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09/24] (회원게시판) 소방관들 대낮에 소방서 앞에서 족구하네요. 어이…  
검색
홈으로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출석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추천]

최근에 읽은 추리소설 4권 추천

 
글쓴이 : 스몰빌리지 날짜 : 2018-01-13 (토) 18:36 조회 : 2561   








1.소름 (로스 맥도널드)- 2015.06.19

캘리포니아의 휴양지, 루 아처는 젊은 청년에게서 신혼여행중에 사라진 신부를 찾아달라는 부탁을 받는다. 어렵지 않게 찾아낸 그녀는 양손에 피를 묻힌 채 죽고 싶다는 말을 반복할 뿐. 루 아처는 무고한 신혼부부와 살인 사건의 해결을 위해 나선다.


2.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 (시가 아키라)- 2017.12.08

택시 안에 두고 내린 스마트폰이 모든 비극의 출발점이었다. 그것을 주운 남자는 스마트폰을 돌려주었지만, 스마트폰 주인의 여자 친구를 마음에 품게 된다. 그녀의 신상정보를 모두 털어 그녀를 함정에 빠뜨리는 남자! 이제 스마트폰은 흉기나 다름없이 변해 간다. 한편 그들이 사는 곳의 인근 야산에서는 신원을 알 수 없는 여성의 변사체가 잇따라 발견되는데….


3. 성모 (아키요시 리카코)- 2017.10.20

도쿄 외곽의 어린이집에 다니는 한 아동의 시신이 발견된다. 전날 집 근처 마트에서 갑자기 사라진 피해 아동은 목이 졸려 살해당한 후 시신 훼손의 흔적까지 있었다. 뉴스에서 사건을 접한 프리랜서 번역가 호나미는 자신의 소중한 외동딸이 무사할 수 없다는 공포심에 사로잡힌다. 한편, 경찰은 전력으로 수사를 펼쳐나가지만 범인의 흔적을 전혀 찾을 수가 없다. 사랑하는 딸을 지키기 위해 어머니가 취한 행동은…….


4. 봉제인형 살인사건 (다니엘 콜)- 2017.10.20 영국 드라마제작 예정

런던의 허름한 아파트에서 신체의 여섯 부위를 꿰매서 이어 붙인 시신 한 구가 발견된다. 각 신체 부위는 서로 다른 사람의 몸에서 가져온 것이므로, 희생자는 총 여섯 명이다. 여섯 명의 희생자가 누구인지, 그들의 공통점은 무엇인지에 대해 어떠한 단서도 없어 수사가 미궁에 빠질 무렵, 또 다른 편지 한 통이 울프 형사에게 전달된다. 편지에는 또 다른 여섯 명의 이름과 날짜가 적혀 있다


부자곰 2018-01-13 (토) 23:42
좋은 리뷰에는 추천을
공숲 2018-01-16 (화) 17:51
와드
히다마리☆ 2018-01-18 (목) 00:37
추천
카우라23 2018-01-18 (목) 15:57
스마트폰 스포좀 해주세요
수유리 2018-01-19 (금) 22:34
추천은 추천이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eToLAND 09-11 21
22149 [정보]  규격외 등급 해석사 조심하셔야 할 점  (2) 애너시드 21:48 1 213
22148 [일반]  소설 제목 찾아여  (3) 징어씨 19:56 0 192
22147 [추천]  소설같은 웹툰 추천드려요.  (4) 키모른 14:35 2 484
22146 [자작]  한번 끄적임 와서 한번 읽고가셔  (3) 트롤짓하는트… 13:50 0 311
22145 [일반]  동성애를 소재로 글을 쓸 수 있을까?  (25) 루카루스s 02:33 0 640
22144 [일반]  인생다시한번 외전연재하네요??  (6) 이유설 01:24 1 557
22143 [일반]  한 가지 생각을 표현하는 데는 한 가지 말밖에는 없다.  (6) 리니 09-23 3 478
22142 [자작]  홍보..좀 해도 괘..괜찮을까요? 문피아 기프티드(Gifted)입니다.^^;;  (18) 도서관식객 09-23 14 921
22141 [일반]  소설속 엑스트라 카페에서 연재하네요  (5) 촘우 09-23 3 724
22140 [일반]  메모라이즈 같은 이계 소환+상태창 쓰는 양질의 소설 추천좀요  (7) 콜린 09-23 0 536
22139 [일반]  헌터물에서는 왜 민간인이 총을 쓰지 않는걸까요?!  (24) 크리스갈드 09-23 1 1012
22138 [일반]  아시는대로 답 부탁드립니다  (7) 오동동동 09-23 0 364
22137 [일반]  이계에 납치되어 생존하는류의 소설중 추천 부탁드립니다..  (15) 응뜨뿌이 09-23 1 882
22136 [추천]  추석때 심심하신... 분들 만화 추천해요  (3) 둥둥뱃놀이 09-23 0 822
22135 [일반]  카카페 알못인데 궁금한게 있어요  (5) 04aO193 09-23 0 684
22134 [정보]  카카오페이지 캐쉬 충전하세요 [카카오내비추석선물]  (11) 차단된코멘트 09-23 17 1288
22133 [리뷰]  폭군 고종대왕 일대기 리뷰 (약스포, 문퍄연재중.) ★★★ (4) 푸르른사커긱 09-23 3 643
22132 [일반]  마녀 사용 설명서.. 삭제 번역을 해버리는 창조 번역은 처음 봤습니다.  (3) easypath 09-23 6 1119
22131 [일반]  네이버 개편된 플랫폼 불편하네요 ㅠ  (1) 니코보코스피… 09-23 0 359
22130 [일반]  십만년만에 깨어난 함장 지나친 과학적 설명 과 이해하기 힘든 서술  (21) 듀포른 09-23 0 1006
22129 [일반]  밑에 글 보고 생각나는 헌터글 특징  (3) 크로로롱 09-23 2 460
22128 [정보]  [카카오T추석선물] 이벤트 하네요.  (23) AlexJr 09-23 36 1678
22127 [일반]  소설은 왜 동료를 여자로 하는걸까요  (21) wjdfgn 09-23 0 1176
22126 [기타]  예전에 한번 물어봣던 소설 찾습니다. 현대판타지(글을 지워서 ...)  (2) 가위소년 09-23 0 438
22125 [일반]  회귀자 사용설명서 (스포..는아닌데)  (5) 브에응 09-22 2 747
22124 [일반]  혹시 이 소설들에 대해 알고 계신분 계십니까?  (6) 김카인 09-22 0 1005
22123 [일반]  떡신에 대한 남녀 차이  (25) 뱃사공 09-22 0 2674
22122 [일반]  고구마 퍼먹고 싶다면 역대급 IT 재벌 강추합니다  (5) ㅇㅅㅇ 09-22 5 1331
22121 [리뷰]  뉴메타플레이어..이건 뭔지.. ★☆ (8) 歸去來辭 09-22 2 922
22120 [추천]  거침없이 한 획 추천합니다  (11) 고고한사람 09-22 2 11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