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4권 추천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추천]

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4권 추천

 
글쓴이 : 스몰빌리지 날짜 : 2018-01-13 (토) 18:36 조회 : 1598   








1.소름 (로스 맥도널드)- 2015.06.19

캘리포니아의 휴양지, 루 아처는 젊은 청년에게서 신혼여행중에 사라진 신부를 찾아달라는 부탁을 받는다. 어렵지 않게 찾아낸 그녀는 양손에 피를 묻힌 채 죽고 싶다는 말을 반복할 뿐. 루 아처는 무고한 신혼부부와 살인 사건의 해결을 위해 나선다.


2.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 (시가 아키라)- 2017.12.08

택시 안에 두고 내린 스마트폰이 모든 비극의 출발점이었다. 그것을 주운 남자는 스마트폰을 돌려주었지만, 스마트폰 주인의 여자 친구를 마음에 품게 된다. 그녀의 신상정보를 모두 털어 그녀를 함정에 빠뜨리는 남자! 이제 스마트폰은 흉기나 다름없이 변해 간다. 한편 그들이 사는 곳의 인근 야산에서는 신원을 알 수 없는 여성의 변사체가 잇따라 발견되는데….


3. 성모 (아키요시 리카코)- 2017.10.20

도쿄 외곽의 어린이집에 다니는 한 아동의 시신이 발견된다. 전날 집 근처 마트에서 갑자기 사라진 피해 아동은 목이 졸려 살해당한 후 시신 훼손의 흔적까지 있었다. 뉴스에서 사건을 접한 프리랜서 번역가 호나미는 자신의 소중한 외동딸이 무사할 수 없다는 공포심에 사로잡힌다. 한편, 경찰은 전력으로 수사를 펼쳐나가지만 범인의 흔적을 전혀 찾을 수가 없다. 사랑하는 딸을 지키기 위해 어머니가 취한 행동은…….


4. 봉제인형 살인사건 (다니엘 콜)- 2017.10.20 영국 드라마제작 예정

런던의 허름한 아파트에서 신체의 여섯 부위를 꿰매서 이어 붙인 시신 한 구가 발견된다. 각 신체 부위는 서로 다른 사람의 몸에서 가져온 것이므로, 희생자는 총 여섯 명이다. 여섯 명의 희생자가 누구인지, 그들의 공통점은 무엇인지에 대해 어떠한 단서도 없어 수사가 미궁에 빠질 무렵, 또 다른 편지 한 통이 울프 형사에게 전달된다. 편지에는 또 다른 여섯 명의 이름과 날짜가 적혀 있다


부자곰 2018-01-13 (토) 23:42
좋은 리뷰에는 추천을
공숲 2018-01-16 (화) 17:51
와드
히다마리☆ 2018-01-18 (목) 00:37
추천
카우라23 2018-01-18 (목) 15:57
스마트폰 스포좀 해주세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7
18713 [리뷰]  최근 본 작품들 리뷰....  (3) 알파GO 18:08 1 255
18712 [일반]  카카오페이지 많이 느려졌네요  kokomokz 18:05 0 104
18711 [일반]  문피아에서 호루스의 반지 볼 수 있나요?  (4) 후새드 16:28 0 226
18710 [기타]  영상노트라는 곳에서 연락이 왔는데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12) 악동돼지 15:11 0 509
18709 [리뷰]  스포주의 - 블랙 헌터 리뷰  (14) 체중감량 07:35 12 890
18708 [일반]  재벌집 막내아들의 장점은 뭘까요?  (24) 체중감량 07:13 0 1093
18707 [일반]  제목을찾습니다  (2) 제르크 03:12 0 244
18706 [일반]  문학카드...  (1) 스샷첨부 순수의식 02:22 2 303
18705 [일반]  환생좌나 내가지배하겠다 같은 류의 소설이 뭐가 있을까요  (7) 핫윈터 01-17 0 659
18704 [일반]  용이 들어가는 제목의 고어물 라노벨이 뭐였죠?  (5) 드로프 01-17 0 757
18703 [일반]  요즘 보고있는 소설 뭐 있으신가요..?  (20) 늑대의의혹 01-17 4 1133
18702 [추천]  약캐 토모자키군 생각외로 재밌네요.  (4) 파인드패닉 01-17 1 695
18701 [일반]  돌아버리겠네요  (29) 석천이형 01-17 0 1924
18700 [기타]  천근추 이야기가 나와서 드는 의문인데 천근추는 무슨 기술일까요?  (25) yallf 01-17 0 1182
18699 [추천]  강호, 미치다 - 간만에 몰두해서 보게된 무협소설  (10) 크툴두 01-17 1 1261
18698 [일반]  토이카소설 불만인점 하나  (6) 스샷첨부 드릴조 01-17 2 1329
18697 [일반]  튜토리얼? 이해가 안가는 부분이있는데요  (7) 모란앵무 01-17 0 1153
18696 [정보]  네이버 장르소설에서도 블랙헌터 말이 많네요 ㅋㅋ  (7) 스샷첨부 대환단 01-17 0 1298
18695 [리뷰]  블랙헌터... 전 재밌네요.^^;;; ★★★★ (33) 무명암 01-17 15 1556
18694 [추천]  음...추천좀 해주세요.  강무 01-17 1 268
18693 [일반]  우리는 언젠가 만난다 - 채사장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1 394
18692 [일반]  세인트존스의 고전 100권 공부법  (1) 스샷첨부 순수의식 01-16 1 356
18691 [일반]  블랙헌터가 똥이라니 좀 그렇네요  (55) 고고한사람 01-16 8 1714
18690 [추천]  요즘같이 혼란할때 생각나는 작품  (2) 스샷첨부 madmad 01-16 0 1220
18689 [정보]  은영전 만화판 다시 발간되는군요  (10) 무식하면용감… 01-16 3 839
18688 [일반]  이게 정녕 2017년 소설인거냐...  (23) 스샷첨부 소낙이123 01-16 5 3407
18687 [일반]  혈마동맹, 기적의 진료소 진짜 재밌네요 ㅎㅎ  (4) 에러로 01-16 0 1306
18686 [일반]  설정괜찮고 코믹성 좋은소설 추헌좀 부탁해요~(문피아 유저)  (7) 건실한청년 01-16 0 859
18685 [정보]  글을 찾고 잇습니다ㅜㅜ  (2) 나비시장 01-16 0 443
18684 [기타]  저 문피아가1년전에 500에 팔린거 아세요?  (39) 스샷첨부 미미지키 01-16 1 283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