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22] (연예인) 수영하는 시바견 사나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만일 실컷 먹어도 원하는 체중 유지해주는약 개발함 무조건 구입하실건가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소주에홈런볼 날짜 : 2018-05-17 (목) 07:09 조회 : 519
부르는게 값일거 뻔하고 걍 넘비쌈 운동해서 빼시나요?

kkai2014 2018-05-17 (목) 07:13
아니요.. 안사요..
사이서이 2018-05-17 (목) 07:29
걍 운동. 그 돈으로 더 맛있는거 먹을래요
yesdon2 2018-05-17 (목) 07:38
한 번 구입으로 평생 효과를 본다면 제 주변에서는 2억까지는 지불할 수 있을만한 사람이 떠오릅니다. 그 사람이 딱히 뚱뚱한 것도 아니지만 체중 문제로 스트레스를 받고 있으며 그 정도야 충분히 지불하고도 남을만한 자산이 있으니까요.

제 지인은 여자면서 돈이 좀 있는 사람이긴 하지만... 여자들은 돈 없어도 그 정도야 빚을 내서라도 지불할 사람들이 널리고 널렸을 걸요. 10억이라도 줄을 설 듯...
ruin1987 2018-05-17 (목) 07:41
가격이 엄청날것 같네요;;
굳이. 저도 근래 살이 엄청 쪘는데 사실 의지만 있으면 조절할 수 있는거 아닌가 싶어서요.
vorret 2018-05-17 (목) 07:50
맛난거 먹을래요
눈밑어둠 2018-05-17 (목) 08:37
어느정도 싸다면 먹겠지만 좀만 비싸도 안살거같아요
약값 + 늘어나는 식비 = 감당 못함 제길
라지오오 2018-05-17 (목) 08:40
봅시다...그런 약이라면 소화기에서 지방, 탄수화물의 흡수를 차단시키는 약이겠군요.

모든 영양소를 차단시키는 약이라면 그 약은 독약이 될테니, 그건 안될테고...

첫번째로 부작용이 엄청나겠네요. 남용으로 인해 응급실 실려오는 사람이 사회적 문제가 될테니,

최소한 의사의 처방, 혹은 입원 상태에서만 쓰여지겠지요.

또, 우리 몸은 바보가 아닙니다.

우리 몸이 음식의 섭취에 대한 보상으로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이유는

그 섭취로 인해 생존에 필요한 칼로리를 받기 때문이지요.

만약 음식을 섭취해도 몸이 칼로리를 받지 못한다면 뇌는 음식 섭취로 인해 제공되는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화학성분을 더 이상 분비해주지 않을겁니다.

즉, 밥을 먹어도 기분이 좋아지거나 안심되는 느낌이 안드는거죠.

그럼 그 상태가 바로 지옥중의 하나인 아귀도입니다.

아무리 먹어도 배가 고픈 상태가 지속되죠.

생지옥을 만들어주는 약이네요.


즉, 차라리 음식 섭취를 아예 건너뛰고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화학성분을

뇌에 의존하지 않고 직접 몸에 주입하여, 음식 섭취의 효과를 누림으로써

음식섭취없이 살을 빼는 방법이 더 낫겠네요.

그런데 그런 방법은 이미 있네요?

'마약'입니다.

그런데 마약도 남용하면 뇌가 적응해서 오히려 스트레스가 늘어나죠.
무득 2018-05-17 (목) 09:27
여기 의견은 둘째치고
엄청나게 팔릴듯
비아그라 뺨치게 팔릴듯
대충 한알당 이윤을 만원씩만 받아도 몇년안에 세계최고기업 세계최고부자 달성할듯
은하량 2018-05-17 (목) 09:27
찌게해주는 약이 필요한 사람들도 있죠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2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79411 [일반]  조폭하고 연류 안된사람 있나? (1) 각두기 05:11 0 29
179410 [일반]  일베발 알바들의 분탕이 활발하네요 (3) gffte 05:09 2 39
179409 [일반]  일찍 자서 지금 일어났는데 (1) 변화 04:49 0 166
179408 [일반]  공지영을 좋아하진 않지만 이 아줌마 과거 보면.. 네그레도111 04:42 1 226
179407 [일반]  숀 순위조작 사건보고 더이상 음원 순위는 무의미하다는걸 돌이똘이 04:42 0 91
179406 [도움]  표창원법 지지합니다. 나이들어 아침산책 나서는 길에 나의 개가 함께 하면 좋겠네요. (2) 멀리고 04:39 0 113
179405 [방송]  그알 안 봤는데.... (14) 순수의식 04:23 0 356
179404 [일반]  소름끼치는 엠팍 회원의 분석력.. (5) 이미지첨부 네메시스 04:05 4 646
179403 [일반]  그것이 알고 싶다 Intro (2) 이미지첨부 토틋넘 04:05 5 277
179402 [잡담]  날이 더우니 이 시간에도 밖에 커플이 많군요. (3) 이미지첨부 맥심 03:52 0 250
179401 [잡담]  매국노 독재자는 끝까지 추적해서 처벌해야 반복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2) 유랑천하 03:44 1 117
179400 [잡담]  오늘 그알 안봤습니다만 게시물 분위기가 가관이네요 (20) 피부왕통키 03:39 4 512
179399 [일반]  이재명에게 기대한건 혁신이었는데 결국 본성은 극복이 안되는것같다. (6) 테크노 03:39 1 306
179398 [일반]  무죄추정의 원칙 같은 소리하네 ㅋ (10) 히비립 03:36 8 420
179397 [일반]  노인들이 원했던 일 이미지첨부 닥똥집똥침 03:34 2 201
179396 [일반]  아무리봐도 억울하게 조직원으로 몰린 사람이 아닌 것 같은데; 이미지첨부 토틋넘 03:31 8 288
179395 [일반]  그알 PD 윗선에 전화넣은 이재명 (5) 이미지첨부 빼가루 03:28 17 691
179394 [일반]  다시보는 이재명 오함마 (3) 이미지첨부 네메시스 03:17 8 719
179393 [날씨]  열대야 지속 (1) qwervcxz 03:13 0 199
179392 [일반]  이재명과 이토 (6) dungno 03:12 4 536
179391 [일반]  그알보고...충격먹음 확바꾸자 03:03 9 705
179390 [정치]  조금 지난 김진표 문자 (1) 이미지첨부 키리라스 03:03 6 430
179389 [잡담]  해운대. 의외로 사람들 많지 않네요. (6) 슬림덕 02:56 1 426
179388 [일반]  이재명 좋게 보고 있었는데 (4) 벤티s 02:51 6 639
179387 [일반]  오늘은 에어컨 켜고 잡니다.. (9) 시원한바람 02:45 1 353
179386 [일반]  이재명이 정말 싫은 이유 (95) 곤살로이과인 02:42 14 920
179385 [일반]  민주당의 이명박.. 정말 적절하네요.. (10) 네메시스 02:37 15 615
179384 [정치]  임종석한테 대통령 승계시키려고 경쟁자들 제거하려는 거야. (12) er21 02:36 2 436
179383 [잡담]  잠못자는밤... 열은 내리고.... (3) 레드선 02:26 0 186
179382 [잡담]  요즘 날이 더운데도 집 앞에 새끼냥을 보러 나갑니다... (12) 유정연♡ 02:21 0 22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