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12/15] (기타) 이마트 레전드 광고.. (66)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오월 작가 관련 공지

 
글쓴이 : 불한당들의모… 날짜 : 2018-02-14 (수) 18:56 조회 : 4242   


시간이 걸리긴 했지만 내용은 나쁘지 않다고 생각되네요.

책에바라™ 2018-02-14 (수) 19:09
"허락을 구했으니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허락을 구한 시점이 문제 생긴 이후일 듯
     
       
합스부르크 2018-02-14 (수) 19:16
자기가 쓴것처럼 번역해서 올렸다가 일터지니까 마치 번역의뢰받고 올린것처럼 물타기 하려다가 실패한것 같네요.
게비센 2018-02-14 (수) 19:18
결론은 표절했다를 돌려말한 거네요 ㅋㅋ
송구왕재용이 2018-02-14 (수) 19:39
와 정의구현! 그것도 이토렌트에서! ㅋㅋ 재밌네요 재밌어요
cirino 2018-02-14 (수) 19:44
이분이 올린 다른 소설은?
아이디가 오월 말고도 본인이 스스로 확인한 것만 2개나 더 있는데?
rasik 2018-02-14 (수) 19:50
걸리고 일이 터지니 부랴부랴 작업 들어갔으면서 무슨 변명을; 허락? 합의? 말 같지도 않은...
여튼 나름 잘 해결된거 같아 다행 입니다.
무명암 님을 시작으로 많은 분들의 수고 덕분에 가능 했다고 생각합니다. 굿잡!

이번 일이 정말 무서운 건 드러나지 않은 비슷한 사례가 얼마나 더 있을 지 이젠 정말 짐작조차 할 수 없다는 거네요. 씁쓸...

그런데 혹시라도 중국 측에서 허락 or 합의 했으면, '봐라 난 문제 없는데 너희가~' 당당하게 나왔을 듯;ㄷㄷ
핸젤과그랬대 2018-02-14 (수) 20:01
요약하다면 표절했고 들키고 난 뒤에 원작자와 합의하려했지만 실패했다는거네요
광월의화염 2018-02-14 (수) 20:26
허락을 구하기 전에 쓰는 걸 뭐라하게? 도둑질.
야부리0 2018-02-14 (수) 20:32
걸리면 허락요청? ㅋㅋㅋ
파브르르르 2018-02-14 (수) 20:49
합의를 했지만 결렬..
응 표절
구경하는사람 2018-02-14 (수) 21:43
무명암님을 비롯해 많은 분들이 이전 KOCM 사태를 시작으로

계속 정의를 위해 불타오시더니 이런 좋은 결과를 내시내요.

다들 고생하셨습니다. 굿굿,
루드랫 2018-02-14 (수) 21:50
진짜 뭐 같은 해명이네요. 그냥 표절했다 이 말 아닌가요.
     
       
글쓴이 2018-02-14 (수) 23:56
작가 답변 기다린다고 공지 작성 못하고 있던 문피아도 화났을 것 같아요.
참된자아 2018-02-14 (수) 22:22
절대 표절이 아니라면서

독일에 가서 그들이 원하는 것을 해줄겁니다 라고 말했던

한 가수가 생각나는군요...
     
       
도깨비 2018-02-16 (금) 09:59
그래서 그 가수 어떻게 결론이 나왔나요?
그후로 아무소식도 없었던것 같은데...
빨간우유 2018-02-14 (수) 22:37
굿.  무명암님 존경합니다
c101c 2018-02-14 (수) 23:47
아니 허락을 먼저 얻고 진행이 되야 하는거 아닌가...
헐버트 2018-02-14 (수) 23:51
수고하신 무명암님 감사합니다
noodles 2018-02-15 (목) 00:07
보통 장르시장  밑바닥 상으로는 이인간이  걸린 것 뿐이라고 봐야겠죠.  그래도 무명암님이  중국 역 수입 사레를 까발려 주셔서 나온거지  그이전에는 얼마나 많았을지?  장르시장이 원래  대충 읽는 사람들이 많아서 잘 안걸리긴 하죠.
국정원팜므 2018-02-15 (목) 01:21
이번에 표절 및 무단도용 사태에 발벗고 나서서 고생해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이런 분들이 한국 장르 발전에 진정한 공로자들이시죠.
기나긴침묵 2018-02-15 (목) 02:12
가수가 곡 표절해놓고는 저작권자랑 이면으로 합의 중입니다. 같은 헛소리하고 있네요.
문화의 경계를 넘어서 뻔뻔한 것들은 어쩜 이렇게 하는짓이 똑같은지.
ㅇㅅㅇ 2018-02-15 (목) 11:28
정의구현 ㅅㅅㅅ
chekmate 2018-02-18 (일) 20:31
이 번 사태를 지켜보면서,
이토렌토 도서게시판이
우리나라 장르 문학 판에서
좋은 의미로,
절대 무시할 수 없는 곳이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우리나라 장르 문학에서 독자에 의한 자정 노력이
가능한 것이구나... 라고
느끼게 해주신 '무명암'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달의지평선 2018-02-19 (월) 07:59
별일이 다 읶네
알파GO 2018-02-19 (월) 21:04
솔직히 저런 건 '문'에서 작가를 고소미라도 해야 하는 것 아닌가 싶음.
   

도서게시판  주간추천순 | 월간추천순 | 월간조회순 | 월간댓글순 | 반기추천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904 [정보]  디씨에 올라온 웹소설 작가의 팁  (1) 무면허라이더 14:58 0 196
22903 [일반]  소설 제목 찾아요  적생화 14:32 0 53
22902 [일반]  미궁물 추천해주실수 있나요?  하얀동심 14:22 0 72
22901 [정보]  킬더 히어로 리디 포인트 백 대여  에그드랍 13:40 0 83
22900 [추천]  기적의 소환사 볼만하네요~[카카오페이지]  경훈이다 12:45 0 220
22899 [기타]  디다트는 웹소설 최적화 작가가 아닐까요?  (9) 아침에바나나 10:38 3 452
22898 [추천]  (문피아무료)쉽게 잡히지 않는 구울이야  (4) 이슬처럼 07:03 0 365
22897 [추천]  위탁요원 위신호  스샷첨부 에운담위 06:05 2 403
22896 [일반]  Bj대마도사 볼수록 짜증나네요.  (11) 이이장님 04:06 2 1219
22895 [기타]  문1위, 카카오 1위 극찬 받는 게시판 있나요?  (6) 아침에바나나 00:53 0 844
22894 [일반]  위자드 스톤을 보다가 느낀건데  (4) 동급생 12-14 0 525
22893 [일반]  재밌게 보시는 소설 있으시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2) 힘세고강한 12-14 0 269
22892 [일반]  메인빌런이 하나인 작품은 지루하네요  (9) 무명암 12-14 0 550
22891 [일반]  문피아 유료 하차하거나 하차 고민 중인 작품들  (5) Tzan 12-14 0 780
22890 [추천]  환생 표사 추천합니다.  (7) 도도한병아리 12-14 3 505
22889 [기타]  작가라는 양반들도 맞추다/맞히다를 모르네요  (8) 불고기와퍼 12-14 2 577
22888 [기타]  전투씬 만으로도 볼 가치가 있는 작품 있을까요?  (19) 글검 12-14 0 719
22887 [일반]  초능력물 같은건 잘 없는거 같은데  (7) 요잇요잇 12-14 0 573
22886 [일반]  학사신공 인기순위가 얼마나 될까요?  (5) 럭키드레건 12-14 0 543
22885 [추천]  망상속의 주인공 강추  (10) wonjoon 12-14 3 1083
22884 [추천]  골프 좋아하시는 분들을 위한 글, 골프가 좋아  (3) mazeo 12-14 1 361
22883 [추천]  네이버__선역(선협물)  (5) 사나다라안 12-14 1 762
22882 [일반]  소설추천부탁드립니다 신작x  (4) 터여고유 12-14 0 483
22881 [일반]  어설픈 의료지식들..  (8) 앵돌 12-14 1 1034
22880 [추천]  사상최강의 보안관 추천  (10) tyche121 12-13 3 892
22879 [일반]  소설 제목점 알려주세요~  (3) 하하쿠투 12-13 0 261
22878 [일반]  학사신공 비문? 번역체? 언제쯤 나아지나요?  (5) VOICEQ 12-13 0 487
22877 [정보]  문피아 글 리뷰가 여기 말고 다른 곳도 있나요?  (11) 혀뉴 12-13 1 649
22876 [추천]  오... 이거 재밌네요. <던전에서 살아남기>  (15) 무명암 12-13 4 1350
22875 [일반]  배우, 희망을 찾다 같은 소설 있나요?  (9) 진마록 12-13 0 4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