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23] (회원게시판) 에어컨없이 사는분?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볼턴 "CVID 포기 안해…北 동의 안하면 꽤 짧은 북미회담 될 것"

[시사게시판]
글쓴이 : blesoma 날짜 : 2018-05-17 (목) 11:08 조회 : 697
서울=뉴시스】 이현미 기자 = 리비아식 모델의 북한 비핵화를 압박하고 있는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16일(현지시간) 미국은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CVID) 목표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볼턴 보좌관은 이날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성공적인 북·미 정상회담을 위해 모든 시도를 할 것이지만, 회담의 목적인 CVID를 버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미 연합군사훈련과 미국의 비핵화 요구 수준 등을 이유로 북한이 북미 정상회담을 개최하지 않을 수 있다는 입장을 시사한 것에 대해 "이런 반응은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며 나에게는 매우 익숙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뉴시스

【워싱턴=AP/뉴시스】 존 볼턴(왼쪽 세번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래리 커들로(왼쪽 네번째) 백악관 국가경제위원장이 지난 18일 플로리다주 팜비치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가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오찬 회동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발언하는 것을 듣고 있다. 2018.04.20.


그는 "2003년 (조지 W)부시 행정부에서 6자회담을 우리가 검토하고 있었을 당시 나는 북한 김정일 위원장을 폭군, 독재자 묘사했다가 북한으로부터 인간쓰레기, 흡혈귀라는 원색적인 비난을 받았다"며 "그래서 나는 그런 종류에는 익숙하다. 그것은 북한이 (항상)하는 것이다. 문제는 이것이 정말로 비핵화의 목표를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않는다는 신호인지 여부"라고 강조했다.

이어 "오늘 아침 나의 한국 카운터파트인 (정의용)국가안보실장과 통화했고, 우리는 몇 가지 시나리오들을 검토했다"고 전했다. 또 "한국 측도 확실히 알지 못했지만, 모든 가능성이 있으며 북한이 대량파괴무기를 포기하는 것에 대해 실질적으로 전략적 결정을 내리는게 근본적인 문제가 됐을 수 있지 않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우리는 핵무기와 다른 것들을 테네시주 오크리지로 옮겨서 그들의 프로그램을 해체하는 방법을 알고 있다"며 "우리는 탄도미사일로 할 수 있는 많은 것들이 있고 상대적으로 빠르게 충분한 자원을 투입할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들이 핵무기 없이 더 안전하다는 전략적 결정을 하지 않는다면,(도널드)트럼프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꽤 짧은 회담을 하게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우리는 회담을 성공적으로 만들 수 있는 일을 하기를 원한다"면서 "하지만 우리는 실수를 하지 말아야 한다. 북한이 비핵화 약속을 지키지 않는다면 우리는 과거 행정부들의 실수를 반복하지 않을 것이고, 그들이 더 많은 혜택을 요구하면 끊임없는 논쟁에 빠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고 회담을 위한 준비는 계속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볼턴 보좌관은 "(현 상황에서는)희망과 비관, 두 방향을 가리키는 신호들이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남북 고위급회담을 북한이 취소한 것은 일종의 실망스러운 것이고 정말 고루한 생각"이라고 밝혔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정리/이현미 기자, 그래픽/안지혜 기자 = 트럼프 미 대통령이 10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오는 6월12일 싱가포르에서 만난다고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다음은 한반도 긴장이 극한으로 고조됐던 지난해부터 최근의 해빙무드까지 북미관계 일지. hokma@newsis.com


하지만 북한이 '6자회담 베테랑'인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 명의로 담화문을 발표한 것에 대해서는 "북측이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준비를 지속하고 있는 증거"라고 평가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 위원장에 대해 평가를 내릴 기회를 가질 것이고, 그가 진심으로 비핵화에 전념하고 그것을 더 잘할 수 있는지, 그리고 비핵화가 성공한 뒤 더 나아갈 수 있는지에 대한 감을 잡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북미정상회담에 대해서는 "우리는 낙관적인 동시에 현실적"이라고 전했다.

북한은 한국시간으로 16일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 명의의 담화를 통해 "미국 정부가 일방적으로 핵 포기를 강요한다면 내달 12일로 예정된 북미정상회담을 재고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북한은 "일방적인 핵포기만을 강요하려든다면 우리는 그러한 대화에 더는 흥미를 가지지 않을 것이며 다가오는 조미(북미)수뇌회담에 응하겠는가를 재고려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세계는 우리 나라(북한)가 처참한 말로를 걸은 리비아나 이라크가 아니라는데 대하여 너무도 잘 알고있다"며 "핵개발의 초기단계에 있었던 리비아를 핵보유국인 우리 국가와 대비하는 것 자체가 아둔하기 짝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로써 북한은 트럼프 행정부 내 대표적 강경파인 존 볼턴 국가안보 보좌관 등이 리비아식 핵포기 모델을 요구하는 것을 정면으로 거부한 것으로 평가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은 미국 측에 아무런 통보도 하지 않았다면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두고 보자"고 말했다.

always@newsis.com 

파지올리 2018-05-17 (목) 11:10
얘랑 태영호 좀 어떻게 했으면 좋겠는데. ㅠ
닉닐 2018-05-17 (목) 11:18
지가 먼데?

볼턴 똘추새키 티내나 ㅋ

보좌관주재에 졸 나대네 ㅋㅋ
필립K딕 2018-05-17 (목) 11:23
볼튼 생각은 그냥 북핵 및 생화학무기를 테네시주 오크리지를 옮겨와서 재가공해서 지들이 싸게 쓰겠다는 소리.

그걸 어렵게 이야기 하면서 언론플레이중..결국 볼튼의 이런 위험천만한 생각들은 동북아평화나 미국의 트럼프 지지율,주변국들과의 이해관계 <러시아 중국 한국 북한 >에 정면으로 배치되는 논리임.

 러시아 중국의 전력증강에 대한 대비책으로 미국은 이미 노후화된 자국의 핵무기의 대체를 이야기 한적이 있으며,
이미 완성된 북한의 핵무기는 저렴한 비용으로 미국의 핵무장 재편을 하겠다는 지극히 미국식 아베논리라고 볼수 있습니다.

얘는 미필에 병역거부자이고, 전쟁이 무서움을 모르는 지극히 소시민적인 미국인이며, 미국내에서도 국가에 대한 충성이나 감사,명예를 모르는 사람이라고 볼수 있습니다.

어제 백악관 대변인 발표로 이런 얘하고 어느정도 선을 그으니까, 지 입지가 좁아져서 언론플레이 시전중.

얘같은 애들은 결국 미국내에서 적폐로 규정할수 있다고 봅니다.
케이쨩 2018-05-17 (목) 11:27
저 또라이 새끼가 똥 제대로 싸고 있네..
skuid 2018-05-17 (목) 11:29
트럼프가 볼턴 까버리면 정은이가 자연스럽게 회담에 들어오는 구도가 될 듯.
검은놀이 2018-05-17 (목) 11:38
결국 책임자는 트럼프..

트럼프가 동의하면 볼턴 의견대로 가는 거고
트럼프가 동의 안하면 볼턴 교체되는 거고...
듀클리언 2018-05-17 (목) 11:44
일본에 뒷돈 먹었나 왜 저러지?
뽕여사 2018-05-17 (목) 11:45
확실히 비핵화시키겠다는 의지가 보이네요~
     
       
유자청 2018-05-18 (금) 09:31
비핵화 안시키겠다는 의지로도 보이구요.
부여휘 2018-05-17 (목) 11:54
아 그놈 참 도움안대게 생겼네.. 찌질이 같이 생겨서..
바람의마법사… 2018-05-17 (목) 12:16
아베장학생이죠..개쉐리
산들에꽃피네 2018-05-17 (목) 13:28
똥강아지가 짖는군요. 저러다 트럼프에게 발로 차입니다.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정치/시사 관련 내용은 시사게시판에 등록바랍니다. eToLAND 12:08 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80536 [정치]  노회찬의원 타살의혹이 있군요 (3) sch7 21:45 0 257
180535 [일반]  SKT 무제한 요금제 어떤걸로 할까요? (4) 원형지정 21:43 0 86
180534 [일반]  에어콘 청소 해보신분 있으신가요? (2) 겨울아가지마 21:38 0 136
180533 [일반]  공무원 수험가도 폭행기사 나올 거 같네요 (2) 백두텨 21:36 0 216
180532 [일반]  프로필 사진변경이 안되네요 (2) 허니버터야옹 21:33 1 64
180531 [뉴스]  폭염에 KTX 마저 '느릿느릿'…온열 질환자도 계속 늘어(종합) 경비실 21:33 0 159
180530 [일반]  특활비 폐지가 중요한게 아닙니다. (4) belcowin 21:33 1 111
180529 [잡담]  우석훈 좋은 놈들은 이미 다 죽었어....(붉은 돼지 대사) (1) 이미지첨부 해적좀비 21:32 1 174
180528 [일반]  에어컨 주문 폭주하는데..공장은 '칼퇴근' (18) 이미지첨부 키보드워리어… 21:32 0 496
180527 [잡담]  특활비 폐지합시다 해적좀비 21:29 1 124
180526 [뉴스]  '비통' 감도는 노회찬 빈소…정치인 등 조문객 발길 이어져 천사의눈빛 21:29 0 142
180525 [일반]  노회찬 의원 가셨다고 국회 특활비 폐지 안할려고;;;; 이미지첨부 블루복스 21:28 0 196
180524 [사회]  그알 이큰별PD "방송에 나온 건 빙산의 일각이다." (5) 이미지첨부 fin11 21:27 8 476
180523 [일반]  아이의 성장에 해가 될까요 (8) 백두텨 21:26 0 159
180522 [일반]  전력 예비율 간당간당 하네요 (6) 이미지첨부 블루복스 21:25 0 303
180521 [일반]  담배 피는 분들 하루에 얼마나 피시나요? (9) 잇힝e 21:24 0 165
180520 [잡담]  거기가 어딘데 라는 예능을 봤습니다. 개소리저격수 21:24 0 113
180519 [잡담]  미용실에서 기분 좋은 얘기 들었네요! (7) 인퍼 21:23 0 239
180518 [일반]  음식점 카드깡? 관련 고민상담요청 (9) 자비무적 21:21 0 153
180517 [일반]  파킹시 D에 놓으면 안되는 이유. (24) cubi 21:21 0 529
180516 [잡담]  님(?)이 갔습니다 ㅋㅋㅋ (3) 이미지첨부 포이에마 21:20 0 377
180515 [일반]  계엄령 포고문이 jtbc에서 나오는데 이건 뭐.. (5) 루치페루 21:18 8 499
180514 [일반]  노회찬 옹이 의원직 상실까지 하며 밝혔던 삼성 떡검 그리고 그판결 (3) 꼬리치레 21:16 9 405
180513 [일반]  답답한건 경제가 무너지면 한국인은 문재인정부에 등돌릴거란거다. (11) 테크노 21:15 2 252
180512 [일반]  회사에 연차수당은 법적으로 규정되어 있는거 아닌가요? (7) 행복한나날들 21:14 0 142
180511 [일반]  부디 천국에서 행복하시길 배트맨123 21:13 1 87
180510 [잡담]  이재명 덮혔네 (1) jkim 21:13 0 255
180509 [사회]  노회찬 자살 이유 (17) 제이케이케이 21:11 0 878
180508 [잡담]  하루 종일 일이 손에 잡히질 않네요. ㅜㅜ 필소구트 21:10 4 165
180507 [일반]  메인보드 수리시 cpu 메모리 꼽힌체로 가져가면 되나요? (10) 푸른하늘에서 21:10 0 1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