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게시판

↑맨위로 ↓맨아래

   
[잡담] 

한국인의 기대감 일본인의 불안감

[시사게시판]
글쓴이 : 장마철소낙비 날짜 : 2019-07-11 (목) 19:10 조회 : 2605 추천 : 31  

한국이 언젠가는 일본을 제치고 아시아 2위로 부상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가지는 한국사람이 점차로 늘어나고 있습니다.

일본이 아시아 1위에서 중국에 밀려 2위가 됐는데 1위가 다시 되는 것이 아닌 3위로 밀려날 수도 있다는 불안감을 가지는 일본인이 점차로 늘어나고 있습니다.


한국사람이나 일본사람이 아닌 제3국의 사람들도 그런 느낌적인 느낌을 가지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추세지요.

즉 오늘보다는 내일 그렇게 생각하는 사람이 한명 더 생긴다는 거지요.

오늘이 좋은 날이다

산돌마을 2019-07-11 (목) 19:13
짱깨와 쪽바리들이 지랄하지만 않으면

조선사람들은 이웃과 사이좋게 지낼 사람들인데

짱깨와 쪽바리들은 왜 조선을 못 잡아먹어서 지랄들인지 모르겠음.
     
       
아라가온길 2019-07-11 (목) 19:26
제 생각도 같아요. 우리나라 사람들 참 온순하고 예의바르고 이성적이고 바른 국민들입니다. 단, 누가 시비만 안걸면요. 시비 걸면... 뭐... 역사가 입증하고 있지요. 누구보다 대담하게 도전을 받아들이는게 우리 정서니까요.
     
       
여우는고양이… 2019-07-12 (금) 16:07
이건 진짜..

우리나라는 터치만 안하면 누구와도 손잡고 갈 나라이고 국민들임
jughuis 2019-07-11 (목) 19:13
멍청이들이 늘어간다는 말인가요? 낙관론도 적당히 해야지...
     
       
글쓴이 2019-07-11 (목) 19:15
우울증 도지시나봐요.
비루한 현실에 좌절감만 드시나요?
          
            
jughuis 2019-07-11 (목) 19:16
당신이야말로 비루한 현실에서 눈돌리기 위해서 행복회로만 돌리시나봐요^^ 애초에 님 주장에 근거조차없는데 뭐 더이상할말은 없네요.
               
                 
글쓴이 2019-07-11 (목) 19:18
그래요.
맛있는거 드시고 지나온 울나라 현대사 쭈욱 되짚어보시고 앞날에 대한 구상도 좀 해보시고 내가 할 일은 뭘까에 대해서 의욕도 좀 가지시고 하세요.
                    
                      
jughuis 2019-07-11 (목) 19:32
현대사고 자시고 당신은 현재 국제정세 파악이나하세요ㅋㅋ 일본이 많이 약해졌다고는 하나 아직까지는 우리나라보다 강국이에요. 이 현실을 외면하고 그냥 장기전으로 가면 우리나라가 일본 넘어설거야~ 아무 근거도 없이 다른 나라 사람들도 나의 이런 생각에 동조하고 있어~ 해봤자 현실은 전혀 다르니까요^^ 일제에 의한 우리나라의 불우한 근현대사가 안타깝고 현재 일본의 안하무인 격인 태도가 못마땅하긴 하지만 그게 현실을 바꿔주진 못해요~
                         
                           
글쓴이 2019-07-11 (목) 19:40
그럼 울나라가 영원히 일본을 앞지르지 못할 거라는 말씀인가요?
말이 참 심하시네.
뭔 현실타령을.
밝은 미래를 위해 의욕을 가지고 그 미래를 위해 마땅히 할도리가 있으면 열심히 하자고 할 수도 있는거 아님?
평생 현실타령하며 엎드려서 살다 가시는 건 좋은데 뭐 좀 해보자는 사람들을 굳이 뜯어말리는 심뽀는 좀 글치 않나요?
아는척 오지시는데 제가 보기엔 님은 아는게 하나도 없어요. 그냥 안다고 착각하는 부류지.
그럼 수고.
이 이상 대꾸 안합니다.

마지막으로 난독증 꼭 치료하시길.
                         
                           
cleankor 2019-07-11 (목) 19:41
그래서 기대감이라고 했잖아요.
                         
                           
판에미로 2019-07-12 (금) 03:34
근데, 확실한건 한국과 일본 사이에서 현재 추세가 1인당 국민소득, 기술 격차가 더 벌어지는게 아니고 더 좁혀지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이런 사실만 봐도 미래가 좀 더 한국에 더 긍정적으로 다가올거라고 생각해도 무리는 아니라고 봅니다.
                    
                      
jughuis 2019-07-11 (목) 19:52
제가 언제 영원히 앞지르지 못할거라고 했죠? 현재 상태에서 객관적으로 비교할 때 일본이 앞서있는 것이 현실이라고요. 이상황에서 전면전을 하게되면 피해가 더 큰 쪽은 우리가 될거라고 대부분의 전문가들이 생각하고 있어요.
님 말대로 미래를 준비하고 의욕적으로 나서야 되는 것은 맞지만 현실 팡가가 제대로 되지 않은 상황에서 의욕만 있다고 해결되는건 아니잖아요. 오히려 지금은 최악의 상황에도 대비하는 자세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제가 아는게 하나도 없는게 무엇인지도 자세히 답해주시면 좋을텐데 더 대꾸 안하신다니 본문글은 말그대로 근거도 없는 뻘글이 되겠네요
                         
                           
코로나 2019-07-11 (목) 21:25
이미 1인당 gdp 거의 따라잡았어요. 물론 당장 따라잡는다 말하는건 국뽕이지만 추세선 보면 아주 멀지만은 않아요
               
                 
필립K딕 2019-07-11 (목) 19:53
1. 한반도로 교역의 중심축 원상복귀 : 과거 삼국시대, 고려초 교역의 중심지가 어디 였는지 생각해 보세요.

이게 일제강점기 > 6.25전쟁 > 남북분단 > 그리고 현재까지 어떻게 쪼개져 있었나 보세요

원래 해양무역과 대륙무역의 교역의 중심축이 한반도라는 결론이 나옵니다.

2. 왜 UN 연합사는 한반도 평화후에도 영향력을 오히려 강화 하려고 할까요?

주로 이런 강화에는 미국과 EU입니다. 이 국가들은 외교과 안보뿐아니라 동북아 교역로에도 많은 관심을 보이지요. 이는 자국의 기업이 한반도나 대륙으로 진출했을시 유사시에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명목이 강합니다.

외교적으로 이는 남북한 그리고 연합사 참전국들과도 긴밀히 논의를 해야 할 문제고요.
또한 우리가 대양해군으로 나가는 것에 대한 충분한 논의도 이루어져야만 할 문제고요.

3. 미 하원이 한반도의 영구적 평화를 위한 결의안을 상정하고 통과 시키려는 움직임도 이런 조심에 입각한다고 봅니다.

지금 전세계가 어렴풋이 나마 잡는 G20회원국 대부분 국가의 구상은 한반도에 영구적인 평화를 만들고, 대륙횡단과 그 대륙 곳곳에 소비시장과 교역로를 건설하고 고용창출을 하며,

 활발하게 무역을 하는것으로 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으려는 움직음 보이고 있고, 대양 ~대륙을 잇는 점차 더 큰 형태의 교역을 원하는 것입니다. 

 이게 장미빛 같지만, 우리나 북한이 조금만 실수해도 바로 세계 열강들은 한반도에 자국군대를 주둔시키고, 분할식민통치 혹은 자국에 유리한 친정부 형태의 분할통치를 획책할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이런 분할식민통치에 가장 열을 올릴서 앞장설 나라가 일본입니다.

가장 관건인 문제가 북핵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보느냐 혹은 무력을 통반해서 제재를 계속해서 북한정권을 붕괴시키고 자신들의 군대를 주둔시키면서 식민지 상황과 비슷한 구조로 만들것이냐 일것입니다.

지금 현상태의 경제체계나 무역시스템으로는 앞으로 불어나는 중국의 인구나 중장기적인 세계경제 불황에 대비하기 힘듭니다.

EU 회원국끼리의 교역도
                    
                      
필립K딕 2019-07-11 (목) 20:06
한계가 있고요. 거기에 러시아 및 그 주변국의 상태도 그렇고요.

그러데 이걸 한방에 해결하는 방법이 세계각지에 주요 교역로를 중심으로 산업 경제를 집중 투자해서 소비시장 규모를 늘리면서 집중적으로 밀집된 인구를 분산해서 세계 각지로 보내는 방법입니다.

앞으로 세계 자체가 인종이나 민족보다는 국가지역 공통체의 개념이 더 크게 발전할수도 있는것이고요.

 분명 일본이 강국임에도 불구하고 세계 주요 국가들이 한국이나 북한에 더 우호적인 제스쳐를 보내는 이유도 분명 이런 이유라고 봅니다.

필요에 따라서는 북한의 경제가 어느정도 활성화 되고 한반도 평화가 고착화 되는 시점에서

과거 MB가 추진했던 한반도 운하계획도 고려될수도 있습니다. MB가 이걸로 비난 받는 이유는 전세계 흐름보다 더 너무 앞서가면서 설레발치고, 제대로된 환경피해를 연구하지도 않고, 국민적 합의에 도달하지도 못했으며, 도산위기에 몰린 건설업체들 산소호흡기 정도로 미리 추진 한것이라고 봅니다.

앞으로 세계자본은 경제적으로 개발이 필요한 국가들이 투자하고 경제를 활성화 시켜서 소비 주체로 만들고 이를 통해서 더 많은 교역을 하는 형태로 발전할것으로 기대 됩니다.

 트럼프가 화성이민이나 개발에 관심을 갖는 이유도 지구내의 자원으로써는 실현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외행성의 자원을 지구로 끌어오는 방법을 생각한 것일수도 있다고 봅니다.
     
       
필소구트 2019-07-11 (목) 23:04
­
한방건빵 2019-07-11 (목) 19:14
일본은 더 불안한건.. 대일본지진 걸로요....
그래서.. 아베가 군사.....
     
       
글쓴이 2019-07-11 (목) 19:17
미국과 중국 있잖아요.
둘이 힘의 균형 맞추느라 일본 별지롤 못합니다.
cleankor 2019-07-11 (목) 19:17
며칠전 전 일본 총리도 mbc 방송에서 비슷한 말을 했죠. 한국을 항상 아래로 두고 싶은 일본이 지금 그걸 뛰어 넘을려고 하니까 조급해진거라고...  한마디로 이제서야 한국을 적수로 보기 시작했다는... 실제로 세계 무역 규모 7,8의 나라가 어느덧 바로 옆나라에 등장했으니 긴장할 만도...
깝조권 2019-07-11 (목) 19:19
북한이 개방되고 한국과 경제공통체만 되도 일본을 추월하는건 99%죠
     
       
글쓴이 2019-07-11 (목) 19:57
무려 KBS에서 개성공단 재개에 대한 각계의 노력을 며칠 전에 다큐로 방영하더군요.
남북 경제공동체가 방아쇠가 당겨지기만 하면 매우 빠르게 진행될듯요.
항삼세 2019-07-11 (목) 20:02
출산율 해결 못하면 가망없다 봄.
     
       
깝조권 2019-07-11 (목) 20:15
남쪽만으로는 출산율 해결 못하죠
반면에 북한의 경우는 현재 천만입니다. 비정상으로 인구가 적죠
북한이 개방을 하고 경제적으로 살만해지면 인구수는 급격히 늘어날겁니다.
북한인구가 오천만이 되고 경제공동체로 하나로 묶는다면  남한과 합쳐서 일억의 거대시장이 되는겁니다.
          
            
항삼세 2019-07-11 (목) 20:50
의견에 대한 태클은 아니고 북한인구가 천만은 아닌 것 같습니다. 2천 5백만으로 우리나라 절반으로 알고 있는데요. 출처가 어딘지..?
               
                 
깝조권 2019-07-11 (목) 22:08
제가 잘못알고 있었네요
이천오백만이면 오천만은 더 쉽게 도달할수는 있겠네요
시민쾌걸 2019-07-11 (목) 20:43
토착 왜구들이 들으면 발끈할 얘기네요.
칼있시마 2019-07-11 (목) 20:59
내 생각도 비숫합니다.
일본은 정치 민주화가 개떡이라서 더 이상 경제발전이 어려울 것 같습니다.
경제가 어느 정도 성장하면 반드시 정치 민주화가 뒤따라야 합니다.
몇몇 일본 지인들 만나보면
한국의 정치 민주화가 제일 부럽다고 합니다.
판에미로 2019-07-12 (금) 03:27
경제규모는 인구 빨이니 그건 힘들고, 나중에 북한과 통일되면 그때는 경제규모도 앞서나갈게 확실합니다.
그리고, 현 시점에도 쪽빠리들은 예전의 그 다이나믹 하다고나 할까? 그런 느낌이 있었는데, 요즈음 많이 죽었다고 생각함,  앞으로 미래는 확실히 장담 할순 없지만, 현 추세는 한국이 일본을 따라잡아 간 격을 좁히는 시기입니다.
1인당 국민소득도 예전엔 3만, 2만이상 차이 나던것이 이젠 1만 차이 입니다.  지금의 추세가 쪽국을 따라잡는 추세라
10 - 20 년 사이에 1인당 국민소득은 따라 잡거나 역전할거 같고, 기타 많은 기술문제도 따라잡을거 같습니다.
jjm18506 2019-07-12 (금) 15:05
통일되야 어느정도 덩치도 있어서 괜찮을텐데...
일본을 너무 얕보는경향도있는데 내수만해도 거진 1억가까이고
국토만 남북한 합쳐서 2배크기임...기술력도 머.기초분야는 우리는
상대도 안되서..한국 통일하고 저출산문제해결해야..낙관할수있지않나싶습니다.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포함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29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2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1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14
1486 [일반]  "죽기를 각오" 黃..텐트 불허·한파에 국회로 돌아가 RULE 21:25 0 30
1485 [뉴스]  [단독] 檢, 김오수 법무차관 '직권남용' 고발인 조사 이미지첨부 필소구트 21:24 0 62
1484 [정치]  제1야당 대표수준이 자해공갈단 (3) 리더111 21:18 0 65
1483 [잡담]  황대표 지킵시다 (4) 김씨5 21:12 0 188
1482 [뉴스]  청와대 앞 텐트 안 되는 줄도 모르고..황교안 단식 해프닝 (6) 이미지첨부 수타가이 21:07 0 210
1481 [일반]  [J컷] 노무현과 언론의 극한대결, 패했으니 무의미한 싸움이었을까 (유시민의 눈물) (2) RULE 21:04 0 112
1480 [일반]  네이버 댓글 근황 (3) 이미지첨부 천상유희 20:21 0 451
1479 [일반]  민주당 빠는글 쓰지않으면 공격을 당하나요? (16) 사냥중 20:15 0 275
1478 [일반]  세금 낼 돈 없다더니..호화 저택에 외제 차 가득 (4)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0:03 0 420
1477 [잡담]  황교안이가 밥 안 먹는다고 선언하네... (12) GW나무그늘 19:46 0 370
1476 [일반]  문 대통령 시원하네요. (9) The미래 19:11 0 685
1475 [뉴스]  하청업체서 뒷돈 받아 유흥비..MB사위 구속영장 청구 (5) 새날 18:50 0 293
1474 [뉴스]  [단독] "다스는 MB 것" 공익제보자 김종백씨, 경기도 공공병원 감사 책임진다 (4) 이미지첨부 새날 18:36 0 302
1473 [경제]  [경제의 속살] "내년 예산은 빚놀이" 황교안 발언 분석 (3) 이미지첨부 새날 18:26 0 307
1472 [뉴스]  황교안, 선거법·공수처 저지 단식 돌입 靑서 천막설치 금지해 바닥앉아 농성중 (7)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8:13 0 366
1471 [일반]  하태경이 관종같아보여도 일은하네요 (17) 사냥중 18:11 0 600
1470 [일반]  판매중인 일본 분유에서 세슘 검출. (1) heicli 18:11 0 369
1469 [일반]  역사공부를 해야되는 이유 (5) actKA1 18:02 0 385
1468 [일반]  개노답 3형제 (7) 이미지첨부 거스기 17:41 0 556
1467 [일반]  '윤석열 신뢰' 힘실어준 文대통령..검찰 개혁 빨라지나 (10) 이미지첨부 대두풀 17:15 0 747
1466 [일반]  검찰 공소장이 대단합니다. (6)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7:02 0 859
1465 [일반]  중국에 큰 연봉 받고 넘어간 기술자들 근황 (7)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6:54 0 860
1464 [뉴스]  [미대선] 최근 민주당 예비후보 중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부티지지 시장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51 0 281
1463 [일반]  접시에 고기 덜어준 걸 성관계 동의로 본 판새 (8)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6:49 0 759
1462 [일반]  백종원 가게에 중국인 후배 데리고 갔다가 분위기 안좋아진 사람 (5)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6:47 0 622
1461 [정치]  [미대선 여론조사] 뉴햄프셔주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16:46 0 158
1460 [일반]  [재복습] 황교안 '日자위대, 한반도 유사시 입국 허용'(2015) (5) sienic77 16:24 0 405
1459 [일반]  녹색당 "'스트립바 의혹' 최교일 의원 뇌물수수 혐의 수사하라" (1) 아이즈원♡ 16:24 0 205
1458 [경제]  트럼프 때문이라고 해야하나... (5) 부러진날개2 16:10 0 254
1457 [정치]  [손석희의 앵커브리핑] '석상에 올라탄 앨리스' (1) 친절한석이 15:47 0 3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