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하게도 "무협"은 잘 읽혀지지가 않아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이상하게도 "무협"은 잘 읽혀지지가 않아요....

 
글쓴이 : 지렁이 날짜 : 2018-01-14 (일) 08:24 조회 : 1325   
개인적으로 무협을 좋아하지만서도 '설정'이나 '세계관' 같은 분류..

판타지 / 현대 / 추리 같은 류에 비해 잘 읽혀지지가 않네요...

머리가 나빠서 그럴까요?

흐.......
지렁이 지렁지렁

물거품 2018-01-14 (일) 08:55
정통무협작가들의 글은 너무 고루한 느낌이고,
새롭게 무협에 도전하는 작가들의 글은 너무 가볍거나
무협의 멋을 전혀 살리지 못해서 그런것 같네요.

그래서 볼만한 무협이 드문 것 같아요.
     
       
샤라토르 2018-01-14 (일) 09:59
동감합니다
일검혈화 2018-01-14 (일) 09:32
코믹이나 경쾌한 무협 보시길~
김철수a 2018-01-14 (일) 09:34
무협은 장면묘사가 중요한데 요즘은 쓰기편한 말풍선의 시대라..
야밤에체조 2018-01-14 (일) 10:03
저도 무협쪽은 잘 안맞더라구요. 그래도 아주 가끔은 봅니다.
오후의녹차 2018-01-14 (일) 12:05
한 마디로 '판타지'라고는 하지만 그 안에 엄청 많은 장르가 있으니 무협 vs. 판타지로 비교하기는 어렵지 않을까요?
겜판, 회귀, 이계전생, 영지물, 현판, 좀비 아포칼립스, 로판 등등
게다가 이런 것들이 몇 개 씩 섞인 것들도 있으니까요.
그거에 비하면 무협지는 중국 배경의 '기연 얻어 천마 잡기'류 내용이 많다 보니 상대적으로 배리에이션이 적죠.
저같은 경우는 작가 필력만 좋으면 무협이건 판타지건 구별 없이 잘 봅니다. ㅎㅎㅎ
가나다람wnl 2018-01-14 (일) 12:08
장영훈 작가님꺼 아니면 읽기 힘들더라구요
lemo 2018-01-14 (일) 14:12
김용 작품 외에는

무협 많이 읽다 보면 결국에는 c-c c-v 를 벗어나지 못하더군요.
유자청 2018-01-14 (일) 16:03
세계관이 머릿속에 들어오지 않기 때문일지도 모르겠네요.
삼국지류 소설을 읽어보시는건 어떨까요.
일일이2 2018-01-14 (일) 22:04
무협 컨셉들이 약간 그러더라고요 복수가 테마인게 대부분이어서 저도 그닥
네피르 2018-01-15 (월) 08:27
킬링 타임용으로 전생이나 회귀 소재의 먼치킨 신무협은 꽤 괜찮은 거 같아요.
전통 무협은 너무 무겁고 진행도 느려서 저도 잘 안 읽어지는데
먼치킨 주인공인 신무협은 다른 장르 먼치킨처럼 술술 읽어지더군요.
ㅇㄹㄴㅁㅇ2 2018-01-15 (월) 12:25
흠...작품 몇 개 추천해드리겠습니다.

촌부 - 천애협로,(따뜻한)
장영훈 - 마도쟁패,(전형적인)
황규영 - 잠룡전설, (웃기며 가벼운)
우각 - 십전제(카리스마 있는)

어떤 스타일을 좋아할지몰라 다양한 스타일로 골라봤습니다.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6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9
20047 [일반]  만법이 평등한 겁니다  순수의식 01:14 0 57
20046 [일반]  학사신공 스케일에 관해.  밤의다람쥐 01:08 1 105
20045 [일반]  아도니스 요즘 보고있습니다  (1) 다크왕 04-20 0 222
20044 [일반]  학사신공의 술법체계는  (2) 콩난 04-20 2 499
20043 [자작]  저도 조심스레 공모전 글 홍보해봅니다.  (2) krasus 04-20 1 157
20042 [자작]  조언 부탁드립니다!!  잠자는곰탱 04-20 0 100
20041 [일반]  와 학사신공 물건이네요 ㅎㅎ  (11) 폼폼 04-20 3 1056
20040 [일반]  요즘 문피아 책 제목들이 너무 오그라드네요.  (7) plac2bo 04-20 0 415
20039 [정보]  오늘 재벌 vs SSS급 헌터 완결났습니다.  (8) 야밤에체조 04-20 1 1083
20038 [리뷰]  농구 부상 소설 Y13 후기  (9) 대왕고래 04-20 0 490
20037 [기타]  [홍보] 일반연재 승급 신고합니다!  (2) 랄프C 04-20 2 198
20036 [자작]  공모전에 올린 글이 24화까지 쌓였습니다.  (8) 취비 04-20 1 316
20035 [기타]  박정희 시대때 회귀로 돈버는 이야기인데 제목을 알고 싶어요.  (13) ippowate 04-20 1 786
20034 [일반]  Ipl 인큐버스 어디서 볼 수 있나요?  (1) 우비11 04-20 0 259
20033 [기타]  카카오페이지 궁금한게 있습니다  (3) 민식이니 04-19 1 773
20032 [추천]  판타지 월드 - 강철의 전사 - 쿠우울  (5) 용마루 04-19 3 752
20031 [자작]  (홍보) 공모전 작품 드디어 일반연재로 전환했습이다.  (6) 발터PPK 04-19 3 602
20030 [리뷰]  작가님은 무림고수 - 비추  (9) 슬림덕 04-19 3 792
20029 [리뷰]  '자본주의의 하이에나' 리뷰  (36) 무명암 04-19 5 1116
20028 [리뷰]  신의 마법사 추천 노스포 ★★★★★ (8) 아이루리아 04-19 3 1326
20027 [자작]  공모전 초보작가입니다 17회가 쌓였네요  (5) 우승 04-19 1 434
20026 [일반]  지금 어플에서 글을 읽지못하는지 무슨 상황인지 아시는분 계신가요??  (2) 사뉴 04-19 0 271
20025 [기타]  문피아 추천작품 안보이게 하는 방법 혹시 아시나요?  (7) abcd44 04-19 0 501
20024 [일반]  카카오 뷰어가 이상해요  (3) 모란앵무 04-19 0 366
20023 [일반]  우울증을 앓고있는 제 동생에게 힐링되는 도서를 선물하고싶습니다.  (22) Srna 04-19 1 696
20022 [정보]  은하영웅전설 재미있나요?? 살까말까 ㅠㅠ  (45) 안토렌 04-19 3 743
20021 [자작]  [홍보] 문피아 공모전 출품작 하나 홍보하려고 합니다.  (2) 데시스 04-19 0 301
20020 [추천]  문피아 무료소설) 감독 이야기 : 낯선 이방인 추천합니다.  (3) 밤하늘달별 04-19 2 502
20019 [기타]  가장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하고 싶은 작품이 뭔가요?  (33) 뒹굴푸우 04-19 0 680
20018 [일반]  특히 공모전 기간엔 이해불가한 현상이 자주 발생합니다  (6) 간디의겨울 04-19 0 6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