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제로에서 하얀늑대들의 향기가 나네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리제로에서 하얀늑대들의 향기가 나네요.

 
글쓴이 : 무식하면용감… 날짜 : 2017-01-11 (수) 16:13 조회 : 1700   

이 모든건 스바루의 좋게 말하면 책사기질, 나쁘게 말하면 아가리파이터질(?!) 때문인 것 같네요.


스바루를 보면 싸움은 못하는데, 뭔가를 하고자하는 열정이 충만하다보니

어떻게든 해보려고 하다보니까 결국 입으로 해결하고

어려운걸 해결한 실적으로 또 기대받다가

입으로 해결하는 프로세스가 하얀득대들의 카밀과 같네요.

(물론 스바루는 사망귀환이 있다보니 몸으로 안쓰럽게 해결하는 장면이 나오긴 합니다)


주인공이 약하다보니

내용의 전개는 주인공이 가시밭길ing 주구장창 -> 클라이막스에 활약

이런식으로 되는게 필연 같네요.


그러다보니 기승전까지는 보는내내 독자가 고통받고

결에서 클라이막스를 느끼게 되는데

그 결까지 가는게 너무 힘들어서

먼치킨 소설에 빠져있었는데

이번에는 너무 유치하다 싶어서

(잘만든 먼치킨 물도 있습니다만 양판소에 먼치킨물이 많다보니)

다시 이런쪽 소설에 빠지게 되네요.


하여간 주인공이 소설상 최약체인 소설 자체가 적어서 특히 그런가봐요 ㅎ

참고로 스바루가 최약은 아닙니다. 작가가 스바루가 페트라는 이길 수 있다고 하네요 ㅋ


하을까시 2017-01-11 (수) 16:59
먼 소린지 이해가 안되는 글이네요.
     
       
한화소 2017-01-11 (수) 17:29
저도 무슨 말인지 검색해봤네요.
re:제로 라는 일본 라노벨이 있고 그걸 원작으로 애니도 있는데 그 얘기인 듯 합니다.
리토코 2017-01-11 (수) 17:22
애초에 스바루를 최약체라고 보는게 어불성설아닙니까? 시망회귀라는게 얼마나 사기적인 능력인데요. 그러한 능력없이 말빨과 끝내주는 논리력으로 해쳐나가는 카셀과 비교하는게 좀 그렇네요.

게다가 하얀늑대들은 '늑대들'의 이야기에 초점이 맞춰져 있기때문에 주인공이라고 볼 수 있는 카셀만큼이나 늑대들의 이야기의 비중이 큽니다. 뭐 일본 웹소설 중에 그나마 수준이 나은 작품이 리제로라는건 인정 하겠지만 말입니다.
clunnn 2017-01-11 (수) 17:31
스바루는 딱히 센 말발로 이겨나가는 것 같진 않아요. 혼자 앞일을 꿰고 있으니 남보다 상황을 잘 이용하는 거죠. 언변이 뛰어나지는 않지만 그 순간 필요한 말과 행동을 함으로써 원하는 결과를 얻어냅니다... 남들 눈에는 허접한 놈일 줄 알았는데 통찰력과 행동력이 대단한 것처럼 비치겠죠. 확실히 죽음을 견디고 끝없이 나아가는 스바루는 대단한 놈인 건 맞는데 카셀과는 다른 유형 같아요.
신프로 2017-01-11 (수) 18:54
초반에 울화통 터져서 접었던 소설이네요.
주인공 주위에 온통 싸이코들로 가득차있던..
치킨나라피자… 2017-01-11 (수) 19:52
저도 다르다고 봅니다
공짜가좋아 2017-01-11 (수) 20:34
하얀늑대들하고 전혀 틀린거 같은데.. 뭐 사람마다 느끼는게 틀릴수 있으니까요
핸젤과그랬대 2017-01-11 (수) 21:06
입터는 것 때문에 카셀이랑 비교하시다니 ㄷㄷ
아기도깨비 2017-01-13 (금) 15:55
저도 초반에 주인공때문에
울화통 터져서
접었습니다.
   

도서/책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스샷첨부 핸젤과그랬대 05-14 61
[공지]  ※ 도서/책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5
14567 [일반]  나 빼고 다 귀환자, 14 화서 간둡니다.  (3) 男俠 04:39 0 136
14566 [일반]  용사와 마왕 나오는 소설 추천 좀 해주세요.  책과가을 00:02 0 109
14565 [일반]  혹시 리디북스에서 와이프는 절대고수 보시는 분 있나요??  (1) drag777 03-25 0 319
14564 [기타]  회귀자로 살아가는 법...  (3) 테스터기 03-25 1 562
14563 [일반]  헌터물, 레이드물 혹은 게임판타지 질문드립니다.  (3) LTE올레 03-25 0 336
14562 [일반]  오랜만에 구매 도서 인증입니다!  (2) 스샷첨부 텔콘타르 03-25 3 555
14561 [기타]  옥타곤의 왕자 작가 요즘 어디서 연재하는지 아시는 분~  (2) 바람의명 03-25 0 506
14560 [일반]  판타지나 무협 등 극중의 주인공에 대하여.  (29) nestry 03-25 4 648
14559 [추천도서]  조아라 "잡일꾼" 추천  (9) 하라찡 03-25 1 1189
14558 [일반]  리디북스에 있는 소설 좀비청소부 볼만한가요?  (14) kobburi 03-25 0 434
14557 [일반]  뽕빨물 아닌 소설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4) 토렝NewB 03-25 0 360
14556 [일반]  카카오 무료 캐시라 하니까 생각나는데요  (16) fggjfthh 03-25 0 876
14555 [리뷰]  역대급 집사 - 제목이 안티이길 바랬는데  (5) 눈웃음 03-25 2 719
14554 [추천도서]  도서계를 떠난지 1년이상..실망하지않을 소설추천을  (11) qazwsxwd 03-24 1 1506
14553 [베스트10]  개인적인 현대물 BEST 10  (12) 드런카카오 03-24 1 1925
14552 [리뷰]  최근 읽은 작품들 간략한 감상  (11) DeusVult 03-24 5 1467
14551 [추천도서]  조아라 노블 몽마[夢魔]의 마도사[알파테스터] 추천합니다.  (7) sccl 03-24 0 793
14550 [리뷰]  조아라 노블 용사기담 생각보다 흥미롭습니다  (3) 까아꿍 03-24 0 828
14549 [기타]  아래 비천신마 보고 욕하던 분 보세요  (12) 소드마스터척… 03-24 1 1338
14548 [리뷰]  시리도록 불꽃처럼  앞으로도쭉 03-24 0 457
14547 [일반]  먼치킨의 귀환 - 단어의 오용이 끼치는 영향  (5) 스샷첨부 무명암 03-24 3 827
14546 [리뷰]  [스포] '내 마음을 노래로' 정주행을 마쳤습니다. but  (14) 오울드프 03-24 0 611
14545 [기타]  비천신마 추천한사람 누구냐?? (개빡침...)  (9) 절오빠 03-24 2 1465
14544 [일반]  적절한 연재 회수는 얼마일까요?  (11) 바람불고요 03-24 0 509
14543 [일반]  넋두리...  (4) 허풍선이 03-24 1 411
14542 [일반]  현판 추천좀 해주세요~  (3) 아라야♡ 03-24 1 469
14541 [일반]  천애협로, 참 애틋한 소설  (13) 주테카 03-24 5 927
14540 [일반]  그레이트 써전이 또 나오네요.  (7) cat즙 03-24 1 963
14539 [일반]  조아라 잭팟이 뭔가요?  (5) 동바형 03-24 1 1083
14538 [일반]  스킬콜렉터 생각보다 괜찮네요  (1) Tzan 03-24 1 56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