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25] (특가판매) 이토 집사들을 위한 잇템!! " 고양이 도넛… (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업체정보  | 핫딜정보
 컴퓨터견적  | eTo마켓
 자동차업체  | 남성스타일
 보험상담실  | 대출상담실
자료공간
 공개자료실  | 추천사이트
포인트공간
 나눔이벤트  | 포인트배팅
 포인트선물  | 홍보포인트
 가위바위보 | 자동차경주
 포인트슬롯 | 포인트복권
 이벤트/충전소 | 포인트순위
이토공간
 공지사항  | 문의사항
 자주묻는질문  | 토렌트팁
 포인트적립 및 계급정책안내
   
[잡담] 

영화 람보에서 이렇게 슬픈 장면도 있었네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한계를넘어서… 날짜 : 2019-04-15 (월) 08:01 조회 : 4669 추천 : 11  


전 람보라는 영화를 제대로 본 적은 없습니다

대충 무슨 영화인지만 아는 정도입니다

람보하면 양손에 M60 기관총 들고 적들에게 난사하는 이미지만 떠올랐는데

이런 가슴 아픈 장면도 있었네요...

이해와 존중, 사랑, 포용력을 갖자
결단력, 추진력, 과감함을 갖자
매순간순간에 최선을 다하자

제이커스 2019-04-15 (월) 08:18
저도 2,3을 먼저 보고 1을 봤는데,
보면서도 이게 같은 시리즈 맞나 싶더군요.
마지막에 주인공 울때 저도 눈물이..;;
     
       
글쓴이 2019-04-15 (월) 08:27
우리가 보통 생각하는 적진으로 무대뽀식 공격을 하는 람보의 이미지와는 달리
1에서는 전쟁의 PTSD를 겪는 군인의 가슴 아픈 모습으로 묘사가 된다고 합니다
ㅇㅇ그러해다 2019-04-15 (월) 08:34
참전한 군인들은 첫교전때 어떠한 방식으로든 98% 정도가 정신적으로 충격을 받는다  충격 받지 않은 2%들은 사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같은 부류이다라는 말이 있죠
     
       
글쓴이 2019-04-15 (월) 08:39
그렇죠 아무리 적군이라도 눈앞에서 사람을 죽여야하고,
또 전우가 죽는걸 목격하는데 정신적 충격을 안 받으면 그게 더 이상한거죠
          
            
ㅇㅇ그러해다 2019-04-15 (월) 08:44
당장의 전투의 살아남는다고 해도 언제 끝날지 모르는 정신적 충격을 견뎌야한다는게 너무 암담하고 슬픈거 같아요
어쭈구리 2019-04-15 (월) 08:47
1편만 지대로...
갓지라 2019-04-15 (월) 09:01
1탄은 작품성과 흥행 모두 잡은 명작이죠..
(물론 2탄이 작품성은 희생가고 흥행은 더 잡았죠^^)

베트남전관련인 디어헌터, 플래툰, 햄버거힐, 풀메탈자켓, 지옥의 묵시록 추천해봅니다.
참 택시드라이버도 관련이 있군요..

베트남전 10부작 다큐에는 많은 인간군상이 나옵니다. 일독 추천합니다.
(EBS 단축판 5부작 다큐도 있습니다마, 10부작을 더 추천합니다. )
     
       
이튼 2019-04-16 (화) 01:30
지옥의 묵시록 공포영화인가요?

베트남전에 요새 관심이 많아 대중매체 영화로도 틈틈히 찾아보는데 지옥의 묵시록이 정말 유명한 명작영화라는건 찾아보니 알겠는데 제목이 너무 공포영화 같아 무서워서 못보고있어요...
김씨5 2019-04-15 (월) 09:34
람보 1이 명작린데  파병 군인의 외상후 스트레스 증후군을 제대로  다룬 영화 입니다
TigerCraz 2019-04-15 (월) 09:34
First Blood라는 소설이 원작이죠. 람보 1, 2는 소설 기반이고 3는 순수 창작이죠.
알카트레즈뽀… 2019-04-15 (월) 09:37
이게 1편인가 그랬죠. 이거랑 로보캅은 어렸을때 보고 이래저래 생각거리가 잔득이었습니다.
춥고배고파 2019-04-15 (월) 09:50
1은 전쟁의 참혹함속에서 활동하는 군인을 다뤘는데 그 후부터는 무쌍류 영화로 바꼈죠.
테리윈 2019-04-15 (월) 10:03
보안관 개새끼
프리에1 2019-04-15 (월) 10:06
원래 람보는 씁쓸한 주제의 영화입니다. 다만 후속작에 갈수록 무쌍류가 되어서 대다수의 사람들이 총 난사하는 람보를 생각할 뿐...
호진이누나 2019-04-15 (월) 10:08


멀쩡해보이는 트라우트만 대령도 사실 심각한 PTSD를 겪은 사람이었죠
결혼은 정말 나쁜 겁니다
momag 2019-04-15 (월) 12:44
전쟁없는 세상이 오기를.....
헬메스 2019-04-15 (월) 14:36
1편은 국가에 버림받은 군인들을 그린 반전 영화였는데, 후속편들은 거꾸로 전쟁영웅 영화가 된... 희귀한 경우...
네버님 2019-04-15 (월) 14:39
원작 소설에선 대령이 람보를 죽인다고 들었는데.
고수진 2019-04-15 (월) 16:14
이걸 ㅡ ㅡ2에서 미국만쉐 ~~~~자위질영화
베르킨게토릭… 2019-04-15 (월) 19:50
1탄은 정말 볼만한 영화였고... 2탄은 오락성만 따지면 괜찮은 영화입니다..
근데 제 주관적인 생각으로 3편은 작품성도 오락성도 별로였던..
12424152 2019-04-15 (월) 22:09
1편 엔딩은 대령이 람보를 죽이고...모든것은 일상으로
ⓙⓐⓝⓖ 2019-04-15 (월) 22:27
포르노 배우가 연기와 각본에도 소질이 있었죠..
너불리 2019-04-15 (월) 23:50
1편은 오락영화가 아닌 월남전에 참전한 전쟁후유증에 시달리는 귀환 군인이 고향가는길에 오해로 범죄자로 몰려
스스로 살아남기위해 정부에 저항하는 반전 메시지 군인 대우를 향상시켜 달라는 메시지를 진하게 호소하는 명작영화지요
     
       
슬림덕 2019-04-16 (화) 00:51
오해가 아니죠.  그냥 또라이 보안관과 부하들이죠.
     
       
fourplay 2019-04-16 (화) 06:34


오! 1편 줄거리 2줄요약 깔끔하네요.
   

(구)회원게시판
회원게시판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기능 변경안내 (9) eToLAND 06-25 5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8-06 9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8-06 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8-06 16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08-06 18
105590 [잡담]  일반 TV에 동글이끼면 블루투스 이어폰 사용 가능하나요? (3) 씨즐 12:41 0 79
105589 [일반]  아내의 맛 측 "일베 용어인 줄 몰랐다" (6) 이미지첨부 fourplay 12:40 0 235
105588 [일반]  장 안좋은 사람에게 지식 공유점 (7) 백두텨 12:38 1 91
105587 [잡담]  비와서 노래만들었습니당 5286 12:38 0 25
105586 [정치]  자유한국당, 나경원, 황교안등과 일본의 관계. 사진 100장. (1) 이미지첨부 푸르름 12:36 0 124
105585 [일반]  요새 삼성 갤럭시 무슨일 있나요? (4) 크러럴 12:35 0 164
105584 [일반]  애계당이 대단하긴 하네요 말이화나 12:32 0 66
105583 [잡담]  파전을 만들어야겠습니다. 오늘은 비가오니까요. 이미지첨부 블록틱스 12:31 0 61
105582 [잡담]  즘 무슨 라면을 먹어도 맛이 그런데... 감기 때문이겠지요? 최대8자 12:30 0 57
105581 [일반]  나베의 찍어누름 (6) 겨울숲 12:27 0 204
105580 [단문]  공권력을 조롱하는 박근혜의 앞잡이들... (1) 이미지첨부 GW나무그늘 12:24 0 140
105579 [일반]  국민 팔아 먹는 나베.. (6) 이미지첨부 섶다리 12:16 0 420
105578 [일반]  우하하하. 점심시간에 엘레베이터에 갖혔습니다. (11) 야밤에체조 12:15 0 235
105577 [잡담]  갑자기 쉬게 되서 뭐할까 고민이네요. (2) 블록틱스 12:08 1 155
105576 [정치]  자유한국당의 평화통일 원하던 새누리당 시절 모음.jpg 이미지첨부 푸르름 12:05 0 235
105575 [잡담]  아침부터 개고생했네요 (2) 강남고려 12:04 0 129
105574 [잡담]  점심메뉴 추천좀요 (5) limjh606 12:03 0 94
105573 [고민]  여름 나기 좋은 '있으면 좋은' 아이템들좀 추천해주세요 (4) 소주랑닭똥집 12:01 0 63
105572 [일반]  BTS, 김건모 기록 깨고 韓 최다 음반 판매로 기네스 등재 (8) 바가지ㅋ 12:01 1 239
105571 [일반]  미스트롯 송가인 아버지에게 '전라디언' 자막을 입힌 TV조선 (1) 이미지첨부 백년전쟁 11:54 0 291
105570 [일반]  안전짜장면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 식당 주방은 거의 대부분 청결하고 거리가 멀어요 … (2) 삼성무풍에어… 11:52 0 165
105569 [정치]  자유한국당의 일본 고관 앞에서 고개 숙이기. 2018.8.2. (2) 이미지첨부 푸르름 11:48 0 327
105568 [일반]  익산시장...기가 막히네요 (1) 카일러스 11:44 0 390
105567 [고민]  28살 향후 고민입니다. (9) sweattea 11:42 1 329
105566 [일반]  현직 윗 분들 중 제가 그만두길 바라는 사람이 있는 거 같습니다. (4) 술끊자 11:39 1 342
105565 [잡담]  이 시대의 빅매치 (4) 장마철소낙비 11:38 0 196
105564 [일반]  무신사 이용하시는분들. (4) 크러럴 11:37 0 257
105563 [잡담]  자한당 얻은게 없어서 국회 못 열겠답니다~ (5) GW나무그늘 11:31 0 349
105562 [고민]  여자친구 보통 선물 뭐사드리나요.. (8) 인과응보 11:30 1 255
105561 [잡담]  예수쟁이 진짜 극혐이네요. (17) Bink 11:28 0 45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