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 시리즈 읽는데 진짜 지리네요
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김용 시리즈 읽는데 진짜 지리네요

 
글쓴이 : 뚬뚬이 날짜 : 2017-01-03 (화) 18:36 조회 : 4365   
요즘 무협이 가뭄이라 볼 작품 찾다가 이름은 많이 들어봤어도 작품 본적은 없는 김용 시리즈로 눈을 돌렸는데 

천룡팔부랑 녹정기 읽었는데 진짜 시간 순삭이네요; 

흔히들 하는 말 있자나요 신무협부터 보면 구무협은 답답해서 못본다고. 

그냥 신경쓸 가치조차 없는 개소리라는걸 온몸으로 느꼈습니다. 

놀랄만큼 탄탄한 스토리와 지리는 필력으로 그딴거 없이 그냥 몰입 200%... 시간가는걸 모르고 보게 되네요 

이제 영웅문 3부작 감상예정입니다. ㅎㅎ 
yyo

흑요석 2017-01-05 (목) 15:06
판타지 무협. 한번 읽으면 두 번은 거의 안 읽는데, 김용 작품은 한 작품당 2번 이상은 읽었던 것 같네요. 어떤 것은 3번 이상 읽었고요. 그리고 김용작품은 단순히 구무협이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어요. 상관정, 운중악, 유잔양, 진청운 등등의 작가의 작품을 보시면 구무협의 참 맛(?)을 느껴볼 수 있을 겁니다.
yong75 2017-01-05 (목) 15:49
전 군대에서 상병 때 까지만 해도 무협에 관심이 없는... 일반 문학소설만 아주 가끔 읽었죠... 상병시절 GOP상황병 보면서 야간에 심심해서 읽기 시작한 영웅문.... 내무반에 굴러다니던 것을 읽은 것이었는데... 그 후로는 장르소설만 읽는답니다... ㅋㅋ
칸토129 2017-01-05 (목) 16:47
저는 개인적으로 천룡팔부를 제일 좋아합니다 ㅎㅎ
북해흑룡왕 2017-01-05 (목) 17:12
친구들이나 주변사람들과 이야기 해보면 영웅문 3부작에 대한 호불호가 갈리는게 또 흥미거리죠. 아무튼 영웅문 3부작은 대단합니다. 김용 다른 소설과 비교해 봐도 완성도나 재미면에서 가장 나은듯요~
내생에여자는… 2017-01-06 (금) 01:22
예전에 집에 초판본이 다 있었는데 가세가 기울며 다 버리고 말았죠. 다시 재기 하면 초판본을 다시 구하고 싶어요 ㅡㅜ
PIC16F84 2017-01-06 (금) 11:14
곽정하고 황용이 결혼해서 암덩어리를...
커트다 2017-01-06 (금) 20:29
김용소설 다 보시고 고룡 소설도 일독을 권합니다. 고룡 후기소설들은 어마무시합니다.
     
       
방자Z 2017-01-09 (월) 13:02
하....김용 다음으로 고룡 소설을 전부 읽었죠....고룡 소설 중에 육소봉은 아주...셜록을 보는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아녀라 2017-01-07 (토) 20:23
신조협려, 녹정기, 천룡팔부 최고죠.
배고파곰 2017-01-08 (일) 10:42
고등학교때 천룡팔부 읽고 재미나서 다 사서 소장했던 기억이 나네요
나중에 이사가면서 부모님이 다 버렸던 기억이ㅠㅠ
박가12 2017-01-08 (일) 18:05
개인적으로 최고로 꼽는 것은 녹정기 입니다. 그리고 영웅문 3부작 소오강호 천룡팔부 나머지 순입니다.
영웅문 보시고나면 소오강호 추천합니다. 김용의 다른 소설들이 주로 역사소설로 시대의 실재 인물, 배경이 자주 등장하는 것에 비해 그런 요소가 작고 무협소설적인 측면이 강합니다. 무협적인 재미를 따진다면 제일 재미있게 읽었던 소설입니다. 영화 소오강호와 동방불패도 추천합니다.
님미동 2017-01-10 (화) 02:10
집에 꽂혀 있는게 신, 녹정기, 천룡팔부, 은하영웅전설, 레 미제라블입니다.  제일 좋아하는게 은하영웅전설하고 녹정기인데 세번째 읽었고 조만간 또 읽어볼려고요.
처음  1  2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4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6
17562 [일반]  문피아교환  eoeoeoeo 15:35 0 115
17561 [기타]  그 전생했더니 슬라임? 질문이 있습니다  (5) 쿠커솔져 14:14 0 213
17560 [일반]  근데 왜 작가 무단 연중을 문피아에 대책을 내놓으라고 할까요?  (8) s시나공v 14:00 0 386
17559 [일반]  문피아 장기 교환하실분 모십니다  성왕비비오 13:47 0 141
17558 [기타]  이차원 용병 26권 까지 나왔네요.  (2) ippowate 13:15 0 363
17557 [일반]  오랫동안 준비해온 소설을 연재해보려고 하는데 팁좀 부탁드립니다  글검 13:12 0 132
17556 [일반]  요즘 들어 엄청 느끼는건데 대부분 라노벨 느낌이 나네요..  (13) 광보 13:05 3 386
17555 [일반]  요리사 혹은 파티쉐가 주인공은 소설 추천좀요!  책과가을 10:44 0 171
17554 [리뷰]  나태한 소드마스터 중도하차  (3) 아이루리아 01:38 1 790
17553 [리뷰]  참 쉬운 레이드 .....야설인가  (12) 풍운비 01:02 2 1129
17552 [기타]  마존 현세강림기.. 15화만에 하차 -_-  (5) Drache 00:19 3 599
17551 [추천]  사진작가 길승우  (2) 님미동 10-21 2 894
17550 [기타]  신작을 쓰려는데 어디에 연재하면 좋을까요?  (6) 미소환 10-21 0 700
17549 [리뷰]  스포주의 블랙헌터 최신화  (11) 순진미련퉁이 10-21 0 1152
17548 [일반]  1화도 다 읽기 전에 설정이... - 압도적 재능으로 환생  (7) 상호강 10-21 1 1198
17547 [리뷰]  기적의 진료소  (6) 국수좋아 10-21 2 969
17546 [일반]  요즘 작가들 굉장히 이상한 표현을 쓰네요  (22) 페퍼 10-21 5 2138
17545 [추천]  연예계물 몇 개 소감  (5) 양현민 10-21 0 1500
17544 [일반]  주인공 스타일로 암중의지배자VS영웅 어떤걸 선호하시나요?  (15) 덩수킴 10-21 0 822
17543 [일반]  지니스카우터 비슷한 소설은 왜안나올까요?  (10) 롸도르 10-20 0 1207
17542 [자작]  [단편괴담] 정지된 시간  (4) 명탐정노넴 10-20 1 404
17541 [일반]  재벌집막내아들 진도준이 미라클 주인인거 밝혀졌나요?  (13) 흥미요소 10-20 0 2003
17540 [일반]  근래 소설중 영웅적인 주인공 없을까요?  (21) 이득이여 10-20 2 1306
17539 [리뷰]  요즘 보고 있는 무료작들 (문피아)  (7) 책읽는곰 10-20 7 2244
17538 [일반]  블랙듀티 최신화 후기 ㅋㅋ  (12) gfbjk 10-20 3 1505
17537 [일반]  김부장이 간다 초반부 읽고포기  (14) ψ오크 10-20 1 885
17536 [정보]  "'글 써봐라' 작가의 권유로 기자 접고 도전"  (8) 키위는골드키… 10-20 1 1746
17535 [정보]  "옛말투성이 낡은 古典번역, 과감하게 쉬운 말로 바꾸자"  (1) 키위는골드키… 10-20 2 598
17534 [일반]  다른곳은 모르겠고... 문피아에 개념없는 독자가 참 많은것 같네요.  (14) 야밤에체조 10-20 2 1144
17533 [리뷰]  오크지만 찬양해 후기.  (15) 이응이헤 10-20 2 1589
 1  2  3  4  5  6  7  8  9  10  다음