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1/13] (블박) 25톤 트럭에 뛰어든 남성....현재 진행중...gif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6 + 기타 답변 내용

 
글쓴이 : 듀포른 날짜 : 2018-08-10 (금) 17:42 조회 : 3379   
학사신공 (범인수선전) 스포 6 + 기타 답변 내용

학사_스포_6_선명.jpg










글쓴이 2018-08-10 (금) 17:43
이 스포가 마지막 인지.. 잘 모르지만..
더 없는 것 같아서 올림..

스포 1 2 는 여기 게시판에 다른분이 올려 놓았으니 검색하면 됩니다.
울지마소년 2018-08-10 (금) 17:57
감사합니다.
wnqkrtm 2018-08-10 (금) 18:43
정말 감사드리고 고생하셨습니다. 너무 보고싶었는데 ㅠ_ㅠ 저처럼 절실한 사람 많이들 있었을 거에요.
wnqkrtm 2018-08-10 (금) 18:44
인제 3편으로 가서 재미있게 즐거야겠습니다 +_+
노공이산임 2018-08-11 (토) 00:22
학사신공이 장르소설 역사상 가장 완벽하게 파워 단계 설정을 만든 것 같군요.

국내 소설이 보통 상상력 부재로 인간에서 신급 힘을 얻을 때 설득력이 상당히 빈곤한데

학사신공은 그 빈틈이 없네요.
tpsk 2018-08-11 (토) 15:01
얼마전 부터 연재분 묵혀놓고 가끔씩 하치님 다음 스포글 올라오나 눈팅하는데 안올라옴 ㅠㅠ
뚜데시마 2018-08-13 (월) 00:27
감사합니다. 스포로 미리 예습하는데도 기다려지는 작품이라니 소량번역에 지치는데 어느정도 해소가 되네요^^
네피르 2018-08-13 (월) 14:13
크으 인계 구간은 스포가 자세했음에도 불구하고 재미있게 봤는데
영계는 대략적인 부분만 나오지만 대충은 흐름은 알 수 있는 수준이라서 갈증이 해소되는 것과 동시에
영계편을 빨리 보고 싶어지는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신비한 병의 이름이 '장천병'이라고 나오는 것을 보면
떡밥이 어느 정도 풀린 것 같고 은월이 화신기에 이르러서 만들 수 있다는 것에 비해서는
진선계의 진선도 원해서 마령을 보내는 것을 보면 진선계가 주 무대인 2부에서 떡밥이 풀리는 건가 싶네요.
글쓴이 2018-08-13 (월) 15:35
천란성수가  나중에 대연신군 같은 도우미 역활 할듯..

그리고 저기 위에 서금충 육익상공 등등은 의인화 되어서  한립 쫄개가 되어서 같이 다닐듯 ㅎㅎ
초보집사 2018-10-06 (토) 17:37
카페로는 중간 부분을 안 봐서 스포가 있는지 몰랐는데 올려주서서 고맙습니다. 남궁완이랑 8~9천년 잘 지낸다니 좋네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652 [추천]  검미성작가의 망겜의 성기사 재미있더군요  (2) D4Ctrain 05:07 0 242
22651 [일반]  오버크라운: 재밌지만 좀 안타까운 구석이 있는 소설 (약스포)  (1) 스샷첨부 푸르른사커긱 00:39 0 290
22650 [기타]  뻘글)오랜만에 어스시의 마법사를 읽고 든 생각  (4) 길가던행인 11-12 0 353
22649 [일반]  트렌드 따라 쓰는 글을 싫어하는 이유  (11) 아이켄 11-12 0 466
22648 [리뷰]  [조노블] 평행세계 인터넷  (6) Akih 11-12 0 753
22647 [일반]  sss급 용사전용 연중했네요.  (9) Jadarce 11-12 0 1108
22646 [추천]  '야구는 잘하는 놈이 잘한다' 추천합니다.  (2) dieyoung 11-12 0 671
22645 [일반]  요즘 소설은 왜 중후반가면 겁나재미가없나요  (22) okinawa 11-12 0 898
22644 [기타]  텍스트 소설은 왜 있는 거예요?  (33) 무조건버텨라 11-12 4 1336
22643 [추천]  문퍄 무료소설 추천 하나 합니다.  (2) 모모모3 11-12 2 984
22642 [일반]  책 읽다보면 어디선가 읽은듯한 느낌이 종종 나네요  (9) 슬림덕 11-12 1 530
22641 [기타]  작품 제목 질문 좀 드리겠습니다.  (2) 창렬마차 11-12 0 180
22640 [리뷰]  저 능력은 평균치로 해달라고 말했잖아요  (8) noodles 11-11 1 1064
22639 [기타]  장르소설에 문학적 수준을 요구하는게 주된 혹평의 이유라고 생각됨  (35) 백설화향 11-11 3 905
22638 [기타]  게임소설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3) 가위소년 11-11 0 399
22637 [기타]  이토에서 깠는데 대박터진 소설 뭐가 있나요?  (15) 아침에바나나 11-11 0 1948
22636 [일반]  소설쓸때 생체실험에 대한 내용이 문제는 안되죠?  (6) 11111 11-11 1 467
22635 [기타]  소설 찾습니다!  (3) 슈퍼콜렉터 11-11 0 359
22634 [일반]  매트릭스로 알아보는 이토도서게의 현실  (27) 무명암 11-11 9 1209
22633 [추천]  평행차원에서 온 능력자 (카카오)  (14) 바람둘 11-11 0 1058
22632 [일반]  히어로와 빌런 이렇게 있는 소설 뭐있나요? 빌런비중 높은거  (3) 미미지키 11-11 0 478
22631 [일반]  연예계물 볼게없네요  (5) aaa화차aaaa 11-11 1 622
22630 [일반]  최근 10년간 작품 중 명작으로 꼽으시는 작품 어떤게 있으신가요  (29) 잡다구리 11-11 2 1303
22629 [기타]  이토게에서 인정받지만 시장에서는 뜨지 못한 작품의 특징들이 뭘까요?  (12) 글검 11-11 0 911
22628 [일반]  추억 보정이 아니라 과거에도 지뢰작 과 명작 골고루 있었음..  (8) 듀포른 11-11 0 549
22627 [리뷰]  악당이 살아가는법 봤는데 되게 재밌네요 스포 ★★★☆ 토키토키요 11-11 0 541
22626 [일반]  과거 작품에 대한 향수가 사라지지 않는 이유  (33) 우유미우 11-11 2 699
22625 [기타]  이토 도서게 보면 가끔 웃길 때가 있어요.  (68) 인간조무사 11-11 15 1698
22624 [일반]  sss급 어쩌고 추천하길래...  (21) 변화 11-10 3 1744
22623 [자작]  홍보 겸 감평 부탁드려요.. ^^; 문피아 <갓겜 개발자>  (2) 백도씨 11-10 0 4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