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8/15] (회원게시판) [경] 맘스터치 입점 [축]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문 대통령 "정겹게 안부 묻는 남북 선수…오래 기다린 명절모습"

[시사게시판]
글쓴이 : MarineErika 날짜 : 2018-02-15 (목) 09:38 조회 : 549
"평창올림픽 과 함께해 더욱 특별한 설, 웃음과 행복 가득하길"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평창의 남북 선수들이 정겨운 우리말로 서로 안부를 묻고 있다"며 "너무나 오래 기다려 온 민족명절의 모습"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설을 앞두고 청와대 페이스북과 트위터 등으로 공개한 인사말을 통해 "남북 선수들의 값진 도전을 넉넉한 마음으로 응원해 주신 국민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올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번 설날은 평창동계올림픽과 함께해서 더욱 특별하다"며 "세계에서 반가운 손님들이 찾아와 제대로 된 까치설날을 맞았다"고 말했다.

이어 "선수들은 지금 평창에서 운동복 대신 한복을 입고 윷가락을 던지면서 친구가 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국민 여러분은 지금도 가족들과 둘러앉아 올림픽 이야기를 나누고 우리 선수들의 선전에 기뻐하며 한 해의 꿈과 포부도 나누실 것"이라면서 "저도 새해를 맞아 각오를 새롭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가족이 행복해야 나라가 행복하다"면서 "행복해지기 위해 하는 노력이 이뤄지도록 정부가 할 수 있는 모든 힘을 다해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올림픽으로 여는 희망찬 새해, 여러분 가정에 늘 웃음과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