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놀이 종종 나오는 소설이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댓글놀이 종종 나오는 소설이요

 
글쓴이 : 슝치도로람이 날짜 : 2018-01-13 (토) 17:52 조회 : 1168   
연예계물, 스포츠물에 빈번하게 쓰이는 구성인데 주인공을 두고 넷상에서 네티즌들이 참견해 주절거리는 소설 찾습니다.
장르는 안 가리는데 라노벨은 진짜 싫어합니다.
라노벨은 아니라도 라노벨 느낌 물씬 풍기는 것도 싫어합니다.
특히 뭐만 했다하면 여캐가 붙는 여캐천국인 스토리는 쥐약입니다.
당장 떠오르는 건 방금 하차한 내 언데드 100만입니다.
 

infel 2018-01-13 (토) 18:30
그건 제목만 봐도 거르겠는데 탑승을 하셨었네
     
       
글쓴이 2018-01-13 (토) 19:00
작품소개만 보면 저런 느낌 하나도 안 난다는 게 함정이었죠.
....................

길드에 배신 당한 주인공.
주인공을 쫓으며 끝없이 죽여 레벨다운까지 시키는 배신자무리.
너무 죽어서 마이너스 레벨까지 됐는데 네크로맨서 계열로 전직.
.................

다시 레벨업한다고 고생은 해도 뭔가 시원하게 빵 터져줄줄 알았는데 주인공은 게임으로 돈 번다는 포부를 지닌 게임폐인이에요.
게임하다 배고프면 캡슐에서 나와 밥먹고 다시 캡슐 들어가서 게임.
게임속에선 2차전직을 위해 찾아간 곳에서 여자무리를 만나 미션 받고, 미션클리어해서 여자마스터한테 여자팻 얻고, 다시 길거리 소녀한테 미션받고, 미션클리어하려고 간 곳에서 납치당한 소녀 2명을 만나 다시 소녀들의 주인인 여자를 구해달라는 미션을 받고....심지어 중간에서 히든던전 깨려고 조우한 랭커조차 여자.
Jadarce 2018-01-13 (토) 18:33
납골당의 어린왕자 요

근데 참견해도 주인공이 다 무시합니다.
     
       
글쓴이 2018-01-13 (토) 19:04
추천 감사합니다. 근데 납골당은 완결나면 보려고 일부러 안 보고 있습니다.
소설 자체의 분위기는 밝다지만 주인공이 처한 환경만 생각하면 우울증이 올 것 같아서 결말이 어떻게 나는지 안 다음 보고 싶습니다.
예전에 장기적출 당하면서 완결난 겜판을 본 후로 우울한 건 가급적 결말을 안 다음 보기로 했습니다.
          
            
구르는곰 2018-01-13 (토) 19:44
스타메이커 요것도 좀 나오죠.
前레스토랑스 2018-01-13 (토) 19:14
요리의신도 댓글 좀 나온 편이죠. 다만 뒤로 갈수록 점점 줄다가 잊을만할 때 나오는 정도로 변해서
댓글 때문에 보실 작품 찾으신다면 읽으라고 말하기는 좀 그렇네요.
     
       
글쓴이 2018-01-13 (토) 19:32
어처구니없는데 이번엔 댓글놀이에 꽂혔지 뭡니까. 하하
얼마전까지 연예계물에 꽂혔는데 이번엔 던전물, 헌팅물에 꽂히면서 댓글놀이 나오면 급재밌다고 느껴지네요.
추천 감사합니다. 요리의 신 재밌게 보다 어느 순간 하차했는데 다시 봐야겠습니다.
로냐 2018-01-13 (토) 19:42
홈플레이트의 빌런?
     
       
도장DL 2018-01-13 (토) 20:18
저도 홈플레이트 빌런
     
       
글쓴이 2018-01-13 (토) 20:27
선작해 놓고 쌓이길 기다리고 있는 거네요.
마운드 위의 절대자랑 비슷하다고 해서 기대하고 있는데 보셨다면 감상이 어떤까요?
재밌게 보던 2개가 완결나고 지금 보는 스포츠물은 MLB의 새끼고양이, ONE GAME, 더 너클 입니다.
마음은콩밭에 2018-01-13 (토) 23:53
내 마음을 노래로. 프리미엄화 되었고 작가가 떡밥회수도 다 안하고 마무리해서 용두사미가 되었지만 대부분 재밌게 읽었습니다
사고치지말자 2018-01-15 (월) 11:02
천라신조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7
18763 [일반]  타인을 대하는 태도  순수의식 01-21 0 254
18762 [일반]  고전 문학 소설 (국내 혹은 해외 모두..)들 중에 재미난 책 있나요?^^  (4) 포와르 01-21 1 148
18761 [일반]  온후는 이제 갈때까지 갔네요  (18) 게비센 01-21 8 998
18760 [자작]  [SF] 꿈골목  아파트 01-21 0 189
18759 [일반]  혹시 바이올렛 에버가든 원작 소설 어디서 파시는지 아시는분~?  (2) 검은나방 01-21 1 257
18758 [일반]  무협 추천 좀 부탁드려요  (4) 톱이 01-21 0 287
18757 [일반]  무협에서는 그냥 민간인 건드리면 안되여?  (21) 미미지키 01-21 1 1238
18756 [일반]  사람들이 노예 생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근본 이유  (14) 순수의식 01-21 2 976
18755 [리뷰]  뇌로 책을 읽자~~!!! 많은 정보가 당신의 미래를 결정한다. [1시간에 1권 퀀텀 독서법] ★★★★★ (3) gimaia 01-21 1 475
18754 [일반]  요즘 유료화는 거의 50회까지 연재하고서 결정하나요?  (8) 악동돼지 01-21 0 682
18753 [기타]  문피아 - 토이마켓1985  (6) Siaka 01-21 1 875
18752 [일반]  제목 좀 찾습니다.  (2) 시간의유령 01-21 0 368
18751 [일반]  인스턴트킬을 보고있는데 제목을 '요리왕 쿠킹'으로 바꿔도 될것같아요  (4) grergerg 01-21 0 822
18750 [일반]  국내에서 배틀로얄물 제대로 쓴 작품이 있나요?  (6) smilee 01-21 0 836
18749 [추천]  삼국지 금수저 하후충전 추천  (4) dkwao212 01-21 2 998
18748 [추천]  인당리 퀘스트 추천합니다  (2) 마파 01-21 2 697
18747 [일반]  정치는 생활이다 완결은 충격이네요  (8) 대세는애 01-21 0 1588
18746 [일반]  요즘 재벌 소설들 보면 주인공이 정말 원한게 저런건가 생각이듭니다.  (21) 테레사텟사 01-20 2 1481
18745 [정보]  당신을 위한 회사는 없다  (1) 인간조건 01-20 2 781
18744 [추천]  [문피아] 전지적 독자시점 추천합니다~~~!  (14) 아류류 01-20 5 1271
18743 [일반]  나 홀로 로그인 이거 완전..  (7) 눈웃음 01-20 0 1784
18742 [일반]  제가 무협세계로 가면 하루종일 기루에서 살껍니다  (23) 미미지키 01-20 1 1915
18741 [일반]  은둔형 마법사 스케일 너무 큰거 같아요.  (3) 아이루이먀 01-20 0 1497
18740 [기타]  제목 좀 부탁드립니다  (2) 탈마 01-20 0 329
18739 [일반]  취향 맞는 완결 판타지 추천 부탁드려요  (7) 빵짱e 01-20 0 766
18738 [자작]  소설 하나 올려봅니다.  아파트 01-20 0 464
18737 [리뷰]  문피아 천만영화 제작사 후기  (8) 호비니누 01-20 3 1227
18736 [추천]  [문피아] 마나통이 너무 커요! 추천  (15) 아다링 01-20 2 1689
18735 [일반]  문피아에서 튜톨리얼이 너무 어렵다 정주행 끝냈습니다.  (2) Oneday 01-20 1 1354
18734 [일반]  꿈만 꾸면 강해져 짧은 감상  (8) 드릴조 01-20 1 88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