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7/18] (기타) 외국계 한국인 가족손님 방문 썰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디다트의 킬더히어로는 그냥 무난하네요

 
글쓴이 : 간디의겨울 날짜 : 2018-03-13 (화) 19:31 조회 : 1468   
이 작가 특징이 그냥 무난하면서도
자기복제적인 소설을 잘 쓰는듯
(다소 설명충이라 하차한 것도 꽤 되지만)

그만큼 독자들이 특정주제만 선호하는 경향도
없잖아 있지만........


근데 킬더히어로에서도 후광이라고
전독에서 성좌, 배후성 개념이 등장하더라고요


이거 생각해봤는데 옆나라 유명한 페이트에서도
영령이라고 등장해서 도와주고 그러는데

계속 보니까 딱히 새로운 설정같진 않네요

원래 성흔같은 것도 엑소시스트 같은 영화에서
화신처럼 양손에 십자가 박힌 자국 생겨나고
비슷한 거 많았으니까요.

향후 소설에서 성좌나 배후성같은 개념으로 많이 다뤄줬으면 좋겠습니다
여러가지 영웅들 나오는 거 개인적으로 좋아해서..



유산균 2018-03-13 (화) 19:37
장르소설에 조금이라도 관심을 가지는 분들이라면
여기저기서 소재 가져다 쓴 식상한 소설이라고 느낄듯싶네요
     
       
글쓴이 2018-03-13 (화) 19:39
그러게요.
근데 특정 주제들만 상위권으로 올라가다보니
다들 자기꺼 쓰다가도 결국 다 같은 방향으로 가는 느낌?이 드네요
사나다라안 2018-03-13 (화) 21:15
뭐 흔하디 흔한 소재 장르지만..

전 작가의 말이 재미있어서 보고있어요~~
검은미르 2018-03-13 (화) 21:52
개인적으로는 뭐랄까 작품보다는 작가 이름빨로 계속 1위먹고 있는거 같던데요
작품은 그냥 평범함..
     
       
글쓴이 2018-03-13 (화) 22:36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이조니 2018-03-14 (수) 02:31
그래도 유료가면 완결까지는 가는작가라 믿고봅니다
FYBs 2018-03-14 (수) 06:19
저는 재밌게 잘 보고 있는데, 확실히 잘 쓰시던데요;;
제이커스 2018-03-14 (수) 08:08
크게 인기얻은 작품을 낸 작가가 지속적으로 다른 작품까지 일정수준 이상의 퀄리티 유지하면서 완결을 내면
그 후로는 웬만하면 믿고 가죠.
몽부 2018-03-14 (수) 10:39
무료1위하는 이유 ..
작가 이름빨도 있겠지만 ..
저는 요즘 무료작들이 수준이 떨어져서 이런 평범한게 1위인건가 .. 생각중.
TTIM 2018-03-14 (수) 12:54
예전엔 그게 꼴보기 싫엇는데
이제는 자기복제도 약발떨어져서 고꾸라지는 작가들보면 그것도 능력이구나 하고 그냥 봅니다
본사직영 2018-03-14 (수) 13:28
이상하게 토이카 작가 같은 자기복제물은 극혐인데 디다트님 복제물은 그냥저냥 넘어간단 말이죠.. 이런게 취향일까요 ..
     
       
파열의인형 2018-03-14 (수) 14:48
아무래도 문체의 영향이 큰듯합니다.
토이카 작가 문체가 제가 보기에는 좀 과해서 물리는 느낌이 있는데
디다트 작가는 그런건 없어서 그냥 저냥 죽~ 읽히더군요
물거품 2018-03-14 (수) 17:23
솔직히 저도 부정적인 글을 썼지만,

본문이나 저같은 사람 글보다
표절같은 이슈만 아니라면, 무조건 매출이 진리라고 봅니다.
장르소설인데, 일단 팔리는 글을 써야죠.
공숲 2018-03-14 (수) 20:04
디다트님이야 딱 기대치만큼은 뽑아주니까요.
전 질려서 안봅니다
이번작은 패스
민식이니 2018-03-14 (수) 20:24
배후성 개념 이런게 결국은 소설에서 신관들이 신성력 쓸때
각기 다른 신을 모시면서 그 신의 힘을 받아서 쓰는거
결국은 거기서 파생됬다고 생각하는데 사실 새로울건 없는듯
그냥 신관에서 그 개념을 더 넓힌거 아닐까요?
     
       
글쓴이 2018-03-14 (수) 20:26
네네
그냥 이름만 그럴듯하게 붙인거져 ㅎㅎ
그거 쓴다고 표절이면 헌터등장하는 건 전부 나귀족 표절임;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1256 [일반]  하버드 새벽 4시 반  (2) 아제왔소잉 23:12 0 229
21255 [일반]  여주물 패러디 소설을 읽다 느낀점  (2) 여포 22:06 0 197
21254 [일반]  현대 소설에서 극혐하는 유형.  (4) 아이루리아 21:38 0 393
21253 [기타]  최근에 책읽으면서 씁쓸했네요.  (9) 허리운동 17:55 0 787
21252 [기타]  무협 제목좀 알려주실분?  (3) 동바형 17:52 0 275
21251 [일반]  무협에서 이해안가는 설정  (16) 소주에홈런볼 15:32 0 902
21250 [정보]  억 블랙헌터 외전 카카오에서 시작~  (4) 스샷첨부 레알신 13:06 1 899
21249 [추천]  카카오페이지 추천! 픽미업과 갓코인  (13) 둥둥뱃놀이 12:06 0 954
21248 [추천]  홈플레이트의 빌런 감상 (~248편, 스포)  (20) 무명암 08:43 6 873
21247 [추천]  템빨 리뷰&추천  (11) 라리레 02:58 1 992
21246 [리뷰]  최근 읽은 소설  (5) 달콤한초코보 01:23 2 1094
21245 [일반]  문피아 바뀐 결제페이지  (8) 모뇨 00:53 0 921
21244 [일반]  어떤 분은 먼치킨이 현세에서 조용히 지내는걸 이해못하시지만 전 또 다른 상황을 이해 못하겠네요.  (12) 야밤에체조 00:18 3 1054
21243 [기타]  템빨에 대해서 궁금한게 있습니다.  (4) 도도한병아리 00:15 0 467
21242 [일반]  만화책 추천 가능하신가요?  (8) 아이고 00:09 1 437
21241 [추천]  내일 유료화 하는 밴드소설 하나 추천  (6) 무득 07-17 4 911
21240 [추천]  또 다른 예수  (1) 아제왔소잉 07-17 0 479
21239 [기타]  카카오페이지 처음 사용해보는데 궁금한게 있어요  (6) 해진dy 07-17 0 377
21238 [일반]  이계에선 온갖 갑질 다 하다 지구로 귀환하면 온갖 법을 준수하는 병x주인공 소설들  (22) 아만2 07-17 7 1469
21237 [일반]  흔히 말하는 라노벨 식 글이 잘 먹히던 시기가 있긴 했습니다  (4) EmedGen 07-17 0 617
21236 [일반]  예전에 본 소설인데 혹시 아시는 분 계신가요?  (1) 왜불러 07-17 0 336
21235 [정보]  내 눈에 스카우트 이벤트 많이 하네요  (4) 레어털기 07-17 0 673
21234 [기타]  ~님 의 띄워쓰기  (8) 제온하제 07-17 0 483
21233 [일반]  먼치킨 주인공이 힘을 숨기다 드러내는 설정 어떠신가요?  (15) 소주에홈런볼 07-17 1 953
21232 [일반]  검투사나 투기장 경영물 추천 부탁드립니다!  (3) 늄늄 07-17 0 378
21231 [리뷰]  책에서 연기를 배웠습니다 재밌네요  (1) 아이고 07-17 0 489
21230 [일반]  가만보면 임경배,김재한,홍정훈 세작가는 셋이 뭔가 비슷해져가는 느낌이네요  (13) 이득이여 07-17 0 792
21229 [일반]  스포)납골당이 이제 종결로 가려나 보네요.  (5) 죽창과같이춤… 07-17 1 1336
21228 [일반]  [초월의식] 中에서  순수의식 07-17 0 506
21227 [일반]  요즘 문피아 무료 투베 수준 확 떨어진 느낌  (16) 문태양 07-17 5 17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