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23] (회원게시판) 베트남 여자들의 특징.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판타지소설 제목 좀 찾습니다.

 
글쓴이 : 쉬바르쯔 날짜 : 2018-03-13 (화) 21:52 조회 : 804   
군대에서 봤던 출간본인데요.

기억 나는건 아주 조금밖에 없네요.

배경은 판타지였구요
무슨 검술수련법같은게 있는데 그게 엄청 무거운 검을 휘둘러서 육체단련하는건데, 역사상 한명인가 밖에 수련성공한 사람이 없고 그게 여자였나.. 그랬고

주인공이 수련법 따라하자마자 검한번 휘두르로 근육파열로 쓰러졌다.

뭐 이런거밖에 기억이 안나네요.

무지 단편적인데 혹시 알고계신분 계실까요?

페로스 2018-03-13 (화) 21:56
강승환의 열왕대전기...에 그런장면이 나오긴합니다만...그게 맞는지는 모르겠네요!
     
       
글쓴이 2018-03-13 (화) 23:27
열왕대전기 맞는것같습니다.
군대에서 몰래 몰래 보던거라 제목도 잘 기억이 안났네요
exut 2018-03-13 (화) 21:56
환생한거아닌가요?? 배경 판타지말고 무협이면 천마본기같은데.,.

마활.. 머해서 무거운검을 휘둘러서 육체단련인데 이건 진신절기? 소모하는데 주인공은 회복가능하고
     
       
글쓴이 2018-03-13 (화) 23:27
한..5~6년전에 봤던거기도 하구, 위에 페로스님 덕분에 찾았습니다. 하핫.
killtims 2018-03-13 (화) 21:57
혹시 더 세컨드 아닌가요?

엄청 무거운 검 + 육체단련 하니 더 세컨드가 생각나네요.

그런데 수련성공한 사람이 여자였나 그러면 더 세컨드 아닌듯해요
     
       
글쓴이 2018-03-13 (화) 23:27
열왕대전기 인것 같습니다 .
도와주셔서 감사합니다 :)
noodles 2018-03-13 (화) 22:08
권수 적으면 전생기나  , 재생  많으면 열왕대전기  아닐까  싶은데요
     
       
글쓴이 2018-03-13 (화) 23:28
열왕대전기 맞는 것 같습니다 :)
기억이 참 가물가물하네요, 재밌게 봤던 책이었는데도 말이죠.
트리어 2018-03-13 (화) 22:36
힐데가르트인가 하는 사람이 쓰던 검법이면 강승환의 열왕대전기의 주인공이 느리게 펼치는 중검 단련하면서 나옵니다. 근데 주인공도 초인인지라 파열되면서도 회복했던기억나네요.
     
       
글쓴이 2018-03-13 (화) 23:28
넵, 열왕대전기 맞는 것 같네요 :)
다들 대단하시네요, 제가 써놓고도 찾을 수 있을까 싶었는데, 저따구로 써놓은거 보고
찾아내시는거보면...0_0)b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0913 [리뷰]  만렙플레이어 - 쓰레기에 정치를 얹었더니 투명드래곤이 되었다.  (3) 허언종자 00:49 0 93
20912 [리뷰]  심심할때 보는 만화책 추천 2편(데이터주의)  vhehd 06-23 3 332
20911 [기타]  (문피아) 축구를 너무 잘함 - 산천  (6) 꽈꽈배기 06-23 0 402
20910 [일반]  오늘 교보갔다가 과수원 농부 봤음  (2) 위아엑스 06-23 2 554
20909 [추천]  심심할때 읽을 만화책 추천 1편(데이터주의)  (2) vhehd 06-23 4 378
20908 [추천]  [문피아] 검사님, 정의구현 가신다. (모처럼 만에 나온 법정소설)  (4) 윙윙 06-23 0 445
20907 [일반]  문피아에 판타지는 19금 딱지 없잖아요 야한거 거의 안나와요?  (6) 미미지키 06-23 1 683
20906 [추천]  만화책 추천 좀 해주세요  (9) 야갸랴랴랴야 06-23 0 369
20905 [일반]  신석기 마스터 중반 이후는 어떤가요  (1) 호하호하1 06-23 0 383
20904 [일반]  비관 드디어 업에 공덕비(스포주의)  (5) 맛스타무 06-23 0 506
20903 [일반]  기승전똥의 먹튀작가가 문피아에 새로운 소설로 돌아왔습니다  (14) 무박자 06-23 3 1382
20902 [추천]  대체역사소설"더 퍼거토리" 문명게임 같은 역사소설  (4) 무한의검 06-23 0 767
20901 [기타]  문마교가 뭔짓을 해도 잘나가네요  (23) 아침에바나나 06-23 7 1663
20900 [일반]  룬의 아이들 3부 표지 일러는 일본 사람이 하나보네요  (1) 미네으 06-23 2 939
20899 [추천]  문마교에 특이한 작품 하나 봤습니다. 매덕스 작가의 야구여신입니다.  (2) 야밤에체조 06-22 0 1018
20898 [일반]  게임 문명 같은 소설 있나요? 마법없이요  (8) 찌끄레기야 06-22 1 735
20897 [추천]  취사병, 전설이 되다.  (4) 나무시계 06-22 1 1202
20896 [정보]  나노마신 후속작 연재 시작했네요  (1) 륜의 06-22 1 1101
20895 [리뷰]  최근 본 이세계 전생물 관련 리뷰  (29) 미니이리 06-22 0 1433
20894 [일반]  김정률 작가에 대하여  (20) 고고한사람 06-22 2 1270
20893 [기타]  스포츠소설 중에 히로인 괜찮은 소설 없나요?  (15) 헤븐지 06-22 0 702
20892 [기타]  야구 @ 축구 쓰기쉬운 종목은?  (10) 꽈꽈배기 06-22 0 605
20891 [일반]  밑에 더 로드 하시니까 생각나는게  (3) 라오스으 06-22 0 506
20890 [기타]  더 로드가 그리 평이 좋던데 그정도까진 아닌거같던데;;  (11) 소주에홈런볼 06-22 0 1189
20889 [일반]  선물하는 인간, 호구?  (12) 그렇지 06-22 1 1025
20888 [일반]  추천좀 부탁드려요..  (4) 무상사 06-22 2 468
20887 [기타]  중국 번역소설 추천 부탁드려요  (4) 려뮤리아인 06-22 0 607
20886 [기타]  세계관, 개연성, 현대물 하니 김정률 소설이 떠오르네요.  (7) 맛스타무 06-22 0 976
20885 [일반]  신을 먹는 마법사 저는 하차하겠습니다.  (11) 거북곰 06-21 1 1566
20884 [정보]  소설들에서 마음에 안 드는 설정...  (44) 흔들고폭탄 06-21 0 171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