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18] (기타) 외국계 한국인 가족손님 방문 썰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수사외압 폭로' 안미현측 "장제원, 면책특권 악용 2차 가해"

[시사게시판]
글쓴이 : belcowin 날짜 : 2018-03-14 (수) 03:50 조회 : 590
'수사외압 폭로' 안미현측 "장제원, 면책특권 악용 2차 가해"
심언기 기자 입력 2018.03.13. 22:27

(서울=뉴스1) 심언기 기자 =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13일 강원랜드 수사외압을 폭로한 안미현 의정부지검 검사(39·사법연수원 41기)와 백혜련 더불어민주당 의원 간 커넥션 의혹을 주장해 논란을 빚었다.

여야는 이날 문무일 검찰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사개특위) 전체회의를 열었다. 그러나 강원랜드 사건 피의자로 사정당국의 수사대상인 염동열 자유한국당 의원의 참여를 두고 시작부터 파행을 겪었다.

여당 위원들은 염 의원의 위원직 사퇴를 주장하며 포문을 열었고 바른미래당 위원들도 이에 가세했다. 그러자 한국당 간사인 장 의원은 "명예훼손이자 여당의 정치공세"라고 맞받았다.

이어 장 의원은 돌연 "안미현 검사와 백혜련 의원 사이에 커넥션이 있다는 제보가 나왔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장 의원의 발언에 여당 의원들은 사과를 요구하며 강력히 항의, 사개특위는 시작부터 아수라장이 됐다.

장 의원이 여당 의원과의 커넥션 의혹을 제기했다는 소식을 접한 안 검사측은 "사실 여부에 대한 진위 확인 없이 제보자의 허위주장을 공적인 자리에서 그대로 공표하여 안 검사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안 검사와 백 의원의 커넥션에 대해 어떠한 구체적인 또는 객관적인 근거도 전혀 제시하지 않았다"고 꼬집으면서 "안 검사에 대한 장 의원의 무책임한 허위 사실 공표는 공익신고자에게 2차 가해를 가하는 것"이라고 힐난했다.

안 검사 측은 "국회의원이 면책특권을 남용해서 허위사실을 공표하여 안 검사의 명예를 훼손하고 공익신고자에게 2차 가해를 가한 것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며 "국민의 대표 기관인 국회의원으로서의 책임있는 자세를 보여주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관련 영상 -> https://www.youtube.com/watch?time_continue=1&v=-Z03cBlQH6o

STOPME 2018-03-14 (수) 15:04
이런 글에는 댓글이 하나도 없네...
역시 이토도 알바가 득실하는 건가? ㅠㅠ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33) 이미지첨부 eToLAND 04-26 42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3) eToLAND 07-18 19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eToLAND 06-13 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eToLAND 06-13 8
1378 [뉴스]  저소득층 종합대책 살펴봤더니…곳곳 ‘사각지대’ 최고사기꾼 23:29 0 53
1377 [뉴스]  장하준 "20년 만의 진짜 위기…재벌 해체 능사 아냐" (4) 최고사기꾼 23:21 1 317
1376 [뉴스]  골목마다 편의점…"경쟁 편의점에 폐기만 늘어" (4) 최고사기꾼 23:18 0 143
1375 [뉴스]  통신사 속속 '요금 인하'…속사정은? (2) 최고사기꾼 23:11 0 300
1374 [뉴스]  아이 위한 대마 약품, 이젠 '밀수' 아니다…법 개정키로 (2) 최고사기꾼 23:02 2 224
1373 [뉴스]  안 씻은 리코더에 기저귀교환대 32만배 대장균군 검출 (5) 최고사기꾼 22:57 0 250
1372 [뉴스]  '백제 타임캡슐' 익산 쌍릉 인골, '서동요' 무왕 가능성 커져 (1) 최고사기꾼 22:55 0 230
1371 [뉴스]  "북한산 석탄 9천톤 국내 반입"…정부, 알았나 몰랐나 (13) 최고사기꾼 22:50 1 325
1370 [뉴스]  트럼프 "시간·속도 제한 없다"…비핵화 시간표 접었나 (2) 최고사기꾼 22:43 0 170
1369 [일반]  내일자 장도리 (feat. 경제) (1) 이미지첨부 †와룡 22:43 9 369
1368 [일반]  이재명은 혜경궁김씨던, 손가혁이던. (3) 삐야기얄리 22:34 3 326
1367 [뉴스]  '박근혜 청와대' 드나든 행정처 간부…짙어지는 유착 의혹 최고사기꾼 22:34 0 163
1366 [일반]  김무성씨 따님은 시아버지 회사 무단결근인데.. 5년간 3억9천600만원 (15) 앓음다운인생 22:28 3 586
1365 [일반]  성장을 희생해서 분배해야 (23) 덩더꿍쿵더쿵 22:26 1 280
1364 [뉴스]  차량 살폈다면, 출석 불렀더라면…어린이집 대체 뭘 했나 (3) 최고사기꾼 22:24 0 271
1363 [일반]  임금·수수료 더 높은 일본 편의점이 쉽게 망하지 않는 까닭(오마이 뉴스) (3) 강생이똥꼬 22:22 0 203
1362 [일반]  선동충들의 유체이탈화법은 공통이군요 다그렌 22:17 4 197
1361 [뉴스]  희생 장병 중 3명 신원확인도 못 해…부상자 의식회복 최고사기꾼 22:16 0 221
1360 [뉴스]  헬기 날개 갑자기 '휙'…마린온 사고 순간 CCTV 보니 (1) 최고사기꾼 22:13 0 319
1359 [일반]  그리고 마치 이재명이 손가혁에 피해본듯이 왜곡하는 사람도 있는데 (17) 이미지첨부 몬바타 21:48 7 265
1358 [일반]  혜경궁김씨 논란은 간단합니다 (44) 이미지첨부 몬바타 21:39 6 791
1357 [일반]  워마드 에서 또 누드모델 몰카 터졌네요. (2) eugenian 21:37 4 870
1356 [뉴스]  “자본가 될 수 없는 이들에게 자본가 강요, 한국 사회의 비극” (5) 최고사기꾼 21:32 4 258
1355 [정치]  그러고보니 선거 끝났다고 싹 사라졌네요.. (8) 각두기 21:03 8 740
1354 [방송]  금태섭 법사위 (2) 새날 20:06 2 688
1353 [방송]  법사위 표창원 (2) 새날 19:58 1 953
1352 [방송]  '재판거래 의혹' 박주민의 날카로운 질문 (1) 새날 19:38 7 538
1351 [일반]  밑에 김어준 기무사 저사례 말고도 전에 김용민 팟방에나온 사람도 같은이야기한적… (1) 아우짜라고 19:23 6 269
1350 [일반]  김어준 - 지옥을 보게 될 것이다 (9) 이미지첨부 몬바타 19:17 16 1326
1349 [잡담]  탈 많은 송영무 국방장관, 文대통령이 못 내치는 이유 (10) 이미지첨부 순수의식 19:01 3 9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