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6/19] (연예인) 류수정 청팬츠 뒤태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홈플레이트의 빌런 아주 재밌네요

 ★★★★☆
글쓴이 : 무명암 날짜 : 2018-03-11 (일) 10:47 조회 : 2834   

전작보다 훨씬 더 발전한 모습이 눈에 띕니다.

굉장히 전개가 빠른데도 대충대충 넘긴다는 인상은 들지 않고, 

재미의 핵심요소를 딱 짚어낸 다음 거기에 가진 역량을 다 쏟아붓는 느낌이예요.

선택과 집중을 잘 했다고 해야 하나...


시트콤처럼 아웅다웅하는 맛이 있으면서도 억지캐릭터 만들기라는 느낌이 거의 없고 

베테랑 중의 베테랑이었던 주인공의 경험과 통찰이 어우러진 깊이있는 경기분석, 심리전. 

그것들을 활용한 타선수 짓밟기(?) 등이 아주 매력적이네요. 

스포츠물에서 트레시토크 이렇게 재밌게 읽은 건 처음인 것 같습니다.


네이버에서 오늘또쿠키 하길래 몇 편 읽다가 

감질맛 나서 어제 전편 다 질러버렸는데 대만족이예요.

그래서 제 별점은... 4.5개!



반 개 빠진 건 원클럽맨 될 분위기가 너무 역력해서...ㅎㅎ

개인적으로 MLB배경의 야구물인 경우 중간에 팀 한 번 갈아타면서 

분위기를 환기시켜주는 걸 선호하다보니 한팀죽돌이 전개는 제겐 약간 감점요인이라. 

물론 개인취향입니당. 그게 나쁘단 게 아님. ^^;

어쨌든 강추!



티모33 2018-03-11 (일) 10:51
최근 들어 포텐 폭발한 작가진에 진입한 것같습니다.
     
       
글쓴이 2018-03-11 (일) 13:01
정말 장족의 발전을 하신 것 같더군요. 깜짝 놀랄 정도로.
윙윙 2018-03-11 (일) 10:59
초강추합니다
보라색포도 2018-03-11 (일) 12:13
꿀잼 ㅎㅎ
Oneday 2018-03-11 (일) 12:27
말씀하신 것처럼, 앞으로의 전개를 두고볼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왜냐하면, 스포츠 선수는 결국 계약에 묶인 처지니까요. 그러면 트레이드가 아닌한 오랜 기간 그 팀에 묶여 있어야 하는데, 지금 커리어 쌓는 속도면.. 동일팀에서의 2~3년차 이야기는 좀 진부하게 다가올 수도 있을 것 같네요. 물론 이런 것 때문에 걱정이 된다. 이런 건 아닙니다. 지금까지 보여준 내용만으로도 충분히 재미있는 작품이며, 그걸 기반으로 생각하면 걱정보단 어떻게 풀어내실지 참 기대된다. 이런 종류의 기대감이네요.
     
       
글쓴이 2018-03-11 (일) 13:06
5권 분량으로 딱 중간결산이 되었는데
여기서부터 한두 권 정도가 아주 중요한 분수령이 되겠죠. ㅎㅎ
저도 걱정반 기대반이긴 한데 뭔가 계획이 있으시겠죠?
비틀린쥬스 2018-03-11 (일) 12:58
개인적으론 미래배경이라 실존선수 등장이 아닌게 0.0001% 아쉬움이 있어요, 그거 외엔 작가님 야구지식도 좋고, 유머러스한 문체도 맛깔나고,  캐릭터도 이쁘게 잘 뽑으셔서 99.999% 만족합니다 ㅎㅎ
     
       
글쓴이 2018-03-11 (일) 13:07
전 미래배경인 건 오히려 좋더군요.ㅎㅎ
자유롭게 스토리텔링이 되니 글빨이 더 살아나는 느낌이랄까.
맨날 나오던 레퍼토리에 선수들 안 나오니 신선해서 좋았고...
제가 야구소설은 곧잘 읽어도 실제 MLB는 그리 자세히 모르다보니 더 그런 듯해요.
기존선수들 나온다고 딱히 더 감정이입되거나 그럴 일이 없어서...
piax 2018-03-11 (일) 15:45
스포츠물이군요
아쉽네요 ㅠ
noodles 2018-03-11 (일) 17:35
개인적으로도  최근에  유일하게  보는 스포츠 물이네요  원래  스포츠물 취향이 아니긴 함  —;;
주테카 2018-03-11 (일) 21:16
시트콤 같죠  ㅋㅋㅋㅋㅋㅋ
rh지방우유 2018-03-12 (월) 20:30
최고에요 이거
탈마 2018-03-15 (목) 21:13
경기나 야구에 대한 이야기 보다 주변 인물들과의 잡담이 더 많은거 같더군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0864 [일반]  복음행 계속 이러나요??  (2) 박대대대 00:50 0 240
20863 [일반]  화나네요 축구소설 추천좀  (2) sony4 00:12 0 213
20862 [기타]  소설 제목 좀 부탁드립니다  (2) 탈마 06-18 0 193
20861 [추천]  현대물 추천좀 해주세요  (3) 트롤짓하는트… 06-18 0 355
20860 [기타]  조선시대에 붕어떡(빵) 팔아 돈버는 주인공 나오는 소설 제목이?  (8) 양철필통 06-18 0 721
20859 [추천]  검미성작가 신먹는마법사 재밌네요  (4) 우승 06-18 0 740
20858 [일반]  정규직 몬스터란 소설 설명보면...  (2) 스샷첨부 우주인K 06-18 0 546
20857 [일반]  예전에 저도 중국어 소설 교정교열 알바를 했었는데요.  (4) 나성백 06-18 0 746
20856 [리뷰]  학사신공의 매력 [스포있음]  (2) 강류 06-18 5 642
20855 [자작]  뷰어 어플에서 읽어주기 기능 있는곳 있나요?  (5) 파푸리 06-18 0 295
20854 [추천]  오랜만에 재밌는거 찾았네요. (문피아)  (9) 나성백 06-18 0 1199
20853 [기타]  (푸념)문피아 소설 퀄러티가  (4) 푸루네 06-18 3 922
20852 [일반]  소설 하나 찾고 있습니다. 문학인데.  찰진상어 06-18 0 295
20851 [기타]  야구소설들 보다보면 ...  (10) 꽈꽈배기 06-18 0 693
20850 [일반]  대체역사물 추천받습니다  (7) EDND 06-18 1 710
20849 [기타]  소설하나 찾고있습니다. (완결작. 렙에대한 소설임)  (3) 가위소년 06-18 0 561
20848 [일반]  선독점 하는게 좋나요?  (7) Belarus 06-18 0 606
20847 [기타]  [스포주의]블랙듀티 완결까지 보신분 질문있습니당.  (3) 촘우 06-17 0 402
20846 [일반]  재능충나오는 스포츠물 추천부탁드려요  (4) psp0122 06-17 0 575
20845 [일반]  장하준의 나쁜 사마리아인들 읽어보신분?  (6) 라인방벽2000 06-17 0 624
20844 [일반]  카카오페이지 결제해서 볼만한거 추천좀 해주세요  (25) 0124호 06-17 4 1545
20843 [기타]  북팔과 문피아를 잘 아시는분들께 질문이 있습니다.  (7) 해오륜 06-17 0 521
20842 [일반]  도술의 나라 먼치킨 개인적인 생각  (15) 김두피 06-17 0 1100
20841 [일반]  록앤롤이여 영원하라 중간하차  (11) 쌔끈달끈 06-17 0 805
20840 [기타]  문피아 - 백년만에귀환 : 잃어버린 명예 (요비)  (4) Siaka 06-17 0 820
20839 [추천]  19 판타지 소설 추천좀  (9) 트롤짓하는트… 06-17 0 1538
20838 [기타]  일본 라노베 제목 좀 알려주십쇼.  (2) 사소하지않은 06-16 0 559
20837 [기타]  넘 소심한 성격이 싫네요  (7) 모란앵무 06-16 2 1329
20836 [일반]  머실리스 완결났네요.  (3) 벨가에 06-16 0 1661
20835 [추천]  주인공이 소환사 계열인 소설추천해주세요  트롤짓하는트… 06-16 0 3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