 있음
그건 기술이 아니라 그냥 기본임...

기술이라는건
예를 들어서 나사에 면압이 생기는데 이 면압을 이겨낼 재질 선정과 여기에 맞는 그리스 선정
또한 하중 분산같은 기술을 6개월만에 하실수 있으신지?

예를 들어 인장강도를 기준으로 항복강도를 유추해 내고 항복강도를 기준으로 2차모멘트 계산식에
시험값을 포함하여 재질이 가지는 순수힘을 유추해 낼수 있는지
이런 프로그램으로 못구함

예를 들어 원판을 머시닝 가공하는데 원판의 두께가 3t이기에 이걸 가공하기 위해서
어디를 잡고 깍아야 하며, 앤드밀의 알피엠과 공구선정 마지막으로 어느정도 절삭을 해야하는지 아시는지?

샤프트의 공차가 0.005인데 이공차를 맞추기 위해서 무엇을 먼저해야하는지 아시는지

제가 말씀드린건 기술의 아주 일부분이고 흔히 말하는기술은 이런걸 말하는검니다.
6개월 배우면 된다고요.. ㅋㅋ
재대로 4년제 나오고 그 위를 공부해야 그나마 기술좀 배웠다 하는검니다.
예전 구닥다리 기술은 요즘엔 기술이 아니라 잡일입니다..
그걸 기준으로 이야기 하지마세요.
머니클립 2020-01-15 (수) 03:52
기술배우기가 더 힘들면 공부를 하면 되잖아요 ㅋㅋ
     
       
글쓴이 2020-01-15 (수) 06:26
둘다 잘하기가 어렵죠
펀딕 2020-01-15 (수) 10:57
기술 안배워본 사람들이 흔히 착각하는게
기술이 배우기 쉬운줄 아는데

기초적인거야 금방 배울 수 있지만 중급이상의 기술은 배우기 쉽지 않음
왜냐면 배울 곳이 없음
기술직에서 skill=돈벌이임
많이 알려진 내용들 아니면 쉽게 공유 안해줘서
진짜 운 좋은거 아니면 맨땅에 헤딩수준으로 본인이 연구하고 찾아야되는 경우가 많음

반면 공부쪽은 그래도 일반적으로 논문이 존재하니 맨땅에 헤딩수준은 아니죠
칠동주 2020-01-15 (수) 11:13
사회에 도움이 된다면 타고난 재능으로 일하면서 기본적으로 살아가는데 걱정이 없어야 되는데 임금 격차가 너무 심하거나 인식이 나빠 깔본다면 누가 나설까요. 더 좋은 삶을 위해 본인들이 노력하고 발전하면 더 대우를 받아야 하고 무능하고 게으르면 기본소득으로 살면 되고. 대신 남에게 피해를 주고 범죄를 저지르면 엄하게 처벌해 재발을 막아야죠.
누가 판사의 방망이나 건설노동자의 망치가 같은 대우를 받아야 된다고 했더니 벌레들이 물어뜯던데, 돈을 똑같이 주자는게 아니라 인간과 노동에 대한 사회적 대우가 차별을 받아서는 안된다는 내용은 무시하고 무조건 까더군요, 역시 벌레라 판단이 안서기는 하겠죠.
용왕 2020-01-15 (수) 12:21
공부도 기술적으로 하는 사람과 비교해야 하지 않을런지..

예를들어 기능장 이상급과 서울대 수준의 공부머리...
야한빤스 2020-01-15 (수) 13:24
어렵긴 해도 공부 싫다면 기술이라도 배워야죠...
공짜로 배우는것도 아니고 돈받으면서 배우는건데...
먹고 살려면 더 어렵더라도 배워야죠....
사는게뭐 2020-01-15 (수) 17:01
엔지니어로서 주예지 ㅅㅂ년 발언은 도무지 용서가 안된단... 겨우 고딩 수준의 수학 밖에 모르는게
어디서 나름 첨단 기술이 접목된 제품을 개발 제조하는 사람들을 무시하는건지...
그 딴 수학은 개나소나 다 아는거고 조금 잘 가르쳐서 돈 버니까 뵈는게 없는 수준 이하의 발언이라고 밖에 생각이 안 들어요.
     
       
펀딕 2020-01-15 (수) 17:27
님이나 주예지나...
수학강사가 겨우 고딩수준의 수학 밖에 모른다고 생각하는거 보면 뭐 큰 차이 안보이는거 같네요
          
            
사는게뭐 2020-01-15 (수) 17:57
괜찮아요. 님 보단 그 차이가 뭔지 잘 아니까. 남 지적질 쉽게 하는 인간이 뭔...
               
                 
펀딕 2020-01-15 (수) 18:14
자기소개 ㅎ
볼라돌이 2020-01-15 (수) 18:56
용접 손기술 있어야되고 굉장히 섬세한 작업입니다. 양손 다써야 되고
한 자세가 아닌 좁은 공간속 여러 자세에서 해야 합니다. 기술은 머리보단 근성입니다. 함부로 말하면 참 씁쓸합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31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5
3176 [잡담]  걸어서 가는 내비게이션 순수의식 14:00 0 50
3175 [일반]  한동안 수영장은 자제 해야겠죠? doomfist 13:53 0 126
3174 [잡담]  중국으로의 모든 일정은 당분간 취소라네요. 빼콤 13:52 0 161
3173 [일반]  먼 산에는 눈이 왔었네요 (1)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13:44 0 156
3172 [일반]  우한폐렴...극장이나 헬스장 가기도 꺼려지네요; (12) 캠프벨 13:43 1 199
3171 [잡담]  진짜 그런데 중국에서 좀비바이러스터지면 세계 멸망각 아닌가? (7) 개미입니다 13:41 1 190
3170 [일반]  아이나비 커넥티드 등록하려는데 동글이가 미등록이라 뜨는.. (1) 비천주 13:29 0 66
3169 [일반]  도서월정액 어떤게 좋아요? (1) dforlock 13:26 0 114
3168 [잡담]  최근들어 PC에서 굉알한 소리가 납니다. (4) pose 13:22 0 205
3167 [잡담]  윤은혜 허리라인 수준.jyp (2) 이미지첨부 호주산 13:21 1 743
3166 [일반]  으으 애 가진 아빠로서 좀 걱정되긴하네유 츄루륩춉츕 13:16 0 184
3165 [잡담]  세번째 확진자 욕 엄청먹는데 (3) ψ오크 13:14 3 609
3164 [일반]  BTS ‘블랙스완’ 빌보드 핫100 57위 진입…통산 8번째 (2) 이미지첨부 바가지ㅋ 13:13 1 125
3163 [일반]  BTS, 韓 최초 '그래미 어워즈' 퍼포머 참석..美 현지 매체 극찬 세례 (2) 이미지첨부 바가지ㅋ 13:12 1 173
3162 [잡담]  서울 효창동서 길 가던 연인 피습..30대 남성 사망 (7) 이미지첨부 순수의식 12:57 3 696
3161 [일반]  우한폐렴 별거 아니라는 사람 왜이렇게 많나요? (30) 아자토스 12:49 1 685
3160 [뉴스]  평택 4번째 확진자, 96명 접촉...밀접접촉 32명 자가격리 (2) 기후변화 12:47 0 382
3159 [잡담]  음주운전 신고 이렇게 해도 잡을수 있나욮 (3) 이미지첨부 미췐 12:30 0 451
3158 [잡담]  감염되는 방식이 감기랑 같다는데 (22) 표독도사 12:27 0 572
3157 [고민]  장기 생존 지금 당장 준비시작해야할지 고민이네요 (6) funkman 12:24 1 380
3156 [잡담]  외국 갔다온 인간들 천지네요 (22) 김훈000 12:17 1 790
3155 [일반]  가정집에서 컴퓨터 2대 이상 쓰시는 분들은.. (34) 아자 12:16 2 718
3154 [일반]  은마아파트는 2003년 7억였는데 2014년 10억대 이래도 집 사시렵니까? (9) galton 12:09 0 504
3153 [일반]  [중앙 주의][단독]'전세기 철수' 신청 우한 교민 693명, 천안 2곳에 격리한… (2) 이미지첨부 숫자만입력가… 12:08 3 333
3152 [일반]  우한 폐렴 관련한 이성 vs 본능의 갈등ㅋ (10) 로또당첨갈망 11:48 3 621
3151 [일반]  회게에 시게가 보이는건 왜일까요 운영자님?? (9) 카일러스 11:47 1 230
3150 [일반]  한중일중 그나마 한국인들이 균형잡힌게 자연재해가 드물어서인듯 (5) galton 11:45 0 324
3149 [일반]  중고서버 매매하려는데, (4) 아하리스 11:45 0 365
3148 [일반]  엄마가 사람들은 원래 하늘나라에 사는데 땅으로 잠깐.. (13) 나는사랑이야 11:26 4 583
3147 [잡담]  왼쪽엔 우한폐렴 오른쪽은 방사능... (4) 복홍 11:18 4 46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