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1/19] (연예인) 조현 허벅지 (35)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알뜰공간
 컴퓨터견적  | 핫딜정보
 보험상담실  | 공동구매
 업체게시판  | 웹하드쿠폰
포인트공간
이토공간
   
[리뷰]

문), 무료) 연예기획사 사장 아들로 태어났다 간단 리뷰

 
글쓴이 : 아침에바나나 날짜 : 2018-08-10 (금) 18:25 조회 : 2219   
연예기획사 사장의 아들로 태어났다.
하지만 아버지는 돌아가시고 회사는 망했다. 연예인이 되고 싶었지만 외모 재능 어느 것도 가진 것 없는 망캐나 다름없는 인생을 살았다. 서른여섯 살, 백수로 죽기 직전 신의 가호를 받아 회귀했다.
연예인을 성공시켜라. 그러면 네게도 재능을 주마.
이제 내가 대한민국 연예계의 왕이 될 것이다.
초등학생 아니, 국민학생부터 시작하는 연예기획사 사장 겸 스타 되기 시작!


소개글입니다.

작가가 자료조사를 충실히 했습니다. 너무 충실히 한 나머지 별다른 줄거리는 없고

90년대 초반부터 가요사 흐름에 그냥 주인공 뿌리기를 했습니다. 

스토리에 고민도 인물에 고민도 없습니다. 각 년도별 뜬 가수하고 계약해서 대박 터트리고

(김건모, 신승훈, 노이즈. 클론, 듀스. 서태지와 아이들, 등등)

그걸로 포인트를 얻고 스탯에 투자 반복입니다. 

간단히 어떤 가수가 대박터지니 미리 계약해서 그 가수를 가요톱텐 1위 포인트 획득

또 어떤 가수하고 계약하고 그 가수가 가요톱텐 1위 포인트 획득

가수하고 만나고 계약하는 장면도 저한테는 너무 유치합니다

당시 주인공은 초등학생입니다.

가수 :  꼬마야 넌 내가 누구인지 아니?

주인공 : 네 알고있어요 혹은 네 들어봤어요 혹은 네 몰래 들었는데 노래 잘하던데요

가수 : 꼬맹이가? 꼬마가? 의외인데? 

주인공 : 저 사실 xx기획사 아들이에요 , 명함주고 찾아오세요

이후 계약이 탕탕 끝..데뷔 가요톱텐 1위 골드컵 획득 성공적 포인트 획득 성공적

이런식의 주요 전개가 최근40편?까지 진행됩니다. 물론 40편까지 초등학생?입니다. 아니면 중학생?

작가가 말하는 이름을 바꿔도 누구인지 다 알수 있고 어떤 노래인지 알고 또 가요흐름도 대략 알기때문에

필력이 혹은 글이 부족해도 자연스럽게 상상이 되면서 글을 쭉쭉 쉽게 넘어갑니다.

최근에서야 주인공은 고2가 되었는데 앞으로 전개도 크게 달라질거 같지는 않습니다

기존의 연예사 흐름에 주인공만 첨가서 어디 영화 출연, 드라마 출연, 가수 데뷔, 그러면서

연도별 탑스타 혹은 이후 탑스타와 인연을 만들어 나갈게 뻔히 보입니다.

작가님도 글을 쓰는게 나름 고충은 있겠지만 저로써는 글을 참 쉽게 쓴다고 보여지네요



양철사자 2018-08-10 (금) 18:49
이제 20살정도되면 미국 영국가서 우리집 연예기획사 너님계약 빌보드 씹어먹는 제작자!! 이런 반복 단순글도 먹히는 장르소설판이죠
미정댁 2018-08-10 (금) 19:03
고민없이 적은 글이라는데 동의합니다.그저 90년대에서 2000년대 한국문화중흥기의 사실을 국민(초등)학생의 시선에서 풀어쓸 뿐인 소설이 아닌 연대기라고 할 수 있겠네요.특히 표절시비가 끊이지않던 유모작곡가를 영입하는 장면에서 어이가 없어서 하차했습니다.
물거품 2018-08-10 (금) 19:31
저도 초반에 보고 하차했어요. 처음 가수 만나는 부분이 너무 유치하더라구요.
근데 그게 반복인가 보네요.
풀죽 2018-08-10 (금) 20:33
초딩이 연예기획사 사장된다는 소개글 보고 유치할 것 같아서 패스한 소설인데 안보길 잘햇네요
DeusVult 2018-08-10 (금) 20:35
뭐 잘썼다면 저따위 플롯이라도 재밌을 수가 있지만
후기로 봐선 노답인가 보군요 ㅋㅋ

선발대의 발목 쾌유를 기원합니다
부여풍 2018-08-10 (금) 21:01
지뢰제거반 고생하셨습니다.
모리살수 2018-08-10 (금) 21:49
심각하군요 ;;
FYBs 2018-08-10 (금) 21:50
너무 충실히 한 나머지 별다른 줄거리는 없고
90년대 초반부터 가요사 흐름에 그냥 주인공 뿌리기...
너오지 2018-08-10 (금) 22:15
무료만 보고 유료전환하길래 하차했습니다
피오노 2018-08-10 (금) 23:07
유료됐음?? 깡 좋네
검은미르 2018-08-11 (토) 02:22
가끔 이런소설보면 왜 주인공을 꼬꼬마로 만드는지 이해불가
루드랫 2018-08-11 (토) 04:23
본문보면 되게 허접할 것 같네요. 대충 쓴 느낌
그냥 가수 영입했다고 성공 이게 될까요?
김건모 신승훈 노이즈 클론 이런 그룹들 김창환 프로듀서가 있어야 할텐데 글에 언급될지 의문이고 언급한다고 영입은 더욱 어려울테고 서태지는 1집 끝나고 독립 했는데 왜 나오는지 모르겠고 듀스는 내가 잘 모름
변화 2018-08-11 (토) 10:02
도저히 못보겠던데 ㅋㅋ
주인공도 초딩, 등장인물들도 전부 초딩 ㅋㅋㅋ
도란이 2018-08-12 (일) 01:01
제목만으로도 지뢰력이 만땅이라.. 알아서 피했죠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3218 [기타]  한백무림서가 전작 반드시 읽어야 하너요?  교미더머니 06:54 0 28
23217 [일반]  (스포)강철신검 글 스포 좀 해주세요  챠오스 06:08 0 29
23216 [일반]  확실히 무협에는 무협만의 재미가 있네요.  (5) 네피르 01:20 0 251
23215 [기타]  소설 제목좀 알려주세요  (2) 소드맛스타중… 01:15 0 85
23214 [기타]  업키걸이 잘쓴 소설이예요?  (27) 무조건버텨라 01-18 1 1187
23213 [기타]  환생검성, 양심어디?  (1) aasqs 01-18 1 926
23212 [리뷰]  최근 보고있는 소설들  (19) 우유미우 01-18 6 1783
23211 [일반]  나는 아직 살아있다 2부까지 보고 궁금한점  노래가좋앙 01-18 0 604
23210 [일반]  문피아 공모전 하네요  (5) 자이스까 01-18 0 697
23209 [추천]  [현판/음악] 악기의 목소리가 들려! 추천합니다.  (5) 김풍선 01-17 1 639
23208 [기타]  다시 보고싶은 축구소설 제목이 기억안남  (4) 뽐거지 01-17 0 747
23207 [리뷰]  스포(少) / 사상 최강의 보안관 리뷰  (6) 네피르 01-17 2 1064
23206 [일반]  전생자 잼나네요 카카오에서 추천 좀 부탁드려요  (12) 찌끄레기야 01-17 0 1219
23205 [정보]  환관의 요리사가 조노블에서 나와 정식연재에 들어간다고 합니다.  (6) 유리카12 01-17 1 996
23204 [일반]  던전포식자 보신분?  (2) 노래가좋앙 01-16 0 711
23203 [일반]  당신이 허락한다면 나는 이 말 하고 싶어요  (6)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2 1115
23202 [리뷰]  조선에서 맨유까지 감상  (14) 북방흑제 01-16 2 1506
23201 [리뷰]  <만들면 레벨과 스탯이 올라> 감상  (19) 무명암 01-16 1 1028
23200 [정보]  아르카나 마법도서관  (10) 스샷첨부 자빠트려 01-16 0 2094
23199 [일반]  카페에서 세계로간다 보는중인데 매니지 진짜 일 안하네요 ㅋㅋ  (12) Tzan 01-16 0 1638
23198 [리뷰]  마인드 맵  gimaia 01-15 0 511
23197 [일반]  사이트마다 가격은 다 같나요?  (8) 아자라차자 01-15 1 1049
23196 [리뷰]  쳔룡팔부  (9) 럭키드레건 01-15 0 788
23195 [추천]  공작님 회개해 주세요.재미있네요.  (4) 우주인K 01-15 0 1022
23194 [일반]  대윤회전생 - 현대판 학사신공?  (15) 자빠트려 01-15 0 1401
23193 [추천]  사상 최고의 보안관. 이거 뭐임?  (9) 남양불매운동 01-15 1 1995
23192 [일반]  세계정복 소설 좀 알려주세요  (8) 찌끄레기야 01-15 0 760
23191 [기타]  문) 만렙신병 받아라  (9) 아침에바나나 01-15 2 1478
23190 [일반]  삼국지]결국 이기는 사마의 읽었습니다.  (9) 잇힝e 01-15 1 1042
23189 [기타]  아르카나 마법도서관 현재 번역 분량  (3) VanGo 01-15 3 168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