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1] (회원게시판) 아래층 사는 여자분이 인사하네요 (152)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왜 좀비물을 보면 가족이 아무도 없는건가요?

 
글쓴이 : Disperun 날짜 : 2018-03-12 (월) 07:13 조회 : 1656   
ㅆㅂ 

나홀로상점창은 가족을 아예 언급을 안하구 

좀비청소부는 고아고 

가족이 형성된 좀비물 없는건가요 회귀해서 미래를 알고 미리 대비해두는 그런류 소설 보고 싶습니다 
장수혁

민식이니 2018-03-12 (월) 07:45
좀비물을 고딩을 주인공으로 하긴 그렇고 싸우려면 대충 군대는 갔다온 상태에서 해야하는데
군대 갔다온 상태면 집에서 학교 다니거나 직장 다니는 사람의 확률이 특히 남자면 확연히 줄어들겠죠
거기다가 보통 좀비가 되는게 바이러스 같은거에 확률적으로 좀비가 되는데
가족이 많을수록 그중 몇명이 좀비가 되는 확률이 높아지겠죠
가족 전부다 좀비가 되는걸 피하면 작위적일테고 회귀해서 좀비가 될 가족을 묶어 두고 시작하는건 음..
가족간에 싸움도 있을테고 쓸데없이 글이 늘어지지 않을까요?
그리고 가족이라는 짐이 있으면 주인공의 행동 반경이 극도로 좁아질텐데
그럼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사람을 구하지 못할테고 ... 그래서 가족을 없앤다고 보는게
망가진인형 2018-03-12 (월) 08:24
옛날에 조아라에 가족단위로 나오는 좀비 소설들 몇몇 있었어요.
주식으로 돈 벌어서 세이프하우스랑 무기 준비하고 거기 짱박혀있다가
식량, 새로운 일행과의 내분, 강화좀비 등의 문제로 세이프하우스를 떠나서 고생하는
다들 비슷비슷한 스토리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요즘은 가족이 나오는 좀비소설의 경우 가족과 함께하는 것이 아니라 잃어버린 가족을 찾아가는 내용을 주로 쓰는 것 같더군요.
주인공이 한곳에 정착하지 않고 떠돌아다니는 당위성을 부여하기 위해서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이득이여 2018-03-12 (월) 08:51
좀비물중에 회귀(?)를 한건 드림사이드정도밖에 생각이 안나네요.
트리어 2018-03-12 (월) 10:21
가족이 나오면 독자들의 불만은 두 가집니다. 뛰어난 주인공의 발목을 너무 잡는다는 불평이 첫째, 소중한 가족 때문에 전개가 시원해지지 않는다는 둘째 같은 이유로 요즘엔 잘안나옵니다. 가족 구하러 간다고 답답하게 발암 전개를 하는 경우가 많아서요.. 좀비물은 무법, 범법을 하면서도 주인공이 무기로 적을 소탕하고 약탈하는 걸 기대하는 데 가족이 있으면 현대적인 제약을 지키려고 하거든요.
대세는애 2018-03-12 (월) 12:34
좀비아포칼립스물에 주인공이 초인이 아니면 너무 하드해서 안읽는데 초인 주인공에 가족을 끼얹으면 호구초인이 되버려서
궁귀궁신 2018-03-12 (월) 14:13
쓰기 어려워서 그렇겠죠. 조금만 잘못해도 발목 잡혀서 고구마 전개로 갈테니...
문명스카이림 2018-03-12 (월) 14:35
문피아 리턴 좀비 서바이벌이 회귀하고 준비해서 싸우는건데 가족은 없습니다. 아직 무료고 48회까지 진행 중이네요.
유자청 2018-03-12 (월) 15:03
작가의 가족관계가 보이는 대목입니다.
그래서 보통 시스템으로 가족비스므리한 관계를 만들더군요.
나혼자상점창에서 소환병사같은거요.
베타블러드 2018-03-12 (월) 15:42
가족관계를 잘버무려서 글을 쓰기가 힘드니까요. 가족관련 에피소드도 할애해야하고....최근추세는 주인공의 성장조차 묘사하기 힘들어해서 게임소설이 아닌데도 다 게임시스템을 차용하고있을정도니...편한방향으로 쓰는거죠 뭐....
yji5502 2018-03-12 (월) 15:56
이야기 전개가 너무 힘들기 때문이죠.
지금은 습작화 되거나 연중에 들어간 작품들이 여럿 있었는데 가족이 같이 살아남은 좀비물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야기 전개에서 애를 먹더군요.
좀비와 싸우기도 힘들어 죽겠는데 가족 구성원, 그리고 다른 생존자의 갈등까지도 이야기를 만들어야죠.

가족과 같이 어울리는 모습을 그리냐. 가족없이 다른 생존자와의 모습을 그리냐에서
더 많은 갈등과 이야기를 만들 수 있는 다른 생존자를 선택한 겁니다.
주인공이 자신의 가족을 처단하는 등의 모습을 그리기가 힘들죠.
아무리 막장인 상황이라도 그렇게 하기엔 많은 부담이 따르거든요.
이기적인 주인공을 원한다고해도 아무 이유없이 가족을 막대하는 주인공을 보고 싶은 것은 아니니까요.
로냐 2018-03-12 (월) 16:45
제가 아는 좀비물중에는 그나마 온준님의 좀비 버스터가 가족이(여동생) 나오네요.
관통 2018-03-12 (월) 21:51
가족나오게 쓰면야 좋겠지만 역량이 안되고 힘들거든요
요즘에 일부 작가분들 제외하고는 쉽게쉽게 소위 말하는 사이다패쓰가 유행이잖아요
트렌드 따라가는듯요
현판매니아 2018-03-13 (화) 14:02
굳이 좀비물 아니어도 걍 고아라는 설정이 이야기 전개가 편함
진천w 2018-03-13 (화) 14:20
주인공한테 지킬게 있으면 아무래도 행동반경이 좁아지고 또 극단적인 선택들을 하기 쉽지 않기 때문 아닐까요?
sidukq 2018-03-13 (화) 19:54
아포칼립스에서 가족 넣으면 작가가 문제가 아니라 독자가 버티질 못하죠 ㅋㅋ;
noodles 2018-03-13 (화) 21:58
미드  워킹데드만  해도  가족 내용 때문에  신나게  욕먹다가  결국 아내 죽음으로    승화 시켜서  잘 써먹은 것 보면    일개인이  짜내기에는  너무 부담이  큰 소재  같습니다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860 [리뷰]  <칼의 목소리가 보여> 간단감상  무명암 19:51 0 58
22859 [일반]  문피아 막장 악역이 되다..  (2) 물거품 19:35 0 140
22858 [기타]  옥스타칼니스의 아이들은 두고두고 아쉽네요..  (11) 마마마망치 11:06 5 724
22857 [일반]  카카오랑 네이버 시리즈 중에 어느게 더 나을까용?  (6) 마르티네즈 00:56 0 605
22856 [기타]  이차원용병은 원래 한달연재인가요?  (9) 승아제국만세 12-10 0 786
22855 [리뷰]  레전드리 포인트  겜판소아니아 12-10 0 405
22854 [리뷰]  최근 읽은 문피아 무료베스트 8편 간단 리뷰  (17) 루카루스s 12-10 13 1295
22853 [기타]  지하경제, 돈의맛 지금 상황이 묘하네요  (9) 아침에바나나 12-10 0 909
22852 [일반]  웹도서 읽는데 일년에 어느정도나 쓰시나요?  (13) 영칠아 12-10 1 481
22851 [추천]  문피아 전생자의 치트플레이 추천드립니다  (7) 아이러뷰콩 12-10 0 770
22850 [정보]  글쟁이S 신작 사최보 13일(목) 유료화결정!  (18) 스샷첨부 sjkang 12-10 2 1154
22849 [일반]  하와와, 너에게 꽃을 주려고  (3) 까탈린그리드 12-10 1 351
22848 [일반]  차원이동물 제목좀 부탁드려요~  (1) 바탕화 12-10 0 311
22847 [추천]  분신으로 자동사냥 재밌네요 ㅋㅋ  (12) 힘세고강한 12-10 1 1147
22846 [일반]  판타지 소설 제목좀 알려주세요  (2) kwonholy 12-10 0 323
22845 [일반]  소설 제목 찾습니다  (3) JESS광팬 12-10 0 541
22844 [기타]  슈퍼 전 재밌기만 하던데요?  (11) 무조건버텨라 12-10 2 1030
22843 [일반]  소설 제목 찾습니다  (1) 원액배즙 12-09 1 399
22842 [추천]  망상속의 주인공 - 정교한 세계관과 개성있는 캐릭터들이 어우러졌는데 인기가 없다  (5) 피오노 12-09 2 944
22841 [일반]  야구를 잘 몰라서 그러는데..  (8) Oneday 12-09 0 760
22840 [추천]  사상최강의 보안관잼있네요  (8) 파브르르르 12-09 2 1185
22839 [추천]  독식전설, 구천구검 재밌네요  (5) tyche121 12-09 1 943
22838 [일반]  리디북스 괜찮은가요?  (9) 별명뭐하냐 12-09 3 644
22837 [기타]  문피아무료- 묘엽작가님의 "스트라이크를 던져라" 새로 연재하네요.  (5) 밤하늘달별 12-09 1 547
22836 [추천]  요즘 읽을만한 베스트셀러 책 알려주세요  (3) park25 12-09 0 547
22835 [일반]  환생표사 추천해주신 분들 복받으세요.  (13) 옆동네꽃미남 12-09 4 1354
22834 [기타]  글 쓰다가 좌절감 올 때  (14) 고얌이 12-09 4 779
22833 [추천]  회귀자의 그랜드슬램  (22) 무명암 12-09 3 1190
22832 [기타]  근데 도게에 네임드가 있고 빨아주는 지지자들이 있었어요?  (16) 창백한푸른점 12-09 3 939
22831 [기타]  페미네24 탈퇴했는데 어디가 좋은가요?  (9) 창백한푸른점 12-09 0 9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